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Meridiem9
500+ Views

온 가족이 품어야 할 단어

1. 이해 서로의 생각과 의견 등을
이해해줄수 있어야 합니다.
가족의 입장에서 생각해보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2. 대화 가정에서 대화의 상대가 있어야 합니다.
터놓고 얘기나눌수 있는 상대가
가족중에 있어야 합니다.
3. 용서 가정에서는 어떠한 일이든 잘못은 꾸짖되
그후에 용서를 받을수 있어야 합니다
4. 사랑 잘못은 꾸짖고 잘한 것은 칭찬해주는 올바른 사랑이 있어야 합니다
5. 인정 가정에서라도 인정받을수 있도록 격려하고 위로해 주어야 합니다
6. 유머 가족 간에도 서로를 위해 가벼운 유머를 주고 받는것이 좋습니다
7. 휴식 가정은 피곤에 지친 몸과 마음을 휴식할 수 있는 환경이 되어야 합니다
8. 희망 앞으로 더욱 잘 될 것이라는 희망이 보이면 가정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것 입니다.
#좋은글 #좋은글귀 #명언좋은글 #명언 #인생명언 #인연 #짧고좋은글귀 #힐링명언 #명언글귀 #행복명언 #성공명언 #아침좋은글 #좋은글모음 #인생단어 #감동글
카카오채널(저녁9시 좋은글): story.kakao.com/ch/today9pm/app
플러스친구(저녁9시 좋은글): http://pf.kakao.com/_ijxmmxl
Comment
Suggested
Recent
좋은 글 감사해요 ^_^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침편지365 , 밤열한시
, 밤 열한 시 참 좋은 시간이야 오늘 해야 할 일을 할만큼 했으니 마음을 좀 놓아볼까 하는 시간 오늘 해야 할 일을 하나도 못했으니 밤을 새워볼까도 하는 시간 밤 열한 시 어떻게 해야 하나 종일 뒤척거리던 생각들을 차곡차곡 접어 서랍 속에 넣어도 괜찮은 시간 이럴까 저럴까 망설이던 마음도 한쪽으로 밀쳐두고 밤 속으로 숨어 들어갈 수 있는 시간 밤 열한 시 그래, 그 말은 하지 않길 잘했어 라거나 그래, 그 전화는 걸지 않길 잘했어, 라면서 하지 못한 모든 것들에게 그럴 듯한 핑계를 대줄 수 있는 시간 밤 열한 시 누군가 불쑥 이유 없는 이유를 대며 조금 덜 외롭게 해줄 수 있느냐고 물어도 이미 늦었다고 대답할 수 있는 시간 누군가에게 불쑥 이유 없는 이유를 대며 조금 덜 외롭게 해줄 수 있느냐고 묻기에는 너무 늦은 시간 밤 열한 시 일어난 모든 일들에 대해 어떤 기대를 품어도 괜찮은 시간 일어나지 않은 모든 일들에 대해 그저 포기하기에도 괜찮은 시간 의미를 저울에 달아보거나 마음을 밀치고 지우는 일도 무의미해지는 시간 밤 열한 시 내 삶의 얼룩들을 지우개로 지우면 그대로 밤이 될 것도 같은 시간 술을 마시면 취할 것도 같은 시간 너를 부르면 올 것도 같은 시간 그러나 그런대로 참을 수도 있을 것 같은 시간    밤 열한 시 하루가 다 지나고 또 다른 하루는 멀리 있는 시간 그리하여 가던 길을 멈추고 생각을 멈추고 사랑도 멈추고 모든 걸 멈출 수 있는 시간 참 좋은 시간이야 밤 열한 시    글. 황경신 - '밤 열한 시' 中 . http://bit.ly/2tyT1mz
떨리는 마음 (이성에게 전화번호 묻기)
떨리는 마음. “전화번호를 묻고 싶어 말을 걸려고 하는데, 너무나 떨려요. 어떻게 해야 되나요?” 많은 사람들이 묻곤 한다. 어떻게 말을 시작해야 할지... 사실 특별한 기술 같은 건 없다. 다만 말할 수 있는 용기와 자신감을 갖고 있느냐, 그렇지 못하느냐에 달려있을 뿐이다. 누구나 낯선 상황에서 이성에게 말을 걸 때, 말을 거는 당사자는 두려움을 갖게 되고 반응하는 대상은 경계심을 갖게 된다. 당연한 모습이다 하지만 이를 극복하고 자연스럽게 말을 걸기 위해서는 내면의 갈등 원인을 파악하고 개선하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 것이다. 그럼, 먼저 그 두려움의 실체를 살펴보자. 첫째, 두려움의 원인은 이미 상대방에게 마음을 온전히 빼앗겼기 때문이다. - 이미 마음이 뺏겨버리면 용기가 축소된다. 그냥 물건 하나 사거나 길을 찾기 위해 물어보는 행위는 자연스럽지만, 이미 감정이 개입되는 순간 거절에 대한 두려움을 갖게 되기 때문이다. 둘째, 말을 걸 타이밍을 잡지 못한다. - 상대방이 무언가에 몰두해있고, 바쁜 상황이라면, 누군가의 접근에 대해 예민한 반응을 보이게 된다. 또한 친구들과 정신없이 어울리고 있는 상황이라면 접근할 용기를 축소시킨다. 셋째, 외면으로 위축되어 있다. 자신의 외모, 신체적인 매력, 옷차림 등이 부족하다고 생각하게 될 경우, 자신의 표정에 그 위축감이 드러나기 마련이다. 기본적인 외면이 갖추어지지 않았다면, 이 역시 용기를 축소시키는 원인이 된다. 그럼 이러한 두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방법들을 살펴보자. 첫째, 상대방에게 부여한 의미를 거둬들인다. 상대방도 사람이고, 말을 걸려고 하는 당신도 사람일 뿐이다. 상대방의 겉치레가 화려한 사람이라고 할지라도 당신과 똑같이 생각하고, 말하고, 자고, 배출하고, 먹고.... 더 말해야 하나? 무서워할 것도 없고, 두려워할 것도 없다. 상대방도 그냥 사람이다. 의미를 부여하는 순간 상대방은 크고, 자신은 작게 느껴진다. 둘째, 혼자 있는 시간을 노려라. 유혹자는 첫 만남에서 승부를 낸다. 그렇다면 상대방이 집중해서 무언가에 몰두하고 있는 시간보다 조금은 넉넉한 시간으로 잡는 것이 옳다. 가령 시간을 보내기 위해 전화기를 만지고 있다던가, 혼자 걷고 있는 모습을 발견한다던가, 대중교통을 이용해 집으로 향하고 있는 모습을 발견한다든가 이러한 시간이 말을 걸기에 가장 효과적이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함께 있는 곳은 피하는 곳이 좋다. 다수의 사람은 자신의 감정을 진솔하게 보여주는 방해요소로 작용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따라서 가급적 혼자 있는 시간을 통해 말을 거는 것이 좋겠다. 셋째, 외면을 잘 꾸며라. 첫인상은 외면에서 결정된다. 과도한 화려함보다는 수수한 느낌이 좋고, 좋은 향을 품으면 더 좋다. 시간의 여유가 있다면 운동을 통해 살을 빼서 신체적인 매력을 어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된다. 그럼 바로, 실전 대화로 들어가 보자. “안녕하세요? 저는 ooo이라고 합니다. 오래전부터 지켜 바라봤는데, 좋은 감정이 생겨 이렇게 말을 걸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용기 내서 왔습니다. 조금 더 그쪽을 알아가고 싶은데, 괜찮으시다면 연락처를 알려 주시겠어요? 이건 제 연락처입니다.” 떨려도 좋다. 또박 또박 천천히 말하자. 태도는 정중하게 하고, 정확하게 자신의 의사가 전달될 수 있도록 하자. 자신의 감정이 그대로 전달되면, 상대에겐 ‘진실로 다가왔다.’라는 것으로 인지하게 될 테니 말이다. 만약 여성이라면 ‘합니다.’를 ‘해요.’로 바꾸면 부드럽게 전달된다. 이렇게 말했는데 ‘당신을 쉽게 볼 것 같다고?’ “천만의 말씀” 말을 건 당사자의 인상과 진솔함이 어떻게 전달되었는지에 따라 좌우된다. 그래서 외면은 꼭 꾸미라고 말한 것이다. 상대방은 순간적으로 당황할 수도 있다. 하지만 자신의 연락처를 줄 가능성이 매우 높다. 왜냐하면 자신의 신상정보, 호감정도, 연락처를 밝혔기 때문이고, 진솔한 감정과 용기를 보여줬기 때문이다. ‘아무나 가능하다고?’ 아직 많은 인생을 살아온 건 아니지만, 내 주변엔 마음에 드는 사람에게 이렇게 접근하는 사람을 본 적이 없다. 그중에서 나만 해봤고, 확률은 매우 높았다. 즉, 나의 경험일 뿐이다. 그래서 시도해보라는 것일 뿐이다. 헌팅에 대한 사회 인식이 좋지 않다고 해서, 일반화하지는 말자. 무자비하게 길거리에서 하룻밤을 꿈꾸는 헌팅과는 질이 다르다. 표현하기 나름이고, 어떻게 접근했으며, 어떠한 태도로 대했는지가 중요하다. 여기서 연애 기술 따윈 필요 없다. 필요한 것은 용기와 진심 그리고 효과적인 전달 방법뿐이다 'The 공감' 네이버 블로그: http://blog.naver.com/dungga333 '송창민의 이기적인 연애' 카페: http://cafe.daum.net/s36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