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naultholic
1,000+ Views

경차기준 세분화! 일반형과 초소형으로 나뉜다고?


국토부가 오늘 20일 경형의 기준을 초소형과 일반형, 두 가지로 세분화하는 내용의 연구용역 결과 보고서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개정안이 반영되면 현행에서 '경차'로 분류되어 있던 르노삼성의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도 제대로 된 체급을 찾을 수 있게 됩니다!
국토부는 트위지 등 기존 자동차 분류기준에 속하지 않는 초소형 전기차가 출시되자 올해 초 차종 분류를 개편하기 위한 연구용역을 발주했었는데요!

1987년에 마련된 자동차 분류기준은 이륜, 승용, 승합, 화물, 특수차를 배기량과 치수 등에 따라 경형, 소형, 중형, 대형으로 나누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트위지는 1, 2인승 초소형 전기차에 불과하지만 기존 범주에 속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2015년엔 시범 운행조차 할 수 없었는데요ㅠㅠ

이듬해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이 개정된 후에야 경차로 분류된 뒤 본격 판매되기 시작했습니다.

이번 연구용역 결과 보고서는 20일 마무리 되는대로 입법예고와 국무조정실 규제심사 등을 거쳐 내년 상반기께 개정안으로 반영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경차가 일반형과 초소형으로 세분화됨에 따라 트위지도 안전상 몇 가지 요건을 강화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네요~

예컨대 현재까지는 안전기준이 없어 창문이 없어도 문제가 안 됐지만, 이번 연구용역 결과 보고서에는 ‘초소형 자동차에 창문이 있어야 한다’는 내용이 포함되었다고 합니다!

다만 범퍼의 경우엔 의무요건에 포함되지 않아 별도의 강화는 필요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해요.


그러나, 트위지 차급에 맞는 차종 기준이 생겼다고 해서 트위지가 자동차전용도로나 고속도로를 달릴 수 있게 된 것은 아닙니다.

저속 전기차의 고속화도로 주행 법령은 도로교통법에 속해 있는데 경찰청이 초소형 전기차의 고속도로 운행에 부정적 입장을 보이고 있다고 하네요ㅠ

경찰청 관계자는 “분류 기준이 생겼다곤 하지만 차량 자체가 변경된 건 아니기 때문에 고속화도로 주행시 안전이 우려된다”며 “내부 검토 과정을 좀 더 거쳐본 뒤 결정하겠지만 현재로선 안전을 위한 별도의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르노삼성 관계자도 “국내 트위지 구매자들의 경우 근거리 시내 이동 시 차량을 이용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며 “제조ㆍ판매사 입장에서도 과속차량이 적잖은 고속화 도로를 운행하는 것이 염려스럽다”고 말하며, “경차 기준이 세분화돼 안전기준 등이 바뀌어도 빠르게 적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창문의 경우 아크릴소재로는 준비가 완료된 상태”라고 얘기했다고 합니다.


이만 제 체급을 찾게 된 트위지 소식이었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운전자들이 꼭 알아야 할 방어운전 팁
1. 안전거리를 확보한다. 아주 기본적인 방법입니다. 그러나 사실 정신없이 운전을 하다보면 정말 어려운 부분중에 하나인데요. 특히 앞차는 물론 뒷차와의 간격이 사실 매우 중요합니다. 최근 일어나는 사고의 원인을 보면 끼어들기 및 급정거에 대한 부분이 많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 대비하기 위해서도 초보운전의 유의사항으로 많이 배우신 안전거리 확보에 반드시 조심하셨으면 좋겠습니다. 2. 넓은 시야를 확보하기 사실 운전 경력이 오래 된 분들의 차를 타면 늘 안정적인 느낌을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특히 그분들이 늘 좌/우를 계속적으로 사이드 미러로 확인하며 운전을 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이렇게 주변차에 대한 넓은 시야를 확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항상 신호체계를 잘 확인하며 비보호 좌회전 및 신호에 있어 늘 차량 앞 5대 정도의 상황을 늘 유심히 살펴 보시면서 급작스런 우발상황에 반드시 대비해야합니다. 3. 진로를 변경하면서 반드시 방향지시등 사용 자칭 운전에 고수분들이 늘 잊어먹는 기본 예절이라 볼 수 있습니다. 단순하게 차선을 변경하거나 또는 좌회전/우회전 시 최근에는 더욱 이렇게 방향지시등을 안하고 운전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상대방에게 내가 어디로 이동할 것이라는 것을 알려주는 일종의 신호이기 때문에 항상 간단한 이동이라 하더라도 반드시 켜주시길 바라며, 일종의 차선 변경이나 또는 뒷차에 감사(?)한 상황이 있다면 예의상 비상깜빡이를 키는 것은 차후 보복운전이나 기타 상황에서 매우 좋은 방법이라 할 수 있습니다.  4. 후방차량에 대해 방어운전방법 사실 방어운전의필요성은 나에 대한 안전도 있지만 상대방에 대한 경고도 그 의미가 됩니다. 가장 사고가 많이 나는 이유가 바로 근접했을 시 매우 위험한 상황에 노출되는 부분인데요. 이럴때는 후방의 차량이 자신의 차를 추월할 수 있도록 양보하는 것과 조금씩 브레이크를 사용해서 상대방 운전자에게 경각심을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5. 운전에 집중하기 가장 위험한 부분입니다. 최근에는 우리나라에서도 미국처럼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 시 징역에 처하는 법을 국회에서 고려하고 있다는 말이 나올정도로 운전 중 다른 일을 하는 것은 매우 위험한 상황인데요. 졸음운전을 예방하기 위해 단순한 대화 나 음악듣기는 사실 괜찮지만 시선이나 집중도를 흐리는 스마트폰 조작 및 네비게이션 조작의 경우 매우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운전중 운전에만 집중해야합니다. ------------------------------------------------- 카카오채널소식받기 https://goo.gl/j8DGVG 카카오톡 소식받기 https://goo.gl/igLUav -------------------------------------------------
전기자동차를 별로 안 좋아하는 독일인들
https://www.faz.net/-i9d-9mnij?premium=0xc64ecf3dcfd8f14424f8b05ac1511331 제목에 낚여서 본 기사이기는 한데, 단순한 설문조사 결과를 낸 기사다. 이 기사는 그저 전기자동차를 독일인들이 어떻게 생각하느냐에 대한 것이다. 물론 독일산 전기자동차에 대한 얘기가 없지는 않다.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독일에서 등록된 자동차 수는 310,715 대인데, 그 중 4,768대만이 전기자동차였다고 한다. 계산하면 1.5% 정도이다. 물론 전기자동차가 과반을 넘는 나라 자체가 별로 없기는 하니까 이 통계가 이상하다는 말은 아니다. (하이브리드 또한 16,814대 밖에 안 된다.) 그런데 의외(!)로 독일에서 제일 많이 팔리는 전기 자동차는 프랑스 르노의 Zoe, 등록 대수가 939대이다. 2위인 미국의 테슬라 3이 514대다. 광고가 요란했던 독일 아우디의 E-Tron은 고작 174대 뿐. 독일 전기 자동차 시장을 프랑스와 미국이 나눠먹고 있다는 의미로 봐도 되겠다. 독일도 당연히, 전기자동차에게 “환경보조금”을 지급한다. 무려 대당 4천 유로를 주거늘, 여전히 전기자동차는 안 팔리고 있는데, 본론으로 들어가자. 결국은 가격이 1순위의 문제였다. 아래와 같다. 가격(Preis) - 주행거리(Reichweite) - 충전소(Ladeninfrastruktur) - 충전시간(Ladezeit) - 동력(Leistung) 가격은 정말 심각한 문제였다. 대상자의 16%만이 가격 수준이 괜찮다고 답했기 때문이다. 충전소는 더욱 절망적, 9%만이 만족해했다. (주행거리나 충전시간도 50보 100보다.) 오로지 디자인과 동력만이 만족스럽다는 답변이었다. 물론 미래는 전기차에 있다는 점을 모두들 알고는 있는데… 오로지 21%만이 구입할 의도가 있다고 답했다. 살 생각 없다는 무려 60%. 사실 지금 당장 차를 사야 한다면 나부터도 그냥 가솔린을 택할 듯. -------------- 번외 자율주행 자동차(autonome Autos)에 대한 설문 결과도 재밌다. 구입할 생각 있다는 28%로 낮다. 어차피 비싸서 못 살 것이라는 답변이 42%로 높은 것도 재밌다. 이유는? 기술을 못 믿어서다. 그러나 자율주행 자동차 또한 미래의 기술이 되리라고 생각하고 있다(49%!).
중고가 더 비싸게 팔리는 차
르노에서 만든 전기차 트위지의 중고거래가가 실제 구매가격보다 20퍼센트 정도 높다고 하네요~ 국내에 배정된 물량이 많지 않아 실거래량은 작다고 하지만 트위지의 인기를 알 수 있는 부분이네요..! 디자인도 참 귀엽고 깜찍하죠~?!^^ 르노자동차의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Twizy)' 중고 거래 가격이 실제 구매가격 보다 20% 웃돈에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프랑스 르노가 한국에 배정한 트위지 물량이 많지 않아 실제 거래량은 아직 미미하지만 공간활용도와 이동성이 뛰어난데다, 작고 예쁘다는 이미지가 시장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10일 르노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 전용 인터넷 동호회 '트위지 마니아' 등 다수 카페에 따르면 트위지 중고 가격이 최소 550만원에서 최대 650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대부분 올해 7·8월 고객에 인도된 중고차량으로 실제 구매가보다 100만원~200만원 비싸게 팔린다. 거래 지역은 전국에서 초소형 전기차 지방자치단체 추가 지원금(500만원)이 가장 많은 대구·울산·성남·여주 등이며 거래량은 약 20건 수준이다. 이들 지역은 정부와 지자체 보조금을 합쳐 트위지를 420만원 혹은 470만원에 구매한 후 같은 지역 내 600만원선 거래가 가장 많았다. 현재까지 국내 판매된 트위지가 300~400대로 전기차 구매 후 2년 간 다른 지역에 양도 또는 판매할 수 없다는 지자체 규정을 감안하면 시장 수요가 적지 않다는 분석이다. 트위지 국내 판매 가격은 1500만원(1인승) 2인승은 1550만원으로 정부 보조금(578만원)과 지방자치단체 지원금(200만~500만원)을 합쳐 422만~800만원에 구매한다. 지난 6월 출시 후 현재까지 약 400대가 출고, 르노삼성은 연말까지 700대를 시장에 내놓는다는 계획이다. 인터넷 동호회 운영자는 “지자체 보조금과 판매량이 가장 많은 대구, 울산 등 중심으로 1~2개월 된 트위지 중고차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며 “거래액은 600만원선이 가장 많았고 게시판에 판매글이 올라오면 실제 거래까지 하루도 안 걸릴 정도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이어 “도심지 출퇴근 차량 용도가 가장 많고, 선호하는 이유로 대부분 이동성과 작고 예쁜 디자인 꼽았다”고 덧붙였다. 르노삼성은 초소형 전기차 시장 선점을 위해 국내 반제품조립방식(SKD) 생산공장 구축을 추진 중이다. 한국 생산으로 LG화학 배터리 등 다수의 부품 수급에 유리할 뿐만 아니라 에어컨과 히터가 없는 트위지의 단점을 현지화로 보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초소형 전기차 시장 확대로 현대차도 최근 국내 중소기업과 공동개발에 착수했고, 중소기업 대창모터스도 이달 국내 도로 주행에 필요한 국가 자격과 안전·환경 평가 등 각종 인증을 획득하고 다음 달부터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DANIGO)'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기사원문링크: http://v.media.daum.net/v/20171010160105768
세상에서 가장 럭셔리한 캠핑카 TOP 10
캠핑족들이 늘어나면서 단순한 캠핑장비의 가격들도 천차만별 어마어마 한데요. 아예 캠핑카를 직접 만들어 사용하시는 분들부터 구매하시는 분들 대여하시는 분들 다양하게 많이 존재합니다. 이런 캠핑카의 퀄리티를 상상초월하게 제작해서 만든 럭셔리여행버스 다양한 시스템,설정,디자인으로 돈 있는 부자들의 캠핑을 위해 만든 캠핑카를 소개합니다 10. Entegra Coach Cornerstone 45DLQ - 5억 5,000만원 화려하고, 다양한 요소를 가진 가장 넓은 버스중 하나 입니다. 사운드, 디자인 등의 고급 시스템으로 여행을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캠핑카 입니다. 9. Country Coach Magna 630 -5억 8,580만원 ALO 600마력의 엔진으로 산악지형에 적합할 정도로 좋습니다. 퀸침대와 엔틱한 인테리어의 캠핑카 8. UNICAT Amerigo International - 5억 9,200만원 탐사 차량으로 우리가 아는 캠핑카의 모습과 가장 유사한 모습을 가지고 있지만, 특수한 상황에 처한 경우, 물의 오염을 제거하는 워터메이커를 가지고 있어 더러운 물도 깨끗하게 사용 할 수 있습니다. 7. Monaco Dynasty 45P - 6억 9,323만원 RV업계 선두주자인 모나코에서 만든 제품. 소유자의 취향에 따라 커스트 마이징을 할 수 있습니다. 바닥은 도자기타일, 킹사이즈침대 캐비닛 등이 있습니다. 6. Newmar King Aire - 11억 337만원 클래스 A 모터코치와 600마력의 커민스 ISX 터보 디젤 엔틴을 사용. 전력제어와 구동조향시스템, 그레이트 네비게이션 시스템을 사용하고 대형욕실이 있습니다. 5. Country Coach Prevost - 11억 8,350만원 스테인리스 스틸커버가 있는 캠핑카 울퉁불퉁한 지형에는 적합하지 않지만, 도시와 마을 사이를 여행하기에 적합한 캠핑카 4. Foretravel IH-45 Luxury Motor Coac - 15억 4,000만원 2만kw 발생기, 4개의 지붕 A/C 유닛 포함 기능, 품질, 모두의 면에서 최고인 차량. 외부,내부 소음제거를 위한 설계등으로 만족할만한 캠핑카 입니다 3. Prevost H3-45 VIP - 18억 9,360만원 12피트 5인치의 가장 높은 오두막 높이를 가지고, 운전자와 승객 모두에게 멋진 전망을 제공 합니다 정밀 성형 섬유로 가볍지만 강력한 소재를 사용하였고, 내부 인테리어도 현대적으로 제작되었습니다. 2. Featherlite Vantare Platinum Plus - 29억 5,875만원 이탈리아 레자가죽, 대리석계단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엔틱한 청동 등 값비싼 디자인물건들로 이루어진 인테리어 AVIC N-2 GPS시스템으로 실시간 교통상황 날씨 경고 알림들을 알 수 있고, 스포츠카 정도는 차량 내부에 파킹할 수 있는 공간이 있는 엄청난 캠핑카 입니다. 1. Marchi Mobile EleMMent Palazzo - 35억5,050만원 지금까지의 캠핑카도 어마어마 했는데, 이 차는 꿈같은 차량이네요. 세계에서 가장 비싼 캠핑 차량 입니다. 오토바이, 항공, 요트의 기능을 결합한 최고의 차량입니다. 나무바닥과 대리석카운터를 갖추고 계단을 통해 2층으로 올라갈 수 있어, 석유부자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은 차량 입니다.
기대되는 2019년형 QM6의 변화
상품성 강화된 2019년형 ‘QM6’ 출시 르노삼성자동차가 고객 선택 폭을 확대하고 선택사양과 기본사양을 새롭게 추가해 상품성을 크게 강화한 2019년형 ‘QM6’ 판매에 들어갔다. 가솔린 모델인 QM6 GDe에 최고급 트림 ‘RE 시그니처’를 신설해 가솔린 스포츠다목적차량(SUV) 고객 선택 폭을 넓혔다. 풍부한 편의사양을 선호하는 고객 취향과 요구를 만족시키기 위한 것으로, QM6 GDe RE 시그니처는 디젤 모델 QM6 dCi RE 시그니처 트림과 동일하게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 19인치 투톤 알로이 휠, 가죽시트, 앰비언트 라이트,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360도 주차 보조 시스템 등이 기본 적용됐다. 가격은 기존과 같이 디젤 모델 대비 290만원 낮게 책정해 QM6 GDe가 가지고 있던 최고 수준 ‘가성비’를 고스란히 유지했다. 고객 선호 선택사양을 적용할 수 있는 트림 범위도 확대됐다. 2019년형 QM6 구매 고객은 과거 RE 시그니처 트림에서만 선택 가능했던 ‘매직 테일게이트’와 RE 트림에서만 추가 가능했던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전방경보시스템 등을 LE 트림부터 선택할 수 있다. 특히 LE 트림은 해당 선택 사양 장착 가격을 최소화해 유사 가격대 경쟁사 모델 대비 우수한 상품경쟁력을 확보했다. 또한 QM6 GDe 및 dCi 모델 RE 시그니처 트림 전용 선택사양 ‘프리미엄 인테리어 패키지’를 새롭게 추가해 프리미엄 도심형 SUV로서 이미지를 강화했다. 해당 패키지는 블랙 나파 가죽 시트를 비롯해 앞좌석 프레스티지 헤드레스트, 블랙 스티치 및 인조가죽 커버가 적용된 대시보드 하단과 글로브박스, 소프트 콘솔 그립 핸들 등으로 구성돼 시각적·촉각적 측면에서 실내를 보다 고급스럽게 꾸며 준다. (...) http://www.gyotongn.com/news/articleView.html?idxno=186592
Rental Mobil di Sewa Elf Jakarta
Permasalahan transportasi anda bisa di atasi dengan adanya sewa elf jakarta yaitu perusahaan dengan layanan jasa rental kendaraan untuk berbagai kegiatan anda seperti penjemputan dari bandara, jalan jalan kantor, perjalanan bisnis bersama kerabat kantor, study tour dan liburan keluarga. Sewa elf jakarta menawarkan kendaraan yang cukup lengkap mulai dari jenis kendaraan sedan, innova, elf sampai bus pariwisata juga sudah disediakan oleh sewaelfjakarta.com hadirnya sewa elf jakarta sejak tahun 2013 sudah membantu ratusan orang dalam menemukan solusi terbaik untuk segala kebutuhan transportasi yang mereka butuhkan. Kalian bisa menghubungi sewa elf jakarta dengan cara harus mengunjungi website sewa elf jakarta terlebih dahulu. Sewa elf Jakarta memiliki beberapa kelebihan yang bisa jadi bahan pertimbangan kalian untuk menjadikan sewa elf jakarta sebagai pilihan paling tepat. Sewa elf jakarta memberikan fasilitas yang lengkap, mulai dari ac, tv, sampai kursi yang nyaman di setiap kendaraan. Yang kedua adalah kendaraan terasa seperti baru karena dirawat setiap hari. Sewa elf memberikan garansi penjemputan tepat waktu. Sewa elf jakarta adalah salah satu jasa sewa atau rental kendaraan yang bisa dipesan dari jauh jauh hari. Sewa elf jakarta memberikan pelayanan yang ramah. Sewa elf jakarta hanya akan memberikan anda driver berlisensi dan sopan agar anda merasa tenang selama perjalanan anda. Pilihan armada sampai 75 armada jadi nggak perlu takut kendaraan yang anda mau tidak ada di sewa elf jakarta. Kini, rute perjalanan liburan sewa elf semakin bervariasi dan banyak, apalagi sewa elf sudah memiliki cabang di luar kota jakarta yaitu bandung dan yogyakarta. Kalau udah tahu seluk beluk sewa elf jakarta, apalagi nih yang kalian ragukan ? kalo udah nggak ada yang diragukan sebagiknya segera hubungi sewa elf jakarta dan pesan kendaraan sesuai dengan apa yang kalian butuhkan.
저물어가려는 한국GM, 떠오르는 르노삼성
최근 한국 GM 군산공장 폐쇄 들어보셨나요? GM본사에서 한국 군산 공장 폐쇠하겠다고 밝혔는데요. GM 본사에서는 생산성이 낮은 사업장 정리를 위해서 2013년 호주 GM철수를 시작으로 현재는 인도네시아와 오펠, 남아공에서는 철수를 하고 태국과 러시아에서는 생산 중단을 하였습니다. 그러던 중 올해, 인건비는 많이 들지만 판매량이 낮아 생산력이 낮은 공장으로 뽑히던 한국 군산 공장에 대한 폐쇄를 결정하였는데요. 2013년 호주에서 철수 할때, 호주 정부가 지원금을 끊자 GM에서는 호주에서 아예 철수를 해버린 선례가 있었는데 이번에 GM은 한국 정부에게 자금을 지원해달라고 요청하였습니다. 군산 공장이 폐쇄 될 경우 현재 GM 직원인 약 2000여 명이 실업상태가 되고 지역 경제에도 큰 문제가 생기는데 이 이외에 여러 연결 되어있는 협력 회사들에게도 큰타격이 생기게 됩니다. 이 문제는 단순한 한 공장의 존폐가 아닌 국가에게도 큰 문제로 다가오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GM이 이를 무기 삼아 정부에게 돈을 받아 내려고 한다는 시각도 존재합니다. 국내 자동차 시이 하락세에 들어가면서 여러 어려움들이 생겼는데 바로 그 어려움이 GM에게도 나타난 것 같습니다. 이 어려움 속에서 굳건하게 자리를 지키고 상승세로 올라간 기업이 있는데 '르노삼성' 입니다. 생산성 하락의 길을 걷던 르노 삼성이 다시 살아남으려면 생산성을 향상 시켜야했는데요. 생산성 향상이 이뤄줘야만이 르노닛산얼라이언스의 생산물량을 가져와서 부산 공장을 활성화 시킬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부산공장은 한번의 큰 위기를 겪고 파업이 아닌 생산성을 향상 시킬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 모색하였고, 그리고 노사간의 갈등을 멈추고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 노력한 결과 작년 르노삼성 부산공장이 르노그룹 생산선 4위 공장으로 올랐다고 합니다. 르노삼성이 생산성 향상을 위해서 하였던 방안에는 '숨은 5초 찾기'인데 이는 현장에서 직접 본 비효율적인 문제들을 건의하여 해결해가는 방법이고, 매주 화요일 경영진과 현장 직원들이 함께하는 도시락 미팅을 통해 업무의 어려움에 대해 나누었고, 메신저를 통한 신시간 소통을 통해서 많은 문제들을 해결하였습니다. 마지막으로 무인 운반차를 이용하여 부품을 나르는 것인데 이렇게 되면 작업자 주위에 벽처럼 서있던 부품 박스들이 사라지기 때문에 작업자들간의 눈치를 보게 되서 더 불편한 작업장 분위기가 될 수 있지만 생산성 향상을 위해 이런 불편함을 감수하고 도입했다고 합니다. 같은 하락세를 보이는 자동차 시장에서 나타나는 두 기업의 차이 어서 극복하여 문제를 해결 할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