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yLeee
10,000+ Views

오랜만이에요.
요즘 핸드메이드코트가 유행인가봐요.
작년까지만해도 울 코트가 더 많이 나온 것 같은데
요즘은 핸드메이드코트를 더 자주 찾으시더라구요
아무래도 가벼우면서도 따뜻히 착용할 수 있어서 그런거 같아요.
좌표 걸어 드려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쏠로→썸 / 썸→커플 로 만들어줄 남자 겨울 향수 추천!
사진 출처 : GIPHY 설마 여름에 쓰던  상큼하고 가벼운 향수, 겨울에 또 쓸건 아니지? 겨울엔 살짝 무겁더라도 따뜻하고 포근하게 느껴지는 그런 향이 나야 하지 않겠어? 그럼 올겨울을 책임질 8가지 향수 추천! 바로 시작할게 1 키엘 오르지널 머스크 블렌드 NO.1 키엘의 베스트셀러이자, 스테디셀러! 첫 향이 유명할 만큼 구린데, 그 향만 참으면 머스크 향이 확 퍼지지 않고 은은하고 잔잔해, 머스크 향을 부담스러워하는 사람에게도 호불호가 덜한 편! 머스크 향 치고 크게 무겁지 않기 때문에 20대 초중반부터 사용해도 OK! 2 폴 스미스 익스트림 포 맨 사실 사계절 상관없지만 가을-겨울에 가장 잘 어울리는 향수! 매운 향 같은 강렬한 첫 향이 점차 가볍고 달콤한 냄새로 가라앉아 부담이 없어 톡 쏘고 가벼운 특징 덕에 20대 초∙중반 학생의 캐주얼한 룩에 추천! 무엇보다 100ml 5-6만원 대 저렴한 가격이니 20대 초반 학생이 쓰기 좋겠지? 3 파코라반 원밀리언 포 맨 백만장자가 되고 싶은 모두의 환상과 욕망을 표현한 향수! 보틀이 금괴와 같은 디자인이라 고급스럽고 무거워 보이지만 실제로는 저렴한 가격대로 생각보다 가벼워 높은 확산력 그리고 특유의 달달하고 농도 짙은 향 때문에 클럽에서 여성에게 어필하기 위해 많이 쓰던 향수야 계피와 커피가 어우러진 농후한 향으로 20대 중반부터 추천해! 향 때문에 호불호가 크게 갈릴 수 있으니 주의! 4 살바토레 페라가모 우오모 뿌르 옴므 커피향인가 초코 향인가 헷갈리는 첫 향이 다소 무거운 향수 미들 노트의 티라미수처럼 그윽한 향이 다소 부담스럽기는 하지만 한 편으로는 부드러우면서 우직함을 느낄 수 있어! 파라코반 원밀리언과 비슷한 느낌으로 20대 중반부터 후반까지 추천할게! 5 톰포드 오드 우드 묵직하고 강인한 상남자 향수! 처음 약간  씁쓸하고 고소한 향이 나다가 미들 노트부터 확 감싸는 듯한 샌들우드 향이 나! 새로 산 가죽 시트에서 나는 묵직한 가죽 향이 주변엔 부드럽고 포근한 느낌을 줘서 겨울에 쓰기 알맞은 향이야 남성적인 성숙함을 어필하고 싶은 20대 후반 남성이라면 적극 추천! 6 톰포드 화이트 스웨이드 톰포드 화이트 머스크 컬렉션 4개 중 1~2위를 다투는 향이야 확산력이 굉장히 좋은 향수로, 처음부터 강한 머스크 향으로 시작해 점점 레더 향이 섞여 진하고 강해져 주변에 자신을 어필하기 좋은 향수! 베이스 노트로 갈수록 옅어지며 플로럴한 향이 같이 올라오는데, 주변 사람들에게 호감 받기 좋은 향이 물씬! 캐주얼에도 어울리긴 하지만 차려입은 옷에 더 잘 어울리고 20대 중반부터 사용하길 추천할게! 7 크리드 어벤투스 잔향 믿고 가는 크리드의 베스트셀러! 처음 시향하고 돌아가는 길에 잔향이 너무 좋아서 바로 구매하는 사람이 있을 정도야 과일향에서 시작해 살짝 매운 향과 우디 향으로 바뀌는데 굉장히 고급스러운 향이 나! 무거운 향으로 보나 75ml 30만원 후반대 가격으로 보나 20대 중반까진 쓰기 어려운 편이야 20대 후반부터 어느 정도 세련된 정장을 즐기는 사람에게 어울리는 향으로, 캐주얼하고 비교적 가벼운 향을 원한다면 크리드 실버마운틴을 추천할게! 8 아이젠버그 조즈 옴므 달달한 카페모카 향이 나는 묵직한 향수! 처음의 강렬한 단향이 차츰 사라지면서 파우더리한 향과 커피향이 오랫동안 부드럽게 지속돼! 20대 중후반, 두꺼운 코트나 따뜻한 니트를 입은 남성에게 잘 어울리는 향으로 어딘가 훈훈한 느낌이 드는 향수니 크리스마스에 뿌릴 향수를 찾는다면 이 녀석을 선택해봐! 여기까지 겨울에 남자가 쓰기 좋은 향수를 알아봤어! 외모를 가꾸는 것도 중요하지만 향기까지 좋으면 완벽하겠지? 이 향수들로 올겨울, 향 또한 좋은 남자가 되길 바랄게!
새로운 작업물에..도..도전..
언제나 생각지도 못한 일은 일어난다... 제가 지금 그래요 작업실에 촛대 하나 있으면 좋겠다.. 라는 생각을 시작으로 촛대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저걸 잘라서 바에 고정을 시키고 핸드피스를 돌리면.. 이렇게 모양을 만들수 있어요!! 어느정도 방법은 알고 있었는데 처음 해봐서 어려웠어요.. 디자인은 하면서 생각하는거라 계속 수정을 했습니다.. 이렇게 만들려고 했는데.. 균형이 안맞아서..실패.. 그래서 처음부터 다시 만들었어요.. 다..다시...이렇게 세번을 다시 만들었어요.. 정확한 디자인도 없고...방법도 잘 모르고.. 그래서..검색해보고 영상을 봤는데.. 잘 모르겠어요.. 방법을 바꿔서 필요한 부분 밑에 바에 고정한 왁스를 붙이고 작업을 해보기로 했습니다!!( 어떤 영상에서 저렇게 하길래..)사진은 다 다른날 입니다ㅋㅋ실패해서 다시하고 또 다시했습니다 3번째 다시 만들고 있는데 갑자기!! 대나무가 생각나서 대나무로 만들고 있는데 대나무가 대나무 같지 않아서 대나무를 수정하고 또 수정하고 그래서 이제 조금 대나무 같네요.. 이 부분은 밑부분 입니다 이거는 나머지 윗부분 입니다 윗부분과 밑부분을 전부 한번에 하면 주물을 맡길수 없어서 따로 작업을 했습니다! 이제 이걸 어느정도 다듬고 속을 파냅니다 그래야 무겁지 않고.. 돈이 적게 나와요 이게 팩트입니다ㅋㅋㅋ 아무튼 저렇게 만들어서 !! 연결을 하면 어느정도 대가 만들어져요ㅠㅠ 이제 맨 윗부분이랑 거치대도 만들면 끝인데.. 너무 할게 많네요.. 다듬어야 하고 디테일도 줘야하고 거치대를 금속으로 할 지..나무로 할지 고민도 해야하고.. 그래서 내일 하려고 합니다 ㅠㅠㅠ 빨리 완성을 하고 싶네요!! 요즘 코로나 때문에 걱정이네요.. 다들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