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timistic117
10,000+ Views

가수 이선희의 충격적인 과거 ;;;;

이선희 27살에 정치했었음 ;;;;
알고 계셨던 분 빙글러들 있나요?ㅋㅋㅋ 전혀 몰랐음..; ㅋㅋㅋ
(엔하위키 펌)
이선희는 여자 솔로 가수로서 80년대 중후반을 휩쓸며 승승장구를 달리다 갑자기 1991년도 27살 나이에 서울시의회 시의원 선거에 민주자유당 소속으로 나와 마포구에 출마하여 당선, 활동하기도 했다. 그러나 1년 3개월 만에 소속당에 실망감을 느낀 나머지 민자당을 탈당하고 민주당에 입당하여 야당 의원으로 끝까지 활동하고, 이후 1997년 15대 대선에서 김대중을 지지한 것을 제외하고는 정치와는 거리를 두고 있다.
마잭 부모님이 이선희 보고 감명받아서 동양의 잭슨파이브를 만들고 싶다고 연락했다는데....ㅠ

어떤 댓글보니 지금으로 치면 아이유(26)가 갑자기 정치에 입문하는 수준이라는데
진짜 그 정도 충격이었을까요? ㄷㄷ

아 그런데 어떻게 소속사에서 상의도 없이 해버리냐;; 세계적으로도 크게 뜰수있었을텐디;;;;;;;;;;쩌업 혹시 이선희한테 투표하셨던 분들 ..? 궁금하네요 ㅋㅋㅋ 그당시 얼만큼 이슈였는지..ㅋㅋㅋㅋㅋㅋㅋㅋ
8 Comments
Suggested
Recent
알았다 그러면 아재라고 놀릴거잖아요
정치한다고 하니 사람들이 욕 많이 했다고도 그러고..
그럼...이선희 마포아줌마는.....어디일까...?
이순재도 놀랍던데 이선희는 충격이다. 본인의지도아니고ㅋㅋㅋㄱ그와중 민자당클라쓰ㅋㅋ
제가 5살? 6살 쯤이네요.. 흐릿하게나마 기억이 있긴 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no title)
[처제의 일기장]    처제가 시집을 간다. 나와 처제는 8살 차이가 난다.    처제가 나를 처음 본 날 처제는 쑥스러워서 말을 꺼내지도 못 했다. 그러나 잠깐 잠깐 나를 쳐다보던 처제의 그 눈빛……난 잊을 수 없다.    솔직히 말해서 내가 처제를 처음 봤을 때 지금 아내만 아니었으면 사귀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로 매력있는 여자였다.    그런 처제가 이젠 시집을 간다.    그런데, 오늘... 아내가 창고에서 우연히 짐을 정리하다 처제의 일기장을 발견 했다고 나에게 말을 한다.    그리고... 그 일기장 내용 중에 나에 대한 것, 나를 처음 봤을 때의 내용이 적혀있다고 한다. 아내는 자신의 여동생 일기장을 보고 정말 힘들었다고 한다.    아… 아.......    무슨 내용이었길래 아내가 힘들어 했을까. 도대체 얼마나........왜? 왜?? 아내는 며칠 전부터 틈만나면 방에 들어가서 몰래 그 일기를 읽는다고 했다.    기억이 났다.    며칠 전에도, 어제도... 방에서 집사람의 흐느끼는 둣 한 소리를 난 분명히 들었었다. 너무 답답 하다. 처제도 나처럼 그런 감정을 가졌던 걸까. 아내에게 말했다.    "그 일기장 나 좀 볼 수 있을까!"    아내가 가만히 나를 쳐다 봤다. 그리고는 방에 들어 가더니 처제의 그 일기장을 가지고 나왔다.    "이거야?"    마음이 저며 왔다.    "그래 내 동생 일기장"    나는 아내에게 손을 내밀었다. 아내는 잠시 망설이더니    "여길 한번 읽어봐. 동생이 당신을 처음 본 그날 쓴거야"    그리고...    "나 정말 고민 많이 했어 이 내용을 당신에게 보여 줘야 하는지 한참 고민 했어……"    그리고.. 또 이런 말을 했다.    "그래도 당신은 알아야 하기에……"    남의 일기장을 봐서는 안된다는 걸 잘 알지만 마지 못한 척 처제의 일기장을 건네 받아 집사람이 펴준 페이지를 봤다. 나를 처음 봤을 때 썼다는 그 글을.... 나는 떨리는 마음으로 읽어 내려 갔다.    그때... 나는 온 몸이 굳어 버리는 것 같았다.    처제의 일기장엔 이런 글이 적혀 있었다. . . . . . . . . . . . . .      "언니가 미친 것 같다. 어디서 쓰레기를 주워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