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6413
4 months ago1,000+ Views
너를 벗어 벗은 당신을 물에 담가 세제를 푼다 너를 담근 물엔 기억이 떠오른다. 거뭇거뭇 해진 기억이 때처럼 거품이 부풀어 오른다 너를 물에 불려 빨래를 하려 했던 나의 때는 나쁜 기억만 부풀어 올리고 너란 흔적은 얼룩처럼 엉키고 설켜 있더라. 마치 제 옷 인 마냥
0 comments
Suggested
Recent
1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