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0+ Views

김연아와 아사다마오의 차이

모르는 사람이 보면 금메달 뺏긴 표정.
분하다.





진짜 금메달 뺏긴 사람의 표정.
여왕의 품격.


" 금메달은 나보다 더 간절한 사람에게 갔다고 생각한다"
썩은 빙판계에 왕림한 진정한 여왕이 아닐까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27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 나방 발로 차고 싶다
ㅋㅋㅋㅋㅋ 빵터짐요
저도 빵터짐에 한 표..ㅋㅋㅋㅋ
마오도 뛰어난 선수인데 상대를 잘못만난거지... 김연아는 너무 넘사벽이였다
한 10년 먼저 태어났으면 여신과 안붙었을 텐데
품격의 차이ᆢ
정말이런멘탈은...
마오는 누가봐도 실력으로 진거고, 연아는 누가봐도 심판매수 편파판정으로 진거라 오히려 표정이 반대여야 하는데, 정말 영와의 품격이란 이런것이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빠, 회가 먹고싶어요...
마트에 갈일이 있어서 간만에 와입이랑 둘이서 나가려고 하는데 뒷통수에 대고 아들이 저녁에 회가 먹고싶다고... 장을 보고 드라이브 겸 기장까지 왔네요. 와, 기장시장 공용주차장 잘 만들어놨네요. 주차장 건너편 건물 지하에 회센터가 있더라구요. 그래서 바로 직행. 오늘은 이 가게에서 주문하기로... 지상으로 다니다보면 대게 가게 총각들의 호객행위가 거슬릴수가 있습니다. 참돔회... 하, 여수, 통영에서도 맛 봤는데 맛이 여수>통영>기장 순이네요 ㅡ..ㅡ 우럭이랑 개상어도 데려왔어요. 우럭도 맛이 그닥인데요. 개상어는 백만년만에 먹어봐서 맛이 비교가 안되네요. 전반적으로 회맛을 비교해보니 이 집은 맛이 죄송하지만 좀 별로였어요. 회를 썰어주는 방법 때문인건지 어떤건지 좀 그렇더라구요. 매운탕거리도 챙겨왔지요. 회 그리고 와인과 함께 하는 주말 저녁입니다^^ 아들은 회를 먹어싶어 했지만 저와 와입은 쑥떡을 먹고싶어 했답니다. 근데 기장시장에선 못만났어요. 물론 저는 콩고물 묻힌 찰쑥떡, 와입은 쑥절편이었지만 쨌든 쑥떡. 집에 와서 한잔하며 쑥떡 이야길 하는데 회를 다 먹고난 아들이 갑자기 - 저희가 강제한거 절대 아님 - 시장에 가서 떡을 사오겠다고... 아들아 지금 그건 좀... 그러지 않아도 된다고 된다고 하는데도 굳이 굳이 갔다 오겠다는데 어쩝니까 ㅡ..ㅡ 버스 타고 시장까지 가서 떡집엘 갔는데 파장 시간이라 쑥떡은 없고 겨우 남아있는 저 떡들을 데려왔더라구요. 고맙다 아들아^^ 저희 저 아이들 남기없이 다 처리했지 말입니다... 아들이 시장에 간 동안 와입이랑 둘이서 쟤가 왜 저럴까 생각을 해봤는데 결론은 하루죙일 집에 있다보니 심심하고 깝깝해서 잠깐이라도 나가고싶어서 그랬을거다 였습니다 ㅋ
100년 전 사진 vs 현재의 풍경
넘나 슬픈 사진들을 발견했어여. 지구 온난화 이야기는 진짜 질리도록 들어왔잖아여. 북극의 빙하가 녹아가고 있다, 나중에는 빙하가 다 없어질거다 막 이런 얘기 여기저기서 들려 오지만 다들 심각성을 느끼지 못하고 있는것 같아여. 그쳐. 그래서 그 변화를 한눈에 보여주는 사진들을 가져와 봤어여. 100년 전에 찍힌 사진 속 풍경을 다시 찾아가서 같은 구도로 사진을 찍은 분이 계시더라구여. 금강산도 식후경...이 아니고 백문이 불여일견!!ㅋㅋㅋㅋㅋㅋㅋㅋ 배가고파서그만ㅋㅋㅋㅋㅋㅋㅋ 자 한번 보실까여?! 헐 ㅠㅠㅠㅠㅠ 장벽이었는데 벽이 사라졌네여유ㅠㅠㅠㅠㅠ 누가 이불을 걷었나봉가ㅠㅠㅠㅠ 왜 산높이가 다 낮아진거같지ㅠㅠㅠㅠ는 두꺼운 얼음들이 다 녹았기때무뉴ㅠㅠㅠㅠ 빙하도 밀물썰물이 있나영.... 그냥 바다가 됐네여ㅠㅠㅠㅠ 다 사라졌어ㅠㅠㅠㅠㅠ 포크레인 왔다간줄 ㅠㅠㅠㅠㅠㅠ 뭔가 전체적으로 엄청 휑해졌네여... 사람사는 세상에 100년이면 엄청 많이 바뀔 시절이긴 하지만 사람이 물리적으로 아무것도 건드리지 않은 이 곳이 이르케 많이 바뀌었다는건 그래서 날씨가 이 모양이 됐다는건 정말 넘나 무서운 일이니까여 여러모로 생각이 깊어지는 사진들입니다... 출처는 이 사진 찍은 분의 홈페이지예여.
시리아전 이 후 국대선수들을 비판한 기성용
이번 시리아전은 홈경기에도 불구하고 확실히 실망적인 부분이 있었죠. 기성용 선수가 주장으로서 할 말은 확실히 해줬네요. 특히 그동안 소문만 무성했던 선수들의 태도에 대한 부분을 기주장이 확실히 찝었습니다. '뭔가가 지금 문제가 있는거 같다.. 나라를 대표해서 뛰는건데...' 선수들이 경기장에서 감독이 주문한 전술 이행을 못한다는게 단순히 이들의 경기력 혹은 폼의 문제가 아니라는 겁니다. 나라를 대표해서 뛰는건데 간절함이나 애국심, 소중함이 없다는 거죠. 이는 곧바로 경기장에서 우리가 지겹게 들었던 '투혼'으로 투영됩니다. 단순히 경기력을 넘어 이기려는 의지와 나라를 위해 뛰는 투지가 경기장에서 직접 뛰는 선수들 사이에서 느껴지지 않는다는거죠. (움짤, 이미지 출처 - 펨코) 박지성, 이영표 같은 레전드들과 함께 대표팀 생활을 해봤던 기성용에게 지금 상황은 몹시 분노를 느끼기에 충분할 것입니다. 사실상 월드컵 최종예선으로 가는 길에서 미끄러질 수 있었던 오늘 시리아와의 홈경기에서도 선수들의 투지를 함께 뛰는 자신도 못느꼈으니 말이죠. 역시 거대한 영향력의 뒤에는 그만큼 큰 후폭풍이 따르는 것일까요... 선수들의 열정이 느껴졌던 국가대표 경기가 오늘따라 그립네요.
想你 張國榮 샹니 장국영 관람기^^
그래도 18주기엔 이런 공연을 보며 형을 한번더 추억할수 있어서 좋았네요... 기다리는 동안 댓글도 하나 남겨봅니다... 어, 뒤에 저분은 허관걸 형님인데... 알고보니 작년 콘서트 영상이더라구요. 너무 일찍 들어온건가... 이번엔 한글로 댓글 ㅋ 아니 이분은 우리에게 곽부성으로 익숙한 홍콩 4대천왕 궈푸청... 오늘 공연을 기획한 HiEggo 에서 작년에도 온라인 공연을 했는데 그 영상을 틀어주더라구요. 부성이형 눈빛이 살아있네~~~ https://vin.gl/p/3634446?isrc=copylink 드디어 공연이 시작될 모양이네요. 홍콩섬의 고층 건물들에 장국영의 작품들 그리고 그의 얼굴이 나타납니다... 2016년 가을 홍콩 가족여행 가서 스타페리 타고 침사추이 건너오면서 그리고 건너와서 봤던 홍콩섬의 야경은 정말 멋졌습니다. 하지만 오늘은 장국영을 위한 야경이 있는 멋진 밤이 됐습니다. 진짜 이런건 멋지다... 장발 장(Cheung) 이 메트로 보컬 그룹 한국에서도 공연한적이 있다고 하는데 중국어로 노래 부르는게 신기하게 들렸어요... 꽃국영 ㅋ 허관걸 형님... 1시간 남짓한 공연과 영상이었지만 너무 좋았습니다... 내년에도 볼수있게 되기를... https://youtu.be/8OBCPET4uYI 지금보니 영상 조회수가 80만이 훌쩍 넘었네요. 어제 못보신 분들 한번 보세요. 처음부터 보셔도 되는데 국영이형 영상은 30분부터 나온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