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hare
10,000+ Views

BJ 윰댕이 밝힌 ‘남친 바람 피면 꿈에 모두 나온 썰’ (동영상)

꿈, 이라는 것은 정말 알다가도 모르겠다.

그저 내 마음 속 깊이 묻어둔 생각이 꿈을 통해 드러나는 거라는 일반적인 의견도 있지만 가끔은참 특별한 꿈을 꾸기도 한다.
개꿈이라고 치부하고 싶을 만큼 거지 같은 꿈은 물론이거니와 ‘예지몽’ 마냥 일어날 일을 꿈을 통해 미리 겪기도 하기 때문.

인기BJ 윰댕 역시 최근 꿈에 관한 그녀의 특별한 능력을 공개했다.

윰댕은 지난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믿거나 말거나. 특별한 능력(?!)이 있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 따르면 윰댕은 그간 남자친구가 바람을 피우면 꿈에 나오는, 특별한 경험을 해왔다고 고백했다.

흔히 여자들의 ‘촉’이 있다고 하지만 이건 촉보다도 더 무섭다.
심지어 그냥 바람 핀 사실 자체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내용마저 굉장히 디테일하다.

윰댕이 몰랐던 사실까지 친절하게 알려준다는 윰댕의 특별한 능력.

이 특별한 능력은 고등학교 시절부터 시작됐다.

그리고 이어 윰댕이 공개한 대학 시절의 일화.

어느날 뭐랄까. 뭔가 숨기고 있는 듯한 남친의 어설픈 변명. 신경은 쓰였지만 확인할 방법이 없었는데…

그러던 어느 날, 윰댕은 이상한 꿈을 꾸게 된다.

그리고 3개월 뒤에 알게 된 사실은?
윰댕의 특별한 능력, 꽤 탐난다.
다음의 영상으로 직접 확인해보자.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및 영상 = 윰댕 유튜브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직장을 그만둬야할 때 몸이 보내는 신호.jpg
그먄 두고싶다라는 의사를 표현했을때 회사에서는 좀 더 버텨봐라 힘들게 회사 안다니는 사람이 있느냐? 다른 사람 돈 벌어먹는게 쉬운줄 아느냐 ? 라는 대답이 먼저 돌아오곤 합니다. 하지만 퇴사나 일을 그만두려는 개인 의사 표현을 했을때 그 사람은 이미 수천수만번의 고민과 수많은 인내를 거쳐 입밖으로 꺼냈다는 사실을 윗 사람들은 헤아리려 하지 않는다. 시름 시름 앓다가 병이 터져서야 병원에 가는 환자와 같다고 본다. 먼저 회사나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을 그만 두어야 할때 몸이 보내는 신호는 무엇이 있을까 ? 출근이 끔찍하게도 싫다면 이미 온 몸의 세포가 거부하고 있다라는 징조가 나타나기 시작하는데 첫번째로 못생겨보인다. 회사 다니기전의 그 얼굴이 아니다. 안면 홍조, 흰머리 , 거친 피부, 늘어지는 살들... 아무리 푹 쉬어도 아파보인다 어디 아프냐라는 말을 많이 듣게됨. 실제로 많은 직장인들이 취업 전보다 많이 못생겨졌다라는 댓글에 공감함. 그리고 정말 몸이 자주 아픔. 그만두어야할때 보내는 감정 신호. 모든 게 다 싫어짐. 안락해보이던 회사의 내 자리도 누추해보이고 언제나 즐거웠던 집에서 회사까지의 출근길도 지긋지긋하고 회사에서 나는 냄새, 회사 사람들 , 팀원들 , 회사 건물, 회사 밥 , 회사에서 보이는 모든것이 다 싫어짐. 두번째 업무 불감증이 생긴다 세번째 자존감 하락 나의 자존감을 깎아내리면서까지 일해야 할 필요성과 나의 정체성을 잃으면서까지 이 일을 해야하는지에 대해 고민하게됨 이 세가지 신호가 있을 때는 직장을 그만두는 것이 맞다.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