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x 샤넬 x 퍼렐 휴 NMD 출시

‘Hu NMD’는 11월 6일 발매
꼴레뜨(colette)의 폐점과 더불어 해외 유명 브랜드와의 릴레이 협업 일정도 막바지에 다다랐다. 11월을 멋지게 장식할 다음 브랜드는 프랑스 럭셔리 패션 하우스 샤넬(CHANEL). 이들은 다음 익스클루시브 품목으로 칼 라거펠트(Karl Lagerfeld)가 디자인한 한정판 티셔츠와 스니커즈, 음악 등을 선보인다. 특히,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와 퍼렐 윌리엄스(Pharrell Williams)와의 협업 또한 주목할 부분. 대중에게 잘 알려진 ‘휴 NMD(Hu NMD)’를 베이스로 신발 오른쪽엔 CHANEL을 왼쪽엔 PHARRELL 문자를 나란히 배치했다. 여기에 샤크솔을 탑재해 독특한 분위기를 발산시켰다. 한편, 샤넬 팝업 스토어는 10월 30일부터 11월 25일까지 꼴레뜨에서 진행되며, ‘Hu NMD’는 11월 6일 발매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옷덕후 특집/블프대비 해외직구 돌직구!
자 다들 비자, 마스터 카드는 준비되었나?! 가족 몰래 뭔가를 살 때...... 친구에게 부탁해 본 적은없는지..? 이 블로그에 상세 정보가 잘 정리되어 있네. 해외사이트 주소입력 방법이나 결제 입력같은게 어렵다면 참고하도록 해! 혹시나 해서 하는 말이지만 나랑은 무관한 블로그고, 찾다보니 회원가입이나 포인트에 대해 떠먹여 주는 포스팅이 많아서 가져오게 됐어. http://blog.naver.com/jam2joayoo/220546094183 배대지 가격비교 : http://hotdealing.com/agency_pricecompare.apz 미국 내 배대지 정보 (레퍼런스:http://allbuy.co.kr/?m=bbs&bid=tip&uid=801) CA : 캘리포니아 (간혹 LA센터로 표기하는 업체도 있습니다.) NJ : 뉴저지 OR : 오레곤 DE : 델라웨어 이렇게 크게 4개의 주에 배대지가 위치해있습니다. 그럼 각 배대지별 특징은 뭘까요? CA : 캘리포니아 배대지 특징 일단 배송가격이 다른곳에 비해서 저렴합니다. 그리고 한국으로 가는 비행기편이 많아서 다른 배대지에 비해서 빠르게 받으실 수 있습니다. 먹거리를 제외하고는 세일즈텍스가 부과됩니다. 하지만 쇼핑몰에 따라서 CA센터로 보내도 세일즈텍스가 안붙는 쇼핑모들도 있습니다. 이때는 CA센터로 보내는게 가장 좋습니다. 대부분 쇼핑몰들은 우편번호를 입력받아서 텍스여부를 표시해줍니다. 또하나 CA센터는 부피무게 적용이 덜 되는 곳입니다. 큰 부피의 제품들은 CA센터로 보내시는게 좋습니다. NJ : 뉴저지 배대지 특징 뉴저지는 미국의 동부지역을 대표하는 물류중심지입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배송대행 업체는 NJ센터를 운영하고있죠 해외직구에서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의류와 신발이 세금이 없습니다. CA센터에 비해서 배송료가 비싼편입니다. OR : 오레곤 배대지 특징 모든 품목에 노텍스(NO TAX)입니다. 한마디로 어떠한 제품을 OR센터로 보내도 세금이 없다는거죠 DE : 델라웨어 배대지 특징 델라웨어의경우 오레곤과 동일하게 전 품목 노텍스입니다. 하지만 한국으로의 항공편이 없기때문에 NJ로 옮겨서 배송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NJ센터와 합배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그만큼 배송시간이 늘어나겠죠 DE -> NJ간 물류비용도 있을수있습니다. (이부분은 대부분 면제나 할인을 해주죠) 배대지 아무 : http://www.amoo21.com/(뉴저지) 몰테일 : www.malltail.com(엘에이) 노블친구 www.noble79.com 수다박스 www.suda-box.com 3줄 요약 1. 부피가 큰 품목은 CA센터 2. 의류나 신발은 NJ센터 3. 노텍스를 원할경우 OR,DE센터 배송비와 텍스를 비교해보고 배송료가 많으면 CA센터로 텍스가 많으면 DE센터로 보내시면됩니다. (레퍼런스 : http://allbuy.co.kr/?m=bbs&bid=tip&uid=801) 해외 쇼핑몰 신뢰도 조회 : http://www.scamadviser.com/ 체크 잇 나우라고 써진 창에 쇼핑몰 주소 쓰면 된당. 해외 쇼핑몰 nordstrom.com shopbop.com yoox.com amazon.com ebay.com gap.com shopbop.com - http://www.start-london.com http://www.triads.co.uk http://www.oipolloi.com http://www.thebureaubelfast.com http://www.kafka.co.uk http://www.threedifferent.com https://pritchards.co.uk/ http://www.eastdane.com http://www.malfordoflondon.com http://www.endclothing.co.uk http://www.mrporter.com http://www.ln-cc.com http://www.korvue.shophaberdash.com http://www.superdenim.co.uk http://www.pure-man.com http://www.mrporter.com http://www.trunkclothiers.com http://www.tresbienshop.com - 유럽 위주의 의류 사이트야 유럽은 독일로 배대지를 통일하는게 좋지. 같은 EU내에선 배송이 지원되거든. 신발 6pm.com Joesnewbalanceoutlet.com - 배대지는 오레곤, 뉴저지가 좋다네 Finishline.com Footlocker.com Zappos.com lanecrawford.com bluefly.com edonmanor.com
선착순 판매되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이지 500 ‘솔트’ 국내 판매처 정보
이번 주 불금 핫플레이스.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가 이지 500 ‘솔트’의 판매를 개시한다. 이번 역시 기존 진행하던 온라인 래플보다 더 많은 구매 기회를 제공하고자 선착순 판매로 방식을 변경했다. 발매일은 오는 11월 30일. 온라인스토어는 오전 6시부터 오프라인 스토어는 오전 11시부터 구매 가능하다. 20곳의 국내 발매처는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압구정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50길 13 아디다스 강남 브랜드센터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470 아디다스 명동 브랜드센터 서울 중구 명동8길 40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서울 명동 서울 중구 명동8나길 20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서울 홍대 서울 마포구 홍익로 6길 27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서울 이태원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144-1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대구 동성로 대구 중구 동성로2길 50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광주 충장로 광주 동구 충장로 91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스토어 부산 경성대 부산 남구 수영로 315 다스107 바이 카시나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 74 카시나 1997 서울 강남구 언주로 164길 13 카시나 벨벳 트렁크 서울 성동구 연무장길 25 꼼데가르송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61 비이커 한남 플래그십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41 분더샵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60길 21 분더샵 청담A 10 꼬르소 꼬모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10 꼬르소 꼬모 에비뉴엘 서울 중구 남대문로 73 지스트리트 옴므+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343 갤러리아 웨스트 아트모스 서울 압구정 스토어 서울 강남구 선릉로 817 온더스팟 서울 명동 스토어 서울 명동 8길 37-4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향수! 제대로 뿌리는 법!
분명히 아침에 향수 뿌렸는데?? "사용자의 절반 이상 잘못된 사용습관으로 오래 유지 못돼.." 매일 쓰는 향수지만, 조금만 지나면 금방 향이 날아가버려 사무실 책상에 비싼 향수를 대체할 섬유탈취제를 하나씩 가져다 놓곤 한다. 하지만 향수와 섬유탈취제의 향이 섞여 이상한 냄새(?)가 나는 경우를 종종 볼 때마다 안타까움을 금치 못한다. 향이 너무 빨리 날아간다며 괜한 향수에게 화풀이 하기 전, 제대로 사용하고 있었는지 점검해보는 건 어떨까? 물론, 사용자의 습관과 제품의 성능에 따라 차이는 있을 수 있다. 하지만 내게 있는 향수를 아쉬움 없이 사용하고 싶다면 오늘 소개할 [향수! 제대로 뿌리는 법]에 대해 집중해 볼 필요가 있다. >>> 밀어서보기 [향수 제대로 뿌리는법 6가지] 1. 옷 입기 전 맨살에 뿌린다. 2. 몸이 건조하면 금방 사라진다. 3. 손목을 바로 비비지 않는다. 4. 목 뒤에 뿌린다. 5. 향이 강하면 무릎에 뿌린다. 6. 넥타이 안 쪽에 뿌린다. 위 6가지만 잘 알아도 기존 향수의 발향지속력을 상승시킬 수 있다. 다만, 내가 뿌린 향수의 향은 남들이 느끼는것보다 현저히 약하게 느껴 질때가 많다. 이에 덧뿌리는 경우가 많은데, 나한테도 독하게 느껴질 정도라면 다른 사람의 눈살을 찌푸릴 수 있다는걸 명심하자. - 내일뭐하지 생활/문화 editor. 배찌씨 Copyright 2016. 내일뭐하지 all rights reserved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17 가을, 겨울 크레이지 컬렉션
현대적인 재구성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가 90년대 당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크레이지(Crazy) 농구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크레이지 컬렉션을 선보인다. 컬렉션은 총 두 가지의 모델로 전개된다. 먼저, 크레이지 1 ADV는 2000년 첫 출시 당시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각인됐던 오리지널 농구화 실루엣에 미래지향적 디자인을 더한 실루엣으로, 최적의 착용감을 위해 누벅 가죽이 가미된 블랙 컬러 어퍼가 적용되었다. 미드솔과 아웃솔에 브랜딩 디테일이 담긴 이중 밀도 PU 툴링이 눈여겨볼 부분. 이어, 크레이지 8 ADV PK는 1997년 선보인 크레이지 8의 반항적이고 공격적인 실루엣을 업그레이드시켜, 상단의 전체적인 프라임 니트 구조와 독특한 지그재그 툴링으로 강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한편, 이번 크레이지 컬렉션을 기념한 캠페인에서는 음악과 패션 신에서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는 힙합 뮤지션 21 새비지(21 Savage), 플레이보이 카르티(Playboi Carti), 영 서그(Young Thug) 등이 함께해 도전적이고 타협하지 않는 정신과 대담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본 컬렉션은 오는 11월 23일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shop.adidas.co.kr)를 비롯해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주요 매장(명동, 홍대, 문정, 이태원, 현대백화점 신촌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요즘 어떤 신발이 가장 하태?
안녕하세요. Shoereader 입니다. 제가 처음으로 읽어드릴 신발은 마스야드 2.0 입니다! (정식명칭은 'NIKE AND TOM SACHS INTRODUCE THE NIKECRAFT MARS YARD 2.0') 2017년 7월 27일, 우리나라에 정식발매가 되었고, 발매 1주년이 다가온 지금까지도 가장 핫한 신발중 하나라고 생각됩니다. ('그래도 1년이나 지난 신발을 왜 지금 리뷰해?' 하신다면...이유는 그냥 제가 가장 좋아하는 신발이라 그런걸로...) 디자이너 톰삭스- 한국에선 생소하지만, 건축디자이너, 조각가 등 뉴욕을 중심으로 다양한 예술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톰삭스의 대표 작품중 하나인 'Value Meal' 시리즈 MARS YARD 란 이름에서 보시다싶이 화성과 우주비행사들에게 영감을 받아서, 화성에서 신을 신발을 상상하며 디자인했다고 하네요. 우리나라에선 발매전, 지디가 신은 사진을 시작으로 많은 셀럽들이 마스야드를 신으며 관심에 불이붙기 시작했는데요, 저도 이때 꽂혀서, 핸드폰 배경화면도 마스야드로 해놓고 마스야드 마스야드 노래를 부르다가.. 결국 국내 모든 추첨에서 떨어지고 결국 해외 경매사이트를 통해 구매하였습니다. 하지만 마스야드의 '진짜' 인기의 비결은_ 전 모델이였던 마스야드1.0 이, 전 세계적으로 100족만 판매된 초레어 아이템이였던 덕분이였습니다. 국내에선 장우혁씨가 보유중이라고 하시는데... 역시 없는 신발이 없는 장우혁님...당신은...도덕책... NIKE X Mars yard 1.0 출처 장우혁 인스타그램 @woohyukjang 발매 1주년이 다가오는 이시점에도, 해외 경매사이트들부터 국내 매니아 사이트들까지, 고가의 가격을 보여주며 인기를 갱신하고 있습니다. 출처 : 신발경매사이트 Stock X 얼마전 개그맨 이상준씨가 '슈덕후'에서 마스야드에 대한 자부심을 보여주셨는데, 그만큼 소장했다는것만으로 자부심이 뿜뿜해지는 신발입니다. 출처 : 유튜브 슈덕후 톰삭스의 낙서가 들어간 레어한박스부터 코르크로 만들어진 여분의 밑창, 신발을 소개해주는 크레프트북 까지.. 두둑한 구성품 또한 마스야드의 뽀인트라 생각합니다. 깔끔하고 귀여운 색배열만으로도 충분히 이쁘고 인기있을 신발이지만, 극강의 희소성덕분에 더더더더더욱 이뻐보이는 나이키 마스야드 2.0 이젠 너무나도 비싸진 리셀가때문에 구하기 쉽진 않겠지만, 혹시 길에서 신은 사람을 만나게된다면, '저 사람도 나처럼 신발을 사랑하는 사람이구나!' 라며 은근슬쩍 동료애를 느껴보시는건 어떨까요?
옷덕후 특집 / 셀비지 입문
이번 셀비지 입문은 정말 자료조사를 많이했어..그래도 2주 안넘기고 용케올렸다는게 신기하구만! 참고로 질이 좋다고 알려진 셀비지 데님들은 대부분 일본산 원단을 사용해. 일본산이 아니어도 질이 좋은 원단은 많지만, 현재 일본산 데님 원단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부정할 수 없어. 왜 일본 데님원단이 유명하냐면, 구식 방직기는 품질은 좋았지만 생산 효율이 별로 높지 않았어. 신식 기계들에 비해 폭은 3배, 넓이는 5배 가까이 차이가 났지. (이게 무슨 말이냐면, 한벌 만드는데 들어가는 원단의 양이 더 많아 진다는 소리야.) 그렇기에 미국이 신식 기계로 갈아타면서 쓸모 없어진 미싱기와 방직기를 일본 데님 회사들이 사들였고, 결국 일본 데님은 과거 미국의 데님 원단을 아직도 생산중인거야. 명품 브랜드에 원단을 납품하는 데님 생산공장들도 대부분 일본에 위치해 있어. (여기서 품질이 좋다는 말은 튼튼하고 뭐 그런것도 있지만, 오래 입음으로서 워싱이 얼마나 잘 진행되느냐의 의미도 있어. 워싱에는 염료의 탈락인 페이딩 뿐만 아니라 원단의 뒤틀림이나 주름 잡힘도 있으니 '좋다'라는게 의류의 성능을 표현하진 않아.) 물론 전량 매수했다, 혹은 미국에선 저런 구식 데님이 생산되지 않는다! 라는 말은 아니야. 하지만 데님의 본고장인 미국에서는 패션아이템으로의 용도보다는 작업복의 용도로 먼저 시작되었으니, 본래의 목적에 적합한 데님을 생산하는게 먼저라고 생각해. 특히 작업복의 원조인 리바이스라면. 이외에도 디젤, 돌체&가바나, 발망, 디올, 입생로랑, 디스퀘어드2, 게스, 캘빈클라인, 리, 랭글러, 에드윈, 에이프릴77, 모드나인, 칩먼데이, 닥터데님, 에비수, 플랙진, 누디진, 텔라슨, 로그테리토리, 레일카, USDG, 퓨어 블루 재팬, 재팬블루, 언브랜디드, 모모타로, 트루릴리전, 락리바이벌, 모디파이드, 이스트쿤스트, 사무라이진, 3Sixteen, 더 플랫헤드, 데님 인디고 마스터, 피스워커, 슈가케인, 스컬 진, oni shoai, Studio D'Artisan, 이터널, 리얼 맥코이, 아이언 하트, 등등..이 외에도 수많은 브랜드들이 데님을 생산하고 있어. 이중 가성비가 좋지만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들은 다음과 같아. 언브랜디드-네페 하위라인, 10~20사이. 데님 인디고 마스터-제품군이 정말 많다고.. 10만원대 중반 피스워커-모드나인과 함께 가성비 양대산맥. 10만원 내외 모드나인-국내브랜드. 부담없이 소비하기 좋은듯?역시 10만원 내외. 돈을 좀 더 쓰면 그만큼 퀄 좋은 데님은 많지만, 입문용이나 그냥 적당히 괜찮은 거 입겠다면 피스워커, 모드나인, 플랙진 등을 추천해. 10만원 정도의 데님을 구매하고자 한다면 저 세 브랜드도 나쁘지 않을듯 해. 진짜 질 좋은 청바지를 입겠다면 국외로 눈을 돌리는 것이 더 좋겠지만!
레트로 감성을 재해석한 아디다스 오리지널스의 아디컬러 컬렉션
색 자체의 아름다움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가 70년대 첫 등장해 자유분방한 디자인과 컬러풀한 색감으로 이목을 사로 잡았던 ‘아디컬러(adicolor)’를 현 시점으로 재해석한 18 봄, 여름 컬렉션을 선보였다. 70년대 패션 화보와 스트릿 패션이 담긴 사진들을 살펴보면 톡톡 튀는 컬러풀한 아디컬러 아이템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아디다스 오리지널스는 그 중 블루버드(Bluebird), 페어웨이 그린(Fairway Green), 스칼렛 레드(Scarlett Red), 썬 옐로우(Sun Yellow)등 4가지 컬러를 선택해 이번 컬렉션에 반영했다. 과거의 컬렉션들에서 영감을 받아 대담한 컬러들을 원하는 대로 활용해 자신을 표현할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핵심 포인트. 새롭게 선보인 아디컬러 컬렉션은 과거에 많은 사랑을 받고, 큰 영향력을 가졌던 아디다스만의 실루엣들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해 엄선한 집합체로 보아도 과언이 아니다. 혁신적인 섬유와 정제된 핏으로 클래식한 스타일을 현재에 맞게 재해석했으며, 이렇게 만들어진 스타일은 성별 규범의 한계를 넘어 흥미로운 제품으로서 표현되고 있다. 이는 사진작가 찰리 잉그만(Charlie Engman)과 감독 데이비드 레인(David Lane)가 연출한 위트 있는 룩북에서 여감 없이 확인해 볼 수 있을 것.  또한, 이번 아디컬러 컬렉션을 위해 특별히 제작한 캠페인 영상에서는 친숙하지만 흥미로운 색깔에 대한 재미있는 시선을 풀어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눈길을 사로잡는 컬러풀한 색감으로 가득한 의류와 신발 등으로 구성된 아디컬러 컬렉션은 바로 내일인 1월 18일부터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해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주요매장 및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shop.adidas.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공식 페이스북(facebook.com/originalsmania), 인스타그램(@originals_kr) 등을 통해 확인해보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