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on2612
5,000+ Views

빨랑빨랑 문 안 열고 뭐하냥? 냉큼 밥 가져와라냥~~ 냥냥냥 😼😼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역쉬ᆢ 어디서나 당당해
저기다가 누렁이 한마리 놔드려야것어요 ㅋㅋㅋ
@zerobagama 군계일누렁~^^
@zerobagama @assgor900 내가 가운데 드러눕는걸루 쑈부 치자 😁😁
뒤에서 으슬렁거리는 꺼먼냥이 보스여! 어이‥기쁨조,협박조,행동조! 나왔다 시작혀~😼😽😾
그럴싸 하네 🤣🤣 @assgor900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린 주인 구하려 야생 코요테와 목숨 걸고 싸운 반려견
지난 20일 아침,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에 야생 코요테 한 마리가 출몰했다. 개과의 육식성 야생동물 코요테는 주로 북미 평원 지역에서 토끼와 사슴, 쥐 등을 잡아먹고 사는데, 최근 민가로 내려와 사람을 공격하는 일이 부쩍 잦아졌다. 주택가에 나타난 코요테는 반려견을 데리고 산책 중이던 릴리 콴(10)을 습격했다. 코요테에게 발뒤꿈치를 세게 물린 콴은 반려견을 데리고 전력을 다해 도망쳤다. 이웃집 감시카메라에는 코요테 습격에 매우 놀란 소녀가 반려견의 목줄을 움켜쥐고 뛰어가는 모습이 담겨 있다. 코요테는 소녀와 반려견의 뒤를 바짝 추격했다. 그때 소녀의 6살 반려견 ‘메이시’가 코요테를 향해 몸을 돌렸다. 그 바람에 소녀는 잡고 있던 목줄을 놓치고 말았다. 반려견은 목줄을 감은 상태로 코요테에게 맞서 어린 주인이 도망갈 시간을 벌어주었다. 주택가 감시카메라에는 반려견이 코요테 앞을 가로막고 엎치락뒤치락 몸싸움을 벌이는 장면이 담겨 있다. 작은 요크셔테리어종 반려견은 제 몸집의 2배가 넘는 코요테에게 물려 낑낑거리면서도 어린 주인을 위해 절대 물러서지 않았다. 소녀는 “도와달라고 소리쳤지만 아무도 내 말을 듣지 못했다”면서 “코요테가 반려견을 공격하는 걸 보고 이웃집 초인종을 누르며 문을 두드렸다. 다행히 이웃이 날 들여보내 줬다”고 설명했다. 어린 주인이 몸을 피하는 동안 반려견은 이웃집 마당에서 코요테와 격렬한 혈투를 벌였다. 코요테가 물러날 때까지 계속 짖어대며 쫓아다녔다. 작지만 끈질긴 반려견의 저항에 결국 코요테는 공격을 멈추고 현장에서 사라졌다. 반려견의 충성심 덕에 어린 주인은 큰 부상 없이 코요테에게서벗어났으나, 반려견은 크게 다쳐 40바늘을 꿰매고 동물병원 ICU에서 집중 치료를 받았다. 다행히 큰 고비는 넘긴 상태다. - 출처 : https://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210725601007&wlog_tag3=naver
판) 죽음을 앞둔 남편 용서하지 않는 딸
하나뿐인 딸이 아빠도 그렇고 엄마인 저도 미워해서 가슴이 아픕니다. 남편의 잘못으로 딸이 분노했고 말끝마다 과거를 들먹이며 저를 힘들게 합니다. 학창시절 비굴하게 급식비 신청서를 친구들 보는 앞에서 교탁에 냈다며 내가 얼마나 비참했는지 아느냐며 딸 하난데 급식비도 못내주냐며 매일 마시는 아빠 술담배값이면 충분했다 자기는 지금도 악몽을 꾼다며 절규합니다 남편이 외도를 저지르고 이혼하고 싶다 했을때 그것도 아빠라고 자기는 아빠에게 서로 잘 살아보며 안되냐며 용기내어 말을 꺼냈는데 그때 아무렇지도 않다는 미소를 지으며 어쩔수가 없네 남 얘기하듯 하는 아빠의 표정에 상처 받았다 합니다 이혼하고 저와 딸만의 생활이 시작되었고 딸은 사회에서 이혼 부모의 자식이라는 컴플렉스를 안으면서도 한편으로 그딴 아빠는 없어도 된다는 막말도 퍼부었습니다 그러다 나중에 남편은 저에게 다가오고 용서를 빌었고 전 남편 용서했습니다 재결합 생각하던차에 남편의 암이 발견되었고 너무 진행된 암이라 남편은 이제 언제 잘못될지 모르는데 용서받고 싶어하는 아빠를 딸이 외면하네요 심적으로 상처를 줬어도 폭력은 쓰지 않았습니다 전 친정아빠에게 맞고 자라서인지 제 남편이 좋은아빠는 아니었지만 나쁜아빠는 아니라 생각하거든요 자길 버리지 않고 키워준것만으로도.. 경제가 어려워져 가족도 귀찮고 마음이 떠났을 때인데 딸이 이제 곧 서른 바라보는데 이제는 성숙하게 아빠를 용서하고 편히 보내드렸으면 합니다만 제 욕심일까요 전 남편의 불륜 무능력 나태했던 과거들 다 용서했습니다 딸도 이제는 본인마음도 편해지고 아버지 가시는 길 마음 편히 해드렸으면 합니다 제 딸도 여기 즐겨 읽으니 꼭 읽어봤으면 합니다 아빠는 널 사랑했어 https://zul.im/0ML8C1 (욕만 달려서 원문 삭제한듯 함) 와........ 마지막 '아빠는 널 사랑했어' 보고 살짝 구역질 나왔어요..... 정말 소름돋는 글이네요... 이거 공포미스테리 관심사 가도 반박불가 수준 ㅠㅠ
올림픽에 도입됐다가 사라진 종목
1.인명구조 말 그대로 물에 빠진 사람 건져내서 인공호흡해 살려내는 종목인데 실제 진행 중에 한 명 죽었다 함. 그래서인지 한 번 하고 폐지됨. 2. 포격 전쟁 아님. 실제 경기에서 대포 쏴서 명중시키는 경기 기어이 민가 한 채 때려부수고 단번에 사라짐 3. 싱글 스틱 펜싱칼 비스무리한 목검으로 상대 머가리를 까서 먼저 피나게 만드는 놈이 승리. 당연히 한 번 하고 폐지 4. 줄다리기 6번하고 폐지 5. 소방 실제 민가 중 하나에 불을 지르고 그걸 누가 먼저 끄냐로 대결했다고 함 당연히 한 번 하고 사라짐 6. 낚시 도시어부 그 낚시 맞음 어떻게 대결했으려나 물고기 종류 길이 점수냈으려나 어쨌든 한 번 하고 사라짐 7. 예술 문학, 노래, 회화, 조각, 등 다양했고 이건 심지어 7번이나 함 8.모터레이싱, 모터사이클 이건 의외로 왜 한 번만 하고 말았는지 잘 모르겠는 종목 실제 올림픽에서 계속 했었으면 재밌엇을거 같은데 아쉽 9. 비둘기 레이싱 하다하다 사람이 아니라 비둘기가 운동하는 종목까지 나옴 아마 어느 나라 비둘기가 제일 빠르게 나는지 겨뤘을거같은데 걍 풀어놓으니 중구난방 날아가는 통에 경기가 제대로 진행되지도 않았다고 함 당연히 한 번 하고 폐지 출처 : 더쿠 줄다리기는 엄청 재밌을 것 같은데 아쉽군요 핳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