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Bebe7
1,000+ Views

내가 널 사랑할 수 없는 10가지 이유:: Can't take my eyes off

고 희스 레저의 데뷔작 이라고 해요
지금도 I love you baby, And if it's quite all right, I need you baby~ 이 부분이 자꾸만 머릿속에서 맴돈다.
난 당신이 말하는 방식도 싫고, 머리 모양도 싫어요. (I hate the way you talk to me, and the way you cut your hair) 난 당신이 차를 모는 방법도, 나를 쳐다보는 눈길도 싫어요.(I hate the way you drive my car, I hate it when you stare) 난 당신의 크고 무식한 전투화도 싫고, 내 마음을 읽는 것도 싫어요.(I hate your big dumb combat boots, and the way you read my mind) 난 당신이 정말 싫어서 아프기까지 해요, 당신이 싫어서 시까지 썼어요.(I hate you so much that it makes me sick, It even makes me rhyme) 난 당신이 옳은 것도 싫고, 거짓말을 할 때도 싫어요.(I hate the way you're always right, I hate it when you lie) 난 당신이 날 웃게 할 때 싫고, 울게 할 땐 더 싫어요.(I hate it when you make me laugh, even worse when you make me cry) 난 당신이 곁에 없는 게 싫고, 나한테 연락하지 않았다는 것도 싫어요.(I hate the way you're not around, and the fact that you didn't call) 하지만 가장 싫은 점은, 당신이 싫지 않다는 점이에요.(But mostly I hate the way I don't hate you) 조금도, 정말로 조금도, 싫어할 수 없다는 거예요.(Not even close, not even a little bit, not even at all) - 캣 대사 中

Comment
Suggested
Recent
이 영화보고 줄리아스타일스 팬 됐는데..ㅎ 히스레져도 참 멋지게 나왔던... 삽입곡도 좋고 잼나는 영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 편의 문학 소설같은 영화 <1917> 스크립트
블레이크와 스코필드가 발사 발판을 올라간다. 스코필드가 블레이크를 보고는 살며시 묻는다. 스코필드: 진짜 갈 거야? 확신은 없지만 블레이크는 고개를 끄덕인다. 블레이크: 응 블레이크가 발판을 오르자 스코필드가 그를 잡는다. 스코필드: 장유유서지 스코필드가 주변을 살핀다. 우물 근처에 길게 풀밭이 보인다. 스코필드는 블레이크의 몸을 들어보지만 싸늘해진 그를 들어올리는 것은 완전히 다르다. 사랑하던 사람의 시신보다 더 무거운 것은 없다. 하얀색. 꽃잎이 떠있다. 퀼트 담요에 수놓인듯. 벚꽃잎이다. 스코필드는 하얀 꽃잎들을 지나쳐 떠내려간다. 스코필드는 물에 잠겨있던 팔을 들어올려 그에게 붙은 꽃잎들을 쳐다본다. 블레이크다. 스코필드가 숲 가장자리에서 멈춘다. 자신 앞에 펼쳐진 세상에 불안함을 느낀다. 이들이 산자인지 죽은자인지 확신하지 못한다. 그 자신이 유령 중 하나인지도 모르겠다. 그는 나무 하나에 기대어 사람들 바깥쪽에 주저앉는다. 음악이 그에게 밀려온다. 날이 밝아온다. 그는 눈을 감는다. 모든 것이 끝났다. 블레이크 중위: 톰이 왔다고? 어딨지? 스코필드가 그를 본다. 블레이크의 미소가 사라져간다. 침묵이 흐른다. 스코필드: 편히 갔습니다. 블레이크가 받아들인다. 스코필드: 유감입니다. "꼭 돌아와” 그가 사진을 들여다본다. 그의 얼굴에 나타난 고통이 사라지며 그리움이 된다. 사랑. 그는 눈을 감은채 얼굴에 내려앉는 햇살을 느낀다. 출처
게임 영화, 한국영상자료원에서 한번에 만난다
시네마테크 KOFA, 특별전 'GAMExCINEMA' 개최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가 게임 소재 영화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GAMExCINEMA'는 게임과 영화가 어떤 식으로 발전하는지 탐구하는 상영 프로그램이다.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시네마테크에서 총 4가지 섹션의 게임 관련 영화를 상영한다. 섹션은 ▲게이머의 상상 세계를 충족하는 청춘영화 ▲게임을 원작으로 각색한 영화 ▲게임 개발자와 커뮤니티에 대한 다큐멘터리 ▲게임 엔진을 활용한 단편영화 등으로 이루어졌다. 마지막 단편 섹션은 KMDb VOD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으로 관람할 수 있다. 일정은 오는 5월 19일부터 6월 9일까지. 상영작으로는 <반교: 디텐션>, <내언니전지현과 나>,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등이 포함됐다. <스트리트 파이터>, <모탈 컴뱃>(1995), <레지던트 이블>(2002), <슈퍼 마리오> 등의 극장판도 다수 만나볼 수 있다. 게임 원작 영화의 최고봉(?)으로 여겨지는 <워크래프트>는 목록에서 제외됐다. 프로그램을 기획한 최영진 프로그래머는 "영화를 사랑하는 만큼, 또한 게임에 대한 애정이 깊어 이번에 두 예술 매체가 만나 탄생한 흥미롭고 소중한 작품들을 돌이켜보며 찬양하고 싶은 마음으로 특별전을 준비했다"라며 "상당수 관객은 이 상영 프로그램에 포함된 여러 극영화에 대해 작품성이 떨어지는 실패작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게이머로써 그리고 컬트영화 애호가로써 이 작품들이 우리 극장에서 상영될 가치가 있다고 본다"고 이야기했다. 'GAMExCINEMA'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KOFA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