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liciousfood
10,000+ Views

[서울맛집]하리보케이크라니 '블레스롤'

블레스롤

알록달록 디저트들이 한가득!!
위치
서울 관악구 봉천로 219

5 Comments
Suggested
Recent
하리보케잌 저게뭐야... 어떻게 시중에파는 젤리 왕창 박고 8마넌 받을 생각을 할 수가 있지????
색소폭탄이네;; 구우면서 색이 더 연해지는데, 구운 후가 저정도면 색소를 얼마나 들이붓는거야...;;
샤로수길?
맛있어보이는데.. 하리보 빼고. 먹다가 턱 날아가는건 아닌가 모를 케이크네요. ㅎㅎ
넘 비싸용🤣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집밥....(feat. 확찐자가 되기까지)
너도 나도 확찐자가 되어 있는 요즘... 동선이라고는 냉장고 -싱크대- 집앞 마트(술사러) 쿠팡맨의 은덕으로 매일매일 배송받는 식자재들로 확찐자가 될 수밖에 없었던 그간의 먹부림을 좀 나열해보고자 함 나의 야심작 갈릭버터구이 새우 지난번 집들이때도 엄청난 호응이 있었고 그 후로 누가 집에 올때마다 자신있게 내놓는 나님의 시그니처 ㅋ 사실 집밥이란 제목을 붙이긴 했으나 거의 술안주 ㅋ 가장 만만한 두부김치 내 영원한 주혼의 메이트 먹태!! 이때만 해도 31번 확진자 터지기 전이라 밖에서 (동네 밖 )낙지도 함 먹어주고 그러나 31번 이후론.... 동네를 벗어나본 적이 읍슴 실로 2월 말부터 대중교통을 한번도 안타봤음 소고기는 언제나 옳다!! 돼지고기도 마찬가지!! 특히나 좋아하는게 대패삼겹살 양파랑 마늘 버섯넣고 허브솔트 간하여 들들 볶아 먹음 진짜 대박~~~ 밥반찬으로도 훌륭 술안주로는 더 훌륭 닭고기 빠지면 대단히 섭섭!! 쿠팡맨이 가져다주신 냉동 닭갈비에 야채랑 떡 넣어주면 기가막힘 소주 한잔을 마시더라도 예쁜 컵에!! 이건 오돌뼈인데... 역시 냉동식품... 내 살다살다 이렇게 맛없는 냉동식품은 첨이었음 한입 먹고 그냥 버림 ㅜㅜ 맨날 애들 삼시세끼 쳐맥이다 환멸을 느낀 동네 줌마친구들이 점심에 애들 줄줄이 매달고 동네 곱창집 고고 넘무넘무 맛있잖아~~~~ 술이 그냥 술술술술 들어가잖아~~~~ 역시 술은 낮술이잖아~~~~ 김치볶음밥에 계란꾹도 끓여먹고 한달을 저렇게 쳐묵쳐묵 하며 운동도 안갔더니.... 살이 찌기 시작하는게 아닌가... 아 이재로 가면 정말 굴러다니겠다 싶어서 득단의 조치를 취함 저녁은 샐러드를 먹자!! 나름 잘 갖춰 먹음 기본 야채에(마트에서 파는 그거) 토마토 썰고 냉동실에 백만년 묵혀있던 닭가슴살 삶아서 허브솔트 챡챡~~ 마무리는 발사믹 소스 저렇게만 먹어도 배가 은근 든든하더이다 똑같은 샐러드만 먹음 질리니까 이것저것 시도를 해본다 치킨 너겟 넣으면 마 이게 바로 케이준 샐러드!! 예~~ 훈제 연어 넣으면 연어 샐러드 호우~~~ 소고기 구워 넣어도 핵꿀맛~~~ 이것저것 넣으며 알았습니다 발사믹 소스는 어디든 다 어울린다는것을 그러나..... 샐러드만 먹었어야 했는데.... 술도 함께 먹었심다 ㅋㅋㅋㅋㅋ 다이어트는 개뿔 ㅋㅋㅋㅋ 그렇게 샐러드를 먹으면서도 전 점점 확찐자가 되어갑니다.. 제 친구가 그러더군요 "코끼리도 초식동물이야" 아하하하하 제가 끓일줄 아는 국이라고는 콩나물국 미역국 계란국 어묵국이 다인지라.... 돌리고 돌리고 먹다보니 질립디다 먼가 칼칼한 찌개가 먹고 싶은데... 그때 생각난 어릴때 엄마가 끓여주던 바로 오징어 찌개 와 이걸 제가 해냅니다 어릴때 먹어본 맛을 기억하며 이때 생오징어를 처음 만져봤네요 ㅋ 요리에 점점 자신이 붙을 때 쯤 밑반찬에 도전!! 바로바로 국민 밑반찬 장조림!! 캬 ~~~ 이건 진짜 넘 예술이다 넘 맛있다 전 좀 특이하게 로즈마리를 조금 넣어요 그럼 더 맛있더라구요 이건 제가 만든건 아니고 울 엄니의 시그니처 소고기 칼국수 보통 칼국수는 해물을 많이 넣지만 이건 베이스가 소고기!! 면도 직접 반죽하여 아주 쫄깃!! 해물칼국수가 시원한맛이라면 소고기 칼국수는 진한맛~ 그렇게 요리에 점점 눈을 뜨면서 자연스레 도구에 관심이 커짐 매번 느끼지만.... 홈쇼핑 방송은 내 머리속이 보이나봄.. 프라이팬이 필요한데.... 하는 생각을 몇일간 하고 있을 때 우연히 채널을 돌리는데 저 아이가 뙇 어머 이건 사야해!! 그렇게 테팔 4종세트는 나의집으로 ㅋ 프라이팬 산 기념으로 고기 개시!! 나 혼자 먹는거지만 세팅은 제대로 캬~~~ 눌러붙지도 않고 아주 조쿠나아~~~~ 급기야 전 홍합탕에 도전했습니다 마트에 홍합이 한보따리에 삼천원도 안하기에 깨끗하게 홍합끼리 긁어가며 씻어주고 걍 물에 파랑 청양고추 양파 다시마 한조각 넣고 끓이기만 하면 끝!! 대박 맛있음!! 그리고 전.... 대형사고를 칩니다 빌트인 냉장고인지라 냉동고가 심히 작습니다 그러나 전 냉동 매니아 몇날 몇일을 고민하다 결국 질렀습죠 냉동고(100리터) 를 입양했습니다 냐하하하하핳 내부가 이렇게나 넓습니다 요즘 여기에 채워넣느랴 쿠팡맨님을 매일 모십니다 ㅋ 정말 쿠팡박스로 집도 지을수 있을것 같아요 ㅋㅋㅋㅋ 냉동고 사자마자 주문한 냉동생지 캬~~~~ 비주얼 무엇!! 저 이제 빠바 안갑니다 참참 저의 시그니처 하나 빼먹을 뻔 파스타!! 항상 양조절 실패 ㅋㅋㅋㅋ 파스타 한번 하면 정말 밖에서 파는거 두배정도의 양이 됨 (다먹는건 비밀) 그리고 정말이지 제가 이제는 별짓을 다합니다 브런치에 도저언~~ 스크램블 에그도 첨 해보고 소세지도 굽고 스테이크도 하고 빵도 굽고 그럴듯 하죠? ㅋ 혼자서 처음 하느랴 새우사놓은것도 까먹고 베이컨도 까먹고 ㅋㅋㅋ 저 사진을 본 친구는 이 한마디를 남겼습니더 음 그래서 브런치에 소맥했어라 ㅋㅋㅋㅋ 암튼 매일 머먹을까 고민하며 이것저것 도전하는 재미에 삽니다
초보자를 위한 와인종류와 고르는 팁!
오늘은 화이트데이 선물로 제격! 달콤 쌉싸름한 와인의 종류와 고르는 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할게요. ◈ 와인 종류와 고르는 법 와인은 크게 색상, 탄산, 맛 3가지로 구분하며, 포도의 품종에 따라 차이가 있습니다. 또한 향, 바디감, 구조 등 많은 요소들이 그 맛에 영향을 끼칩니다. 01 색상에 따른 와인 종류 선택하기 와인색에 영향을 주는 것은 포도껍질에 함유되어 있는 색소 '안토시아닌'이다. 안토시아닌이 많이 추출될수록 보랏빛을 띠게 된다. 1) 화이트 와인(White wine) 청포도를 원료로 하여 씨와 껍질을 제거한 과즙을 이용하거나, 적포도의 즙만으로 제조한 투명한 색의 와인으로 신선함이 생명이다. 와인 중 도수가 가장 낮아 식전주, 혹은 전체요리와 함께 마시며 생선류와도 잘 어울린다. 2) 레드와인(Red wine) 포도즙이 포도껍질과 함께 발효되기 때문에 붉은 자줏빛 색깔과 떫은 맛(탄닌 성분)의 와인으로, 화이트 와인보다 훨씬 더 오래 보존할 수 있다. 레드와인에 함유된 탄닌 성분이 육류의 지방질을 중화시켜 주며 조화를 이루기 때문에 붉은 육류와 잘 어울린다. 3) 로제 와인(Rose wine) 포도를 껍질과 함께 단기간 발효시켜 약간의 색깔만이 배어있는 와인으로, 숙성 시기가 짧을수록 맛이 좋다. 02 맛에 따른 와인 종류 선택하기 1) 스위트 와인(Sweet wine) 당도가 높은 와인(51~150/1L 기준의 당도) 2) 중간 와인(Medium wine) 드라이하지만 약간은 스위트함이 있는 와인(31~50/1L 기준의 당도) 03) 진한 와인(Dry wine) 와인의 단맛을 기준으로 가장 달지 않은 와인(0~30/1L 기준의 당도) 03 바디감(와인의 질감) 선택하기! 가벼운 느낌을 원한다면 라이트바디를, 묵직한 느낌을 원한다면 풀바디와인을 선택하면 된다. 라이트바디는 주로 화이트 와인 계열이 많고, 풀바디는 오래 숙성한 레드와인에 많다. 04 탄산이 있는 와인을 원한다면? 스파클링 와인 선택하기 스파클링와인으로는 뱅무쉐(프랑스), 젝트(독일), 스푸망테(이탈리아), 카바(스페인) 등의 종류가 있다. 05 Long and Lasting ◈ 초보자에게 추천하는 특징별 추천 와인 01 화이트 와인 1) 샤르도네 '화이트 와인의 여왕'이라 불리는 샤르도네는 사과처럼 상큼한 과일향이 나는 것이 특징이다. 지역마다 스타일의 차이가 크지만 산도가 높고 단맛이 거의 없는 드라이한 맛을 낸다. 가벼운 애피타이저나 해산물 요리를 먹는다면 추천한다. 2) 소비뇽 '소비뇽'이 프랑스어로 '야생'을 뜻하는 만큼, 가볍고 생기발랄한 맛이 특징이다. 신맛이 적당하고 드라이한 것부터 스위트한 맛까지 다양하다. 가벼우면서 상큼하기 때문에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와인이다. 3) 리슬링 독일의 대표 품종으로 과일의 풍미와 산미를 즐길 수 있다. 서늘한 지역에서 생산된 경우 신선한 포도와 사과의 풍미를 가지며, 따뜻한 지역의 경우 감귤류와 복숭아 향이 강하다. 디저트 와인으로 좋으며 여성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와인이다. 4) 세미용 미디엄-풀바디, 낮은 산도, 높은 알코올함량의 특징을 가진 와인이다. 샤르도네 향과도 약간 비슷해서 레몬, 복숭아, 오렌지, 사과, 배 등 풍부한 과일향을 갖고 있다. 풍부한 과일향을 내는 화이트 와인을 원한다면 추천한다. 02 레드와인 1) 카베르네 소비뇽 레드와인의 대명사 '카베르네 소비뇽'. 고급 품종으로 꼽히는 이 와인은 맛은 무거운 편이나, 와인 특유의 떫은 성분이 많아 대게 장기 숙성을 통해 먹는 와인이다. 비프스테이크와 같은 붉은 육류 요리를 먹는다면 '카베르네 소비뇽'을 추천한다. 2) 시라 호주의 대표 품종으로 탄닌 성분이 많은 와인으로 알코올 도수가 높아 애주가들이 선호하는 와인이다. 강렬하고 야생적인 과일향과 묵직한 바디감을 원한다면 호주산 '시라'를 추천한다. 3) 피노 누아 향긋한 과일의 달콤하고 새콤한 맛을 가진 와인이다. 수년간의 숙성 후 야생 고기향을 띠는 이 와인은 정통 최고급 적포도주라 할 수 있다. 스테이크와도 궁합이 잘 맞아 데이트 와인으로 추천한다. 4) 메를로 맛과 향이 여성스러워 '메를로 부인'이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로 우아함과 짙은 단맛의 부드러움을 느낄 수 있는 와인이다. 메를로에서는 우아함과 강인함, 짙은 단맛의 부드러움을 찾을 수 있는데, 카베르네 소비뇽과 블렌딩되는 경우도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