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ding21wef
100+ Views

영화의 한 장면 같은 로맨틱 무드를 자아내는 웨딩 공간

남산제이그랜하우스 하면 실내 예식과 야외 예식의 장점을 살린 젝시가든홀을 떠올리지만, 하우스 웨딩풍의 감각적인 인테리어를 갖춘 에버홀도 있다. 남산제이그랜하우스의 또 다른 매력 공간인 에버홀을 소개한다.
▲ 고품격 웨딩을 선사하는 에버홀

남산제이그랜하우스 본관에 위치한 에버홀은 젝시가든과 차별화된 콘셉트로 디자인했다. 트라버틴 천연석과 최고급 목재를 주 소재로 사용한 에버홀은 유명 아트 페인팅 작가들이 만들어낸 벽체의 디테일과 수작업으로 탄생된 가구, 소품이 한데 어우러져 시크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멋을 자아낸다.

웨딩 캔들이 어우러진 단아한 느낌의 플라워 세팅과 마치 런웨이를 걷는 듯한 버진로드 연출로 주인공인 신랑 신부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에버홀 옆에 위치한 신부대기실은 최고급 목재와 아트 페인팅이 어우러진 하우스 웨딩풍의 러블리한 공간이다.
▲ 프라이빗한 둘만의 하우스 웨딩 실현

에버홀 공간은 하우스 웨딩 분위기의 인테리어를 연출하기 위해 감상적이고 고급스러운 무드를 자아내는 조명을 사용해 우아하고 프라이빗한 느낌의 파티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파티 문화가 많이 보급된 요즘에는 형식적으로 치르는 웨딩에서 벗어나 오롯이 둘만을 위한 파티 형식의 이브닝 웨딩도 권할 만하다.

에버홀은 최대 250석까지 수용할 수 있는 단독 홀이다. 넓은 로비와 하객들이 쉴 수 있는 라운지가 마련되어 있으며 600석 규모의 연회장을 사용할 수 있다.

로비에 설치된 대형 LED 스크린을 통해 실시간으로 예식을 중계하기 때문에 웨딩홀 외부에서도 예식 진행을 생생하게 볼 수 있다.

남산제이그랜하우스는 2018년을 맞아 하객들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한 새로운 스타일의 웨딩 메뉴를 준비하고 있다. 현대적 감각의 공간 연출과 데커레이션을 선보일 예정.

특히 평일과 금요일 저녁에 예식을 치르는 신랑신부를 위한 파티 스타일의 웨딩 프로그램과 최고급 할인패키지를 준비하고 있으니 눈여겨볼 것.


Copyright ⓒ 웨딩21뉴스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