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올해도 빠질 수 없는 가을템!!
Hi~ 빙글의 지름 전도사 에형이다. 가을에 꼭 하나쯤은 가지고 있어야 할 아이템들을 들고 왔다. 올해도 빠질 수 없는 가을템, 같이 함 구경해보자. 1. 셔츠 크럼프 오버핏 체크 셔츠는 유니크하면서도 베이직한 느낌을 동시에 낼 수 있는 최고의 아이템이다. 단순히 청바지 하나만으로 코디해도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준다. 적당히 루즈한 스타일의 오버핏이니 오버핏 셔츠를 좋아하면 한번 구경해봐라.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5157&clickmedia=event 선염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컬러감이 탁월한 셔츠이다. 코디에 따라 캐주얼한 느낌과 댄디한 느낌을 낼 수 있어 활용성이 높다. 드롭 숄더 라인으로 실루엣을 강조하였고, 트렌디함과 편안함에 중점을 둔 오버핏으로 제작하여 누구나 부담 없이 입을 수 있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8277&clickmedia=event 포인트를 주고 싶을 때는 빨간 체크 셔츠는 어떠한가? 레드와 블랙의 조화로운 컬러감이 돋보이는 타탄체크 셔츠다. 포인트를 주고 싶을 때는 빨간 체크 셔츠는 하나면 다른 아이템은 굳이 신경 쓸 필요가 없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58219&clickmedia=event 오늘도 어김없이 1+1 상품을 들고 왔다. 체크 셔츠와 스트라이프 셔츠를 한 번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 화려하지 않고 베이직한 디자인으로 시즌성 넓게 다양하게 매치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9825&clickmedia=event 2. 데님 헤비한 raw 데님 원단에 깔끔한 슬림 스트레이트 핏으로 질리지 않고 오랫동안 입을 수 있는 생지 청바지. 생지 특성상 입을수록 착용자의 생활습관에 따라 워싱이 잡히며, 워싱 과정에서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청바지를 만들 수 있으니 하나쯤 가지고 있길 추천한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62722&clickmedia=event 피스워커의 스테디 셀러로 데님 매니아들이 가장 선호하는 미디움 블루톤의 색감을 가장 잘 표현했다. 롤업을 하지 않아도 멋스럽지만, 한 번 롤업 해도 예쁜 짧은 기장이 특징이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65788&clickmedia=even 워낙에 기본 아이템이라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는 베스트 아이템이다. 베이직한 디자인으로 4계절 활용이 가능한하나쯤은 소장하면 너무나 좋은 86로드 블랙 진이다.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1545&clickmedia=event 가을에 꼭 있어야 하는 셔츠와 데님 팬츠로 올가을 멋쟁이로 거듭나고 싶다면 얼렁 나를 따라 가을템을 보러 가자. http://www.attive.kr/m/2017fw/main.asp
정법강의 8998강-독일의 역할(1/2)
https://youtu.be/D__h1quqT_E 질문 : 어 제가 지금 알기로는 이 자리에는 이탈리아에 사시는 분만 계시는 것이 아니라 여러 나라에서 다양한 국가에서 오신 분들이 함께 계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 중에 오늘 독일에서 오신 분이 계신데 그 분이 대리 질문을 부탁하셨습니다. 질문입니다. 스승님의 유튜브를 감사히 잘 보면서 공부도 잘 하고 있습니다. 세계 여러 나라 중 일본,중국,미국 등 각 나라의 역할에 대해서 크게 풀어주셨는데 독일에서는 독일 주민으로서 독일의 역할에 대해서도 한번 여쭈어 보고 싶습니다. 선진국 중에서도 선진국인 독일의 역할이 과연 무엇인지 스승님의 바른 가르침 청합니다. 스승님 법문 : 예. 앞으로 인류가 새로운 개편작업이 시작이 됩니다. 왜 이 소리를 내가 하느냐 하면 100프로 완성을 하기 위해서 지구촌에 인간이 왔는데 우리가 30프로의 지구촌이 발전 되었을 때, 우리가 30프로의 인간이 성장을 했을 때 이럴 때 변화기가 한번 있었던 거죠. 이 때가 언제냐 하면 1,2차대전을 하면서 지구촌에 큰 전쟁이 있을 때. 이 때가 인간이 30프로 성장을 했을 때입니다. 30프로 성장을 하다가 보니까 여기에서 부터 지구촌에 개편작업을 시작을 하는데 전쟁을 큰 전쟁을 하고 나서 얼마나 인류사회에 인간이 즉 사람이 사는 숫자를 얼마만큼 남겨놨느냐? 30억 인구가 남았습니다. 1,2차 대전을 마치고 30억 인구를 남겨놓고 전부 다 처단 하고 다 죽였습니다. 하느님이 공사를 하는데 이 30프로의 인간이 성장하고 나서 인류발전이 시작이 되는데 사람이 사는 이 지구촌에 만들어 놓은 숫자가 30억 인구에요. 이 때 우리 한반도의 마지막 전쟁이 끝날 때 그 때 한반도의 인구가 몇명이냐 하면 3000만명. 이것을 두고 1차 전지작업이 끝났다라고 이야기 하는겁니다. 그러고 부터 이제 전쟁은 하지 말자. 전쟁을 못 하게끔 인류사회가 무언가를 만져들어갑니다. 그 최고 선두에 섰던 분들이 독일사람들이죠. 자기 역할을 한게 있다 이말이죠. 그래서 죄인으로 독일사람들(스스로)이 생각하고 있다면 이제는 새로이 생각을 하면서 다시 만져 봐야된다. 무조건 죄인취급을 해서 되는게 아니고 인류가 운행이 되는데 어떤 역할을 할 자들이 있었어야 했다 이런거죠. 그래서 전후 1세대라고 하는 전후 1세대들이 태어납니다. 그게 홍익인간들이 태어나는 거에요. 이사람들이 태어나는 시점이 어디냐? 한국전쟁까지 마감하고 태어난 사람들. 지금 68세. 동양의 방법으로 정하면은 용띠들. 이 인류의 전쟁이 끝나고 나서 이 때부터 홍익인간들이 태어나는 거에요. 그래서 전후 1세대라고 이야기 해요. 그럼 전후1세대라는 이야기를 했다라는 소리는 전쟁은 끝났다라는 이야기를 하는겁니다. 수없는 전쟁을 하다가 전쟁이 끝나는 시대를 맞이했다. 그렇게 해서 서로가 모든 구역을 정해가지고 누구나라 누구나라 다 정해놓고 이제 전쟁을 안하는 방법을 만들어가는게 NATO도 준비가 되고 UN도 준비가 되고 세계의 기구들이 마련되기 시작을 했다. 이렇게 해서 우리는 전쟁을 전부다 불식시키고 성장을 하는데 지금이 어디냐? 70프로까지 성장을 했습니다. 인간이 성장을 하는데 70프로. 30프로까지 성장을 하는데 그런 작업이 한번 있었고, 70프로까지 지금 우리는 발전하면서 인간이 진화 하면서 발전 해 왔다. 그럼 지구촌도 지구촌의 모든 환경이 진화하고 발전해온겁니다. 이 70프로 마치는 시대가 아까 제가 설명을 했던 지구 종말이라는 소리가 나왔던 2012년 12월 22일날이 70프로 발전을 마쳤다라는 거죠. 그럼 70프로 마쳤다라는게 크게 따져보면 인간진화론. 진화가 끝났다. 이게 70프로때입니다. 인간 진화가 70프로가 끝났다. 그럼 우주에 새로운 물질을 생산하는 저 별들의 운행의 법칙이 새로운 물질을 생산을 하기 위해서 운행되는 게 끝났다. 이거하고 같이 맞물립니다. 그러면 이 70프로 왔기때문에 앞으로 인류가 새로운 개편을 한다. 이 때가 인구가 얼마냐? 70억 인구입니다. 지금 이 지구촌의 인구가 70억 안팎에 있다. 30프로때 30억. 70프로의 완성이 되었을 때는 70억의 인구를 조정해 놓았다. 이게 하느님이 해놓은 겁니다 이게. 지구촌에 앞으로 그러면 얼마나 인원이 살꺼냐? 70억 왔다갔다 자꾸 하지 여기서 더 인구가 불어나는 것은 끝났다 이거에요. 3대7의 법칙이 있기 때문에. 그래서 인구가 앞으로 계속 늘어나면 어떻게 할꺼냐 이거를 걱정을 하는데 그건 걱정을 안해도 된다. 이 사회가 사람이 질이 높아지면 높아질 수록 동물근성에서 벗어납니다. 동물근성에서 벗어나고 신들이 되어가기 때문에 우리가 자식을 많이 낳지 않는다. 병들어서 죽는자도 작고 전쟁해서 죽는자도 작기 때문에 이 지식을 갖추면 갖출 수록 우리는 질량이 좋아지기 때문에 자식을 많이 생산하지 않는다. 자식을 많이 낳는 것은 희생이 많을 때 하는 겁니다. 그럴 때는 우리가 질이 낮기 때문에 동물에 가차웠다. 그래서 자식을 많이 생산을 했고 서로가 죽이는 일도 많았고 여러가지 환경이 일어났던 거죠. 지금은 지식사회가 펼쳐졌으므로 여기에서는 전부다 과거에 있었던 것을 바르게 알고 미워해서는 안된다. 앞으론 독일을 미워해서도 안되고 일본을 미워해서도 안되고 프랑스를 미워해서도 안되고 무언가가 밉다라는 혹은 잘못했다라는 그 당시에 일어난 일을 가지고 왈가불고 하면 안된다 이거에요. 이제는 지구촌이 전부 다 시대적으로 하나님이 하시는 일에 누가 어떤 담당을 했고 누가 어떤 담당을 했지 그 자들이 나빠서 그렇게 한 것이 아니고 독일에도 히틀러 한 사람을 키우기 위해갖고 그 일을 담당하게 할라고 엄청난 하느님의 작업이 있었습니다.
꿀 연휴에 꿀 아이템으로 무장하는법.jpg
안녕~ 오늘도 어김없이 등장한 빙글의 지름 전도사 에형이다. 긴~ 추석 연휴 여행 갈 때 필요한 꿀 아이템들을 소개하려고 한다. 1. 스컬리즘 스컬리즘 백팩은 베이직하고 심플한 디자인이라 깔끔한 느낌을 주면서 동시에 실용성까지 갖춘 만능 아이템이다. 여행 갈 때 가방은 필수템이니 구경해보자. http://attive.kr/m/att_event_view.asp?uid=828&clickmedia=event 2. 유니에르 여행 갈 때 모자도 필수 아이템이 아니겠는가. 단순히 햇빛을 가리기 위해서 모자를 쓴다면 경기도 오산이다. 유니에르 볼캡으로 스타일리쉬한 빙글러들이 되어보자.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80691&clickmedia=event 3. 슈페너 화이트 스니커즈야 말로 진정한 기본템이다. 여기저기서 쏟아지는 화이트 스니커즈 대신 슈페너 스니커즈를 보자. 20년 전통 신발 장인들이 제작 하니 신뢰성은 덤이다. http://attive.kr/m/att_event_view.asp?uid=770&clickmedia=event 4. 크럼프 가을하면 집업 또한 빠질수가 없다. 옆동네 유니네에서 파는 후리스보다 파스텔톤이라 더욱 좋다. 더 많은 컬러를 보려면 클릭해보자.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9734&clickmedia=event 5. 86로드 86로드하면 데님 브랜드로 많이 알려져 있는데 맨투맨/후드/아우터 등 다양한 아이템을 전개하고 있다. 9월18일 ~ 10월10일까지 패밀리세일로 단독 특가를 진행한다니 구경가보자. http://attive.kr/m/att_event_view.asp?uid=869&clickmedia=event 6. 페퍼시즈닝 브랜드네임이 생소하다고 뒤로가기 누르면 후회할 페퍼시즈닝이다. 가을 필수템인 맨투맨을 무려 1+1으로 진행한다니 구경안하면 이불킥 각이다. http://attive.kr/m/goods/content.asp?guid=79956&cate=0&nowType=EVENT&params=&clickmedia=event 7. 에번라포레 아직 사이드 레터링 티셔츠 하나 없는 빙글러들은 없으리라 믿는다. 에번라포레는 전상품 시즌오프로 50%부터 최대 60%까지 진행한다고 하니 꼭 구경해보자. http://www.attive.kr/m/goods/content.asp?guid=79234&clickmedia=event 더 다양한 아이템들을 보고 싶다면?! 이번 기회에 질러라~~~! http://attive.kr/m/2017holy/main.a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