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up
50,000+ Views

청춘영화의 한장면 같은 SNS속 수지

빡세게 꾸미지 않아도 너무너무 예쁜 분위기 미인 수지가 좋다면

하트뿅뿅♥x1000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 진짜 예쁘다... 화보같다
넌 왜 이리 예쁘니 아버진 태권인인데
너 정말...이..ㅃ.....하....
이거 저승이랑 같이 여행가서 찍었다던데 ㅋㅋ
저승이랑은 백년해로 햇~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 혼자 여행한다
혼자서 여행 해보셨나요? 저는 겁이 많은 사람이예요..(뜬금없는 고백;;) 20살 무렵까지 혼자서는 밥도 잘 못 먹고 약속이 없으면 절대 나가지도 않고 쇼핑도 혼자는 안하고.. 뭐 그런 사람이었어요.. 그러던 어느 날.. 제일 친한 친구라고 생각했던 사람에게 상처받는 일이 생겼어요. 지금 생각해보면 상처 받을 일도 아닌데.. 제 성격이 사람을 너무 좋아하고 너무 믿고 좋아하는 사람에게 너무나도 의존적이라는 사실을 깨달았죠.. 지금이야 나이 먹으면서 이 일 저 일 겪다보니 그러려니~~~하게 되는 것도 있고.. 가족이 생기니까 내 가족 신경쓰기 바쁜 것도 있고.. 그래서 좀 나아지긴 했지만 그 때 당시엔 그게 너무 힘들었던거 같아요. 본론으로 돌아가서.. 상처받고 힘들던 저는 우연히 지하철역에서 한 장의 사진을 발견하게 됩니다 혹시 여기가 어딘지 아시는 분 있나요? 바로 우리나라 남쪽에 있는 섬 소. 매. 물. 도 너무 아름다워서 저 곳에 가면 속이 뻥 뚫릴것만 같았어요.. 그래서 집으로 돌아가 저기가 어딘지 검색을 시작했죠. 사진에는 통영이라고 써있어서 통영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통영에서 배를 타고 나가야 하는 곳이었다는;; 그 다음날 고속터미널 역으로 가 가장 빠른 시간의 통영행 버스표를 구매하고는 5분 후 버스에 오르게 됩니다. 이것이 2006년이던가? 혼자하는 여행의 첫 시작이었어요.. 우선 통영버스터미널에 내려 비치되어 있는 여행 지도 한 장을 들고 무작정 택시를 타고는 "여자 혼자 숙박하기 좋은 곳으로 데려가주세요! " 그랬네요 ㅋㅋ 지금 생각하면 완전 미쳤구나 싶어요 무슨일이라도 당하면 어쩌려고 전 그랬을까요.. 그래도 좋은 분을 만나서 통영에서 가봐야할 곳, 먹을만한 음식 등의 정보를 수집했어요 무슨 호텔이라고 써 있는 곳에 내려주셨는데 지금 생각하면 모텔인듯 ㅋㅋ 주인 아주머니가 한 참 보시더니 혼자 왔냐고.. 잠만 자고 가요? 어디서 왔어요? 등등 물어보시더라구요. 지금 생각하면.. 죽으러 온 줄 아신거 아닌가 싶어요 ㅋ 짐을 풀고 여객터미널에 전화를 걸어서 소매물도 가는 배편을 확인했더니 하루 2번 운항 한다고 하더라구요. 아침 7시반, 점심 2시 다음날 아침 소매물도로 출발하기로 하며 밖에 나가 통영일대를 구경하고 다녔어요 충무김밥도 먹고.. 시장도 구경하고 통영대교였나? 거기도 건너고 ㅋㅋ 하루를 그렇게 보내고 숙소에 돌아와 TV에서 하는 소울메이트 드라마를 보았어요. 거기서 혼자 보고는 완전 소울메이트 광팬되어버린 ㅋ 쓰다보니 완전 옛날 이야기 ㅋㅋ 다음 날이 되어 소매물도에 가는 배에 몸을 싣고 1시간 반 정도를 배타고 들어갔어요. 파도가 그렇게 높은거 첨 봤어요 ㅋㅋ 배를 덥칠 정도였던 기억이 ㅎㅎ 도착하니 우리나라 바다 중에 바닥이 보이는 바다는 처음 이었어요!! 보라카이 물 빛을 거기에서 보고 왔네요 배에서 같이 내리신 분께 여쭤보니 사람사는 집은 딱 세곳이라고 하더라구요 ㅠㅠ 진짜 사람보다 흑염소가 훨씬 많았어요 핸드폰도 잘 안 터지고.. 길도 미끄러워서 바로 옆은 낭떠러지고.. 엄청 무서웠는데 섬에 사진촬영 온 중년여성 두 분의 뒤를 쫓아 꼭대기에 올라갔어요. 아.. 근데 펼쳐지는 광경을 보고는 믿을수가 없었어요.. 너무너무 아름답더라구요.. 아무도 없는 곳... 혼자 섬의 꼭대기에 앉아 있노라니 뻥뚫린 바다와 맑은 공기.. 하늘 이 모든게 너무 아름다웠어요.. 배 시간 되기 전까지 몇 시간을 하염없이 앉아 있다 왔네요.. 혼자하는 여행이 이렇게 좋은거라니.. 지금도 그 때의 기억은 잊을수가 없네요. 그렇게 시작한 혼자여행으로.. 혼자 무언가를 하는 시간들을 즐기게 된거 같아요^^ 그 때 얻은 용기로 두번째 혼자 여행은 2010년 도쿄 결혼한 대학동기가 도쿄에 살고 있어서 만나러 갈겸 다녀온 여행.. 이 때도 너무 좋았어요 ㅋㅋ 사귄지 2주 된 남친 혼자두고 여행갔다가 헤어졌지만요..;; 아사쿠사에서 재미삼아 했던 점괘가 헤어진다고 나오더니.... 안 믿었는데 우리 너무 좋았었는데.. 웬열.. 소오오름... 세번째는 제주도였어요 제주도야 안녕~ 혼자 싱글벙글 ㅋㅋ 연구원으로 근무하던 시절 워크샵으로 제주도에 갔다가 일정 연장해서 여행하고 돌아왔네요 제주도에 처음 가본게 혼자여행이라니 ㅋㅋ 그 때 묶은 숙소에서 우연히 아는 사람을 만나고 재밌었더랬죠^^ 그리고 마지막은 2014년 여름 파리와 런던.. 결혼하고 처음했던 혼자여행이예요 회사 퇴직하고 퇴직금으로 다녀왔다는 ㅋㅋㅋ 그 때는 몰랐어요 ㅠㅠ 마지막이 될지도 모르는 기약없는 혼자여행 일줄은ㅠㅠ 이제는 아이가 있으니 혼자서는 못하겠죠 ㅠㅠ 너무나도 아름다웠던 몽생미쉘, 옹플뢰흐, 생말로.. 그리고 파리에서 기차타고 두시간이면 도착하는 런던 당일치기 여행까지.. 그립고 그리운 날들이네요.. 여러분은 혼자서 여행해보신 적 있으세요?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하는 여행도 즐겁지만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고 나혼자 하고 싶은대로.. 내가 원하는대로 나와의 대화가 가능한 시간.. 저는 혼자하는 여행이 너무너무 매력적인거 같아요!! 아 사진들 보니 역마살 돋네요 ㅠㅠ 요즘 좋은 여행지는 어디가 있을까요? 추천해주세요~~~
[충격] 당신이 몰랐던 해외 관광지들의 실체 2탄
며칠전에 올렸던 카드 [충격] 당신이 몰랐던 해외 관광지들의 실체(궁금하시면 클릭) 에 많은 분들이 공감과 허탈과 비공감을 보여주셔서 ㅎㅎ 같은 시리즈 2탄을 가져와 봤어여...ㅋ (당신이 생각하는 몰디브에서의 아름다운 휴가) (당신이 실제로 보게 될 몰디브 풍경) 에이... 이... 이건 아니져?...ㅠ (당신이 상상하는 트래비분수 풍경) 자 이제 저기 가운데 앉아서 뒤로 동전을 던지면 되겠지?ㅋ (당신이 실제로 만나게 될 트래비 분수) 줄서서 동전 던져야 될 기세 ㅋㅋㅋㅋ (당신 상상 속의 스톤헨지) 보라 저 장엄함 ㄷㄷㄷ (당신이 실제로 보게 될 스톤헨지) 스...스톤헨지인가 피플헨지인가 ㅋㅋㅋㅋㅋㅋㅋㅋ (에베레스트를 등반하는 상상) (하지만 실제로 등반한다면?) ㄷㄷㄷㄷ 진짜 이래여? 대박... (당신이 생각하는 코펜하겐 인어공주 동상) (당신이 실제로 보게 될 풍경) ㅋㅋㅋㅋㅋ 이거 그 뭐지 한국에도 있잖아여 동피랑인가 감천마을인가 그 어린왕자여 ㅋㅋㅋㅋㅋㅋ 사진찍으려고 줄서있다고 ㅋㅋㅋㅋㅋ (당신이 상상하는 나이아가라폭포) (폭포를 보러 갔을 때 당신이 보게 될 풍경)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물도 사람도 풍년이네여 ㅋㅋㅋㅋㅋㅋㅋㅋ (히말라야에서 이런 캠핑하는 상상을 하져?) (그러면 이런걸 보게 될거예여...ㅋ) ㅋㅋ 근데 같이 있어야 덜 위험한거 아니겠어여?ㅋ (당신이 생각하는 아리조나의 앤틸로프캐년) (실제 당신이 보게 될 풍경) 어딜 가나 사람...ㅋ (당신이 상상하는 치앙라이의 화이트템플) (실제로 보게 될 풍경) 그러니까 다리가 어딨다구여?ㅋㅋ (넘겨보세여) 이건 진짜 격공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가 갈때만 맨날 이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 http://www.boredpanda.com/travel-expectations-vs-reality/ __________________________ 물론 대부분 성수기라 그런거지만 우리가 뭐 비수기에 여행 갈 일이 얼마나 되겠어여 결국 우리가 보게 될 풍경은 ㅠㅠㅠㅠㅠㅠㅠㅠ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래도 우리 가여 그래도 가야 가여 우리 여행가여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펌] 냉혹한 기적의 소나무
옛날에 일본에서 도호쿠 대지진 일어나서 개작살나고 후쿠시마 터진 거 기억나냐 존나 난리도 아니었는데 암튼 인간만 죽은게 아니라 쓰나미 몰려오면서 해안가에 심어놨던 소나무들도 다 개작살이 났거든 근데 우리의 일본인들이 나중에 사고현장 찾아가보니까 굉장한 게 하나 있었음 7만 그루가 넘게 서있었던 소나무가 다 쓸려나갔는데 딱 한 그루만 살아남아서 서있던 거임. 이 소나무는 약 250년을 살아온 높이 30m의 존나 큰 소나무였음. 그걸 본 갓본인들은 꺼이꺼이 눈물을 흘리면서 혼또니 스고이다네를 외치면서 이것은 꺾이지 않는 갓본인을 상징한다면서 기적의 소나무라고 부르기 시작했음 뭐 다 떠내려갔는데 혼자 서있는 걸 보면 좀 감격스러울만도 한데 그 뒤가 참 일본스럽다 일본인들이 이 기적의 소나무를 랜드마크로 만들어야 한다면서 야단법석을 떨기 시작한거임. 지역의 마스코트를 만들어야 한다느니 아이돌로 만들어야 한다느니 심지어는 이 나무새끼를 주인공으로 연극이랑 드라마도 만들어졌음. 근데 그렇게 야단법석을 떠는 와중에 문제가 생겼다. 학자들이 소나무를 다시 찾아가보니 이 새끼 이미 뒤진 상태인거임 꺾이지 않은 갓본인의 정신(이미 뒤짐) 원인이 뭐였냐면 쓰나미에 뿌러지지만 않았을 뿐이지 뿌리에 바닷물이 다 들어가서 전부 썩어버린게 원인이었다 즉 처음부터 서있기만 했지 뒤진 상태였다는 거지 존나 뻘쭘해진 상황이었다 뿌리가 썩어서 고목이 된 상태인만큼 언제 뿌러져 뒤질지 모르는 나무를 가지고 그렇게 야단법석을 떨었다니 이대로라면 관광자원도 뭣도 못하게 생겼고 뭣보다 기적의 소나무라 치켜세워놓고 뒤져버린지라 좀 쪽팔린 상황이니 일본인들은 서로 눈치를 보다가 해결책을 도출하는데 죽었으면 다시 살리면 되는 거 아니냐는 참 어메이징한 방법이었다 과연 바이오하자드를 만든 나라답다 그리하여 기적의 소나무를 부활시키려고 부두술사들이 불려오게 된다 뭐 영양액이라도 듬뿍 먹여주고 그랬을거 같지? 갓본인들은 그렇게 시시한 방법을 쓰지 않았다 주저없이 소나무를 갈기갈기 찢어버렸음 잎 하나 하나 가지 하나하나 하나도 남기지 않고 전부 잘라버린 다음 줄기까지 꺾어  버렸다 그런 다음 가지, 잎을 전부 새로 만들고 개작살낸 줄기 안에는 철근을 심어서 좀비 소나무를 만들어버렸다. 짤 보면 알겠지만 걍 겉만 나무처럼 보이는 거지 속은 그냥 철근이다. 꺾이지 않는 갓본인의 정신(터미네이터) 그게 이 결과물이다 원본은 줄기 빼곤 거의 남아있지도 않음. 그나마도 안에 철근 심어놓고 겉은 방부제에 절여놓은 거고 가지랑 잎은 원래 있던 건 다 짤라버리고 방부제 듬뿍친 가짜로 갈아치운 상태다 이것만 봐도 상당히 병신같긴한데 문제는 여기 들어간 예산이다 높이 30m짜리 소나무를 통째로 좀비로 만드는데 들어간 비용이 싸진 않겠지? 약 1억 5천만엔이 들어갔다. 참고로 2019년 지금까지도 도호쿠 대지진으로 집 없이 살고 있는 피난민들이 5만명이 넘는데 이딴데 예산을 10억을 넘게 쏟아부었다. 뭐 의미가 있는건 알겠는데 전후과정이 존나게 바뀌지 않았나 싶은데 뭐 그러거나 말거나 여전히 일본은 이 소나무의 복제품, 소나무 파편, 소나무가 그려진 동전 등을 신나게 관광상품으로 팔아먹고 있다 꺾이지 않는 갓본인의 정신 스고이 [출처 : 디시인사이드 고질라맛스키틀즈]
일본 기차여행을 위한 유용한 툴과 참고도서
일본 기차여행에 좀 더 구체적이고 실질적으로 다가갈 수 있도록, 일본 기차여행에 도움이 되는 몇 가지 툴과 정보가 될 만한 책에 대해서 소개해 드리고자 합니다. 1. 시각표(時刻表) 일본에서 기차여행을 하다보면 ‘시각표(時刻表)’라는 책을 들고 있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습니다. 이 ‘시각표’에는 일본의 모든 기차들의 시간표가 작은 글씨로 빼곡히 씌어 있는데, 성경책보다도 많이 팔린 일본 최고의 베스트셀러라고 합니다. 시각표를 들고 기차여행을 하는 사람은 ‘고수’ (혹은 오타쿠)라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한국에서 미리 기차여행의 코스와 시간을 다 조사해서 가기 때문에 시각표를 가져가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제가 좋아하는 어떤 분은 수년전에 “인터넷이 편한 건 알지만, 시각표를 넘겨가며 줄을 긋고 행선지를 상상하는 기분을 결코 대체할 순 없다. 초속 5센티미터의 주인공처럼.”이라고 말하더군요. 저도 언젠가는 아무런 사전 계획 없이 시각표만 들고 정처 없이 여행을 떠나보려고 합니다. 2. HyperDia HyperDia는 인터넷 환경에서 PC나 모바일로 검색하는 일본 열차 시각표입니다. 출발역, 도착역, 날짜와 시간을 기입한 후에 검색하면 추천하는 경로들을 시간 순으로 나타내줍니다. 각 경로의 출발과 도착 시간, 환승역, 열차 종류, 소요 시간, 요금 등을 알 수 있습니다. 일본어와 영어 버전이 있고, PC는 무료인데 모바일은 유료입니다. 모바일 HyperDia 1년 사용료는 21,000원입니다. 3. 전국철도여행(全国鉄道旅行) 일본 전국의 JR과 사철이 다 나와 있는 철도 노선도입니다. 홋카이도에서 규슈까지의 전국 철도 노선도가 1장의 자바라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내가 여행 갈 곳에 어떤 철도와 역이 있는지를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좋습니다. 4. 에키벤 ~철도 도시락 여행기~ (하야세 준. AK. 원제 駅弁ひとり旅) 일본에서 큰 인기를 얻어서 영화로도 만들어진 만화인데, 한국어 번역판이 나와 있습니다. 제가 일본 기차여행에 대해서 가장 많은 정보를 얻고 있는 책입니다. 일본 열도는 물론 오키나와, 대만, 사할린까지 철도, 역, 에키벤에 대한 정보가 구체적이고도 풍부하게 나와 있습니다. 각권의 지역은 다음과 같습니다. 1권 : 규슈(九州) 2권 : 시코쿠(四国)/추고쿠(中国) 3권 : 간사이(関西) 4권 : 홋카이도(北海道)1 (남부 및 중앙부) 5권 : 홋카이도(北海道)2 (동부) 6권 : 홋카이도(北海道)3 (북부) 7권 : 도호쿠(東北)1 (아오모리, 아키타) 8권 : 도호쿠(東北)2 (이와테, 미야기) 9권 : 도호쿠(東北)3 (야마가타, 후쿠시마) 10권 : 기타칸토(北関東) 11권 : 추부(中部)1 (나가노) 12권 : 추부(中部)2 (기후) 13권 : 도카이(東海)1 (나고야) 14권 : 도카이(東海)2 (시즈오카, 야마나시) 15권 : 간토(関東) 별권 : 대만+오키나와편 5. 저스트고 낭만의 일본 기차 여행 (박정배. 시공사) 출판된 지 10년이 넘었지만 그 방대한 정보로 인해서 지금까지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는 책입니다. 비록 지금은 절판되었지만 중고로 구할 수 있습니다. 6. 기차홀릭 테츠코의 일본철도여행 (문정실. 즐거운상상) 이 책도 출판된 지 10년 가까이 되었지만 많은 아기자기한 정보를 제공해줍니다. 책 제목의 테츠코(鉄子)는 여성 철도 매니아를 일컫는 말입니다. 남성 철도 매니아는 텟짱(鉄ちゃん)이라고 부릅니다. 7. 일본 철도 명물 여행(이토 미키. 에디션더블유) 여성 감성의 기차여행 코스에 대한 정보를 예쁜 그림과 함께 제공하고 있습니다. 8. 홋카이도 보통열차 (오지은. 북노마드) 기차를 좋아하는 가수 오지은 씨가 보통열차를 타고 홋카이도의 구석구석을 2,400km의 거리를 달린 여행기입니다. 그녀는 29살에 스스로를 돌아보고 달라지고 싶다는 생각으로 여행하였고, 여행하면서 느낀 청춘과 기차에 대한 생각을 일기처럼 썼습니다. 9. 드로잉 일본 철도 여행 (김혜원. 씨네21북스) 일러스트레이터인 저자가 한 달간 일본 전국 기차여행을 하면서 스케치한 그림을 중심으로 한 여행기입니다. 10. 일본기차여행 (인페인터글로벌. 꿈의지도) 홋카이도에서 규슈까지 기차여행하기 좋은 일본의 38개 도시와 기차역과 역 주변 관광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 일본의 지역 구분
Things To Say To Our Idols On Twitter, Instagram, etc.
안녕하세요! So, I've been on Twitter and for the past few days, I've been seeing fans replying to idols' tweets, saying, "F*** me." or "Daddy." I think this is extremely disrespectful to our lovely, hard-working idols. Here are some nice things to say to our idols on Twitter and Instagram. ^^ (This ___ means someone's name goes there! ^^) ___ 사랑해. (I love you, ___.) 화이팅! (Fighting!) ___ 힘내. (“___, I support you." or "___, feel better.”) ___ 힘내고 사랑해. (___, feel better. I love you.) 항상 응원해. (I support you always.) ___, 생일축하해요. (Happy birthday, ___.)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좋은날을지내요. 사랑해요. (Always stay happy and healthy. Have a good day. I love you.) 이런 소문에 휩쓸려 맘아파하지말아요.사실이 아닌걸알아요.우리가 항상 뒤에있을께요. 힘내요, 알았지요? (Please don't let rumors get to you. We know they're fake. We're always here to support you guys. Keep your heads up, okay?) 본인을잘챙겨주세요. 힘들게노력하는것을알고있으니까 많이 걱정하기도하지만 뿌듯해요. 당신이 건강하고 행복할때 우리팬들도 가장행복해요. (Please take care of yourselves, we know you work very hard and this makes us both very proud and worried. Your fans are happiest when you are happy and healthy.) 기쁨가득한날을 보냈으면 좋겠어요. 많이사랑해요. 건강하고 많이쉬세요. (I hope you have a wonderful day full of joy. I love you very much. Stay healthy and rest lots!)
수지의 바로 그 눈썹 따라잡기 결이 살아있는 눈썹의 비밀!
평소보다 조금만 공들여서, 수지처럼 자연스러운 눈썹을 그려 봅시다 +ㅁ+)/ 언제나 어디서나 그렇듯이 메이크업과 화장품 이야기로 하루를 시작하는 저..☆ 예전에는 그냥 모든 게 좋고 모든 게 예뻐 보였었는데 이제 세월도 시간도 흐르다보니 화장에도 저만의 취향이 생기더라구요. 예를 들자면, 오늘 이야기할 눈썹 스타일. 저는 부자연스러운 눈썹을 정말!!!!!!!! 정말!!!!!!! 좋아하지 않아요. 얇은 눈썹, 아치형 눈썹, 굵은 눈썹, 짧은 눈썹 다 좋아하지만 부자연스러운 눈썹은 도저히 품을 수가 없습니다. 염색한 머리카락에 맞춰서 눈썹 터치하는 게 무척 귀찮은 일이고 번거롭다는 것을 알지만.. 그냥 눈썹 시작부터 끝까지 뭉쳐 있는 듯한 이런 인위적인 눈썹 메이크업..... 이런 눈썹은 정말 절 슬프게 해요(...) 또 제시카가 나온 건 제가 제시카를 싫어해서가 아니라 제시카의 눈썹을 이야기하고자... 제시카.. 미안해요.. 그렇다면 제가 좋아하는 눈썹의 이상향은 무엇이냐 그것은 바로 수지의 눈썹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촘촘하면서 숱도 적당하고, 선명한 이목구비와 균형이 맞도록 정말 적당히 깔끔하게 손질한 눈썹이 참 예쁘지요 :) 사진을 보면 아시겠지만.. 예전에는 앳된, 생기있고 자연스러운 느낌을 위해 약간의 눈썹 주변 잔털도 밀지 않고 두었었는데요. 화려하거나 도드라지는 포인트 메이크업을 하던 예전보다 조금 더 성숙한 메이크업을 하는 요즘! 은 정말정말 깔끔한 메이크업을 한 모습이에요. 적나라한 사진.. 수지.. 미안합니다.. 블러셔를 했지만 하지 않은 것처럼, 눈화장 역시 거의 하지 않은 것 같아 보이지만 진짜 진짜 공임이 많이 들어 간 음영 메이크업을 했고, 눈썹도 인위적이거나 강하지 않게 눈썹모를 최대한 살리는 자연스러운 화장을 하였어요! 여러분! 화장을 해야 내추럴해집니다.. 자연스럽게 예쁠 수 있는 건 정말 그 사람이 고수이기 때문에... 아무튼. 이런 제 취향저격 수지의 눈썹, 자연스러운 메이크업 기술의 정점 정샘물 아티스트 사단의 동영상으로 알아보아요♡ 1단계 유분 잡기 브러쉬에 파우더를 묻혀, 눈썹 표면을 터치해주면서 눈썹 사이사이에 있는 유분을 잡습니다. 사용한 제품은 베네피트 헬로 플로리스 파우더(아이보리 컬러)입니다. 2단계 눈썹 형태 잡기 베이지 색깔 섀도우로 눈썹의 기본적인 형태와 각을 잡습니다. 사용한 제품은 미키모토 코스메틱 MC 파우더 아이브로우(라이트 브라운) 총 3종의 컬러 중에서 연베이지 컬러와 중간의 라이트 브라운을 섞어 썼어요. 3단계 눈썹 빈 곳 메우기 브라운 컬러의 아이브로우 펜슬로 눈썹 사이에 보이는 빈 곳을 살살 메워줍니다. 강하게 메꾼다! 라는 느낌이 아니라 정말 손의 힘을 빼고서 약하게, 살살이라는 느낌이 팁. 사용한 제품은 슈에무라 하드포뮬라(07 월넛 브라운), 연예인들도 쓰고 샵에서도 쓰고 우리들도 쓰고 자연스러운 눈썹 펜슬로는 워낙 유명한 제품이죠? :) 4단계 눈썹 결 그려넣기 브라운 색상의 젤 라이너를 브러쉬에 묻혀 (짱짱한 인조모 사용을 추천합니다!) 눈썹 사이사이에 직선 느낌으로 작게 작게 그려주세요. 눈썹모 결처럼 보이도록 브러쉬를 세워서 모의 끝 쪽으로 터치해주세요. 어떤 제품을 사용했는지에 대해 언급이 없었는데, 젤 타입의 브라운 색상 아이라이너라면 다 괜찮지 않을까 하는 것은 저만의 궁예.. +_+ 5단계 눈썹 결 고정하기 투명 마스카라를 사용해서 눈썹 모가 두, 세 가닥씩 뭉치듯이 발라주세요. 튜토리얼에서는 바람 슉슉 넣는 기구를 썼지만 당연히 그런 게 없는 우리들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손으로 대충 바람을 부쳐서 고정시켜도 될 것 같아요. 사용한 제품은 더페이스샵의 페이스잇 올어바웃 마스카라(02 투명)입니다. 에뛰드의 마스카라 픽서, 투명 마스카라 픽서도 다 쓸 수 있을 것 같습니다'0')/ 이것은 비포 앤 애프터. 너무 예쁘죠☆ 언제나 제게 기쁨과 정보를 주는 정샘물 유튜브의 동영상, 흐릿한 아이브로우 결 있어 보이게 표현 - Tip to draw textured eyebrow 영상으로 움짤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