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eamnight
10+ Views


내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서
살고싶다
한번은 해야지.....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제대로 된 초밥에 신선한 생선회까지 맛보고 싶다면, 남포동 초밥 전문점 ‘갓포신’
초밥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부분은 바로 재료의 신선도를 꼽을 수 있다. 재료의 신선도는 맛은 물론 건강과도 직결된 요소이기 때문에 식당을 고를 때 까다로울 수밖에 없으며 신선하고 맛이 좋은 곳은 단연 인기를 끈다. 부산의 대표 수산시장 자갈치에서 매일 경매 받은 재료를 사용하여 신선도 최고의 초밥으로 인기를 끄는 가게가 있다. 바로 부산 남포동에 초밥 맛집 ‘갓포신’이다. ‘갓포신’의 뜻은 일본한자로 칼과 불로 고급요리를 하는 것을 갓포요리라고 하며 그 요리를 더 잘하고 싶은 뜻에 뒤에 ‘신’자를 붙여 만든 이름이다. 초밥과 회를 주 메뉴로 하며 튀김요리, 구이요리, 나베요리를 겸하고 있다. 매장의 분위기가 조용하고 차분하여 고급스러운 음식점을 자랑한다. ‘갓포신’ 조은일 대표는 부산 영도 출신으로 재수시절 일식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채소를 다듬는 것을 시작으로 요리를 하나씩 배우게 되었고, 뜻밖에 요리에 흥미를 느끼게 되어 요리의 길을 가게 됐다. 16년의 세월동안 일식집에서 일하고 부산에서 일식을 만드는 요리사들이 모여 결성한 ‘일본요리연구회’에 가입해 9년 정도 활동하며 일식요리 선배들로부터 음식을 배우기도 했다. ‘갓포신’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초밥은 고등어·장어·꽃새우 초밥이다. 고등어 초밥은 소금, 식초에 절여 숙성한 고등어로 만든다. 꽃새우 초밥의 꽃새우는 포항에서 택배로 배달받아 생새우를 사용한다. 일본간장에 몇 가지 재료를 더 넣어 만든 ‘수제 간장’을 뿌리기도 하여 특별한 맛을 맛 볼 수 있다. 특히 다른 초밥집에서 맛 볼 수 없는 창작 초밥을 준비하고 있다. 숙성된 광어위에 캐비어를 올린 고급스러운 광어초밥과 숙성된 참치 위에 아보카도를 올린 초밥, 단새우 위에 성게알을 올린 새로운 초밥을 만날 수 있다. 초밥뿐 아니라 회도 판매한다. ‘스시 오마카세’를 주문하면 활어 회, 초밥, 튀김, 디저트가 나온다. ‘사시미 오마카세’에는 구이와 조림이 추가된다. 초밥 생선은 계절마다 조금씩 달라지며 구이는 메로를, 조림은 전복을 사용한다. 전복은 큰 전복만을 골라 술, 다시마 등에 2시간을 쪄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계란구이는 교쿠일본 전통방식으로 계란에 새우, 마를 갈아 넣은 뒤 약한 불에 4~5시간 구워 만들어 특유의 부드러운 식감으로 입 안에서 녹는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식당이 위치한 남포동은 접근성이 좋아 데이트코스로 찾는 연인들의 발길과 부산에 관광 온 관광객들의 발길을 끌며 저녁에는 회식장소로도 선호된다. 조은일 대표는 “손님들이 만족하시고 인사해주시고 다시 찾아 주셨을 때 가장 큰 보람을 느낍니다”며 “좀 더 많은 손님들에게 좋은 재료 좋은 요리를 맛 볼 수 있게 노력할 것이고 가게가 안정이 된다면 노약자, 독거노인, 부모님이 안 계시는 어린친구들에게 무료 급식 봉사를 하는게 마지막 계획입니다”라고 말했다. 강승희 기자 / busaninnews@naver.com #초밥 #회 #남포동맛집 #수산시장 #자갈치 #음식점 #일식당 #요리 #일본간장 #오마카세 #계란구이 #데이트코스 #관광객 #회식장소 #무료봉사
칸 레드카펫을 점령한 정체불명 중국인들 실체ㅎㄷㄷ
현지 시각으로 14일 제72회 칸 영화제가 개막을 알린 가운데 세계인의 주목을 받는 개막 레드카펫 행사에 배우가 아닌 중국의 '왕홍'(중국내 인터넷 스타를 지칭한 용어)들이 대거 참여해 물의를 빚고 있다.  16일 중국 내 관련 소식을 전하는 한인 교민지 상하이저널은 중국 매체 전강만보의 기사를 인용해 이같은 소식을 상세하게 전했다. 매체는 칸 영화제 레드카펫은 영화인이 아니더라도 중국돈으로 10만 위안(한화 약 1,721만 원)의 금액을 내면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을 수 있는 티켓을 구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 때문에 영화인 혹은 유명 연예인이 아니더라도 무명의 왕홍, 무명 연예인, 온라인 쇼핑몰 판매업자들이 수십만 위안을 지불하면서까지,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기 위해 칸으로 오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는 것은 화제가 되는 동시에 큰 홍보요인으로 연결되기 때문이다. 2017년 칸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왕홍 출처 : sohu.com 실제로 2017년 무명의 왕홍이 이같은 방식을 통해 중국 국기 오성홍기로 만든 드레스를 입고 칸 영화제 레드 카펫을 밟아 화제를 불러온 바 있었다. 이후 중국내 수많은 왕홍과 무명의 배우들이 이같은 방식으로 존재감을 알리기 위해 매년 칸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게 되었다. 칸 영화제 관계자에 의해 쫓겨나는 문제의 중국 TV 단역 배우 시염비 출처 : Yahoo News Malaysia 올해는 그 참여자 수가 너무 많아 해외 유명 영화인들이 아닌 이름조차 알려지지 않은 중국인들이 칸 영화제 레드카펫을 점령해 사실상 초유의 해프닝으로 불리게 되었다. 결국 이로인해 웃지못할 사건이 현장에서 발생했는데, 중국 TV 드라마에 단역으로 출연한 한 여배우가 사진기자들 앞에서 오랫동안 포즈를 취하다 야유를 받자 영화제 관계자들에 의해 강제로 쫓겨나는 모습이 그대로 포착되었다. 이같은 사실이 중국 내에서도 알려지자, 중국 네티즌들과 언론은 "국제 망신이다!"라는 공통된 반응을 보이며, 공식적으로 초청받은 영화인들이 아닌 왕홍, 무명 연기자들이 칸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는 것을 자제해야 한다며 일제히 자성의 목소리를 냈다. 요약 1.칸영화제 레드카펫은 연예인이 아닌사람도 금액을 지불하면 설수있음(레드카펫 티켓구매 금액 한화로 1700만원가량) +금액은 여기서 플러스 알파인듯 2.매년 무명이나 인지도가 적은 배우,인플루언서,왕홍(중국내 인터넷스타=유투버나 아프리카 bj같은 셀럽) 들이 돈을지불하고 레드카펫행사에 참석함 3.올해는 그숫자가 너무많아서 프레스기자들 불만터짐+사진기자들 앞에서 오랫동안 포즈를 취하다 야유를 받자 영화제 관계자들에 의해 강제로 쫓겨남. 쫓아낼거면 팔지 말지;;;
세상 쿨한 여름 원피스 코디 10가지
여름 스타일링은 역시 픽클! 코디 도와주러 돌아왔어 :) 오늘은 더우니까, 옷 시원~하게 잘 입는 언니들 패션 좀 구경하러 가볼까? 고고링~ STYLE. 1 여름은 더우니까 빛을 반사하는 화이트로 가보는것도 좋아. 밋밋한 것보다는 큰 프린트가 시원하게 마구마구 들어가 있는 아이템이 잘 어울려. STYLE. 2 물론 실내라면 섹시한 블랙도 좋지! 이 패피 언니처럼 프린트가 시원하게 박힌 원피스에 깔끔한 여름 샌들을 신으면 굿. STYLE. 3 원피스인듯, 투피스인듯. 섹시하고 하늘하늘한 재질인 실크에 도전해봐! STYLE. 4 비치에 간다면 너무 뜨겁지 않게 긴 길이의 화이트 플로럴 원피스에 편안한 샌들! STYLE. 5 이렇게 미니 원피스에 화려한 스테이트먼트 목걸이를 매치하면 청량한 느낌이 나. STYLE. 6 이렇게 심플한 롱 원피스에 꾸밈없는 심플한 디자인의 샌들. 미니멀하고 예쁜 조합이야. STYLE. 7 블랙 앤 화이트는 언제나 옳다는 말 알지? 깔끔하게 맞춰 입는다면 절대 틀릴 수 없지. STYLE. 8 여름에 입기 좋은 랩 드레스. 하늘하늘해 시원하고 예쁘지~ STYLE. 9 이 패피 언니는 레드에 화이트 플로럴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룩을 멋지게 소화했네. 화이트 선글라스로 매칭되는 포인트를 주어서 더 멋진거 알지? STYLE. 10 마지막으로, 어떤 원피스, 어떤 스타일에도 무난하게 어울리는 가죽 샌들을 추천할게! 화이트 컬러의 시원한 원피스와 캐주얼한 브라운 샌들을 매칭하면 깔끔하고 부족함 없는 코디가 될거야. 여름 원피스를 쏘쿨!하게 소화한 패피들 구경, 어땠어? 요즘 핫한 플로럴 원피스, 우리는 더 쿨하게, 더 멋지게 입어보자! 다음엔 더 좋은 스타일링 팁으로 돌아올게~ 안녕!
여름 필수템! 예쁜 데일리 샌들 모아보기
안녕 여러분~ 패션 픽! 해주는 픽클이야. 요즘 날씨가 많이 더워졌지? 운동화나 앞이 막힌 구두보다는 샌들이 시원하고 예쁜 시즌이 돌아왔어. 그래서 준비한게 뭐다? 예쁜 샌들 스타일 중에서 느낌을 추리고 추려 정리한 여름 샌들 스타일 모음! 그럼, 빨리 보러 가보자구~ STYLE. 1 버켄스탁 스타일 버클 샌들 너무나도 유명한 버켄스탁 샌들처럼 버클이 있고, 두 개의 두꺼운 가죽 줄로 발을 감싼 디자인이야 대부분 슬립 온 디자인이라 신기 편하고, 바닥도 탄탄해서 좋다고 해. 캐주얼 패션이면 어디에나 매치하기 좋아! STYLE. 2 발목 스트랩 샌들 스트랩이 발목을 감싸서 걷기에 더 편한 스트랩 샌들! 특히 다리 노출이 있는 경우 다른 디자인보다 다리를 가늘어 보이게 해준다고 해! 주로 가죽이 많고, 스트랩의 디자인이 다양해서 더 매력적인 샌들이야. STYLE. 3 슬립 온 스타일 간편하게 발을 슥! 집어넣는 다른 고정 스트랩이 없는 편안한 샌들이야. 위의 H 모양의 에르메스 샌들로 많은 패피들의 인기를 얻었어. 오래 걷기는 힘들지 모르지만, 쉽고 편하게 캐주얼한 패션을 완성할 수 있어! STYLE. 4 쪼리 스타일 샌들 쪼리처럼 편하지만, 스트랩이 추가로 발목을 고정해주는 디자인이야. 발등에 브랜드의 로고 디자인이 들어간 제품들로 많은 인기를 얻었지. 이 샌들 역시 더운 여름 캐주얼한 코디에 매치하기 너무 편리한 디자인이야!  오늘의 샌들 탐구는 여기까지! 다음엔 더 핫하고 예쁜 아이템으로 골라올게. 유니크한 샌들 컬렉션으로 2탄, 섹시한 힐 샌들 컬렉션으로 3탄도 준비중이니 많이 기대해줘! 그럼 안녕 패피들~
1
Comment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