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onWooJeon1
50+ Views

남들이 반대하는 만큼 성공 가능성도 높다

<2017/12/05>
안돼, 그게 얼마나 힘든 일인줄 알아?
다들 그만두는데 그거 왜 하냐?
요런 비슷한 말 들어본 적이 있는가
신기하게도 주변의 바램과 자신의 기대치는
반비례할때가 많다
주체성이 없는 이는 타인의 의견에 쉽게 동의하여
자기 자신을 알지 못한채 시간낭비를 할때가 있지만
진정한 자신을 찾고싶은 이들에겐 시간이 많이걸리고
시행착오도 많이 겪는다
남들은 멋져보이는 있어보이는 인정받아보이는
일을 하라고 하는데
왜 자꾸 남들에게 보이는, 있는 척하는 직업을 가지라할까?
나 자신을 찾는 길을 결코 쉬운 일은 아니다
오히려 자신을 모를때보다 시간이 더 많이 걸릴테다
하지만 확실한건 자기가 진정으로 하고싶은 걸 찾게되면
막연히 생활하는 이들보다 몇배는 빠른 속도로 나아가고
압도적인 초인이 된다.
다시말하지만 초인이 되는데 가장 중요한 첫번째는
나 자신을 알고 사랑하는 것
두번째는
하고싶은걸 찾았으면 고속도로로 내달릴 것
세번째는
항상 누구에게나 배울 점 있는
스승으로 생각하고 다른 사람들도 사랑할 것
초인은 누구나 될 수 있다
그런데 아쉽게도 누구든 초인이 되는 걸 거절한다
당신은 초인의 길을 걸을 것인가
묻고싶다

당신이 정말로 좋아하고
흥미있는 일을 한다면,
당신에게는 어떤강요도 필요없다.
비전이 당신을 인도하기 때문이다.
                              <스티브 잡스>
사람만을 향하는 맞춤 인문 자산컨설턴트 입니다.
언제나 당신 곁에 있겠습니다.
인문학 위인지망생의 재태크, 자산관리, 재무설계 맞춤상담. with 펀드,투자,연금,보험,증권,통장
전화문의 010 - 2361 - 2021
실시간 1:1 카톡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살면서 반드시 피해야 하는 12명의 어둠의 세력!
우리는 성공과 성장을 위해서 꼭 만나야 할 사람과 네트워킹 하는 것도 필요하지만 그에 못지 않게 살면서 꼭 피해야 할 어둠을 세력들을 선별하는 것도 중요하다. 의식적이건 무의식적이건 나에게 방해가 되는 사람들을 멀리 해야 한다.  다시 한번 나의 네트워크를 자세히 살펴보고 아래의 인물이 속해 있는지 확인해 봐야한다. • 나를 힘 빠지게 만든다. • 내가 나의 능력에 의구심을 갖게 만든다. • 자신만의 아이디어는 없어 보이면서 언제나 나의 의견에는 찬성한다.  • 늘 모든 상황에서 부정적인 면만 본다. • 나를 수세에 몰리게 한다. • 나의 의사결정과 하고 싶은 일을 망설이게 만든다. • 항상 자신의 얘기만 할 뿐 나에게는 거의 관심을 두지 않는다. • 나의 의견이나 아이디어를 자신의 것으로 취한다.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 친구를 가려내거나 아니면 주위에 전화해 이제 다시는 만나지 못하는 이유를 설명하라는 얘기가 아니다.  또한 “너는 이제 내 네트워크에서 아웃이야!”라고 말하라고 권하는 것도 아니다.  그보다 이 작업은 나의 내부 조직에 어떤 인물이 있기를 희망 하는지, 그리고 누가 나와 나의 여정을 응원하지 않는지를 알아가는 과정이기 때문에, 그들에게 실제로 입 밖으로 이야기할 필요는 없다.  일단 나의 발전을 방해하는 부정적인 사람들을 찾아내고 나면 그들에게 얼마만큼의 시간을 할애할지 정하면 된다. 테두리를 치고 시간을 정해서 나의 에너지에 부정적인 영향력을 미치는 그들을 배제해야 한다.  ※ 주변에 숨어서 당신의 가능성을 제한하며 인생에 걸림돌이 되는 12가지 어둠의 유형 “부정적인 사람들은 당신의 에너지를 빼앗는다. 당신 주변을 사랑과 풍요로 채우고 적대감이 접근하지 못하게 하라.”  -디팩 초프라 Deepak Chopra-
쏨분씨푸드 시암스퀘어원점
이제 겨우 방콕 3일짼데 와입이 조식을 먹지 않겠답니다. 대신 백종원의 스푸파에 나온 국수집엘 가겠다고 장모님과 나서더라구요. 마침 숙소 바로 뒷편에 있더라구요. 이 이미지는 인터넷에서 퍼왔답니다 ㅎ. 이름이 릉르엉이라고 했던가 쉬운 이름은 아니었어요 ㅋ 와입이 사진을 보내왔네요. 저 중간에 비주얼 이상한 아이는 생선껍질 튀김이라는데 맛보라고 가져왔더라구요. 그냥 바삭바삭한 튀김이라고 할까요 ㅋ 오늘은 씨암스퀘어 구경 왔어요. 투어리스트 카드도 만들었는데 덩작 써보지도 못하고 그냥 왔네요 ㅋ. 여권만 있음 저 기계에서 카드 발급받을수 있답니다... 오늘 씨암스퀘어에 온 목적은 그 유명한 쏨분씨푸드 때문... 씨암파라곤, 씨암스퀘어, 씨암센터 등이 전후좌우로 연결돼 있어서 여기저기 구경하다 출출하면 가면 되겠더라구요. 여기 어딜가나 이분 사진이... 지점이 많네요... 자, 뭘 먹어볼까나... 중국인들, 한국인들 대박 많아요... 음,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주류는 판매하지 않는다고... 밥을 시켰더니 이만한 그릇에 나와서 다 먹을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기우였어요 ㅋ 요 푸팟퐁커리가 넘 맛있어서 밥이 순식간에 사라지는 기적이 ㅋ 이번 방콕여행에서 모닝글로리는 실패... 장모님께서 샐러드를 드시겠다고해서... 게살 볶음밥도 맛있더라구요. 요 새우는 제가 거의 다 먹었습니다 ㅋ 이건 직원들이 표시한건데 이걸 들고 계산대로 갔다는요 ㅋ. 아, 여기서 진짜 배부르게 먹었답니다... 저희 좀 먹었네요 ㅋㅋㅋ 스벅에 가서 아아 한잔 마시며 다음 일정을^^
매끌렁 철길 시장 갑니다...
오늘 하루는 현지투어를 할 계획입니다. 낮 12시부터 시작해서 방콕으로 다시 돌아오면 밤 10시 정도 될것 같네요. 그랩을 타고 센츄리 몰에 도착했네요. 근데 오늘 그랩 기사님이 여성분이시더라구요. 그거야 머... 근데 기사님이 휴대폰 네비를 보고 운전을 하시는데도 길을 좀 헤매시는 느낌적인 느낌이 ㅡ.,ㅡ 양갈랫길이 나오면 어디로 갈지 머뭇머뭇 하시더라구요. 목적지에 다 와서는 저희를 센츄리 몰 옆 길건너편에 내려주시더라구요. 저흰 센츄리 몰 정면 모습만 검색해서 봐온터라 여기가 맞는지 간가민가 했네요. 조금만 더 가면 센츄리 몰 입구에다 횡단보도까지 있는데 쩝... 제가 재차 여기가 맞냐고 물어보는데 기사님 영어가 잘 안되시더라구요 ㅡ.,ㅡ 근처에 모인 사람들을 보니 거의 홍콩분들 같더라구요. 한국인은 혼자 오신 여성분 한분만이... 따뜻한 생수 한병 주시네요... 비상구가 천정에... 드디어 철길시장 도착... 철길 양옆이 좁아지더니 TV에서 보던 이런 시장이... 냐옹이는 파는거 아니야옹... 넌 개구리니 두꺼비니... 매끌렁 기차역 이정표가... 저희도 앉아서 음료수 한잔씩 했습니다... 사람들 진짜 많죠? 거의가 중국인들... 기차가 들어올 시간이 되니 저많은 폰들이 일제히... 저게 더 장관이더라구요 ㅋ 와, 기차를 타고 매끌렁 오는 사람들도 제법 있는데요... 볼일 다봤으니 해산~~~ 이제 다음 목적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