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tedu1
1,000+ Views

[노브랜드 뷰티] ①“리얼 후기가 대세” 화장품도 바이럴마케팅 시대




요즘의 소비자는 화장품 구매 전 SNS 영상 아래 댓글로 친구를 태그합니다.
SNS에 화장품 광고 및 협찬이 대폭 증가하면서 나타난 현상으로 새로운 시장도 열렸습니다.

뷰티 크리에이터는 브랜드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고 자신의 이름을 내건 제품을
론칭하는 등 영역을 확장하고 있고 뷰티 업계는 더 이상 홍보의 장을 한정 짓지 않습니다.

바야흐로 무한한 확장성을 갖는 ‘노브랜드 뷰티’ 시대가 왔다고 전문가는 이야기 합니다.

(마케팅에듀 제공)관련정보 바로가기 : https://goo.gl/8aXFBg
마케팅뉴스 구독하기
밴드    http://band.us/@mktedu
아는 것이 힘이다, 마케팅에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미니멀리즘이 ㄹㅇ 치트키 디자인인 이유.jpg
대략 20년 전 디자인 20년도 더 된 디자인 15년쯤 된 디자인 대략 반세기 이상 지난 디자인과 20년 전 디자인 등등... 어느 시대 물건을 가지고와도 어느 시대와도 잘 어울리는 디자인이 된다는게 미니멀리즘의 가장 큰 장점. 이 분야 투톱은 디터 람스와 조니 아이브. 조니 아이브가 가장 존경하는 디자이너로 디터 람스를 꼽았을 정도로 디터 람스의 디자인은 수십년 넘게 지난 50~60년대 디자인임에도 불구하고 현재에 가져와도 시대와 잘 어울리는 작품이 됨 그야말로 미친듯이 심플, 심플 이즈 베스트. 참고로 애플은 홈페이지도 미니멀리즘을 도입했는데 2001년 iPod 출시 당시 홈페이지와 2007년 iPhone 발표 당시 홈페이지가 지금 홈페이지와 크게 다르지 않음... 그래도 역시 이 분야 최강은 디터 람스. 수십년은 지난 디자인인데도 지금 막 출시된 신제품의 세련된 디자인처럼 보임. 디터 람스의 디자인 10원칙 1. 좋은 디자인은 혁신적이다. 2.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유용하게 한다.  3. 좋은 디자인은 심미적이다.  4.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이해 가능하게 한다.  5. 좋은 디자인은 요란하게 거슬리지 않는다. (불필요하게 장식적이지 않다.)  6. 좋은 디자인은 정직하다.  7. 좋은 디자인은 시대에 구애받지 않는다. 8. 좋은 디자인은 마지막 디테일까지 철저하다.  9. 좋은 디자인은 환경 친화적이다.  10. 좋은 디자인은 가능한 최소한으로 디자인된다. 왜 위에 애플 제품이 많냐면... 바로 이 디터 람스가 다큐멘터리 'Objectified'에 출연했을 때, 이러한 '좋은 디자인의 원칙'을 가장 잘 이루어내고 있는 기업으로 애플을 뽑았을 정도라서.. 출처 : 루리웹
세계 시청각 유산의 날
{국제기념일} 세계 시청각 유산의 날(World Day for Audiovisual Heritage) 날짜 10월 27일 제정처 국제연합교육과학문화기구(UNESCO) 인류에 의해 생산되고 보존되어 온 영화, 라디오, TV 프로그램 등의 자료를 보존하고 미래 세대에게 남길 수 있도록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제정되었다. 이와 같은 자료들은 인류의 공통 유산이며, 기술이 개발된 20세기초부터 인류 역사의 주요 기록을 담고 있다. 이와 같은 자료를 다음 세대를 위한 중요한 시청각 자료로 보존하고 보호할 필요성에 대한 일반적인 인식을 높이고 이 유산을 보존하기 위한 긴급 조치를 취하기 위한 것이 중요한 동기이다. 영화, 라디오 및 TV 프로그램과 같은 시청각 자료는 인류의 공동 유산이며 20세기와 21세기 역사의 주요 기록을 담고 있다. 하지만 음반, 동영상 등의 자료는 이해당사자에 의한 의도적 파괴와 손상, 부주의와 무관심으로 인한 소멸, 기술 노후화로 인한 망실 등으로 해마다 귀중한 자료가 소멸될 위험에 처해 있다. 이런 위험을 방지하기 위해, 보존을 위협하는 기술적, 정치적, 사회적, 경제적 및 기타 요인을 관리하기 위한 보존 전문가의 작업이 요청된다. 유네스코에서는 보다 강력하고 협조적인 국제 행동이 취해지지 않으면 더 많은 시청각 자료가 손실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세계 시청각 유산의 날’을 제정할 것을 제안했다. 이 제안은 2005년 유네스코 총회에서 승인되었으며, 첫 번째 기념행사가 2007년 10월 27일에 개최되었다. 유네스코는 매년 10월 27일에 내부 조직, 각 국가 정부 및 지역사회와 함께 이 날의 의미를 홍보한다. 주요 활동으로 경연대회, 국립 영화 아카이브 공개, 각 방송사의 지역 프로그램 상영, 시청각 자료 보존에 대한 토론, 세미나 등이 개최된다. #세계시청각유산의날
어머니의 20대를 오마주한 모델들.jpg
어버이날 이벤트로 하퍼스 바자에서 진행한 프로젝트 어머니의 이십대 모습을 오마주해서 딸인 모델들에게 스타일링을 했다고 해요 *_* 엄마의 청춘과 마주한다는 건, 신기하지만 가슴 먹먹해지는 일이다. 그 시절 푸릇푸릇하던 젊음을 자식을 위해 기꺼이 내놓았을 이 세상 모든 어머니를 위해! 모녀 사이임을 단박에 알아차릴 정도로 똑 닮은모델 고가영과 어머니 우해경. 그 시절 유행하던 스모키 메이크업은 2021년 런웨이에서도 자주 목격된다. “엄마 사진을 보면서 좀 놀랐어요. 저도 선글라스를 정말 좋아하는데, 선글라스를 착용한 사진이 많더라고요. 메이크업 취향도 비슷하고요.” 레드 립을 즐겨 했다는 모델 박서희의 어머니 주미옥. 오토바이를 즐겨 타던 말광량이 소녀. 모델 메구는 젠더리스 룩을 통해 그 시절 엄마 사치코를 추억한다. 메이크업을 하지 않은 듯 결점을 살린 피부와 날것 그대로의 눈썹, 누드 컬러 립은 성별의 경계를 허문다. 모델 여혜원은 짙은 눈썹과 또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어머니 임상은의 내추럴 메이크업을 오마주했다. “엄마는 머리가 항상 짧았어요. 그리고 메이크업을 거의 하지 않았죠. 매일 자외선차단제를 바르는 습관은 엄마에게 배운 거예요.” 출처ㅣ하퍼스바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