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흑인들에게 공격 받고 뮤직비디오 내린 박재범
이번주에 나온 박재범 신곡 뮤직비디오 드레드 머리를 한 박재범의 모습 갑자기 흑인들이 폭발함 "네가 뭔데 우리의 문화를 훔쳐가냐" "우리의 것이자 우리의 문화인 드레드를 함부로 하지마라" "너희 국뽕에 대한 노래면서 왜 우리 문화를 따라하냐" "우리 문화를 잘 이해하고 존중하지도 못하면서" "너희는 한국인이라면서 왜 흑인문화를 노래하고 흑인 흉내를 내는 거냐" 드레드 머리 때문에 유튜브에 싫어요 + 악플 + 인스타 테러가 쏟아짐 “흑인과 라틴계 사람들이 힙합을 만들었습니다.” “우리는 당신들이 힙합을 세상에 공유해 준 것에 놀랍고 감사합니다.” “힙합은 우리에게 마음을 담아 열심히 한다면 자신이 처한 상황을 뒤바꿀 수 있고,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도 이뤄낼 수 있다는 희망과 동기를 줍니다.” “우리의 많은 영웅들은 흑인 래퍼들과, 단지 미적 감각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들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그리고 누가 나를 의심하는지를 신경쓰지 않고, 역경을 극복하며, 목표 지향적이게 되려는 그들의 마음가짐입니다.” “따라서 우리가 어느 정도는 그들처럼 되고 싶어하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우리가 감가해 하는 힙합이 오늘날 내가 갖고 있는 모든 것을 줄 수 있었던 이유는 여러분들이 만든 청사진 덕분입니다.” “만약 미고스가 쿵푸를 주제로 한 중국 볶음 요리라는 노래에서 중국식 의상을 입고 싶어하고, 그게 기분 좋게 만들다면, 좋습니다!” “만약 니키 미나즈가 춘리라는 노래에서 동양적인 모습을 하고 싶어하고, 그게 섹시하다면.. 안될 게 뭐 있죠?” “만약 릴 우지 버트가 노래 Ps&Qs에서 애니 캐릭터가 되고 싶었다면, 화이팅!’ “우리는 흑인 문화와 흑인 문제를 경시하려는 사람들이 아닙니다.” “우리는 흑인 문화가 만들어 낸 것으로 우리 주변에 사랑을 전파하고 발전시킵니다.” “나를 지지할 필요까진 없지만, 최소한 우리 모두가 우리의 삶을 살고 평화와 사랑을 비난하고 배척하기 전에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는 여지를 줄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그럼에도 유튜브 테러는 계속되었고 결국 뮤비는 삭제됨 출처 개드립 우스꽝스럽게 그들의 문화를 조롱한 것도 아닌데 ㅜㅜ 대체 왜 저럴까욥..?ㅜㅜㅜㅠㅠㅠㅠ 흑인 유투버들이 노래좋다, 뮤비좋다! 하면서 리액션 비디오도 올리더니 갑자기 어디선가 떼로 몰려와서 문화전유!!!!! 이러니까 당황스럽네용.......ㅠㅠ 가끔 흑인들 내로남불 시전하는 거 보면 속 터져요 증말...ㅠ
영화 부산행에서 고등학교 야구부였던 최우식 안소희의 숨겨진 서사
민영국 X 김진희 *책 <부산행> 내용 일부 발췌 신연고등학교 야구부 선수 영국 (최우식) 신연고등학교 야구부 응원단장 진희 (안소희) 영국과 진희는 신연고 야구부 친구들과 함께 부산행 KTX를 탔다가 사건에 휘말려 친구들이 모두 좀비가 되어버리는 비운의 인물들 (그것 뿐만이 아니지만...) 진희와 영국은 어릴 적부터 한동네에서 같이 자란 소꿉친구였다. 새로운 곳에 이사온 지 얼마 안 되어 동네에 친구가 없던 영국을 이리저리 끌고 다니며 아이들과 어울리게 해준 사람도 진희였다. "야 넌 내가 좋다고 하면 그냥 감사합니다. 하면서 받아들이면 돼. 네 운명을" "하여튼 항상 이런 식이지, 이진희" 영국은 동네 아이들을 모아놓고 '도영국 내 꺼'라고 으름장을 놓던 일곱 살의 어린 진희 모습이 떠올랐다. 어릴 때 영국은 유난히 키가 작아 자주 괴롭힘을 당하곤 했는데 그럴 때마다 진희는 영국 대신 저보다 훨씬 덩치가 큰 남자애들과 싸웠다. 심지어 이겨 먹기도 했다. "쟤는 아직도 내가 꼬맹이인 줄 아나." "미안해... 나빼고 다 못탔어.. 미안해.." 진희를 먼저 대피시키고 사람들을 돕던 영국은 친구들을 모두 잃고 혼자 겨우 살아남아 진희가 있는 곳으로 가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 영국이 무사하다는 것을 알게 된 진희는 기쁜 마음에 같은 칸에 있던 사람들에게 다른 생존자들이 있다는 사실을 알리는데 이미 좀비 공포에 잠식되어버린 사람들은 진희를 포박하고 핸드폰을 뺏는다. 포박당한 상태로 영국을 구하기 위해 발버둥치는 진희 살아남은 사람들 대부분 영국을 비롯한 야구부 학생들과 석우(공유), 상화(마동석)가 시간을 끌어준 덕분에 살아남을 수 있었다... 이 사람들이 진작 튀었으면 이미 다 뒤졌을걸 큰 희생을 치르고 진희가 있는 칸으로 들어온 영국 일행은 두려움에 휩싸인 사람들에게 쫓겨 어떤 위험이 도사리고 있을지 모르는 다음 칸으로 이동하게 되는데... 영국은 진희를 보호하기 위해 이곳에 사람들과 함께 남으라고 말한다. "진희야 너 여기 있는 게 더 안전할 것 같다." "싫어. 여기가 더 무서워. 나 너랑 같이 갈래" 사람들을 구하기 위해 자신들을 희생한, 어른이 되지도 못하고 죽은 친구들 그들과는 달리 자신이, 자신만이 살아남기 위해 더 많은 죽음도 마다하지 않는 사람들 공포에 점령당해 드러난 이기심을 목격하고 충격 받은 진희는 영국에게 여기가 더 무섭다고 말한다.  "....그래. 가자." 어린 두 사람은 손을 마주잡고 다음 칸으로 이동한다. "웬일이야. 너가 암말도 안하고." "그냥 더 기대 있어. 피곤할 텐데." "어쭈 이젠 제법 남자 같은데? 이젠 내가 안 지켜줘도 되겠어?" "그래, 이젠 내가 너 지켜줄게." "야 이진희 그 표정 뭐야. 완전 처음 보는 표정인데?" "뭐래는 거야. 내 표정이 어때서!" "예쁘다고." 이 험한 곳에 진희를 혼자 두지 않겠다. 진희야. 내가 지켜줄게. 정말이야. 여름방학에 우리 영국이랑 진희 나와요.. 대학생..처럼..나와요..흑흑 (과몰입) 출처ㅣ소주담 저는 영화에서 이 두 사람의 결말이 제일 기억에 남아요 . . ㅠㅠㅠㅠ 영국이 걍 가만히 있는거 . . ㅠㅠㅠㅠㅠ 소희씨랑 우식씨 로맨스 한 편 찍어주세요 - 제 소원입니다 ! 제발요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