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5,000+ Views

에어텍 공기청정기 '마블 히어로' 사용해보니

단순하면서도 강렬한 디자인으로 마블 수집가들 관심 끌듯

몇 년 전만 하더라도 미세먼지와 황사는 봄철에만 찾아오는 불청객이었지만, 이제는 시도 때도 없이 하늘을 뒤덮는 골칫거리가 되었다.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서울시에서는 공공기관 차량 2부제 운행을 비롯해 대중교통 무료 이용 등으로 차량 운행을 줄이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공기청정기도 가정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으면서, 어떤 공기청정기 제품을 선택하고 어떻게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인지에 대한 이해도 필요하게 됐다.

최근 공기청정기 전문 기업인 에어텍(대표 박선영)이 출시한 ‘마블 히어로’ 공기청정기를 사용해보았다. ‘마블 히어로’는 에어텍이 디즈니코리아와 계약을 맺고 마블의 영웅인 캡틴아메리카와 아이언맨 캐릭터를 접목해 만든 공기청정기다. 2가지 제품이 출시됐으며, 오픈마켓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10~12평형용 제품을 중심으로 디자인과 성능을 살펴보았다.

디자인

‘마블 히어로’ 제품 패키지는 검은색 바탕에 캡틴아메리카 방패와 아이언맨을 조합, 강렬한 느낌을 준다. 마블 수집가들이 제품은 물론, 패키지에도 관심이 많은 것을 감안하면 패키지 수준도 꽤 괜찮다. 높이 265mm에 폭 190mm 크기의 ‘마블 히어로’는 전체적으로 붉은 유광 컬러에 가운데 자리잡은 캡틴아메리카 방패와 아이언맨 캐릭터가 단순하고 깔끔한 편이다. 공기청정기를 넘어 마블 캐릭터 수집가들로부터 충분히 호감을 얻을만한 디자인이다. 붉은색이 다소 튀어보이지 않을까 하는 우려는 있지만 거실 장식장이나 책장 등에 놓아도 인테리어에 손색이 없을 듯하다.

성능

‘마블 히어로’ 공기청정기는 조작이 단순하다. 상단의 터치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모든 동작이 제어된다. 터치 할때마다 ‘일반 모드 -> 취침 모드 -> OFF’가 반복되는 단순한 구조다. 설명서 조차도 간단하다. 사용자 입장에서 보면 골치아프게 학습해야하는 번거로움을 최대한 줄인 제품이다.

일반 모드는 가장 강력한 필터정화 기능을 갖고 있다. 취침 모드에 비하면 약간의 소음이 느껴진다. 하지만 낮시간대 사용하는 것을 감안하면 거슬릴 정도로 큰 소음은 아니다. 취침 모드도 예민한 사람이 아니라면 크게 신경 쓸 정도는 아니다. 취침 모드 조명은 무드등 역할도 할 수 있다. 공기청정기가 작동되는 동안에는 오른쪽 모서리의 조명이 들어와 작동 여부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제품 내부는 간단한 편이다. 단순히 앞뒤 캡을 살짝 돌리는 것만으로 분해가 가능하다. 그러다보니 필터 청소나 교체, 내부 청소가 용이하다. 필터는 양쪽에 탑재돼 있어 훨씬 깨끗한 공기를 배출한다.

‘마블 히어로’의 필터는 특허받은 ‘e나노 필터’다. 초미세먼지는 물론 세균, 담배연기, 꽃가루, 곰팡이, 박테리아, 담배연기, 동물털, 음식냄새 등을 모두 걸러내는 탁월한 성능을 갖고 있다. 일정기간 사용 후 오염된 필터는 진공청소기로 빨아들이거나 물이나 중성세제를 이용, 세척해서 다시 사용할 수 있다.

내부 구조도 간단하다. 양쪽의 캡을 제거하면 눈에 보이는 것은 양쪽의 필터와 가운데 팬이 전부다. 이런저런 복잡한 기능을 넣지 않아 고장의 위험을 최대한 줄이고 성능을 높인 기본에 충실한 제품이라는 느낌이 든다. 24시간 한달 내내 사용해도 전기료는 1천원 미만이다.
똑똑한 사용법

공기청정기는 공기 중의 온갖 오염물질을 걸러주는 제품이다. 정기적으로 청소해주지 않으면 오히려 오염물질을 내뿜는 기계가 될 수 있다. 최소한 1개월에 한 번은 공기청정기 내부를 청소해줘야 한다. 필터도 정기적으로 교체해야 한다. 처음 구입할 때 교체주기가 길고 필터 가격이 비싸지 않은 제품을 구입하는게 유지비용을 줄이는 방법이다. 집진 효율과 탈취효율, 오존발생농도, 소음 등은 공기청정기 선택 시 잘 살펴봐야할 대목이다. CA(Clean Air) 등 국가에서 지정한 인증마크를 확인하는 것도 방법이다.

총평

‘마블 히어로’는 공기청정기가 갖춰야할 필수 요건인 디자인, 성능, 유지비용 등을 종합할때 대체적으로 양호한 점수를 줄 수 있다. 특히 필터 성능과 단순한 사용법, 용이한 청소 등이 돋보인다.

가격은 20만원대 중반으로 성능에 비해선 저렴한 편이다. 각 방에는 10만원 이하인 소형제품을 하나씩 사용한다면, 공기청정 효과와 전체 가격을 감안할때 효율적이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귀요미들 이사가는 날...
냉장고에 붙어있는 저 아이들 여행 다녀오면서 한두개씩 데려온 저의 귀요미들이랍니다. 와입은 정신 사납다고 싫어라 하지만 저에겐 소중한 아이들이랍니다. 그런데 귀요미들이 이사를 하게 됐습니다. 냉장고가 올해 구력이 14년차인데 언제부턴가 상태도 살짝 그렇고해서 와입께서 바꾸신다고 하시네요. 근데 중요한건 새 냉장고엔 귀요미들이 붙지를 않는다네요 ㅡ.,ㅡ 스뎅인건가... 귀요미들 일단 방을 뺐답니다. 귀요미들 임시거처... 어서 안정된 거처를 찾아줘야 할텐데 말입니다... 냉장고 비워보니 내용물이 엄청나네요 ㅋ 방빼~~~고 나니 썰렁하네요... 그동안 정들었던 아인데 말입니다. 그대... 잘가라~~~ 새로 들어온 아이랍니다. 혹시나 해서 마그넷을 붙여봤더니 역시나 ㅡ..ㅡ 혹시나하고 건조기 옆으로 이사를 해보니 휴 다행히도 아이들이 다 들어가네요^^ 제가 건조기를 들이고 엄청 만족해하고 있었는데 귀요미들의 보금자리로도 안성맞춤이라 다행입니다 ㅎ 건조기가 살짝 진동이 있는데도 귀요미들 제자리를 잘 잡고 있더라구요 ㅎ. 와입이 건조기 옆으로 또 뭔가를 들이려고 하는데 불안하네요 ㅡ..ㅡ 찬조출연... 마그넷은 아니지만 어서 빨리 장식장을 사서 이사를 시키라는 압력을 받고있는 아이들...
제주에서 뚝딱뚝딱 조립해보는 나만의 무드등 만들기 - 그리하오
혼자떠난 제주여행에서 하릴없이 바다만 보기에는 3박 4일 이라는 시간이 너무 길고 여러 안좋은 생각이 많이 들것같아 조립 및 만들기를 좋아하는 나의 마음에 쏙 드는 공방을 예약하였다. 구석구석 시골길을 따라 도착하게되면 사장님의 센스가 돋보이는 주차 간판을 만날 수 있다. 내부 인테리어가 구석구석 사장님 부부의 정성이 느껴져 수업 중간중간 사진을 찍었다. 별도의 큰 작업 없이 쉽게 만들 수 있도록 키트로 사장님께서 준비를 해준다. 만들기는 1부와 2부 두가지 파트로 나뉘는데 1부는 나무작업으로 윗 판은 딱딱한 '티크' 로 준비해주시며 아래 판은 비교적 무른 '위송 소나무'로 되어있어 조립하였을때 색이 다른 매력도있고 사포와 마감 도료를 스며듬과 바를때 차이점 두깨감을 비교 할 수 있어 더욱 좋았다. 성인 체험의 경우 스위치 구멍을 직접 뚫어 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지게 되는데 이게 나름 신기한 경험이였다. 중간 마감 도료를 바르고 쉬는시간에는 음료를 제공해 주시는데 아메리카노 / 녹차 / 탄산수 등... 여러가지 음료가 준비되어있어 준비해주시고 잠깐 휴식을 즐길 수 있다. 이후 도료가 다 마르면 내부 전선 연결을 진행하는데 이전에는 납땜으로 진행하였지만 이제는 클립으로 뚝딱 뚝딱 쉽게 가능하여 어린 아이들 또한 쉽게 체험 할 수 있다. 잠깐의 휴식시간이 지나며 도료가 다 마르면 2부로 내부 전선을 연결하는전선 파트가 시작된다. 이전에는 납땜으로 진행하였지만 이제는 클립으로 뚝딱 뚝딱 쉽게 가능하여 어린 아이들 또한 쉽게 체험 할 수 있다. 무드등은 한국에서 대중적으로 사용 가능한 E26을 사용하여 여러 전구와 연결이 가능하며 기본 셈플에는 예전 필라멘트 제품을 준비해주셔서 캠핑 등 야간에 켜놓고 무드등으로 사용 하면 좋을 것 같고 빛이 너무 밝다 하면 다른 전구로 교체하여 용도에 맞게 사용하는걸 추천한다. 인스타 및 네이버 예약통하여 스피커 제작또한 진행한다고 함 개인적으로 미리 알았다면 스피커 제작을 했을것이다.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주가흘길 34 (우)63005 상호명 : 그리하오 (검색하면 팬션으로 나오는데 팬션은 다른 사장님께서 운영하신다고 한다.) 가격 : 45,000 ( 프립 쿠폰 할인받아 38,250) 한줄평 : 조립 및 체험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추천하며 캠핑용품 및 집의 무드등으로 아주 만족하며 사용중
제주도에서 직접 만드는 증류주 - 왕지케양조장
혼자 떠난 제주 여행간 무얼할까 일정을 짜던 중 막연하게 체험을 한번 해보자 하고 생각하여 서치 하던중 평소에 술을 특히 도수가 강한 증류주를 좋아하는 강하게 유혹하였다. 내가 묵던곳은 서귀포이며 이곳은 한경면 쪽으로 정 반대로 오후에 다른 체험 일정이 예약되어있어 아침 10시까지 방문하기로 하였다. 드라이브 중 눈 덮힌 한라산과 구름 달이 너무 아름다워 자동주행 모드로 설정 후 찍었다. 건물 전체를 찍은 사진은 없지만 도착하면 "왕지케" 하고 우리를 마주하고 있다. 도착하면 고양이가 맞이해주는데 사람을 무서워하지 않고 마치 따라오라는듯 하여 따라가게 되면 휴게판 이라 되어있는곳에서 오늘의 증류주를 만든다. 옆의 건물은 증류주의 원액을 만드는 공장이 있다고한다. 앞에 독들은 그 원액을 담아놓았다고 하며 그외에도 여러 제주도의 전통 술을 제조하는것 같다. 선생님께서 말씀하기실 예로부터 제주도의 고산리가 쌀이 생산되던 지역이고 그에 따라 술을 빚기 시작했다고한다. 통안에 든것이 15도 정도의 원액이라고 하며 저 큰 통에 2/3 담았을때 기화시켜 알콜만 증류하게 되면 45도의 1L가 증류 되어 나온다고한다. 증류주가 왜 비싼지 알수있었다. 완전 액기스였구만.. 인덕션으로 80-90도를 맞춰 끓이게되면 한방울씩 똑똑 떨어지게되는데 첫잔은 독소가 많아 버려야한다고 한다... 오매 아까운거 이제 증류가 되기 시작하면 다음으로 천연 재료를 통해 향과 색을 입히게된다. 색을 내기위한 비트/치자/하나가 더있었는데... 까먹었다; 향을 내기위한 계피/향신료(후추,케이퍼 등.. 혼합)/정향/히비스커스가 준비되어있었다. 해당 재료들을 끌리는데로 섞어 거름망에 걸러 한방울씩 똑똑 걸러 모아준다. 왼쪽이 1차 여과 오른쪽이 2차 여과 필터로 진행하였는데 주황 빛 술을 원한 나는 비트 약간과 치자를 많이 섞었고 계피를 넣어 향을 내었다. 마셔보았으면 더 좋았겠지만 운전을 하고와 마셔보지는 못하였다 추후 마셔보았을때가 더 기대가된다. 1차 여과물 + 2차 여과물을 섞어 이쁜 통에 담으면 오늘의 체험이 마무리가 된다. 추가로 색고운 동백꽃 제주 , 흑돈주, 어우야, 주작, 그리고 황칠주 이렇게 다섯가지의 술이 제조 되고있고 즉시 구매할구 있습니다. 상호명 : 왕지케 양조장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고산로2길 22-13 가격 : 48,000 (쿠폰 5,000 할인가능) 한줄평 : 애주가에게 전통 증류주 과정을 즐기고 원하는 향과 색을 입힐 수 있는 좋은 채험장소 프립에서 예약하였으며 내돈 내산 리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