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a year ago1,000+ Views

green

3 comments
Suggested
Recent
봄이 왔네요!!!
요즘처럼 추운날씨에 보니 온실에 들어와있는것처럼 따뜻하네요! 늘 잘보고있습니다!
예뻐요 저의집에 다 있는 화초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_ 안녕하세요. '사소한 소중한' 색연필 수업의 10월 수강생 모집 안내 드립니다. . ■ 일정 2017년 10월10일 ~ 11월 4일 (주 1회 4주, 2시간 수업) . ■ 시간 ​화요일(산본) 오후 1시 ~3시 수요일(강남) 저녁 7시반~9시반 금요일(산본) 오후 1시~3시 , (강남) 저녁 7시반~9시반 토요일(강남) 오전 11시~오후 1시 중 택1 . ■ 장소 : 강남, 산본 (수강 확정되신 분들께 자세한 장소 안내 메일 보내드립니다.) . ■ 수강료 : 12만원 . ■ 정원 : 2~7명 . ■ 커리큘럼 내 주변의 사소하지만 소중한 것들에 대해 생각해보고 색연필을 이용해 다양하게 표현해보는 시간으로 채워보려고 하는데요, - '사소한 소중한' 것이 사물이 될 수도 있고, 특정 인물이 될 수도 있고 또 사건이나 한순간으로 다가올 수도 있는데 이런 사적인 감정을 그림으로 조금 더 재미있고 풍부하게 표현할 수 있도록 함께 공유하고 쌓아가는 시간을 만들어 보려고합니다. . [1주차] 크로키 (기존에 제가 그렸던 원화들도 함께 보고 간단한 시범도 보여드립니다.) . [2주차] 면 채우기 (대상을 면으로 세분화해서 다양한 선이나 점을 이용해 면을 채우는 방법을 연습합니다.) . [3,4주차] 세밀하게 표현하기 더 자세한 내용은 제 프로필에 링크된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신청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 문의 및 신청 블로그 blog.naver.com/ggum800 메일 ggum800@naver.com
오늘의 짤방 헌정
그려도 그려도 끝이 없는 짤방 지옥. 괜한 짓을 했다는 자괴감만이 나를 지배한다. 크킄...크크킄.....후히힠힣ㅋㅎㅋ힠ㅎㅋ히힣킼... 근 3일동안 그린 짤방들입니다 그럼에도 아직도 끝이 안났군요. 퀄리티가 점점 떨어지고 있읍니다 모 우쩌라구요. 그래도 아직 신청 받습니다. 1. @rowen 출근한지 5분만에 퇴근하고 싶어하는 직장인의 비애 그려주세오 5분만에 퇴근하고 싶어지려면 업무의 고통보다는 사람이 싫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개새끼를 그려봤습니다. 2. @Justin 우울하고 짜증나는 일이 있을 때 보면 의욕 솟아나는 그림 그려주세요 술 한잔이면 의욕이 솟아납니다. 죄송합니다 술먹고 싶어져서 대충 그렸어요 3. @FrenchPie 시험공부 때려치는 학생이요 때려치기(물리) 요즘도 쎈수학 푸는지 모르겠네요 허허 4. @bgm5869 공부를 하는 이유를 그려주세요. 공부따위...? 필요하지 않다구...! 우릴 억압하는 쇠창살은... 더 이상 필.요.없.어. 5. @nanmollang 노력없이 성과를 이루는 제 모습을 그려주세요. 사실 그냥 하고 싶었던 말을 적어봤습니다. 6. @hululup 급똥이 왔는데 화장실을 못찾을 때 이 그림을 보면 참을 수 있는 그림 그려주세요 수직 낙하하는 똥과 급 수축하는 괄약근의 일기토를 그려봤습니다. 항문이 깨끗하시군요. 7. @xxjinjinxx 대학원생이 자유를 찾는 그림을 그려쥬세요ㅠㅠ 원래 한강으로 뛰어내리며 죽어서야 자유를 찾는 대학원생을 그리려다가 너무 현실적이어서 학위 취득 후 담당 교수 얼굴에 죽빵을 꽂는 것으로 순화했습니다. 8. @De9ree 괜히해서 ㅈ됬다 라는 작가님을 그려주세요 진짜 졸라 하기 시름 9. @syeuty 얄밉게 "까" 불기 하는 캐릭터 그려주세요!!! 어떻게 해야 열받게 그릴 수 있을까 고민하다가 트월킹을 하는 수탉 가면을 쓴 알몸의 남자를 그려봤습니다. 궁댕이가 빵빵하죠? 10. @uruniverse 관중석에서 자신만 바라보는 덕후와 눈이 마주친 무대 위의 제 최애를 그려 주세요! 과도한 눈빛 발사는 가수분을 당혹스럽게 합니다. 페퍼톤스를 좋아하시는 분이길래 구글에서 아무거나 찾아왔습니다. 11. @qudtls0628 유인나 누나한테 제가 뺨 맞는거 될까요? SM플레이를 즐기시는 분의 요청 같습니다. 그래서 니즈를 충족시키고자 컨셉에 맞게 그렸습니다. 12. @e9101125e 오늘 제가 왜 급식을 남겼는지 설명해 주실 수 있나요? 말이 필요합니까 똥카레에 미역줄기에 생선튀김... 진짜 영양사 존내 때려버리고 싶은 식단으로 짜 봤습니다. 톡방에서 여전히 신청 받고 있습니다. 아마 적당히 신청받다가 컨텐츠를 변경할까 싶네요 1. 여러분이 스토리를 만들어주면 그에 맞춰서 웹툰 그리기 2. 캐치마인드 스타일로 내가 문제 내면 여러분이 맞추기 머 이런거...할까...생각 중...
39
3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