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에어 조던 1 화이트 색상 상세 이미지

발매일은 오는 2월 28일로 추정.
오프 화이트(Off White™) 18 가을, 겨울 컬렉션에 깜짝 등장했던 에어 조던 1(Air Jordan 1) 화이트 색상의 상세 이미지가 인스타그램 계정@futurenotover을 통해 공개됐다. 전작의 실루엣을 그대로 유지한 채 기존 레드와 블랙 컬러로 완성된 어퍼와 스우시 부분을 깔끔한 화이트로 컬러로 대체한 모습이다. 또한, 특이점인 ‘AIR’와 오렌지색 박음질 또한 그대로 적용되었지만, 케이블 타이 디테일은 배제한 듯 보인다. 해외 매체에 따르면, 발매일은 오는 2월 28일로 추정. 지난해 ‘더 텐’ 컬렉션 중 가장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었던 모델인 만큼 치열한 쟁탈전이 예고된다. 더 자세한 발매 정보는 추후 업데이트 소식을 조금만 더 기다려 보도록.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운동 시간에 따라 효율이 다르다
"운동을 언제 할까" 아침 운동이 좋을까? 저녁 운동이 좋을까? 고민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오늘은 언제 운동을 하면 효율적으로 운동할 수 있을지에 대하여 이야기해보겠습니다. 가장 먼저 생각해봐야 할 문제는 자신의 생활 패턴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신이 아침에 활동하는지, 저녁에 활동하는지, 매주 바뀌는지(ex:교대근무자)를 생각해야 합니다, 그래서 저는 아침 운동, 저녁 운동이 아니라 기상 후 운동을 할 것인지, 취침 전(학교/직장 일 끝난 후)에 운동할 것인지 대하여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기상 후 운동 긴 잠을 자고 일어난 우리의 몸은 근육과 간에 저장되어있던 글리코겐의 양이 거의 바닥난 상태입니다. 글리코겐이 거의 바닥난 상태에서는 근력운동 보다 추천하는 운동으로는 유산소 운동이 될 수 있겠습니다. 흔히 말해 공복 유산소 운동이라고도 말을 합니다. 이 상태에서 운동할 경우 지방을 에너지로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체지방 감량에 효과적입니다. 그리고, 기상 후 운동을 하게 되면 심박 수가 살짝 올라간 상태에서 하루를 보내기 때문에 기초대사율이 올라간 상태로 오후까지 시간을 보내게 되어서 다이어트에 효과적입니다. 하지만, 공복 유산소 운동을 하게 되면 지방을 많이 태울 수 있겠지만, 근육에 있는 단백질도 에너지로 변환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근육의 손실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아침 운동을 진행하실 때에는 사과나 바나나 등 간단하게 섭취하고 잠깐 휴식 후 운동은 하는 것이 좋습니다. 취침 전 운동 하루 일과를 보내는 동안 우리는 한 끼에서 세 끼 사이로 식사하였다면 충분히 글리코겐을 저장해 두었을 것입니다.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보통 이 상태에는 신진대사가 왕성하게 활동하는 상태입니다. 이때는 근력운동과 유산소운동 둘 다 추천합니다. 하루의 활동이 적으셨던 분들은 근력운동을 통해 체력을 증진할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근력운동을 통해 체력을 증진하면 더 좋은 몸매을 가질 수 있고 기초대사량이 올라가 몸매 관리하기가 쉬워질 것입니다. 하루의 활동이 많으셨던 분들은 오히려 근력운동보다는 유산소운동으로 하루를 마무리한다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취침 전에 운동하게 되면 주의사항이 있습니다. 식후 소화가 되지 않은 상태에서 운동하게 되면 소화에 사용될 에너지가 근육으로 가게 되고 소화를 더디게 할 수 있으므로 취침에 방해를 줄 수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상 후 운동과 취침 전 운동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결론은 자기 생활 패턴에 따라서 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것은 정답이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왜냐하면, 운동에는 정답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네이버에서 다이어트의 맛을 검색 해보세요^^ 건강 & 다이어트 정보 더 알아보기 ^^ http://damat.me
리스트 선정, 2019년 마지막을 장식한 인기 브랜드는?
1위 오프 화이트, 2위 구찌 글로벌 패션 플랫폼 리스트(Lyst)가 2019년 대미를 장식한 최고의 브랜드를 발표했다. 지난해 4분기, 인기 브랜드 1위는 버질 아블로(Virgil Abloh)의 오프 화이트(Off-White™). 이어 구찌(Gucci)와 발렌시아가(Balenciaga)가 그 뒤를 이었으며, 리스트는 새로운 로고와 함께 마이애미 매장을 공개하고,저스틴 비버 & 헤일리 비버결혼식 웨딩드레스로 그 이유를 명시했다. 또한 오프 화이트 티셔츠, 후디, 스니커 및 액세서리는 여전히 패션계에서 수요가 높은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버질은스트릿웨어의 종말을 예측했지만, 현재로서는 가장 강력한 힘으로 여전히 그의 저력을 입증하는 바. 또한 전분기 매출 9.8%가 증가하고, 올해의 브랜드를 포함한 패션어워드에서 4개의 상을 수상한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순위도 눈길을 끈다. 한편, 구찌 GG 로고 벨트와 몽클레르 재킷이 성별 최고의 제품으로 채택되기도 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이곳에서 확인 가능하며, 앞서 아래에서 전체 리스트를 확인해보자. <2019년 4분기 인기 브랜드> 1. 오프 화이트 2. 구찌 3. 발렌시아가 4. 몽클레르 5. 베르사체 6. 펜디 7. 프라다 8. 발렌티노 9. 생 로랑 10. 버버리 11. 스톤 아일랜드 12. 나이키 13. 지방시 14. 보테가 베네타 15. 베트멍 16. 이지 17. 아크네 스튜디오 18. 캐나다 구스 19. 닥터마틴 20. 로에베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오프 화이트 19 봄, 여름 여성 컬렉션
스포티즘과 페미닌의 공존. 바로 어제, 오프 화이트(Off-White™)가 19 봄, 여름 여성 컬렉션을 선보였다. 타이틀은 ‘트랙 & 필드(Track & Field)’. 테마에 맞게 선명한 트랙, 마라톤에서 볼 수 있을법한 디지털시계로 장식한 런웨이는 버질 아블로(Virgil Abloh)가 추구하는 스포티즘과 페미닌 무드가 공존했다. 브랜드의 시그니처 컬러 화이트와 네온을 메인으로 완성한 컬렉션 룩은 지난 시즌에는 볼 수 없던 걸리시한 아이템들도 가득했기 때문. 펀칭 디테일과 비대칭 절개를 과감히 더한 스커트, 트림 블레이저를 비롯해 발레리나 의상을 복각한 튤 드레스 등이 메인으로 등장했다. 대부분의 룩에는 스니커즈를 매치해 캐주얼하게, 하이힐에도 구조적인 스트랩 장식을 더해 보이시한 매력을 배가시켰다.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는 컬렉션이 시작되기에 앞서 공개됐던 나이키(Nike)와의 협업 아이템. 나이키와는 뗄 수 없는 관계임을 드러내듯 스우시 로고를 당당하게 활용한 룩이 눈에 띄었다. 버질 아블로만의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가미한 스포츠 브라 톱, 레깅스, 보디 슈트 등이 펼쳐지니 앞서 공개됐던 룩과는 전혀 다른 무드를 자아내기도. 매서운 한파에도 눈에 띄는 존재감을 발휘할 만한 네온 컬러 뱀피 패턴도 잊을 수 없는 잔상을 남겼다. 올해도 어김없이 성황리에 마무리된 오프 화이트의 전체 런웨이는 위의 영상에서 확인해보길. IMAGE CREDIT :  VOGUE RUNWAY, KIM WESTON ARNOLD / INDIGITAL TV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