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ulcanto
50+ Views

12인승 승합차 어린이 보호차량 중고차 판매 후기 입니다

벌칸토 중고차 판매 후기

전화번호 : 010-8700-6671

판매후기 링크 : http://vulcanto.kr/12undefined

소유자명의 : 벌칸토

모 델 명 : 구형 스타렉스 어린이 보호차량

설 명 : 예산에 맞추어 구형 스타렉스 어린이보호차량 판매했던 후기 입니다. 마침 저희 벌칸토에서 가지고 있던 어린이 보호차량이 있어서 추천해 드렸습니다. 해당차량을 원하셨던 원장님과 만남부터 판매까지 일주일정도 소요된거 같습니다. 아무래도 아이들이 타기 때문에 좀더 꼼꼼하게 보셔야 한다는 말씀 ^^ 한달을넘게 어린이 보호차량을 구매하기위해 발품을 파시다가 저희 벌칸토에서 구매를 하셨습니다. 운명이란... ㅎㅎ

#스타렉스 #어린이보호차량 #어린이보호차 #벌칸토 #중고차 #중고자동차 #수입중고차 #국산중고차 #중고차사이트 #중고차매매사이트 #장기렌트카 #자동차리스 #리스 #할부 #자동차할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죽은 반려견이 2년 만에 돌아왔어요!
2년 전, 린다 씨는 사랑하는 반려견 트윅스를 잃어버렸습니다. 울타리 밖으로 뛰쳐나간 트윅스가 그대로 실종된 것입니다. 린다 씨는 페이스북에 트윅스의 사진과 특징을 공유하며 사람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수색을 도와주던 한 유저로부터 듣고 싶지 않던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차에 치여 죽은 개를 발견했는데 트윅스의 특징과 일치해요. 유감입니다." 유저가 보내 준 사진 속 강아지의 머리에는 작은 흉터가 있었습니다. 트윅스가 담장 아래로 빠져나가다 생긴 상처와 매우 흡사했습니다. 트윅스의 죽음 이후로, 린다 씨는 지난 2년 동안 우울증과 자책감에 시달려왔습니다. 그녀의 남편은 트윅스의 죽음을 극복하기 위해 다른 동물을 입양하자고 제안했지만, 트윅스에 대한 미안함을 지울 수 없었던 그녀는 차마 다른 동물을 입양하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지난 7월 초, 린다 씨에게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혹시 개 잃어버리신 적 있나요?" 잠시 후, 전화를 받던 린다 씨가 소리를 내며 흐느꼈습니다. "정말인가요? 거짓말 아닌가요? 믿어도 되나요? 흑흑." 전화가 걸려온 곳은 지역 유기동물보호소로, 새로 들어온 유기견의 마이크로 칩을 조회해 본 결과, 린다 씨의 연락처가 나왔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칩에 담긴 녀석의 이름은 바로 '트윅스'였습니다! 믿기지 않은 소식을 접한 린다 씨는 곧장 보호소로 달려가 그 개가 정말 트윅스이기를 바랐습니다. 잠시 후, 초콜릿 색의 래브라도 한 마리가 보호소 직원과 함께 걸어 나왔습니다.  린다 씨는 벽 뒤에 숨어 조심스럽게 외쳤습니다. "트윅스!" 그러자 린다 씨의 목소리를 들은 래브라도가 꼬리를 흔들며 달려와 코너에 숨은 그녀에게 와락 안겼습니다. 이번에야말로 트윅스가 분명했습니다. 트윅스를 껴안고 기쁨의 환호성을 지르던 린다 씨는 이내 말이 없어지더니 눈물을 왈칵 쏟았습니다. "믿기지 않아요. 트윅스가 살아있다니... 흑흑" 그녀는 트윅스와 다시는 이별하지 않겠다며 녀석을 한참 동안 껴안았고, 영화 같은 감동의 재회에 지켜보던 보호소 직원들도 눈물을 훔치며 박수를 보냈습니다. 현재 트윅스는 예전에 살던 집으로 다시 돌아갔으며, 트윅스가 다시는 탈출할 수 없도록 튼튼한 울타리를 지었다고 하는데요. 더 기쁜 소식은 트윅스가 예전과 달리 탈출을 전혀 시도하지 않는다고 하네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창문을 애타게 두드리던 유기견 '저도 데려가 주세요!'
텍사스 브라운스빌에 사는 십 대 소녀는 집에 가던 길에 식당 주차장에서 유기견 한 마리와 마주쳤습니다. 유기견은 꼬리를 흔들며 소녀를 친근하게 반겨주었고, 소녀는 전화기를 꺼내 어딘가로 전화했습니다. "엄마! 여기 도움이 필요한 개가 있어요." 잠시 후, 소녀의 엄마가 차를 몰고 나타났습니다. 그러자 두 마리의 댕댕이가 차량으로 달려가 운전석 창문을 긁으며 힘차게 꼬리를 흔들었습니다. 그런데 반가워하는 게 좀 격했습니다. 소녀의 엄마, 제시카 씨가 말했습니다. "제가 자신의 보호자라도 된 듯 무척 반가워하더군요." 식당 직원 말에 의하면, 두 댕댕이가 주차장에 나타난 지는 몇 주가량 되었으며 제시카 씨뿐만 아니라 방문하는 모든 운전자를 격하게 반깁니다. 한 가지 이상한 점이 있다면, 댕댕이들은 꽤 침착하다가도 사람들이 차에만 타면 창가를 애타게 긁으며 안절부절못한다는 것이죠. "자기들을 함께 데려가 달라고 애원하는 거였어요. 그 사실을 알고 나니 가슴이 아팠죠. 많이요." 제시카 씨는 안타까운 두 개의 모습을 촬영한 다음, SNS에서 동물입양 캠페인을 펼치는 헤닝스 씨에게 연락해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헤닝스 씨는 자신의 계정에 영상을 올렸고, 이 영상은 전국 각지의 동물보호 애호가들에게 전달되었습니다. 그리고 휴스턴에서 동물보호소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는 애나 씨가 두 댕댕이의 영상을 접했습니다. "차를 구해서라도 녀석들을 당장 구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실제로, 애나 씨는 영상을 본 후 곧장 차를 대여해 텍사스로 출발했습니다. 차에 태워달라는 두 댕댕이의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서죠. 텍사스에서 한 여성이 두 댕댕이를 입양하기 위해 달려오고 있다는 소식을 접한 제시카 씨는 기쁜 마음으로 주차장으로 달려가 녀석들을 차에 태웠습니다.  그리고 애나 씨와 두 댕댕이가 처음 만난 순간! 녀석들은 허리를 이리저리 꼬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고, 애나 씨 역시 두 댕댕이를 품에 껴안으며 밝은 미소를 지었습니다.  "패티와 페퍼에게 세상은 즐겁다는 걸 알려주고 싶었어요." 패티와 페퍼. 녀석들이 얻은 새 이름입니다! 그런데 애나 씨가 녀석들을 돌보기 시작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기분 좋은 소식이 추가로 들려왔습니다. "패티와 페퍼는 곧 입양될 예정이에요. 헤어지는 건 아쉽지만 녀석들의 앞에는 지금보다 더욱 행복한 삶이 기다리고 있으니까요." 벌써 통통하게 살이 오른 패티와 페퍼는 오랜만에 평온한 낮잠을 즐기며 입양이 될 날은 기다리고 있습니다. 한편, 두 녀석을 제일 먼저 발견한 제스 씨와 그녀의 딸 역시 녀석들이 입양되었다는 소식을 접하고 눈물을 흘렸다고 합니다. 보호소가 겪는 어려움 중 하나는 자원봉사자, 특히 임보봉사자의 도움이 절실하다고 하는데요. 혹시 평소에 임보할 생각은 있었으나 망설였던 분이 계셨다면, 이번 기회에 임보를 해보는 건 어떨까요? 여러분의 도움을 기다리는 아이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부탁드려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이럴때 어떤 반바지 입으세요? 추천 반바지코디 3가지~!!
반바지 계절 본격적인 7월 입니다. 아무리 체면,격식도 더위앞에서는 다 필요없지요. 반바지 종류도 참 많고, 어떻게 코디해야할지도 난감하고.. 그냥 집에서 입는 정도라면 크게 상관없지만 이왕 입은거 내 스타일,상황별,연령에 맞게 어떤 반바지를 입느냐에 따라 올 여름 당신의 스타일과 이미지는 완전히 달라질 것 입니다. 우선 나한테 가장 어울리는 스타일의 반바지를 선택함에 있어서 나이,연령 등을 고려한 선택이 중요합니다. 직장이나 아주 가까운 지인이 아닌 초면 또는 아직 거리감이 있는 상대를 만나러 가는데 트레이닝 반바지, 데님 청반바지, 형광반바지 등을 입으면 상대가 당황스럽죠. 그런데 가끔 이런 분들 있기는 합니다. 더욱 경악스러운건 쓰래빠 같은 슬리퍼를 신고 나올때면 정말..... 특히 반바지의 장점이라면 요즘 여성분들도 남자 반바지를 많이 입는다는 것! 그만큼 허리가 밴딩으로 된 공용사이즈도 많아지고 예전처럼 꼭 남자옷,여자옷 이런 기준이 없기 때문에 원피스,치마 등의 아이템이 아닌 이상은 반바지는 남여공용으로도 아주 효자 아이템입니다. (가끔 와이프랑 돌려입습니다..ㅎㅎㅎ) 그럼 한번 몇가지 반바지 코디와 이와 관련된 추천 반바지를 전체적인 코디에 내용과 더불어 각각 소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댄디하면서 꾸안꾸 스타일의 반바지코디] * 나이 : 20대,30대,40대 * 성별 : 이건 아무래도 남성 * 스타일코디 : 모던,세미,댄디,미드캐주얼 * 반바지 : 깔끔한 코튼 원단의 밴딩 팬츠 * 특징 : 색감톤이 안정감 있으면서 특히 반바지가 베이직함으로 상의까지 밋밋한 것 보다는 리넨셔츠의 소재감과 디테일이 매력적이라서 전체적인 균형 밸런스가 잘 어울림. [역시 여름은 개성,캐주얼 인싸각 반바지코디~!] * 나이 : 10대,20대,30대(?) * 성별 : 남여 모두 추천 * 스타일코디 : 캐주얼,비주얼,아트 * 반바지 : 핸드 페인팅된 그야말로 한눈에 시선을 끄는 나만의 맞춤형 데님청바지 * 특징 : 일단 데님 청바지의 스펙이 장난 아님. 그래서 당연희 상의를 깔끔한 티셔츠로 코디했지만 반바지의 개성을 좀 살려줄려면 너무 밋밋함 보다는 살짝 포인트가 있는 화이트색 반팔티셔츠를 선택. 매쉬 벨트와 스니커즈는 블랙색상으로 색감은 차분하지만 여름느낌의 캐주얼함을 살릴수 있는 디자인으로 선택. [무조건 편한게 최고라는 밴딩 반바지코디] * 나이 : 나이 무관 * 성별 : 남여노소 모두 추천 * 스타일코디 : 트레이닝,여행,휴양지,집,백수 * 반바지 : 송월타올 소재로 된 아주 편하기 그지없는 최고의 조건은 다 갖춤. * 특징 : 일단 이런 반바지와 이에 맞춘 코디는 그야말로 멋을 꾸민다기보다 그냥 귀차니즘의 극치라고 볼수 있음. 밴딩 반바지와 더불어, 머리 안감았을때 딱 좋은 국민형 모자캡+슬리퍼는 기본 따라오는 필수 옵션. 마무리하며.... 생각보다 이거 하나 편집하는데 꽤 긴 시간이 걸렸네요.. 패션 코디를 본격적으로 시작한지는 오래되지는 않았지만 이런 컨텐츠 하루에 3개만 만들어도 하루가 다 지나갈만큼 지치네요..ㅠㅠ 코디란 것에는 정답은 없고,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는 정해진 스타일도 없습니다. 그냥 그때그때 위 3가지 유형이라면 어떤 상황에서도 적절히 잘 활용할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그럼 행복하고, 시원하고, 유니크한 여름 되세요~!! # 코디자료 및 상품출처 - 네이버검색 '토키오'
여름 백프린팅 추천 티셔츠 10
특히 여름 아이템으로 볼수 있는 티셔츠가 있지요. 바로 뒷면에 프린트가 있는 백프린팅 또는 백그래픽 티셔츠 입니다. 등쪽에 프린트 나염이 있다보니 내 자신은 잘 안보이지만 바로 뒤에 있는 사람은 당신의 등짝을 보며 작품을 감상하고 있지요.ㅎㅎ 즐거움일수도 있고, 뒷담화가 될 수도 있고... 그건 당신의 스타일에 따라~! 아무래도 내 자신에게는 안보이는 티셔츠이다보니 특히 프린트가 크거나 형광 등 색감이 화려하거나 여러 나염형태의 유니크한 남자 티셔츠가 많지만 남여공용, 커플 티셔츠로도 많이 입는 여름 인기 아이템이기도 합니다. 특히 여름 일상복으로도 많이 입지만 휴가,여행,캠핑,해변룩 등으로도 많이 찾는 편 입니다. 이왕이면 이럴때 선택하는 코디는 좀 상쾌한 기분이지요. 이렇게 화려함이나 비주얼해도 뒷면에 있다보니 평소 보수적이거나 베이직한 위주로 코디를 하시는 분들도 1,2벌쯤은 가지고 계실 듯.. 주로 프린트는 안료나염,고무나염,후로킹, 전사나염,발포나염,승화전사,패치 등 어떤 느낌을 살리느냐에 따라 천차만별이고 가격도 다양합니다. 그럼 2020년 S/S 흔치않은 백프린팅 티셔츠 10가지를 추천해 보겠습니다. # 코디자료 및 상품출처 - 네이버검색 '토키오'
확찐자 탈출 프로젝트 FINAL/ ★홈트 총집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오랜만이야...그치..? 내가 갑자기 사라져서 띠용?한 홈트러들도 있겠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현생이 바빴지 뭐야..^^;;;;;;;;;;; 오늘은 그동안 내가 업로드 했던 모~~~~~~든 카드를 모아볼거여 그동안 뭐 바빠서, 다쳐서, 깜빡해서 등등 다양한 이유로 운동을 못했다면 이 카드 보면서 하나 하나 완료해봐! 비록 홈트 프로젝트는 끝났지만.. 확찐자 탈출은 다들 못했을 것 같으니..^^^^^^ https://www.vingle.net/posts/2937345 https://www.vingle.net/posts/2937406 https://www.vingle.net/posts/2941776 https://www.vingle.net/posts/2944372 https://www.vingle.net/posts/2950259 https://www.vingle.net/posts/2951979 https://www.vingle.net/posts/2953507 https://www.vingle.net/posts/2954969 https://www.vingle.net/posts/2958560 https://www.vingle.net/posts/2961619 https://www.vingle.net/posts/2970998 https://www.vingle.net/posts/2972361 https://www.vingle.net/posts/2973625 https://www.vingle.net/posts/2975070 https://www.vingle.net/posts/2978416 https://www.vingle.net/posts/2980022 https://www.vingle.net/posts/2981328 https://www.vingle.net/posts/2982742 https://www.vingle.net/posts/2986361 https://www.vingle.net/posts/2988016 https://www.vingle.net/posts/2989373 https://www.vingle.net/posts/2990796 https://www.vingle.net/posts/2992834 https://www.vingle.net/posts/2998028 https://www.vingle.net/posts/3001394 https://www.vingle.net/posts/3003124 https://www.vingle.net/posts/3006385 https://www.vingle.net/posts/3007746 https://www.vingle.net/posts/3011184 자 그럼 그동안 수고한 헬짱과 자신을 위해서 박수 👏👏👏👏 앞으로도 홈트, 운동 카드 종종 쓸거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만나면 반갑다고 댓글 달아주기 ^^** 잊지말구~~~~~~~~ @psungh79 @uruniverse @seolhuiL4865 @thsl1021 @bb8651 @smilegay @money526 @minjeong5055 @mygod51220 @suhobaram @rara7791 @sh8810 @top9391 @karma2513 @birdle70 @wlgpsl21 @nowandever @IreneKim1111 @tyoung1799 @lmkn777 @Park629 @whatmoney @DRKim96 @thundergirl @ryumei0610 @binybyuly @owl9578 @Cappadocia @sin6erela @hoo1826 @0308story @kmy8186 @stayknight @gilgary @lovejinakim1 @jprivate18 @hyunbbon @dhadam
영국에서 인기정상이었던 스타의 인생을 바꾼 최대최악의 실수
Blur 당시 블러는 이미 성공한 3집밴드로 브릿어워즈에서 무려 최우수 밴드, 최우수 비디오, 최우수 싱글, 올해의 앨범 4관왕을 차지하며 그 해 가장 성공한 스타였음. 당시 오아시스는 비틀즈의 기록을 깨고 데뷔한 슈퍼신인으로 브릿어워즈에서 신인상을 수상. 중산층출신, 고학력, 대형레이블 소속인 블러와 달리 오아시스는 노동계급출신, 없다시피한 학력, 인디레이블 소속에다가 이미 각종 사건사고와 특유의 태도로 타블로이드지의 먹이감이 되고 있었음 브릿어워즈 4관왕을 차지한 블러의 수상소감으로 영국은 이미성공한 스타인 블러vs신인 오아시스의 구도로 라이벌 구도를 만들기 시작함 그러던 중 사고가 터짐 블러가 갑자기 싱글 발매일을 늦춘거임 이미 싱글레코딩을 완벽하게 끝냈음에도 불구하고 일부러 오아시스 싱글 발매일에 맞춰 연기해 버림 그 동안 오아시스는 1집의 기하학적인 성공을 등에 업고 센세이션을 일으키며 엄청난 성장중이었음 그동안 비틀즈이후 큰 성과가 없었던 영국음악계는 이로인해 매우 씐났음 결국 이 라이벌 구도는 뉴스에까지 등장하는 말그대로 전쟁이 됨 거기다가 리더 데이먼 알반이 뉴스 인터뷰에 까지 등장하며 이 전쟁은 점점 절정으로 치솟기 시작함 이후에야 나온 얘기지만 블러로 부터 시작된 이 브릿팝남북전쟁은 당시 정상의 인기를 지속시킬 필요가 있었던 블러와 이슈를 원했던 음악산업으로 부터 시작됬다고함. 결국 싱글 전쟁에서 블러는 1위를 오아시스는 2위를 차지함. 하지만 블러 싱글앨범의 가격이 오아시스 싱글의 절반정도 밖에 안됬었고, 두 버전으로 출시 됬기 때문에 열성팬이 두장을 모두 샀다는 설이 제기 되며 전쟁이 끝나기는 커녕 점점 수습하기 힘들정도로 커짐. 그리고 드디어정규 앨범이 발매됨 블러의 4집앨범 The Great Escape 과 오아시스의 2집 (what's the story) morning glory? oasis의 2집 MG는 앨범판매순위에서 비틀즈, 퀸 다음에 위치하고 있으며, 얼마전 브릿어워즈 30주년 시상식에서 지난 30년간 최고의 앨범상을 수상함 2집 발매이후 당시 인기투표에서 비틀즈를 제친 오아시스는왕족을 비난하고 마약과 막말을 하고 온갖 사건사고에 휘말려도 용서받을 수 있는 말그대로 특수계층이 되버림 이 후 데이먼 알반은 인터뷰에서 "우리와 오아시스의 유일한 공통점은 미국에서 성공하지 못했다는 점이다"라고 언급 그 다음날 오아시스가 빌보드 차트 2위에 등극하며 미국진출에 성공 비틀즈이후 가장 성공한 영국밴드라는 수식어를 달며 브릿인베이션을 일으킨다. 이 사건으로 인해 데이먼 알반은 정신과 치료를 받음ㅠ 아직까지도 잡지에 나오는 '만약 ~했더라면 '같은 코너에서 만약 블러가 싱글발매를 늦추지 않았더라면? 하는 얘기가 많이 나옴 ㅠㅠ 이후 데이먼은 지속적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아야 했다고 함 하지만 2003년 해체하기 전 까지 블러는 꾸준히 실험적이고 성공적인 좋은 앨범을 발매했고 데이먼 알반은 고릴라즈와 뮤지컬등 솔로활동으로 미국진출에도 성공 모범적인 행보를 보여줌 최근에는 오아시스의 노엘 갤러거와도 화해를 하고 노엘이 훌륭한 작곡가라고 언급을 하는 등 두 밴드 사이에 있던 앙금이 없어진 듯 오아시스가 해체한 2008년 블러는 재결합을 해 재결합 콘서트를 하기도 했음 사실 90년대 후반 한국에서는 블러가 오아시스보다 인지도가 훨씬 높았음 일단 오아시스의 사건사고를 당시 우리나라 사람들은 받아들이기 힘들었고 ㅋㅋㅋㅋ 당시 한국음악 대세는오아시스 스타일보다는 블러에 가까웠음 앨범도 블러가 더 많이 팔리고 어쨌는 한국시장에서는 블러 승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당시 내한도 했었고 데이먼이 태권도도 배웠었음 주변국인 중국이나 일본쪽에서는 오아시스 완승이었지만 아무튼 한국에서는 블러짱이었음 2000년대 이후에는 급격히 오아이스가 인지도가 올라갔음 델리스파이스 고백 - 오아시스 all around the world 표절의혹도 한 몫 한 듯 아무튼 마지막은 블러의 프론트맨 데이먼 알반 리즈 시절과 현재 -최근- + 오아시스의 프론트맨 리암 갤러거의 리즈 시절과 현재 -최근- ㅊㅊ: 펨코 모얔ㅋㅋㅋㅋㅋ 이런 tmi들 넘나 재밌지 않아? ㅠㅠ 중산층 출신 vs 워클 출신이라 이 구도가 더 타올랐던거같음ㅋㅋ 난 갠적으로 두 밴드 다 살앙훼용 ^^** 블러도 화해했는데 느그형제는 왜 화해 안하냐! 재결합 하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