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nas
1,000+ Views

IKEA(이케아) 팜플렛 포트폴리오


IKEA    Student Name : 전보배

-

Print Size : 257mmX182mm / Bookbinding : 중철제본 16p

Paper Kind / Paper Weight : 스노우지 200g / 반접지 3ps

Production Program : Photoshop, Illustrator, InDesign

Design theory : typography, potography, Interraction Design
Comment
Suggested
Recent
Content was hidden due to reports.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손바느질만으로 뚝딱! 마우스패드 만들기
안녕하세요? 소잉센스입니당 오늘 만들어 볼 것은요~~ 마우스패드입니다. 오잉??? 마우스패드를 만들어?? 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계실 것 같아요(딱 걸렸쥬?) 사실 저도 마우스패드를 만든다는 것도 신기하고, 보통 시중에 파는 마우스패드는 패브릭이 아니라서 더 생소했었어요. 근데 한 번 써보니까, 패브릭 마우스패드의 매력이 어마어마 합디다요? 저는 종종 노트북을 가지고 카페가서 작업할 때가 있는데 그럴 때마다 마우스패드는 좀 무겁기도 하고 부피도 차지해서 그냥 노트나 종이쪼가리 하나 챙겨갔었거든요. 여러분들도 그러지 않나요?(나만 구질구질한건가...) 근데 패브릭 마우스패드는 너무 가볍고 접어서 갖구 다녀도 되고 휴대가 정말 편해요! 저 같이 구질구질하게 책이나 종이 쪼가리에 마우스 쓰신 분? 그런 분들에게 강추 강추 아이템입니당 (말하고 보니 쇼호스트 같네요... 물건 파는 사람 아닙니다요..) 자, 그럼 준비물을 한 번 살펴볼까요? 1. 무지천 1장, 프린트천 1장 - 28 X 24cm 2. 7온스 퀼팅솜 1장 - 26 X 22 cm 3. 라벨 1개 4. 본 - 본을 그리기 귀찮으신 분은 블로그에 올려놨으니 다운로드 받아서 사용하시기 바랍니당 그럼 우리 만들기 원리를 좀 알아볼까요? 원래 뭐든지 원리를 알면 쉬워집니다. (저는 교과서 위주로 공부했어요st) 먼저 천 2장을 겹쳐 엮어주고~ 뒤집어주고~ 구멍을 막아주면 끄읕. 어때요? 엄청 간단한 원리죠? 잇츠 쏘 이지!! 만들기 방법은 영상이나 사진으로 확인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youtu.be/OfinlyTCVWg ※ 블로그에서 '본'을 다운로드 받아 사용하세요! 자, 이제 여러분들은 만들기만 하면 되요! 여러분의 만들기를 기대하며...
넌 핫팩만 챙기니? 난 핫팩 파우치도 챙겨!
안녕하세요? 여러분의 만들기를 응원하는 소잉센스입니다! 모두들 즐토 보내셨나요? (아직도 불토 보내고들 있으시려나... 같이 놀아요...ㅎㅎ) 요즘 겨울인가 싶을 정도로 날이 좀 따뜻한 것 같아요. 추위 오지게 타는 1인으로서 좀 좋았는데, 다음주부터는 영하래요.... 추위를 오지게 마니 타는 저로서는 벌써 핫팩을 쟁여놨습니다! (준비성 철저!) 근데 말이죠. 올해 핫팩을 챙기면서 새로운 아이템도 하나 챙기게 되었습니다. 그게 뭐냐구요? 이미 다 알고 있자나요~(타이틀 봤으면서...) 넵, 그렇습니다~ 바로 핫팩 파우치! 엄마가 저 이거 만들어 줬어요. (이것봐라아~ 엄마가 만들어줘따아ㅏ~~) 핫팩 파우치를 왜 사용하는지 궁금하실 것 같아서 잠시 말씀드리자면요~(설명충 모드 on) ● 핫팩 안에 철가루가 손에 안묻어나구요! ● 조물딱 거리다보면 부직포가 헤지는데 그런것도 없구요! ● 저온화상 입을 일도 없어요! 예쓰 댓츠 롸잇~ 핫팩 파우치 이즈 쏘 어메이징~ 스윀~~~ 자 이 좋은 걸 저 혼자 갖고 다닐 수 없어 핫팩 파우치를 나눠 드리는 건 아니고... 만드는 방법을 가지고 왔습니다! (고기 말고 고기 잡는 법 가르쳐주는 스탈) 어려울까 고민하시는 분은 쓸데없는 생각이니 어서 버리세요! 제가 또 한 똥손하는데요, 저도 만들기 쉬웠어요. (똥손말 믿으세요.) 준비물은 일단 이렇습니다. 1. 무지천 1장, 체크무늬천 1장 - 16 x 24cm 2. 본 1, 본 2 3. 실, 바늘, 가위, 수성펜(또는 연필), 자 엥?? 천 2장으로 만들 수 있는거 실화??? 네, 실화입니다. 쉽다고 했짜나요~(찡긋) 만드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어요.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어st) 1. 유튜브 동영상 보고 따라하기 https://youtu.be/wwrVHRkO-NQ 2. 블로그 사진 보고 따라하기 블로그에는 '본'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게 첨부했으니 본 그리기 귀찮으신 분들은 프린트해서 쓰세요! (내가 또 다 챙겨드릴게... 배려심 ㅇㅈ?) 자, 이제 저는 여러분의 만들기를 기대해 볼게요! 여러분은 만들기만 하세요!! 유노 왓암쌩? 글구 뭐... 맘에 들면 구독이나 좋아요 같은 것도 쫌 해주셔도 되구요. (결국 구독과 좋아요 해달란 뻔뻔한 얘기) 암튼 다음주 정말 춥다니까 옷 잘 챙겨 입으시구요! 다음엔 또 다른 만들기로 찾아올게요~
함께~하는 세상이 되길...
함께~하는 세상이 되길... 바람개비는 바람이 불지 않으면 혼자서는 돌지 못합니다. 이 세상 그 무엇도 홀로 존재란 없습니다. 사람도 혼자 살지 못합니다. 함께 만들고 같이 살아가는 것입니다. 사랑, 봉사, 희생 이런 마음이 내 안에, 우리 안에 있을 때, 사람도, 세상도 더욱더 아름다운 법입니다. 넘칠 때는 모릅니다. 건강할 때는 자칫 잊고 삽니다. 모자랄 때, 아플 때, 비로소,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는 한 걸음도 뗄 수 없다는 것을 절실히 알게 됩니다. 카톡도 혼자는 못합니다. 그냥 무턱대고 보내는 것이 절대 아닙니다. 우정과 사랑을 나누는 지인이 있기 때문입니다. 나는 카톡할줄 모른다고 주야장천 받기만 하는 사람은 참 멋 없는 사람입니다. 하다못해 유튜브만 뒤적여도 다른 사람이 발견 못한 좋은 내용을 얼마든지 찾아낼 수 있습니다. 그걸 보내면 됩니다. 어렵게 생각하면 아무일도 못합니다. 같이 살아야 한다는 말은 서로 돕고 살라는 의미입니다. 함께 어울리고, 함께 채워주고, 함께 나눠주고, 함께 위로하면서 아름답게 살자는 의미입니다. 이 세상 존재하는 그 무엇도 혼자서는 살 수 없습니다. 내가 못하는 것을 다른 사람이 하고, 다른 사람이 안 하는 일을 내가 하기도 합니다. 때론 상처를 입고 때론 손해도 보면서, 서로 돕고, 도전받고, 마음을 나누는 우리네 삶. 그렇게 함께 만드는 세상이 아름다워집니다. 건강이 최고 늘 처음처럼 오늘도 좋은 일만 있을 겁니다. 마냥좋은글.... ♣미국 의사협회에서 "백혈병과 암"의 원인을 찾아냈습니다. 그 원인은? 1. 물 대신 탄산음료를 자주 마신다. 2. 플라스틱 컵이나 종이컵에 담긴 뜨거운 음료를 마신다. 3. 비닐봉지에 담긴 뜨거운 음식물 먹는다. 4. 플라스틱 그릇이나 비닐 봉지로 전자레인지에 데운 음식을 먹는다. * 주의 : 플라스틱이나 비닐이 열을 받으면 52종의 암을 유발하는 화 학 물질이 발생합니다. 이 메시지는 100여개의 다른 메시지 보다 더 유용합니다. 소중한 자료인 이 글을 당신이 아끼는 사람들에게 널리 공유 해 주세요... 마냥좋은글드림... << 오늘의 추천 마냥 좋은글 >> 매일 커피를 마시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7가지 https://bit.ly/3hPt5LR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간단한 방법 11가지 https://bit.ly/3hPt5LR 시간 지나면 반드시 후회되는 35가지 https://bit.ly/3hPt5LR
아이가 너무 눈치가 빠르고 똑똑해서 생긴 비극......JPG
아이가 문제집/학습지를푸는걸 좋아한다고 거실 바닥에 늘어놓고 공부하고 6살인데 중학교 선행문제를 풀어서 찾아간 영재 서진이. 그런 서진이와 인터뷰 도중 PD가 퀴즈를 냈는데 서진이가 모르는 문제가 나오자 6살 같지않게 엄청 괴로워함. 너무 괴로워해서 PD가 그만하자고하는데 아이는 뛰어서 방 장롱안에 들어가버림 엄마가 달래려 해도 나오지않고 장롱안에서 쿵쿵소리는 내고 머리를 박는건지 손으로 치는건지 몰라도 괴로워함 장롱안에서 울었다는 서진이.. PD가 말을 걸어도 문을 닫아버리는 서진이 심리상담사에게 찾아감 아이보고 자랑을 하라고 했는데 "~밖에못해요" 라는단어에 왜그렇게 얘기하냐는 노규식 박사님.. 아이는 왜 사람들한테 잘하는걸 보여주고 싶다고 생각하게 된걸까 보통의 6살의 아이는 자기가 잘하는걸 자랑하기만 바쁜나이인데 자기가 못하는것을 더 먼저 걱정하는 서진이.. 엄마나 주위에서 자꾸 똑똑하다,잘한다고 얘기하니까 더이상 그 기대에 자신이 부응하지 못할까봐.. 두려움이 매우 커져있다느뉴ㅠㅠ 고작 6살인데ㅠㅠㅠㅠㅠ 학습지 푸는걸 좋아해서 하는게 아니라 엄마가 실망할까봐ㅠㅠㅠ 그렇다고ㅠㅠㅠㅠㅠㅠ '실망한다고요' 이 말을 아이 스스로 2번이나 반복해서 말함...ㅜㅜㅜ 에궁 ㅠㅠㅠㅠ 실망이라는 단어의 의미를물어보자 예를 들어 설명하는데 그 감정을 정확히 얘기해ㅠㅠㅠ 박사님이 얘기를 좀 더 하자고 옆에 다가가자 뒤돌아서서 눈물을 흘림 ㅠㅠ 눈물 흘리는거 보여주기싫어함 ㅠㅠ 이때 너무 짠했어ㅠㅠ 창문을 바라보면서 우는데 뒷모습이 너무 귀여우면서도 쨘하고..ㅠㅠㅠㅠ 박사님이 아이를 위로하려고 다 잘한다고 말하지만 아이는 계속 문제 내보라구ㅠㅠㅠ 사람들이 얼마나 애한테 문제 내고 맞추는지 보는게 반복됐으면 저런말을 계속 하는지ㅠㅠ 박사님이 난 니가 문제를 맞추는것보단 너의 기분이 좋은지가 더 궁금하다고 하니까 박사님의 말이 본인의 마음을 알아주는 말이었는지.... 그때부터 다시 펑펑울기 시작함...ㅠㅠㅠ 박사님이 꼭 안아서 달래주는데 ㅠㅠㅠ ㅠㅠㅠㅠㅠㅠ 너무 슬펐어ㅠㅠ 엄마가 실제적으로 공부하라고 강요한적은 없지만, 아이 스스로 본인이 문제를 풀고 맞추면 엄마가 좋아하는 모습이나 사람들이 자신에게 '잘한다'는 칭찬에 좋아하는 엄마의 모습을 보고 자기는 문제를 풀고 다 맞춰야하고. 똑똑해야한다는 강박관념에 사로잡혀있었다는..ㅠㅠ 그게 아니면 자기에게 실망할까봐 두려움에 떨고 있었고  박사님 말대로 '비극'...ㅠㅠㅠ 아이가 벌써부터 눈치가 빨라서 넘 안쓰러웠음 ㅠㅠㅠ 출처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 안녕하세요. 밀가루쌤영어입니다. 오늘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를 정리해 보겠습니다. 특히 유튜브의 외국인 댓글을 보시면 아래와 같은 SNS 영어표현을 자주 보실 수 있는데 처음 보시면 이게 무슨 영어인가???? 라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 특히 자주 사용되는 SNS 영어표현 7가지를 가지고 와 봤어요!! 1. OMG "Oh my god!"또는 "Oh my gosh!"라는 숙어의 약자 문구입니다. "맙소사!"나 "진짜야?!"등 놀라움을 표현합니다. "OMG they were killed!"(세상에! 그들이 숨졌다니!) "OMG I can not believe this is happening!"(진짜인가! 정말 일어났다니 믿을 수가 없군!) 2. LOL 웃음을 나타내는 인터넷 약자입니다. 정말 웃길때, 하하!! 를 표현할때 우리말의 ㅋㅋㅋ 와 비슷한 영어표현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LOL, It's so funny! ㅋㅋㅋ 정말 웃기다! 3. ASAP "지금"이라는 뜻입니다. "as soon as possible"의 머리 글자를 따서 만들어 졌습니다. "I'll do that ASAP"(이제 할거야) "Can you come here ASAP?"(지금 당장 올 수 있니?) "You should do your homework ASAP!"(숙제 지금 당장 해라!) 4. BRB "바로 올게" "be right back"의 머리 글자를 따서 만들어졌습니다. "Mom is calling me! BRB"(엄마가 부른다! 잠깐만 기다려) "Someone is trying to reach me. BRB" (누군가 부르고 있어, 잠깐만 기다려) 5. b / c "b / c"는 because의 의미입니다. "왜냐하면" 같은 의미의 약자로 'cuz' 'coz'도 있습니다. "Can I call you back? b / c I 'm on a train."(좀 이따가 다시 전화해도 되? 왜냐하면 기차에 탔거든) "I have to leave right now b / c I have work!"(지금 바로 나가야 해, 왜냐하면 일이 있어서) 6. OIC 의미는 발음대로입니다. Oh, I see을 나타냅니다. '알겠어'라는 뜻이죠. "That's why you said so! OIC"(그래서 네가 그렇게 말했구나! 알겠어!) "OIC! Finally, I got it!"(아하! 겨우 알았어!) 7. BTW "by the way"의 머리 글자를 딴 의미로 '그런데, 그건 그렇고'라는 뜻입니다. "BTW, are you coming to my party tmrw?"(그런데, 내일 파티 오니?) 어떠셨나요? 오늘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을 공부해 봤습니다. 글이 좋았다면 공감, 댓글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