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adst
1,000+ Views

틀리기 쉬운 한글 맞춤법

출처: 아는것은힘이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uperknowledge/ sns를 하다보면 맞춤법이 틀린 글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맞춤법을 틀리면 그 사람의 인상까지도 영향을 받는다고 하네요. 호감이었던 사람이 멍청해 보이거나, 비호감으로 바뀌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많이 틀리는 단어 위주로 정리해 보았습니다!! 1. 몇일?? 며칠?? - 아마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무조건 며칠이 맞습니다. 몇일이라는 단어는 아예 사전에도 없습니다 :) 몇일 전에, 몇일이나 걸리냐, 몇월 몇일이지? 몇일만 있으면 등등 전부 다 틀린 단어입니다. 네이버에 몇일이라 치면 며칠의 잘못된 표기 라고 나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수강신청이 며칠까지인가요??' 라고 해야 맞는 문장입니다. 2. 대요?? 데요?? - 대요와 데요도 많이 틀리는 맞춤법입니다. 데요의 예문으로는, '제가 지금 코트를 사려는데요' '제가 모쏠인데요' 등등이 되겠습니다. 즉 자신의 상태나 행동을 얘기할 때는 데요 가 맞습니다. 대요가 쓰이는 예문으로는, '이마트에서 지금 세일한대요' '여친이 저를 사랑한대요' 등이 되겠습니다. 즉 자기의 행동이 아닌 남의 행동이나 남에게 들은 이야기를 다른 사람에게 전할 때는 대요가 맞습니다. 3. 다르다?? 틀리다?? - 다르다와 틀리다는 저도 넋 놓고 쓰다보면 자주 틀리는 맞춤법 입니다. 다르다는 비교가 되는 대상이 서로 같지 않을 때 쓰이는 말 입니다. '제 취향하고 완전 다르시네요' '핸드폰 번호가 다르네요' 이렇게 쓰이죠. 틀리다는 올바르지 못하거나 맞지 않을 때 쓰여요 '너의 행동은 틀렸다' '답이 틀렸다' 이런 식으로 쓰입니다. '제가 갖고있는 것과는 틀리네요' 는 '틀린' 문장이 되겠죠? 4. 되?? 돼?? - 되와 돼는 저도 며칠 전까지 많이 틀리던 맞춤법인데 친구의 설명을 듣고 한 번에 알았어요. 되 대신에는 하, 돼 대신에는 해를 넣어서 어색하지 않으면 맞게 쓴거라고 합니다. '이거 해도 되요(하요) 돼요(해요) 둘중에는 해요가 어색하지 않으니 이거 해도 돼요?? 가 맞는 말입니다. 5. 왠?? 웬?? - 이것도 많이들 헷갈리시죠?? 간단하게 말씀드리면 오늘은 왠지 라고 쓸 경우를 제외하고는 전부 웬이 맞습니다. 웬 떡이니, 웬 일이니, 웬 오징어가 저기에 모두 웬이 맞습니다. 왠지는 왜인지의 준말이므로 절대 왠 혼자서 쓸 수 없고 뒤에 항상 지가 따라와서 왠지 라고 해야 맞습니다. 따라서 왠지 말고는 전부 웬으로 생각하셔도 무방하다고 생각되네요^^ 6. 어떻하죠?? 어떡하죠?? - 이거는 정말 꼭 알아두셔야 합니다. 제 주위 사람들에게 물어본 결과 어떻하죠라고 쓰는 사람이 제일 무식해 보인다고 하네요. 암튼 어떻하죠는 정말 틀린 말입니다. 표준어는 어떡하죠 가 맞고 어떻이 정 끌리신다면 어떻게 하죠? 어떻게 해요? 라고 쓰시면 됩니다. 7. 문안하다, 어느게 낳나요, 아픈거 어떻게 낮나요. 어의없네 - 문안하다 : 어르신께 문안인사 드리세요. 어느게 낳나요 : 누군가 애기를 낳겠죠. 아픈거 어떻게 낮나요 : 자세를 낮추면 나아요. 어의없네 : 너란 여자 정말 어의없다. 진짜 아직까지 이거 틀리는 분은 없으시겠죠? 무난하다 어느게 낫나요. 아픈거 어떻게 낫나요. 어이없다 가 표준어 입니다. 8. 드러나다?? 들어나다?? - 결론부터 말하자면 무조건 드러나다 입니다. 들어나다 라는 말은 사전에 없어요. 드러나다는 알려지지 않은 것이 밝혀지다 나타나다 라는 뜻으로 정확한 표준어 입니다. 따라서 '여자친구가 바람 피우는게 드러났어요!!' 가 맞는 말입니다. 9. 사람으로서?? 사람으로써?? - 서와 써도 많이 헷갈리는 맞춤법입니다. 서는 자격을 나타냅니다. '내가 사람으로서' ' 내가 니 남친으로서' 둘다 자격을 나타내니까 서가 맞습니다. 써는 도구나 수단을 나타냅니다. '내가 몽둥이로써 커플을 막겠다' '내가 유용한 정보를 올림으로써 사랑 받고있구나' 도구나 수단이므로 써가 맞겠지요 ^^ 일단 가장 많이 틀리시는 단어 위주로 정리해 보았습니다. 말씀드리지만 저도 정말 많이 틀리는데 조금이라도 도움 드리고자 쓴거니 너무 안좋은 눈으로 보진 말아주세요 :) ♣ '아는 것이 힘이다' 의 콘텐츠가 유용하셨나요? 그렇다면, '좋아요'를 꾸욱~~ 눌러주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디언지 - "곧 세계는 알아볼 수 없을 것"
온난화 기후재앙 이야기 가디언지에 좋은 기사 있어서 가지고 와봄 영어 되면 그냥 읽고 안돼도 ㄱㅊ  밑에 요약함 - 런던대 교수 빌 맥과이어의 논설 모든 기후학자들의 주장은 아님 - 재앙을 돌이킬 수 있는 임계점은 이미 넘었다 다른 기후학자들 대부분이 '아직 멈출 수 있다'고 주장하는 건 일종의 유화정책(appeasement)같은 것 그러니까 공적인 자리에서 사람들 들을 때 쫄지 말라고 하는 말이고 사석에서는 훨씬 공포어린 분위기에서 말이 오간다 - 책 쓰다가 영국에서 40도 깨졌다는 이야기 들어서 다시 썼음 겨우 평균 1도 올랐는데 이지경인거 봐라 초기 기후모델 예측보다 지금은 훨씬 온도가 가파르게 오르는 중인데 앞으로는 어떻게 될 것 같음? - 21년엔 cop26 회의에서 2030년까지 탄소 배출량 45% 줄여야 한다고 결론지음 (cop26 = 파리협정 후에 자세한 내용 정하는 회의. 국제적인 탈메탄 서약 / 석탄 단계적 감축 합의됨) (물론 1.5도 달성 시나리오와는 거리가 멈 그러려면 석탄발전부터 완전히 멈춰야 할텐데 그럼 얼어죽을 사람 많기도 하고 중국 인도가 반대해서 무산) 하지만 배출 감축이 정말 완벽하게 이뤄지는 가장 희망적인 경우에서도 지구는 결국 2.4도~3도 오를거라고 예측됨 하지만 이대로면 2030년까지 배출량은 줄기는커녕 이대로면 14% 넘게 증가할거임 10년 뒤 1.5도 상승? 그보다 전에 1.5C 가드레일은 개박살날것 - 세계가 좆같이도 늑장부리는 이유를 맥과이어는  무식해서/타성에 젖어서/형편없는 통치력탓에/말귀를 쳐 못알아먹어서/기후변화 부정론자의 거짓말이 방해공작을 형성했고 그 짓이 인류가 1.5도 가드레일 앞으로 0.5도 안까지 몽유병 환자마냥 걸어오게 만들었다고 생각함 - 이런 상황에서 '기후 붕괴'는 피할수 없음 대신 온실세계에 적응하고 악화를 막기 위해 조치가 시급함 빌 맥과이어는 여전히 재앙은 불가피하지만 멸종은 막을수 있다고 봄 - 빌 맥과이어가 보기에 이건 전시상황 수준임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는 뜻 그러니까 부디 1. 어디 갈거면 전기차/대중교통/걷기/자전거타기 2. 고기 덜 먹기 3. 비행기 타지 말기 4. 지역/국가의 대표자에게 탄원 5. 기후 비상사태에 대해 논의하는 정치인에게 투표하기 - 물론 그래도 우리는 좆될것이다 조금이라도 덜 좆돼보자 이거지 3줄 요약) - 학자들은 사석에선 더 암울한 이야기를 나눈다 - 우리는 이미 좆됐고 노력하지 않으면 그보다 더 좆될 것이다 - 덜 좆되기 위해서라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아마 이건 2040년쯤에 우리가 쌀밥에 백김치라도 얹어서 먹을지  아니면 풀죽과 단백질블록이라도 배급받아 먹을 수 있을지 그도 아니면 다 타죽게 될지를 결정하는 문제일 것 (출처) 원래라면 8월 말에 와야 했을 두번째 장마가 지금 이렇게 큰 단위로 덮친 것도 기후 변화의 한 부분이죠. 멸종까지 논할 정도로 큰 위기라고 합니다. 나 하나 노력한다고 뭐가 달라지겠냐는 생각이 들 수도 있겠지만 나 하나가 모이다보면, 기술이 우리를 살릴 수 있을 경지까지 갔을 때 조금이라도 유의미한 버팀이 될 수 있지 않을까요.
반사 작용으로 생긴 '착시효과' 사진들
트램펄린에 고인 물로 인해 사라진 것 같이 보인다 물과 거울, 유리, 금속 등의 물건들은 주변의 모습을 반사하는 독특한 성질을 가지고 있다. 직진하는 빛의 방향을 바꾸어 되돌려 주는 특징을 가지고 있어 물체의 형상이 비추어 보이는 모습을 보여준다. 반사 작용으로 인해 형체를 되돌려 주는 물건들은 시각적 착시 효과도 만들어 낸다. 반듯하게 빛을 되돌려 주는 ‘정반사’와, 울퉁불퉁한 면이 사방으로 빛을 돌려주는 ‘난반사’ 등으로 인해 원래의 형태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다. 본래의 것과는 다른 왜곡되고 구부러진 형상은 이것을 보는 사람들을 크게 혼란스럽게 만들 수도 있다. TV가 창문에 반사되어 진주 귀걸이를 한 소녀가 옆집에 있는 것 같다 이 건물의 벽화는 물에 반사되는 것을 염두 해 일부러 거꾸로 그려놨다 물 방울 속의 숲속 카페 창문으로 빵이 반사되어 차 속에 베이커리가 있는 것 같다 항아리에 햇빛이 반사되어 멋진 벽화가 생겼다 TV가 창문에 반사되어 자동차에 사람이 앉아있는 것 같다 창문과 의자로 인해 무지개가 색상별로 나뉘었다 옷을 입고 서있는 것 같은 카피바라 집이 불타고 있는 것 같지만, 창문에 일몰이 반사된 것이다 왠지 성스러운 변기 블라인드 반사로 인해 벽에 달의 위상이 생겼다 선글라스에 천장 조명이 비친다 모니터에 멋진 사막 배경이 보이는 것 같지만, 소파가 비친 거다 마치 유령이 된 것 같다 핸들이 자동차 창문에 반사되어 토성 같은 모습을 연출했다 햇빛이 가방에 반사되어 신비로운 빛을 만들어냈다 건물로 보이는 반대편 하늘은 맑다 기타가 벽에 멋진 패턴을 만들었다 건물이 불타고 있는 것 같지만 일몰이다 유쾌해 보이는 호텔 직원 선글라스로 보이는 터널 UFO가 나타난 것 같지만, 천장 조명이다 화장실 거울이 창문으로 보이는 것이 마치 야외에 영화관이 있는 것처럼 보인다 물웅덩이가 우주로 가는 포탈처럼 생겼다 늑대의 내면을 비추는 것 같다 커피 잔 속에 성이 있는 것 같다 지하철에 유령처럼 사라지는 사람 출처 : 아이디어래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