metroseoul
1,000+ Views

[메트로] 태아보험 30세만기·100세만기 효율적인 가입은?

산모의 평균 연령대가 점차 30대 중후반대로 고연령화로 되면서 저출산 고령임신에 따른 신생아 조산, 선천적 질병위험의 증가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현실과 더불어 임신중에 가입하여 출생이후부터 보장해주는 태아보험 가입율은 점차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관련 상품도 다양해 지는 추세에 있으며, 더욱 세분화된 출생이후 신생아와 관련된 질병을 보장해주고 있다.
넘쳐나고 있는 태아보험 중에 어떤 상품을 선택을 해야할까 하는 것이 대부분 예비 부모님들이 겪는 고민이기도 하지만, 육아관련 카페에 가장 많이 올라오는 질문중에 하나가 바로 태아보험을 100세만기로 가입을 해야할까? 아니면 30세만기로 가입할까하는 문제이다.

■ 태아보험 100세만기 vs 태아보험 30세만기

우선 태아보험 100세만기로 가입하면 아무래도 출생직후부터 성인까지 보장이 끊김없이
계속 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즉, 짧은 만기로 가입했다가 행여나 중도에 병력이 있어서 차후 보험가입이 제한될 수 있지만
100세만기 가입시에는 제한없이 계속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물론, 이러한 장점에도 불구하고 장기 보장에 대한 보험료를 높게 지불해야 한다는 단점은 있다.
태아보험 30세만기로 가입은 입원일당, 진단비는 높게 가입하는 반면에 보장만기가 짧은 특성상
월납부 보험료는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출생이후 신생아보장, 영유아기때의 집중적인 보장만 생각하는 부모님들에게는 효율적인 선택일 수 있지만, 역시 보장의 연속성이 떨어지는 부분은 아쉬움이다.


■ 100세+30세만기 혼합형가입과 계약전환 기능, 예약형 기능

이렇게 단독으로 태아보험 100세만기 또는 30세만기의 장단점을 보완하는 방법이 있다.
첫번째는 가장 중요한 실손의료비는 100세만기로 하되, 나머지 담보들은 30세만기로 선택하는 혼합형가입
두번째는 30세만기로 가입을 하지만, 만기이후에 병력상관없이 무심사로 100세로 계약전환을 할 수 있는 기능의 상품선택
세번째는 30세이후에 성인의 3대질환이라 할 수 있는 암,뇌,심장진단비를 예약으로 미리 옵션을 걸어 두는 기능을 활용하는 것이다.
즉, 혼합형, 계약전환제도, 예약형제도가 있는 보험상품을 잘 활용한다면 예비부모님들의 만기에 대한 고민은 어느정도 해소할 수 있으리라 본다.

태아보험 30세100세만기 보험료를 확인하려면? 클릭↓↓↓
메트로는 독자와 네티즌의 언론입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특이하고 이상한데 또 나름 괜찮은 치약 모음.jpg
1. 콜라치약 양치하기 싫어하는 아이들 용도로 나온 치약 양치하면 더 이가 상할것 같은 기분이 들지만 의외로 성분은 좋음 2. 가지치약 가지꼭지가 입냄새를 줄여주는 효과가 있음 남들에게는 입냄새가 안나서 좋은데 양치할땐 괴로움 3. 옥수수치약 옥수수속대가 잇몸에 특히 좋아서 평소 잇몸 약해서 피나거나 잇몸통증 있는 사람한테 좋음. 옥수수맛은 대신 민트맛이 남 4. 솔방울 치약 솔잎, 솔방울에 들어있음 송진이 잇몸에 좋음 숯치약도 비슷한 이유로 많은 것으로 생각하면 됨 5. 알로에 치약 피부에 바르는걸 입에 넣는다고? 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알로에베라 성분은 이와 잇몸을 깨끗하게 해주는 효과가 있음 6. 스팸치약 양치하면서 배고픔을 달랠 수 있음, 양치하고 나서도 안한것 같은 묘한 느낌을 줄 수 있지만 아쉽게도 판매용이 아님 7. 불닭볶음면 치약 붉닭볶음면이랑 콜라보했는데 2개월만에 8만개팔림 매운맛 좋아하는 사람들은 상쾌해서 좋아했음 8. 솔트카라멜 치약 양치하면 이가 더 상할 것 같이 생겼지만 핑크솔트는 잇몸에도 좋고 동물 실험도 하지 않는 비건 치약 ㅊㅊ 더쿠 모야 이런 게 있다닠ㅋㅋㅋㅋㅋ 불닭이랑 솔트카라멜은 평 은근 좋던데 뭔가 음식으로 양치하는 기분 상상이 안 되넼ㅋㅋㅋㅋ 여기 있는 거 써본 빙글러 있음??????
정말 위스키 재태크하면 큰 돈 버나요?
오늘은 오랜만에 위스키 이야기를 해볼텐데요. 위스키 바나 위스키 샵에 있다보면 종종 잘 보관한 10만원짜리 위스키를 5년뒤에 100만원으로 판매했다는 얘기를 들을 수가 있는데요. 이 말 듣고 집에가서 술장 확인하는 분들 100% 술덕후...ㅎㅎ 이 때문에 위스키 덕후들 사이에서는 종종 '위스키 재태크'라고 말할 정도로 한번 쯤은 '술로 돈버는 상상'을 하기도 합니다. 저는 '정말로 위스키 재태크로 돈을 벌 수 있을까?'라는 질문이 항상 있었는데요. ???: 오...술을 잘 보관하면 내가 지금까지 마셨던 술 값을 청산하는 거 아니야? (친구): 근데, 그게 진짜 가능함? 일단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대한민국에서 모든 주류 제품으로 재태크할 수가 없습니다.(일단 리셀자체가 불법입니다...ㅡㅅㅡ) 주류 면허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따르면 세무서장의 면허를 받은 사람만 주류를 판매할 수가 있습니다. 하지만, 외국 뉴스를 보다 보면 위스키를 리셀해서 큰 돈을 받았다는 기사를 볼 수가 있는데요. 왜냐하면 리셀을 허용하는 나라 역시 존재하기 때문입니다.(대부분은 이런 법률 자체가 존재하지 않더라고요.) ???: 내 술장에 있는 것만 팔아도 이게 얼만데 !! 안됩니다...불법입니다... https://www.asiae.co.kr/article/2020090714001630862 매년 레어 위스키 시장 데이터를 발표하고 있는 'Rare Whisky 101'에 따르면 2021년 상반기 레어 위스키 가격은 대체적으로 큰 폭으로 상승했는데요. 2021년 상반기 영국 리셀 시장에서 약 85,000 병 싱글 몰트 위스키가 거래되었는데, 총가치는 3,600만 파운드를 넘어섰습니다. 해당 수치에서 알 수 있듯이, 위스키 리셀 시장은 분명 존재하며 외국 뿐만 아니라, 이는 와인, 맥주 등 다양한 주종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가 있습니다.  2021년 거래량은 전년대비 19.88% 증가한 172,500병이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Rare Whisky 101 공동 창립자인 앤디 심슨(Andy Simpson)은 코로나19와 영국 브렉시트가 세계 위스키 시장에 큰 영향을 끼쳤다고 언급했습니다. 인터뷰에 참여한 앤디 심슨은 위스키 리셀 시장이 커진다는 것은 글로벌 위스키 주목도가 올라간다는 뜻이기에 긍정적이지만, 반대로 '위스키가 위스키를 잡어먹는' 현상에는 부정적 견해를 밝혔는데요. "리셀시장이 존재한다는 것은 원래 구경도 못할 술을 접할 수가 있고, 주목받지 못한 양조장이 재평가 받는 현상은 분명 환영받을 만한 부분이다. 하지만, 위스키는 술로 남아줘야 하며, 위스키가 위스키를 잡아먹으면 결국 주식과 다르지 않는 존재로 변할 것이다." -Andy Simpson 위스키에 대한 가치는 단순히 투자 가치에서 기인하는 것이 아닌, 각각의 위스키가 가지고 있는 스토리와 디스털리가 전하고자 하는 메세지에서 온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이런 리셀 시장을 통해서 수많은 디스털리들이 재평가받고 주목을 받는다면 분명 긍정적 영향도 존재합니다. 다시 주제로 돌아오면, 위스키 재테크는 어디까지나 한국에서는 불법이며, 이는 한국이 외국과는 다른 문화 배경과 사회 규범 차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먼 미래에는 가능할지 모르겠지만, 마냥 쟁겨두기 보다는 맛 좋은 위스키를 슬기롭게 즐기는 것이 진정한 '인생 승자'이지 아닐까요? :)  오늘 술장에 고이 모셔놨던 술로 한잔하시는 건 어떤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