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ozynx
5,000+ Views

집밥 굴야채찜

쪄서 꺼내니 굴 색이 안 이쁨
무는 바닥쪽으로 몇개 넣음
배추
콩나물
굴 얹저 돌돌 말아 먹으니 담백하다
아삭 콩나물 씻어 맨 먼저 깔고
향긋 파 길게 네등분
파 얹고
달달 배추 얹고
싱싱 굴 얹고
뚜껑 덮고 찌면 끝~~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우아 짱이네요ㅠㅠㅠ
@uruniverse 굴 좋아하시면 오늘 저녁 봉지굴 사서 쪄서 드세요~~~^^초단간 속 편해지는 메뉴예요
아~~~~~😁😁
@ohmycoco ㅋㅋㅋㅋ😆😆
대단😁
@ohmycoco 그냥 썰어서 찌면 되여 ㅎㅎ 초초초 간단해요
맛났겄어요
@laelow 내가 찌면서도 양이 넘 많다 생각했는데 ㅎ 엄마랑 ㅎ 엄청 먹고 야채만 조금 남았어요 ㅎ
전 굴찜이라길래 석화 찌는줄 알았는데 정말 영양식이네요
복분자 안보이면 화내려했어요
@jjong6727 딱 두잔 마셨어요 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제주여행… 7년만에…
7년전에 돌아갈땐 금방 다시 오게 될줄 알았는데 다시 오는데 7년이나 걸렸네요 ㅡ..ㅡ 7년이나 지났으니 제주도 넘 많이 바꼈을것 같아서 책 좀 빌렸습니다. 언제부턴가 초2가 친구들이 제주도 다녀온 이야기를 많이 하더라구요. 어릴때 다녀온 제주의 기억은 전혀 없고, 중3도 마지막 방학인데다 와입까지 제주도 한번 갔음 하더라구요. 초2는 또 친구들이 신화월드에 숙소를 많이 잡았는지 신화월드 타령을 그렇게 하네요. 그래서 첫 숙소는 신화월드 서머셋 리조트로 잡았습니다. 초2는 직접 여행계획까지 세우고 있더라구요 ㅋ 아니 근데 제주 날씨 땜에 정상적 비행이 안될수도 있다고 하시네요. 그래 결항만 하지말자. 오전 7시 비행긴데도 만석… 7년만에 제주 도착. 롱타임노씨^^ 렌터카 찾으러… 승용차는 좁을것 같아 축제로 빌렸어요. 아침은 고기국수 먹기로 하고 자매국수로 갔어요. 아, 저 아랑졸디는 알아두면 좋은곳이란 뜻이라네요. 이른 시간인데도 손님이 바글바글. 저희가 먹고 나올땐 웨이팅이 엄청나더라구요. 저희 올래국수 갔다가 웨이팅이 길어 자매국수로 온건 안비밀 ㅋ 오, 비주얼^^ 속이 따뜻하지 않아서 다시 나온 물만두… 고기국수 많이 먹었었지만 면이 제입엔 그닥 맞지 않네요. 국물은 괜찮은데요. 와입도 이맛에 왜이리 손님이 많은지 의아해 하더라구요. 머 대한민국 입맛은 5천만가지니까요… 아, 자매국수 주차는 건물 주변에 할곳이 많아서 좋긴 하더라구요. 면은 무료로 리필이 된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