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onkwonkwon
10,000+ Views

겁나게 쉽고 간단한 할로윈 군것질 만들기!



밤에 물 마시러 주방 갔다가 눈알 쿠키 모아둔거 보고 깜짝 깜짝 놀랐습니다...
하지만 너무 달고 맛있다...
21 Comments
Suggested
Recent
눈코입 성애자 가트니.. 무심한척 작품을....ㅋㅋㅋㅋㅋ
눈과 입을 붙이면 세상이 행복해져요...
@kwonkwonkwon 그래서 휴지에도 눈코입을..... 통나무보다 휴지같으이.....
할로윈을 주제로 뭘 만들어본게 없어서.. 머랭유령이 눈이 가는군요. ㅋㅋ
넘무 귀여워요. 근데 어떻게 만들어야 바삭하게 잘 나오는지 모르겠어요 ㅜ
@kwonkwonkwon 머랭 반죽을 좀더 뻑뻑하도록 쳐보는걸 권해드리고싶네요. 저도 많이 만들어본건 아닌데 반죽상태에 따라 굽혀지는 상태가 많이 달라지더군요. 설탕도 좋지만 슈가파우더를 한거랑 반죽 상태도 좀 남달랐구요. 전 100° 에서 한시간 꽉 채워서 구웠었어요. 건조시켜 말리는 느낌으로 해주라는 말을 듣고 그냥 돌려놓고 잊어버리다가 다 돌고 30분 뒤에 꺼낸적도 있는데 나쁘진 않았어요. 그런데 이게 좀 달다보니 제가 막 집어먹을것이 못되서 커피에 동동 띄워놓고 먹었다는..ㅋ
어흑 팁 감사합니다..ㅜ 슈가파우더로도 한 번 해봐야겠네요
정리좀 하세요!
'혼돈은 아직 판명되지 않은 질서'라는 명언이 있습죠
2주연속 ㅋㅋㅋㅋㅋㅋㅋㅋㅋ돼지우리 ㅋㅋㅋㅋㅋㅋㅋㅋ
기여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반vs찬]할로윈데이 코스튬 행사, 편견 없이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다문화 행사!
10월 31일 할로윈데이를 이제는 매년 자연스럽게 즐기는 대한민국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행사 '할로윈데이' (사진=이뉴코 박양기 기자) 대한민국은 유교 사상으로 인해 꽤 오랫동안 보수적인 것이 옳으며, 얌전해야 하고 평범하고 일반적인 것과 다른 것을 배척하는 풍습을 지녀왔다. 이러한 편견이 외국인 노동자를 곱게 보지 못하는 시선을 만들고 동성애와 우리나라와 맞지 않는 해외 문화 등을 비판하는 편견을 낳았는지도 모르겠다. 매년 10월 31일이 되면 해외 곳곳에서 할로윈 행사가 열린다. 죽은 이의 모습과 닮은 모습으로 변장해 그들의 혼을 달래던 켈트족의 풍습에서 시작된 할로윈 행사는 귀신, 좀비, 호박, 드라큘라 등으로 변장하며 마을을 돌아다니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이벤트로 조금씩 변화해 왔다. 또한, 아이들에게는 귀여운 복장을 하고 마을을 돌아다니며 마을 사람들에게 사탕을 얻는 날이기도 하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이러한 문화를 이해하지 못하고 표현이 과하다는 이유나 분장이 과하다는 이유로 배척하는 의견을 내놓곤 한다. 또한, 국내 명절의 예를 들며 다른 나라의 문화를 즐기는 것이 불편하다는 네티즌의 댓글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지난 2016년 취업포털 커리어에 조사결과에 의하면, 할로윈데이가 화이트데이·빼빼로데이와 같은 상업적 행사와 다를 것이 없다는 의견을 표출한 대학생의 수가 많다고 조사되기도 했다. 다양한 연령층이 즐겁게 즐길 수 있는 대한민국의 행사는 과연 몇이나 될까? 우리 민족의 큰 행사는 설날 그리고 추석이 전부다. 한글날이라고 해서 우리는 한글의 아름다움을 기리며 즐기지 않는다. 식목일이라고 해서 식물을 심으며 춤을 추며 누군가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이들도 드물다. 어느 측면에서 보면 설날, 추석 역시 가족들 간에 화합을 다지는 대한민국의 전통일 뿐 여가를 즐기며 웃고 떠들 수 있는 행사가 아니다. 곳곳에서 즐거운 행사를 즐기기 위해 호박모양 장식품을 활용하는 모습 (사진=이뉴코 박양기 기자) 할로윈데이 행사의 경우, 사탕이나 초콜릿 혹은 막대 과자 등 특정 상품을 사기 위해 만들어진 행사가 아니다. 상업적인 목적에 의해 만들어진 행사가 아닌, 해외 정서 속에서 만들어진 종교성 짙은 문화가 좀 더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벤트성 기념일로 밝게 변화했을 뿐이다. 이를 정확하게 이해하고 받아들인다면, 할로윈 행사를 좀 더 긍정적으로 바라볼 수 있을 것이다. 아이들에게 선정적인 모습을 보인다거나, 할로윈데이 행사로 인해 난동을 부리는 이들에 대한 내용은 할로윈데이 코스튬 행사에서 비롯된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할로윈데이의 의미와 유래, 역사 등에 대해 아이들에게 정확하게 교육한다면 TV 속 선정적인 장면과 비교하더라도 할로윈데이의 분장은 그들에게 좀 더 의미 있게 느껴질 것이며 음주 후 난동이나 축제 후 쓰레기 관리 문제는 할로윈데이 코스튬 행사에 근본적인 원인이 있다기보다 국민의식이 성장하지 못한 것에 좀 더 초점을 맞출 필요가 있다. 우리나라는 노는 것, 즐거운 것에 대해 좀 더 엄격하고 따가운 시선을 보내곤 한다. 공부하고 일하고 발전적인 일을 하는 것이 유익하고 올바른 방향이라는 인식이 뿌리 깊이 자리 잡고 있기 때문이다. 그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축제를 단 하루 동안 재밌게 즐길 수 있는 여유를 가져야 할 때다. 출처 : http://www.enewko.com/2017/11/%EB%B0%98vs%EC%B0%AC%ED%95%A0%EB%A1%9C%EC%9C%88%EB%8D%B0%EC%9D%B4-%EC%BD%94%EC%8A%A4%ED%8A%AC-%ED%96%89%EC%82%AC-%ED%8E%B8%EA%B2%AC-%EC%97%86%EC%9D%B4-%ED%8E%B8%ED%95%98%EA%B2%8C-%EC%A6%90%EA%B8%B8/
앙그리니의 웹툰 ㅡ 환경표시제도
[앙그리니가 알려주는 환경컷툰 제 1화 '환경표지제도'] 안녕하세요! 완경을 지키는 온그린입니다~ 오늘은 앙그리니가 알려주는 '환경표지제도'에 대해 컷툰으로 가져와보았는데요~! 그리니가 쉽게 알려주는 "환경표지제도" 한번 알아볼까요?? 환경표지제도는 같은 용도의 다른 제품에 비해 제품의 환경성을 개선한 경우에 그 제품에 로고(환경표지)를 표시함으로써 소비자에게 환경성 개선 정보를 제공하고, 소비자의 환경표지 제품 선호에 부응해 기업이 친환경제품을 개발 및 생산하도록 유도해 자발적 환경개선을 유도하는 자발적 인증제도입니다. 환경표지제도는 기업과 소비자가 환경친화적인 제품을 생산, 소비할 수 있도록 소비자에게는 정확한 제품의 환경정보를 제공하여 환경보전활동에 참여토록 하고, 기업에게는 소비자의 친환경적 구매욕구에 부응하는 환경친화적인 제품과 기술을 개발하도록 유도하여 지속 가능한 생산과 소비생활을 이루고자 하는 것이라고 하네요!! 컷툰으로 보는 환경표지제도 어떠셨나요?? 이제 환경표지제도는 잘 아시겠죠~? ♻️환경을 지키는 아트팀, 온그린의 발자국! 많이 기대해주시고 좋아요랑 댓글은 센스~ 여러분들께 다양하고 재밌는 컨텐츠로 환경에 대한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