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Hows
1,000+ Views

포스트잇으로 접는 입체 하트♥

하루종일 일만 하고, 공부만 하기 심심할 때 딴짓으로 딱인, 포스트잇으로 입체하트 접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접착면이 남으면 입체 하트를 만들기가 어려우니 포스트잇의 접착면을 잘 살펴주세요!!
접히는 면이 너무 넓으면 하트가 예쁘게 나오지 않으니 주의 해주세요!!
옆으로 접을 때 뒤집어서 한 번 더 접으면 나중에 하트 모양 잡기가 수월해져요~

좌우 끝의 꼭지점 부분이 뭉툭하지 않게 잘 접어주세요!!

접는 선을 남겨야 하기 때문에 꾹꾹 눌러서 접어주세요!!

좌우대칭이 될 수 있도록 정확히 맞춰주세요!!

날개가 잘못 접히거나 구겨지지 않게 조심히 넣어주세요!!

얼마나 둥근 하트가 좋은지, 취향에 따라 접는 면의 크기를 조절해 주세요!!

세로로 접힌 선이 선명하게 되어있다면 바람을 불 때 쉽고 이쁘게 하트 모양이 형성될 겁니다!

포스트잇은 종이 재질이 두껍기 때문에 얇은 색종이로 만드는 것이 더 쉬울 수도 있답니다!!
여러개 만들어서 친구에게 선물해도 좋을듯!!!
다른 종이접기도 해보고 싶다면?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힐링 오디오북) 20년 간 '구멍가게'만 그린 그녀의 추억~~!!
추석과 고향 그리고 다시, 도시와 추억 눈을 감으면 그동안 그린 구멍가게들이 주마등처럼 스친다. 그 정겨운 가게들을 앞으로 또 얼마나 그릴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 그저 마음에 새길 뿐이다. '모든 일은 순리대로.' (...) 해가 저물고 동네가 어두워져도 가게 앞은 전봇대 가로등 불빛으로 환하게 밝아 저녁 먹고 나온 아이들이 하나둘 모여 한바탕 놀아대는 신나는 놀이터가 됐다. 다방구,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신발 감추기 등을 하며 맘껏 뛰어놀고 머리 맞대고 달고나 해 먹던 최고의 놀이 공간이었다. 유년 시절 가장 즐거운 기억이 구멍가게에 숨어 있다. (...) 켜켜이 쌓인 진열대의 물건들은 '속에 무엇이 들었을까?' 궁금증을 유발했다. 먼 데를 바라보는 아주머니의 눈은 창 너머 논두렁을 향한 것인지, 그저 허공 너머의 시간을 헤아리는 것인지 사뭇 삶의 혜안이 느껴졌다. 집으로 돌아와 아이들이 잠들기를 기다렸다가 그 가게를 그리기 시작했다. 가슴이 뛰고 즐겁고 행복했다. 그렇게 구멍가게와 나의 인연은 시작되었다. 이미경이 쓰고 그린, <동전 하나로도 행복했던 구멍가게의 날들 (한정 특별판) > 중에서 . . . 오늘 북티셰의 책방에서는 이미경의 구멍가게 추억을 살펴봅니다. 이제는 다들 살던 곳에서 다시 살던 곳으로 돌아와 두고온 부모와 어린 시절 추억을 섞어가며 한 때를 떠올리는 지금, 마침 내 기억 속에 들리는 비소리는 추석과 어울리지 않지만 회상이라면 충분할 정도로 젖게 만듭니다. 그녀의 기억과 우리의 느낌은 그리 다르지 않을 것 같습니다만 끝나가는 연휴를 아쉬워하지 말고 이렇게 옛날을 떠올릴 수 있는 지금, 지금 내리는 비는 당신의 어린 시절을 위해 내리고 있습니다. 창문앞에서 따뜻한 페퍼민트 한 잔과 북티셰의 이미경이 쓴 오디오북 '동전 하나로도 행복했던 구멍가게의 날들'을 다운받아서 조용히 들어보세요. 이어폰은 필수입니다. 비를 보는 맛도 꽤 괜찮습니다. 오늘 읽는 북티셰 책방의 오디오북은 당신을 20년 전 천렵을 갔던 가족 소풍의 한 때로 데려갑니다. 북티셰가 준비한 힐링 오디오북, 팟빵에서 '북티셰'를 검색하시거나 podbbang.com/ch/14621 를 클릭하세요. 북티셰 드림 -
아름다움이란 무엇일까요.
물질적이든 혹은 형이상학적이든, 우리는 늘 아름답기를 추구하고 때로는 그것의 노예가 되기도 합니다. 이것은 작금의 유행도 예외적인 현상도 아닙니다. 형태나 형식의 차이가 있을 뿐 아름다움을 동경하는 태도는 아주 오래된 역사를 가지고 있죠. 그 이유를 짐작하는 일은 어렵지 않습니다. 아름다운 것을 보면 기분이 좋아지고, 어딘가 만족감이 들기 때문일 텐데요. 이제 아름다움은 차라리 일종의 정의나 선의를 자처하고 스스로 하나의 권력이 되어버린 느낌입니다. 우리는 아름다움을 무엇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걸까요. 아름다움을 인식하고 나서 가장 처음 든 의문은 바로 이것이었습니다. 아름다운 것들을 관통하는 하나의 단어나 문장이 있지는 않을까. 아름다움이라는 말을 형용하는 모든 수식을 지우고 그것의 원소만을 남겨둘 수는 없을까. 기회가 될 때마다 아름다움이 무엇인지를 묻기 시작한 것은 그래서였습니다. 아름다운 것과 그렇지 못한 것을 가르고 모두가 동감할 수 있는 미의 정의를 제시해보리라 마음 먹었습니다. 그것이 가능하기만 하다면 우리가 욕망하는 것의 정체를 밝혀낼 수 있으리라 믿었습니다. 편차가 큰 대답들을 거치며, 그러나 애초의 예상과는 달리 미와 추의 경계는 점점 흐릿해져만 갔습니다. 아름다움이라는 단어는 하나였지만 발화하는 사람에 따라 각기 다른 모습을 하고 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누구는 비례와 질서를, 다른 이는 편중과 우연을 미의 근원이라 대답했던 것입니다. 상반된 견해들이 때론 여정을 고단하게 만들기도 했지만, 그럼에도 끝내 질문을 멈출 수 없었던 것은 그 모든 의견들이 갖춘 나름의 체계와 철학 덕분이었습니다. 모두 다른 대답이었지만 오답은 없었습니다. 아름다움은 그야말로 수만가지의 가능성으로 도처에 널려있었고, 그것은 발견하는 사람들의 입술에만 허락된 맑은 이슬 같았습니다. 이토록 다양한 아름다움의 이름을 혼자서만 알고 있을 수는 없다는 의무감이야말로 이 프로젝트를 시작한 이유입니다. 좋은 것은 많을수록 좋고, 많은 것은 나눌수록 좋은 것일 거라고 믿으며 믿는 대로 해보려고 합니다. 정답이 아니어도 좋습니다. 정말 중요한 질문들이 대개 그렇듯, 여기에도 영영 정답같은 건 없을지도 모르는 일이니까요. 그저 아름다움에 대해 조금이라도 할 말이 있으시다면 그걸로 충분합니다. 말씀해주세요. 찾아가 듣고 이곳에 기록해두겠습니다. 아름다움은 인식하는 것이고, 인식은 공유할 수 있습니다. 공유된 아름다움은 점차 그 범위를 넗혀 나갈 것입니다. 반론하지 않겠습니다. 다만 꼼꼼히 듣고 가능한 멀리로 전하겠습니다. 여러분께 묻습니다. 당신께 아름다움이란, 도대체 무엇입니까. NAMESOFBEAUTY.COM
모공관리에 좋은 지성피부용 천연화장품 만들기
http://blog.naver.com/ss-morning/220888921978 산뜻한 천연로션 만들기 :D 피지가 많아 번들거리는 지성피부나,​모공이 넓어져 탄력관리가 필요한 피부를 위해 천연 로션을 만들어보았어요~  수상으로는  위치헤이즐 워터(위치하젤)를 사용했으며, 오일로는 스윗아몬드오일, 살구씨오일을 사용하여 만들었어요~ ​보습을 충분히 더해주면서도 얼굴이 갑갑하지 않아요^^ 위치헤이즐 워터는 진정효과가 뛰어나며, 피지흡수력이 좋아 모공관리에 도움을 줍니다. 스윗아몬드 오일은 모공을 막지 않아 트러블을 잘일으키지 않는 오일이며 영양공급을 해주고 보습력이 우수합니다. 살구씨오일은 피부흡수가 빠르고 윤기와 탄력을 더해주며, 토코페롤 함유로 민감성피부나 노화피부에도 좋아요. 피부에 발랐을때 가볍고 산뜻하게 발리면서도 피지를 조절해주고 수렴작용을 할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그외 첨가물로는 항산화, 항균 작용을 하고 피부재생에도 도움을 주는 ​카렌듈라 추출물과 피부 보습에 좋은 글리세린과 모이스틴을 소량 넣었습니다. 유화가 되고 온도가 떨어져 어느정도 점도가 생기게 되면 ​첨가물과 에센셜오일, 보존제를 차례대로 넣고 다시 섞어주세요.​ 고르게 잘섞어주신후 소독하여 준비해놓은 로션용기에 담으면 완성~!! 식물성오일과 천연유래 원료를 사용했기 때문에 시중에 화장품을 사용했을때 느낄수 있는 자극이나 트러블도 잘 생기지 않으며 ​ 피부가 편안해지는게 느껴집니다. 지성피부나 민감한 피부에 편안하게 사용할수 있는 로션이에요^^ 유화만 실패하지 않으면 로션만들기는 생각보다 쉬우니 피부가 예민하고 약하신분들은  ​화학원료가 대부분은인 시중화장품의 사용보다는 천연원료를 사용한 화장품 만들어 사용해보세요^^ ​ http://blog.naver.com/ss-morning/220888921978
31
12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