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썸에서 연애로 가기 좋은 데이트 장소 (ft.껍데기집)
'내 딸의 남자들2' 핫한 언니 미자! 미자 언니가 알려주는 연애로 가는 꿀팁! 소개팅(미팅) 성공을 위해서는 한식보다는 일식, 은은한 장소, 그리고 실내! 그래서 우리 미자언니가 선택한 장소! 일식+은은한 분위기+ 실내 = 이자카야! 분위기 좋은 이자카야에서 절친과 2:2 미팅을 한 미자언니 훈내 쩌는 변호사 도훈씨와 꽃미모 뿜뿜하는 미자언니의 운명적인 만남! 연하보다는 연상을 외치던 미자언니에게 다가온 연상남 도훈오빠! 털털하기만한줄 알았던 우리 미자언니! 잠재됐던 내숭 폭발 (미팅남들이 잠깐 나간 사이에 음식 폭풍 흡입한건 안비밀) 분위기 은은하고, 조용하게 즐길 수 있는 이자카야에서 만남은 에프터로 이어지고 에프터에서는 한적한 장소가 좋으니 한적한 공원에서 야경 바라보며 대화 하기! 두 사람은 서울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공원에서 산책하며 대화! 두 번째 만남을 얘기했고 두 번째 만남은 취미를 공유할 수 있었던 서울숲 공원 데이트 날 좋은 어느날 급만남한 미자언니와 도훈오빠 베드민을 치기로 했는데 ... 이와중에 우리 미자언니 기럭지 쯘다아 ♥ 장난치기 시작하며 더 편해진 두 사람 미자언니는 내기를 제안하는데 ... 이에 물러서지 않고 꿀밤?! 딱밤?! 고르라는 도훈오빠 손가락으로 딱밤 때리자는 말에 "진짜 아프다"는 도훈오빠 ... (결국 미자 언니가 졌다고 한다 ... 이마가 빨갛게 부어오를 정도로 딱밤을 맞았다고 한다 ...) 운동후 배고 픈 두 사람이 찾은 곳은 껍데기 집! 여기서 나온 미자 언니의 꿀 팁 껍데기집 (고깃집)을 가면 연애로 이어질 가능 성이 높다고 >< (그럼 ..저도..껍데기집을 이용해 볼께요 ...) 껍데기는 항상 나중에 굽던 미자언니 BUT 도훈오빠만의 철학이 있었으니 ...! 삼겹살과 껍데기를 함께 올리고 껍게디다 익을 동안은 삼겹살 먼저 흡입 그리고 마무리로 껍데기를 호로록 보기만해도 군침 넘어가는 비주얼 ....! 껍데기집에서 데이트를 마친 두 사람은 어떻게 됐을까요? 두 사람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매주 (토) 밤 10시 50분 E채널 <내 딸의 남자들2>에서 확인하세요 :) 두 사람의 이야기는 Youtube에서 영상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가전제품 필수품 홈인테리어에도 제격인 가습공기청정기!!
안녕하세요~ 요즘 날씨가 낮에는 덥고 밤에는 쌀쌀하고..너무 습하죠..ㅠㅠ 그리고 가을만 되면 피부도 푸석푸석해지고 건조해지고..환절기라서 기관지도 안좋아지고...너무 스트레스를 받았어요..래서 저는 가습기 하나 들여놓으려고 알아보던중에 지금 하이마트에서 09월 28일~ 10월 30일 까지 10월 전국동시세일을 진행하더라구요! 그래서 조금이나봐 할인 받아 사려고 하이마트에서 구매해보았습니다! 짜잔!! 이게 바로 하이마트에서 구입한 가습공기청정기에요! 일단 생각보다 크기도 작고 가볍더라구요^^ 디자인도 깔끔해서 집에 인테리어 역할도 톡톡히 하겠어요ㅎㅎ 뚜껑을 열어보니 물통과 필터가 보이네요~ 필터는 주 2회에 한번씩 청소하는게 좋다고 하더라구요~!! 이 점 확인하세요~^^ 여기 설명서까지 첨부되있으니 모르는 부분은 설명서를 참고해주시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제일 마음에 들었던건 대부분의 가습공기청정기는 청소하기가 까다로운데 입구가 넓어서 손이 들어갈 수 있는 물통과 물로 세척해 사용하기 때문에 별다른 도구없이 청소를 할수있다는점이 너무 맘에들었어요! 정말 강력추천하는 제품입니다! 다들 저처럼 이런 습한날씨에 이런 가습공기청정기 어떠신가요~^^
콧물 없는 비염이 더 위험해요
비염 하면 떠오르는 키워드가 있습니다. 콧물, 코막힘, 재채기. 세 가지를 먼저 떠올리시는데, 다른 증상을 보이는 비염도 많습니다. 아이가 자꾸 코를 후비거나, 킁킁대는 식으로 틱장애처럼 나타나기도 합니다. 콧물이 없는데도 비염이라고요? 만성적인 기침으로 심각한 비염과 축농증을 진단받은 아이가 있습니다. 겨울이면 코감기 달고 살았는데, 봄이 되도록 낫지 않았습니다. 열이나 콧물은 없고 기침, 가래만 심한 케이스였습니다. Dr's TIP : 대개 상태가 심하고 오래가는 기침의 원인 오래 가는 기침은 대게 감기, 기관지염, 모세기관지염, 후두염 등 호흡기 질환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특히 어린이들은 치료 받아도 오래 낫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호흡기 질환을 오래 앓으면 기도가 과민해져 기침이 3~6개월 이상 지속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기침이 4주 이상 지속되면 감기 진단을 받아도 기침의 원인이 될만한 다른 질환을 찾아야 합니다. 위에서 언급한 아이의 기침은 '후비루' 때문이었습니다. 후비루  : 밖으로 흘러야 하는 콧물이 코 뒤로 넘어가 목으로 넘어가는 것 후비루가 있으면 기도에 이물감이 느껴지니 계속 기침을 하게 됩니다. 잠자리 누웠을 땐 콧물이 뒤로 넘어가니 유독 밤에 기침을 많이 하기도 합니다. 밤 기침이 오래가면 천식을 의심해볼 수도 있고요. 콧물 = 비염?? 콧물이 없어도 비염일 수 있습니다. 비염으로 진단받은 아이들은 콧물이 밖으로 보이지 않는 증상이 의외로 많은 편입니다. 코는 밖으로 흐르는 것이 대부분이지만 안으로 흐를 수도 있다는 뜻입니다. 콧물이 뒤로 넘어가기 시작하면 이미 코 점막에는 질병이 생긴 것으로 봐야 합니다. 콧물이 사라졌다고 다 나은 것이 아닙니다. 방치하면 축농증이 올 수 있고, 기도 위아래에 빈번한 염증을 일으키며, 체내 산소량이 부족해 심장에 부담을 주기도 합니다. 전신 피로감, 권태감, 두통, 집중력 저하로 이어지거나, 성장부진 등 신체와 정신 발달에 지장을 줄 수도 있습니다. 소아비염, 반드시 초기에 잡아야 합니다.
보컬 컬럼, 느낌이라는 게 뭐에요?
노래 들을 때 느낌이라는 게 뭘까요? 그냥 좋은 노래 안좋은 노래 아니면 슬픈 노래 신나는 노래 사랑 노래.. 뭐 이런게 끝 아닐까요? 자, 한번 살펴보도록 하지요. 맛있는 거 먹을 때 그냥 맛있다. 하고 끝내는 것과 음~ 이거는 딱 씹을 때의 식감이 좋네!  오 바삭바삭한데 목으로 넘길 때쯤에는 부드러운 육즙과 함께 넘어가서 진짜 맛있다.  라고 하는 것은 다를 것입니다. 누구나 대략 이러한 느낌은 표현할 수 있겠지요? 표현이 안된다면 표현하는 습관을 들여야합니다.  표현을 하는 예술 부문에 있어서 표현할 줄을 모른다고 하면 발을 들이지 않아야 하는 것입니다. 아무튼 이처럼 그냥 내가 느끼는 자체가 느낌입니다. 그리고 이것을 이렇게 말로서 풀어서 설명할 수 있는 '언어화' 능력을 길러야  표현을 받아들이는 것이든 표현을 하는 것이든 유리하게 됩니다. 표현의 언어화 능력을 기르는 방법은 그냥 많이 말해보는 것입니다. 아무래도 노래와 소리라는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이므로 그것이 언어적이든 시각적인 이미지이든.. 최대한 많이 그려보고 말해보고 표현해보도록 해야 합니다. 음식을 그저 맛있다. 맵다 짜다. 밖에 표현할 줄 모르는 사람이 다양한 식감과 맛을 조합한 요리를 만들어낼 수 없다 여깁니다. 마찬가지로 노래를 그냥 좋다 안좋다로 밖에 들을 줄 모르고 표현할 줄 모른다면..  그 사람이 부르는 노래 역시 그정도 수준밖에 표현할 수 없다고 보고 있습니다. 처음 날 때부터 잘하는 사람이라면 애초에 이러한 글을 보지 않을 것입니다. 이미 본인에게 만족하고 본인에게 있는 것이라면 찾아 헤맬 필요가 없으니까요. 이 글은 그러한 것이 안되는 사람을 위해 쓰는 글입니다. 당장 오늘부터, 지금 이 순간부터라도 내가 보고 듣고 느끼는 것들을 세세히 느껴보고 세세히 표현할 수 있도록 해보세요. 이러한 것들이 모이고 모여 나의 소리와 표현에 도움을 주게 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