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ropro
1,000+ Views

#설악문화제 볼거리 가득한 거리퍼레이드

제52회 #석악문화제 거리퍼레이드 15일 마지막 날
하루종일 뛰어 다니느라 귀가 후 몸살이 나서 이제서야 올린다.
정말 힘든지 모르고 뛰어 다녔는데, 숙소에 가서 쉬는데 온 몸이 아프고 쑤시고...
결국 다음 날 못 일어나고...
기운내서 #속초맛집 홍게탕 먹고 속초 국화축제 들려서 영금정 들려서 집으로 귀환
그리고 또 다시 앓아 누웠다.
정말 무리했나보다. 여행도 좋지만 앞으로는 무리하지 말아야겠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들이 떠나기 좋은 날씨! 가평 가볼 만한 곳 추천
뜨거웠던 폭염이 지나가고 선선한 바람이 부는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이런 날에는 나들이 떠나기 정말 좋은 기회인데요. 오늘은 살랑살랑 시원한 바람과 함께 나들이 가기 좋은 서울 근교 여행지! 가평에서 가볼 만한 곳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침고요수목원은 1993년부터 약 20여 년의 역사를 가진 곳으로 가평의 대표 여행지 중 하나인데요. 전나무가 가득한 축령산 자락에 자리를 잡고 있어 사계절 내내 푸른 숲을 만날 수 있답니다. 정원마다 "꽃 찾기"라는 팻말이 있으니 꽃이름도 맞추며 나들이를 즐겨보세요! 한국에서 즐기는 스위스 여행! 에델바이스는 스위스의 작은 마을 축제를 주제로 만들어져 가평의 아름다운 자연환경 속에서 스위스풍의 테마공원을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아름다운 가옥과 자연의 조화로 에델바이스 전체가 인생샷 추천장소라고 할 수 있으니 평생 기억에 남을 인생샷을 찍으러 떠나보세요! 쁘띠프랑스는 국내 유일의 프랑스 테마파크인데요. 이름 그대로 프랑스를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아름다운 곳입니다. 또한어린 왕자와 야간비행으로 유명한 프랑스 작가 생텍쥐페리를 만날 수 있는 공간과 가뇰 인형극, 마리오네트 공연, 오르골 시연 등 즐길 거리가 많아 가족 나들이로 떠나기 좋습니다. 청평호는 주변에 호명산, 화야산이 양쪽에 솟아 있어 주변 경관이 좋으며 잉어, 붕어 등 풍부한 어종으로 낚시꾼들에게도 사랑받는 곳인데요. 호수에서 모터보트와 수상스키 등 수상 스포츠를 즐길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이기도 합니다. 또한 유람선도 운항되고 있어 연인들의 주말 나들이로도 손색이 없는데요. 넓은 호수에서 시원한 바람과 함께 수상레저를 즐기고 싶다면 청평호는 어떠신가요?  지금까지 서울 근교 여행지 가평에서 가볼 만한 곳을 소개해드렸는데요. 가평의 다양한 여행지도 우리카드 '카드의 정석' 혜택과 함께 떠나보세요!
강릉 맛집 탐방^^
여름휴가로 평창에 오게 됐습니다. 여긴 정말 쉬는것밖에 할게 없습니다 ㅋㅋㅋ. 날씨도 꾸리꾸리 하고 비도 오락가락 하더라구요 ㅎ 만화책 보면서 뒹굴뒹굴 하다가 어제는 가까운 강릉으로 나들이 다녀왔습니다. 일단 아점으로 버거를 먹으려고 강문해변에 있는 폴앤메리로 갔습니다. 하, 살짝 예상은 했지만 웨이팅이... 가게에서 먹으려면 두시간은 기다려야 된다고 하더라구요. 그나마 테잌아웃은 40분 정도... 공영주차장은 이미 포화상태라 근처 길가에 주차하고 전화를 기다리기로 했습니다. 다행히도 30분이 안돼서 전화를 주시더라구요. 봄에 왔을땐 한가했는데 말이죠 ㅡ..ㅡ 해변가에 있는 벤치에서 먹어볼까 했는데 벤치는 커녕 주차할 곳도 없더라구요 ㅋ. 그래서 차안에서 아점을^^ 여기가 어디냐면요. 테라로사 사천점 주차장이랍니다 ㅋ. 마침 소나기까지 내려주셔서 운치있게 먹어줬습니다. 버거를 먹었으니 아아 한잔 해야겠죠. 헐, 그런데 여기도 자리가 없네요. 햐, 여름엔 정말이지 어딜가나 ㅡ..ㅡ 하는수없이 테잌아웃 하기로 하고 주문하러 갔는데 천재일우로 와입이 자리를 잡았더라구요 ㅋ. 휴, 다행히 커피는 가게에 앉아서 마시게 됐네요... 이제 엄지네 포차가서 꼬막이랑 육사시미 포장해서 숙소로 돌아가려구요. 봄엔 가게에서 먹었는데 이번엔 테잌아웃... 비가 오는데도 여전히 손님이 많더라구요. 근데 포장은 정말이지 5분만에 나오더라구요 ㅋㅋㅋ 강릉에도 오더니 평창에도 비가 오고 있네요... 저녁은 이 아이들로 해결했답니다. 전자렌지에 햇반 돌려서 꼬막비빔밥도 해먹었어요 ㅎ 버거도 하나가 남아서 같이 해결했어요... 폴&메리, 테라로사 그리고 엄지네포장마차까지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어쨌든 멀리 마실을 가자! #feat 일본친구 (속초)
친구를 데리고 어디로 갈까 고민을 엄청 했는데 가장 만만한게 속초였어요. 서울에서 빠르게 가면 2시간 30분 안으로 도착할 수 있잖아요. 그래서 부리나케 출발해서 당일치기로 오는 일정을 짰습니다. 속초 당일치기라면 제가 꽤 많이 해봐서요. 위 사진은 어느 이름모를 휴게소에 내렸다가 얻어걸린 사진. 하 정말 힐링이 절로되는 아름다움이었습니다. 제가 속초에 간다고 했을때 직원이 꼭 가보라는 맛집이 있었어요. 속초가면 보통 회를 먹거나, 물회를 먹거나, 닭강정 먹거나 그러잖아요? 근데 여기에 제 인생 홍게가 추가됩니다. 홍게장이 그렇게 맛있다고 해서 도착한 이곳 홍게로 아주 유명한 맛집인데 아직은 건물 올리실 정도까진 진입하지 않으셨고.. 스타트업이라고 치면 투자받기 직전 한 Pre Series A 단계려나. 암튼 맛있어요 맛있구요! 때깔이 죽이는데 여기 홍게장은 약간 매콤한 맛이 있습니다. 이거 안되겠다 포스팅하다가 너무 배고파서 제가 이번 주말에 부모님 모시고 이거 먹으러 다녀와야겠습니다. 홍게만 파는게 아니라 찜도 파는데요 이 찜이 또 엄청 맛있는데 여기에 홍게라면이 또 그렇게나 맛있다고 합니다. 그렇게나 진국이라고. 외국인 친구 포스팅으로 가장한 시크릿 맛집 공개입니다. 제 포스팅 그냥 지나치신분들 아쉽네요~ 홍게를 먹었으니 소화를 시키러 설악산으로 향합니다. 그새 또 변했네요 설악산. 예전에 7-1버스 타면 바로 닿았는데 이제 설악동 입구쪽에 뭐가 거대한게 세워졌더라구요. 아마 찜질방으로 기억하는데 여기도 완벽하게 관광지화 되어가고 있네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연은 언제나 경이롭습니다. 또 바뀐점이라고 한다면 울산바위로 가는 코스가 하나 더 개통된 것 같았어요. 대불을 지나 처음보는 길이 하나 더 생겼는데 아마 제가 기억이 가물가물해서 그럴수도 있어요. 그 덕분인지 비선대로 가는 1km자리 오솔길에 사람이 없어서 좋구나 하고 걸었습니다. 걷는데 사람이 거의 없어서 힐링 그 자체였어요. 아름다운 설악산. 신나게 걷다가 비선대에서 막걸리에 전 맛나게 먹어야지 벼르고 벼르며 걷습니다. 역시 물 맑고 아름다운 설악산. 이제 조금만 더 걸으면 비선대입니다. 드디어 비선대 도착했는데, 엥? 원래 있어야 할 산장이 어디로 사라지고 없네요? 뭔가 이상해서 내가 그동안 신기루를 본 것인가 하고 있었어요. 인터넷에 찾아보니 철거하고 이제 산에서 음주를 못하는걸로 법이 바뀐듯해요. 그래도 비선대에서 소공원까지는 정말 굴러도 갈 수 있는데.. 이 아재가 산에 오르는 삶의 재미를 앗아가다니요. 이해는 하지만 많이 많이 아쉬웠습니다. 비선대 이후로는 자연보호기간이라 입산이 금지되어 있네요. 아쉬움에 터덜터덜 내려와 대불 앞에서 나무관세음보살을 외치고 하산합니다. 우리 반달이는 아직 건재하네요. 아쉬우니까 중앙시장 시그니처 아이템인 닭강정을 싸들고 속초해수욕장으로 향합니다. 한참 모래를 퍼나르고 있던데 여름을 준비하는거 같아요. 우리는 둘이 맥주를 까며 닭강정을 먹습니다. 친구가 말합니다. "죽이네~" "그런건 어디서 배웠어!?" "학원에서 가르쳐주던데?" "음... 그래 너는 이제 한국어 중급은 된거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