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usunews
1,000+ Views

현시각 수험생 마음 상태

12년 동안 준비한 시험이 끝나면 어떤 기분일까?

#수험생한테_하면안되는말_해도되는말 #딱정해줌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수능치르느라 고생했지만 수능이 다가 아닌데.... ㅠ
수험생여러분고생하셨습니다 좋은결과있기를....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친절한 랭킹씨] 요즘 애들 장래희망은 ‘○○○’가 대세
학생 하면 떠오르는 키워드 중 하나는 바로 ‘꿈’. 그만큼 다양한 가능성으로 희망이 가득한 시기인데요. 요즘 학생들은 장래희망으로 무엇을 꿈꾸고 있을까요? 세상이 변화한 만큼 이전 세대와 달라졌을 것 같은 장래희망 순위. 교육부에서 실시한 ‘2021 초·중등 진로교육 현황조사’ 결과를 살펴봤습니다. 초등학생 희망직업 1위는 운동선수였습니다. 많은 스포츠 선수들의 활약이 영향을 미쳤을 것 같은데요. 2019년부터 3년 연속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2위는 의사. 전년도 4위에서 두 계단 올라왔습니다. 코로나19 장기화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됩니다. 3위는 교사가 차지했지요. 수많은 유튜버들이 연예인 못지않은 인기를 끄는 요즘.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초등학생들도 많아졌는데요. 희망직업 4위에 랭크되며 인기를 증명했습니다. 과거 초등학생이 많이 꿈꾸던 과학자는 순위 밖으로 밀려나고 전체적으로 예체능 계열 직업이 눈에 띄었습니다. 그렇다면 중학생들은 어떤 직업을 희망하고 있을까요? 중학생들의 희망직업 1위는 교사였습니다. 꾸준히 인기 있는 직업인데요. 10명 중 1명이 교사를 선택했습니다. 2위는 초등학생과 마찬가지로 의사가 차지. 3위는 경찰관/수사관이었습니다. 초등학생들이 가장 많이 꿈꾸는 운동선수는 4위에 랭크됐지요. 작년에는 메타버스 등 온라인 기반 산업이 주목받으며 코딩 열풍이 불기도 했는데요. 이와 관련된 컴퓨터공학자/소프트웨어개발자의 인기도 전년도 11위에서 8위로 올라갔습니다. 마지막으로 고등학생들의 희망직업은 알아보겠습니다. 1위는 중학생과 마찬가지로 교사가 차지했습니다. 이어 간호사가 2위를 차지했는데요. 중학생 순위 2위였던 의사는 7위로 내려갔습니다. 떠오르는 직업인 컴퓨터공학자/소프트웨어개발자는 전년도보다 3단계 상승한 4위에 랭크됐습니다. 초등학생‧중학생에게 큰 인기였던 운동선수는 톱10 밖으로 밀려났습니다. 다른 예체능 계열 직업들 또한 순위에서 모두 사라졌습니다. ---------- 이상으로 초‧중‧고등학생이 희망하는 직업 순위를 살펴봤습니다. 희망직업 1‧2‧3위는 전년도와 거의 유사한 한편 컴퓨터공학자/소프트웨어개발자라는 떠오르는 직업도 눈에 띄었습니다. 학생들이 희망직업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로는 ‘좋아하는 일이라서’가 가장 많았는데요. 많은 학생들이 희망하는 꿈을 이룰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 글·구성 : 박희원 기자 parkheewonpark@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승리하십시오"… 유아인부터 태연까지 ★들의 수능 응원
2018년 수능(대학수학능력시험)날이 밝았다. 유아인부터 류준열까지 다양한 스타들이 수능을 치르게 될 모든 사람들에게 응원을 보냈다. 유아인은 23일 오전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수험생들을 격려했다. 그는 "일단은 잘 보세요. 애쓴 만큼. 수능이라 불리우는 '인간 등급매기기 평가시험'-여러분이 그 시험에서 몇 등급을 받든, 그래서 어느 대학에 가서 어떻게 재단되고, 어떤 자격증을 따고, 사회에서 어느 자리를 차지하든 당신들 모두가, 그 인격들은 이미 똑같이 다 소중하고 언제까지나 아름다울 겁니다. 그것만이 진실합니다"라고 썼다. 이어, "인간의 자격. 그 존엄함은 세속의 천박한 등급이나 오만한 자격들, 자본제의 음흉한 신분들보다 더 위대하고 소중한 겁니다. 잊지 마세요. OMR 카드에 까맣게 칠해질 무용한 정답들보다, 그것보다 소중한 것을요"라고 말했다. 유아인은 "굴하지 마세요. 승리하십시오! 타인이라는 경쟁자가 아니라, 다르지 않은 동지들과 손잡고 이 구시대의 질서와 싸워 이기십시오! 여러분이 이 시대의 희망입니다. 다음 시대의 증거입니다"라고 독려했다. 공효진은 "지금도 벼락치기하고 있을 일주일 더 고생한 2017년 수능생들 화이팅! 신분증 잊지 말자! (찍을 수밖에 없는 답엔 하느님의 은총이 있기를....)"이라는 글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류준열은 인스타그램에 풍경 사진 한 장과 "열심히 하는 것보다 잘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하는 요즘. 열심히 하는 그대들에게 주는 선물"이라는 글을 남겼다.  홍종현은 "일주일이 지나 드디어 내일이네요. 컨디션 조절 잘하고 추운데 따듯하게 입고 파이팅. 좋은 결과 있기를 응원할게요. 수능 파이팅"이라고 응원했다. 엑소 찬열은 지난해 수능 당시 썼던 글 캡처를 다시 게재했다. 그는 "이 글을 올린지 또 1년이 흘렀습니다!! 시간이 정말정말 빠르죠? 내일이면 수험생 여러분들이 열심히 준비해온 수능날입니다!! 준비는 잘 했어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족하다고 생각될 수도 있고 내일이면 그동안 준비해 온 게 끝난다는 생각에 여러 많은 생각들이 들겠지만!! 작년에도 얘기했던 것처럼 내일만큼은 마음을 다 비우고 편안하게 시험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올해 수능이 끝나면 꼭 같이 밥 먹을 사람이 많아지길 기대하며.. 화이팅입니다!!❤"라고 전했다.  씨엔블루 정용화는 "수능이 이틀 남았네요. 이리저리 걱정도 많고 마음도 싱숭생숭했을 테지만 자기자신을 믿고 임하면 꼭 좋은 결과가 있을 거에요. 몸 관리 잘하시고 당일날 최상의 컨디션이길!!! 꼭 대박나길 응원할게요! 화이팅"이라는 글을 남겼다.  강민혁 역시 "수험생 여러분! 무사히 마치길 바래요. 모두가 응원하고 있습니다. 화이팅!"이라고 말했다.  AOA 설현은 "수험생 여러분! 고생 많으셨습니다. 긴장하지 말고 실력발휘 잘 하시길 응원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소녀시대 태연은 인스타 스토리 영상을 통해 "수능 잘 보시고요. 이제 자유네요. 화이팅! 멋진 연말을 보냅시다. 잘 봐요~"라고 밝혔다.  올해 수능을 보는 연예인으로는 '프로듀스 101' 시즌1 출신이자 위키미키 멤버인 김도연, 오마이걸 아린, 모모랜드 주이, 레인즈 서성벽과 변현민, 골든차일드의 동현과 주찬, 온앤오프 라운, 빅톤 정수빈,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안형섭, 배우 진지희 등이 있다.  배우 김유정, 김소혜, NCT 마크, 워너원 박우진, 레드벨벳 예리, 악동뮤지션 이수현, 구구단 미나, 에이프릴 나은, 엘리스 소희, 아스트로 라키 등은 수능에 응시하지 않는다. 배우 김소현과 워너원 박지훈은 수시모집에 합격해 수능을 치르지 않는다. 한편, 이번 수능은 당초 16일로 예정돼 있었으나 하루 전인 지난 15일 경북 포항에서 5.4 규모의 지진이 일어나 일주일 연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