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486
100+ Views

중소기업, 벤처기업 지원? By MEGA 한국 중소기업 지원센터

스타트업으로 시작해서 벌써 벤처기업 운영 3년째..
드뎌 정부정 책자금지원, 벤처인증, 연구소설립까지 완료했다.
벤처기업이나 중소기업이라면...경영컨설팅이...큰 도움이 될 듯...

중소기업 경영지원 공유 >> http://im486.tistory.com/185

벤처기업인증이나,, 엔젤투자, 중소기업정책자금, 기업진단 등..
다양한 경영컨설팅이 회사를 성장시키는데 정말 큰 도움이
되었던 것 같다. 아직 내 회사를 성장 시키려면 멀었지만....
하나씩 만들어 가는 도전이 즐겁고 재미있고..뿌듯한 듯...

#정부정책자금 #기업자금지원 #중소기업지원 #개인사업자법인전환 #법인전환 #가지급금
#투자유지 #정관정비 #임원급여 #가지금금해결 #근로계약서 #임금설계 #연차대체합의서
#취업규칙 #노사협의제도 #특허등록 #기업신용등급 #기업분석 #경원지원 #부동산명의신탁
#벤처기업인증 #벤처기업등록 #메인비즈 #벤처인증 #이노비즈인증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일상에 바로 적용 가능한 상식을 알려주는 책
안녕하세요! 나만의 스마트한 독서 앱, 플라이북입니다! 여러분은 일상을 살아가는 데 필요한 상식들을 어디서 얻으시나요? 알아두면 도움 되는 상식들을 모아볼 수 있다면 어떨까요? 이번 플라이북의 추천 책은 일상에 바로 적용 가능한 상식을 알려주는 책 다섯 권입니다. 생활부터 과학, 역사, 자연, 사회에 이르기까지 일상에 꼭 필요한 지식만을 선별한 지식백과 1분 생활 상식 자세히 보기 >> https://www.flybook.kr/book/139329 양을 의심하는 고객부터 어린이 고객까지 모든 클레임에 현명하게 대처하는 꿀팁들 음식점 클레임 대응 꿀팁 자세히 보기 >> https://www.flybook.kr/book/139330 빌려준 돈 되찾는 방법부터 이혼, 상속 문제까지 일반인을 위한 사례중심의 생활법률 상식책 생활법률 상식사전 자세히 보기 >> https://www.flybook.kr/book/121389 신혼부부와 청춘들이 바로 적용 가능한 금융지식 최소 3년은 끼고 봐야 할 재테크 교과서 알아두면 정말 돈 되는 신혼부부 금융꿀팁 57 자세히 보기 >> https://www.flybook.kr/book/109558 내가 알고 있는 상식이 과연 진짜일까? 99%가 모르는 상식의 놀라운 반전들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1 자세히 보기 >> https://www.flybook.kr/book/118967 책 증정 받으러 가기 >> https://goo.gl/HpqS2W
삼성전자, '날으는 디스플레이 드론' 특허
사용자의 머리, 눈 손을 통해 조정 삼성전자가 디스플레이가 장착된 드론에 대한 특허 출원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드론은 사용자의 얼굴, 눈동자, 손짓, 위치 등을 감지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날아다니는 디스플레이 드론의 특허를 출원했다고 외신 더버지가 19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삼성전자가 특허출원한 이 드론은 각 모서리에 4개의 프로펠러가 장착됐다. 비행중 디스플레이의 각도를 미세하게 조정할 수 있다. 또 장애물 탐지 장치를 갖추고 있어 비행중 구조, 기타 물체를 자동으로 감지하고 피할 수 있다. 이 기기에는 자이로스코프 센서, 동작센서, 진동 시스템, 가속도계가 포함된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음성인식기능, GPS, 와이파이 기반 위치확인 시스템도 탑재했다. 해당 드론은 주 제어장치에 정보를 전송하기 위한 카메라, 관측 시스템을 갖췄다. 관측 시스템은 사용자의 눈, 머리, 손, 손가락 등을 실시간으로 추적할 수 있다. 더불어 드론의 비행속도, 방향은 사용자의 머리, 눈, 손을 통해 조정할 수 있다. 추가 행동없이도 사용자를 추적할 수 있다. 그림3은 장치를 측면에서 본 기기의 모습이다. 이 특허는 비행의 경사각을 바꿀 수 있는 '관절 조작'을 기술하고 있다. 한편 특허 신청은 지난 2016년 1월 3일에 이뤄졌으며 이후 약 2년 뒤인 2018년 2월 13일에 허가됐다.
일본의 선구자들②/ 지퍼의 제왕
... 일본인들은 제품이나 시설 등 가장 먼저 만든 사람에게 ‘이름 붙이기’를 좋아한다. 예를 들면 ‘~의 아버지’, ‘~의 왕’, ‘~의 신’이다. 오늘날의 일본을 이룬 각 분야의 선구자를 찾아가는 코너를 마련했다. 첫 회 ‘지하철의 아버지’(地下鉄の父) 하야카와 노리츠구(早川徳次)에 이어 2회는 ‘지퍼의 제왕’ 요시다 타다오(吉田忠雄)다. <편집자주> 전 세계 절반 이상 일본 브랜드 YKK 지퍼 사용 요시다 타다오(吉田忠雄)라는 창업자가 만든 회사 YKK는 Yoshida Kogyo Kabushikikaisha 이니셜 여러분이 지금 입고 있는 옷에 지퍼가 달려 있다면, 상표를 한번 살펴보기 바란다. 십중팔구 YKK라고 적혀 있을 터. 지퍼(zipper)=YKK. YKK는 지금 지퍼의 대명사나 다름없다. 옷, 신발, 가방 등에 붙어있는 지퍼 위의 브랜드 YKK는 일본 회사의 이니셜이다. 바로 요시다 쿄고 가부시키카이샤(吉田工業株式会社: Yoshida Kogyo Kabushikikaisha)라는 기업이다. 이 회사를 창업한 이는 요시다 타다오(吉田忠雄1908~1993). 초기 회사명은 창업자의 이름에서 비롯됐다. 본격적으로 일본 '지퍼의 제왕' 요시다 타다오를 알아보기 전에, 지퍼 역사를 좀 살펴볼 필요가 있다. 지퍼라는 단어 처음 사용한 이는 버트램 워크 처음 지퍼(zipper)라는 말을 사용한 사람은 굿리치 컴퍼니(Goodrich Company) 사장이던 버트램 워크(B.G Work)로 알려져 있다. 1923년의 일이라고 한다. (브리태니커: In 1923 B.G. Work of the B.F. Goodrich Company gave the name zipper to the slide fastener that had just been adopted for closing overshoes.) 지퍼 발명의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면 미국 발명자 휘트컴 저드슨(Whitcomb L. Judson:1846~1909)과 만난다. 그가 미끄러져 움직이는 지퍼(Clasp Locke)를 고안해 특허를 받은 것이 1893년이다. 뚱뚱해서 신발 단추 어려워했던 지퍼 발명가 몸이 뚱뚱했던 저드슨은 매일 허리를 굽혀 신발 단추를 풀고 채우는 것을 힘들어 했다고 한다. (A fat man, Judson was fed up with the ordeal of bending over to button and unbutton his boots every day) 그런 저드슨은 같은 해 시카고 세계박람회에 출품해 루이스 워커라는 사람으로부터 지원을 받아 냈다. 둘은 1894년 유니버셜 패스너 컴퍼니(Universal Fastener Company)라는 회사를 설립했다. 이후 1906년 기드온 선드백(Gideon Sundback)이라는 스웨덴 사람이 저드슨의 회사에 일하게 되었고, 1913년 그는 플라코(Plako)라는 제품의 특허를 출원했다. 이것이 현대식 지퍼의 초기 모델이라고 한다. ‘지퍼에서 자동차’(샤론 로즈& 닐 슐라거, 민음인)라는 책은 지퍼 역사의 발전에 대해 이렇게 적고 있다. 지퍼 발전에 크게 기여한 나라는 독일 <지퍼는 제2차 세계대전 중이던 1940년에 다시 변혁기를 맞았다. 독일의 지퍼 공장이 파괴되고 금속도 구하기 어려워지자 서독 회사인 옵티버크(Opti-Werk GmbH)가 새로운 플라스틱 연구를 했고 많은 특허를 출원했다. 독일의 루르먼(J.R. Ruhrman)이 플라스틱 사다리형 체인을 개발해서 특허를 획득했고, 1940년에 앨던 핸슨(Alden W. Hanson)이 플라스틱 코일을 지퍼의 천에 재봉하는 방법을 고안했다. 이후 거바크(A. Gerbach)와 윌리엄 프림벤시(William Prym-Wencie)사에서 각각 독자적으로 톱니 모양의 플라스틱 와이어를 개발했다. 이제 지퍼가 옷에 재봉되기 시작했다.> <사진= YKK 창업자 요시다 타다오(吉田忠雄)와 그의 고향 도야마현에 세워진 YKK센터파크.> YKK 창업자 요시다 타다오의 삶 자, 그럼 YKK 창업자 요시다 타다오(吉田忠雄) 이야기로 넘어가 보자. 1908년 도야마현에서 태어난 그는 소학교를 졸업하고 중국 도자기 수입상 가게에 취직했다. 이 가게는 전 세계적으로 불어닥친 대공황의 영향으로 도산하고 말았다. 하지만 이게 요시다 타다오에겐 전환점이 됐다. 당시 그 가게가 지퍼 수입도 하고 있었는데, 요시다 타타오는 창고에 있던 대량의 지퍼를 매입, 판매해 그 돈으로 도쿄에 회사(サンエス商会)를 세웠다. 스물다섯 때였다. 요시다공업, 1946년 YKK로 상표 정해 회사의 성장은 순조로웠다. 하지만 전쟁의 시기가 돌아왔다. 전시 통제령에 따라 지퍼의 재료가 되는 구리와 알루미늄은 사용할 수 없게 됐다. 태평양 전쟁에서 공장이 모두 불타버리자 요시다 타다오는 고향으로 돌아가 지퍼 생산을 재개했다. 회사 이름도 요시다공업(吉田工業) 주식회사로 바꿨다. 1946년엔 상표를 YKK로 정했다. 이는 요시다공업 주식회사를 영어(Yoshida Kogyo Kabushikikaisha)로 풀어쓴 이니셜이다. 당시 손으로 직접 만들던 지퍼는 품질이 좋지 않았다. 요시다 타타오는 그런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자동제조기를 미국에서 도입하기로 결심했다. 하지만 무모했다. 회사의 자본금이 500만엔 이었는데, 자동 제조기의 가격은 무려 1200만 엔에 달했던 것. 주위의 반대를 무릅쓰고 기계를 구입했다. 결과적으로 그의 결정은 옳았다. 회사는 성장을 거듭, 창업주 사망 이후 현재 전 세계 72개국에 108개사를 거느린 글로벌 기업으로 커졌고 10만 곳이 넘는 고객사를 보유하고 있다. 1993년 타계한 요시다 타다오 회장은 생전에 “하나가 불량품이면 YKK 지퍼는 전부 그렇다고 생각하라”며 제품의 질을 강조했다. <에디터 이재우> http://www.japanoll.com/news/articleView.html?idxno=490 저작권자 © 재팬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재팬올(http://www.japanoll.com)
중국마케팅 중국바이럴 통해서 중국 요우커(손님)을 평생고객 으로 만들어보자.
필자가 존경하는 선교사님(정선생님)이 계시다. 그분께서 12월말경에 중국사천에 비즈니스선교로  커피숍을 운영하게 되신다고한다.그래서, 고민해보았다. 어떻게 하면 도움이 되어드릴수 있을까? 딱딱한 기획서도 나쁘지 않겠지만 쉽게 풀어서 사천에서  선교겸 비지니스 하실때 도움이되는 마음으로 아이디어를 정리하여 포스팅을 하려한다.  이름하여, 중국마케팅 중국바이럴 통해서 중국 요우커(손님)을 평생고객 으로 만들어보자. 바이럴이란 일단 무엇이냐 ? 바이러스처럼 퍼진다고해서 바이럴이지만, 쉽게이야기하면 입소문이다. 그렇다면 입소문 날수있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1.개인웨이보,개인위챗,모모를 깔아서 바이럴 매체로 이용하자.  ->LBS시스템이 있어 주변의 유저를 탐색하고, 커피숍을 알리는데 활용할수 있다. ->프로세스 : 1).다운 2).프로필 설정 필수 3.꾸준한 콘텐츠 업로드 4. 꾸준한 친구추가  2.오프라인에서도 커피숍 정보를 확인할수 있는 X배너를 만들어서  상점밖에 배치시킨다.  ->X배너에는 QR코드 정보 와 친구추가 친구추가했을때 발생했을때 생기는 쿠폰증정 활용도 좋다. 3.바이두지도에는 개별상점에 대한 정보를 등록해보자  ->예전에는 대중점평에 상점등록 정보를 등록하면 노출되는데 지금 로직이 바뀐것으로 확인된다. 4.FGI현장 설문조사할때 ,근처에 있는 학교의 한국어학과가 있으면 적극이용하라  ->한국어 학과의 중국학생들중에 웨이보,위챗,모모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친구들을 체험단형태또는 KOL로 구축하자  5.커피숍 근처와 상점과 친해지면 제휴마케팅을 이용하자 . -> 주변의 상점 과 꽌시를 맺고, 타상점내에 커피숍에 관련된 쿠폰이나 포스터를 붙힐수있도록 이야기를 진행한다. -> 바터마케팅을 생각해보자. 6.대중점평(따중디엔핑)+씨트립+총요우+마펑워 4가지에 사진,영업시간,주소등 커피숍 정보를 등록해보자. 7.Manner Coffee(2㎡평방의 작은 상해의 커피숍/월수입10万人民币)성공전략도 참고하여 보자. 1).카페의 전통적인 이미지를 깨고 독특한 감각을 갖고 있어 특이히여서 사람들의 관심을 끈다.   ->매번 커피의 맛이 바뀐다.또한,안에서만 사서 마실수있다. 포장판매하는 형태는 없다. 2).저렴한가격으로 승부한다. ->한잔의 라떼가격은 15위엔화, 큰잔은 20위엔화,커피텀블러를 가지고 오면 5위엔화 할인,커피원두통(캔)을 팔면 18위엔화 할인, ->저렴한 가격으로 고객이 잊지 않도록한다. 3).고퀄리티로,대중의 만족도를 맞춰라. ->커피에 사용하는 우유는 아사히 유제품으로 소매가격 24위엔화(3500원)이다. [참고링크:http://www.sohu.com/a/207259298_664803]
LG, 폴더블 스마트폰 3분기 출시
독특한 힌지 메커니즘이 양쪽 부분 사이에 장착 디스플레이 스마트폰 왼쪽 영역서 자동 확장 디스플레이 너비가 1인치 이상 추가 LG전자가 삼성전자처럼 폴더블 스마트폰을 개발 중인 가운데 올해 3분기에 출시할 것이라는 외신의 보도가 나왔다. 경쟁 업체인 삼성전자의 경우 폴더블 스마트폰을 올해 3월에 출시할 예정이다. LG전자가 출원한 특허에 따르면 외부에 유연한 디스플레이를 폴더블폰에 사용한다. 독특한 힌지 메커니즘이 양쪽 부분 사이에 장착돼 디스플레이가 스마트폰의 왼쪽 영역에서 자동으로 확장되며, 디스플레이 너비가 1인치 이상 추가된다. LG전자는 지난 12월 27일에 특허를 출원했는데 기존 계획에는 접었을 때 접근이 불가능한 디스플레이가 포함돼 있었지만 유연한 패널로 바뀌어 접을 때 오른쪽이 구부러진다고 폰아레나는 설명했다. 디스플레이 위아래 에 비교적 두꺼운 베젤이 있고 왼쪽에는 훨씬 더 얇은 베젤이 배치돼 있다. 사용자가 폴더블폰을 태블릿으로 사용하고자 할 경우 후면 부분을 바깥쪽으로 당겨 스마트폰 우측으로 쉽게 펼칠 수 있다.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자동으로 다른 폼 팩터에 적응해, 펼친 상태인 태블릿 모드에서 사용할 경우 디스플레이의 추가 중간 부분이 자주 사용되는 앱(애플리케이션)을 표시하기 위해 이용된다. LG전자의 특허에 따르면 폴더블폰은 다른 각도에서 여러 장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매트릭스형 설정이고, 카메라가 3D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