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aninnews
500+ Views

[부산IN신문] 부산자동차직업학교 자동차정비 국비지원 무료교육 과정 교육생 모집

“어릴 적부터 부모님께서 ‘기술을 배우라’고 하셨어요. 특히 자동차정비를 배워보라고요. 한번 배워 놓으면 평생 먹고 살 수 있다는 이유였죠.”

인공지능(AI)로봇, 무인자동차 등 4차산업혁명의 물결이 산업지형에 변화의 바람을 몰고 오기 시작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운전기사의 일자리는 줄어드는 반면 자동차정비기사는 중요하게 자리 잡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해외에서는 이미 자동차정비기술에 대해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고급기술로 분류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능력에 따라 높은 연봉이 가능하고, 안정성을 보장받을 수 있어 배우고자 하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4차산업혁명으로 중요하게 자리 잡을 자동차정비기술을 어디서 배워야 할까요? 바로 부산에서 최고의 역사를 자랑하는 부산자동차직업학교에 주목해 보세요.

부산자동차직업학교 국비생으로 등록하면 좋은 점 하나. 국비지원 전액 무료로 정비, 도장, 판금 자격증 3개를 동시에 취득할 수 있습니다.

부산자동차직업학교 국비생으로 등록하면 좋은 점 둘. 국가기술자격증의 필기시험이 면제가 되며, 실기시험은 자체검정으로 자격증 취득이 가능합니다.

부산자동차직업학교 국비생으로 등록하면 좋은 점 셋. 수료 후에는 자동차업체 생산 및 A/S부서, 외제차수입업체, 기술직 공무원, 운수관련회사, 정비관련 업체 등 100% 취업 연계가 보장됩니다.

4차산업혁명 주도할 미래 일자리인 자동차정비 산업의 주인공이 되실 분은 아래 링크를 통해 접수 신청해주세요!

- 신청·접수 URL : http://naver.me/GQp7ZcaD
- 문 의 : 051-255-3533

■ 모집개요
· 모집기간 : 2018년 4월 30일 ~ 5월 8일
· 교육일정 : 2018년 5월 8일 ~ 2019년 2월 20일 (총교육일수 : 185일)
· 교육시간 : 09:00 ~ 17:20 (월~금 / 주5일)
· 교육훈련장소 : 부산광역시 서구 토성동 1가 12-3 부산자동차직업학교 교육장 (토성역 5번 출구)

■ 교육신청대상
· 부산광역시 거주 청년, 교육훈련 및 취업에 관심 있는 중장년
· 기술훈련, 군복무, 취업을 연계하는 맞춤 특기병제 (훈련생은 24세까지 입영연기 가능, 입영 시 본인이 원하는 시기, 부대, 특기로 지원가능)

■ 교육내용
· 교육과정 : 자동차도장(전국최초), 자동차판금(부산최초) 개설 과정
· 교육인원 : 38명 (선지원자 우선 선발)
· 교육비 : 100% 전액무료교육 (매월 훈련수당 316,000~416,000원 지급)

■ 교육이수 혜택
· 국비기술자격증 1차 필기면제 후 2차 실기시험은 자체검정 자격증 취득
· 국비등록으로 정비, 도장, 판금 3가지 자격증 동시 취득 가능
· 수료 후 100% 취업 알선 : 군무원, 검사원 등 국가공무원, 자동차 A/S센터 및 정비업체, 항공, 조선, 부품업체 등

#부산자동차직업학교 #자동차정비 #국비지원 #무료교육 #국비지원교육 #최우수훈련기관 #국비생 #국가자격증 #특기병 #자동자도장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소중한 우정
가난한 환경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남자가 있었습니다. 모든 것이 부족했고 힘들었던 그에게 친구들은 항상 도움을 주었고, 먹을 것이 생기면 늘 나눠주곤 했습니다. ​ 시간이 흘러 그는 다른 지역으로 이사를 하였고, 성인이 된 후 시작한 사업이 성공을 거두어 큰 부자가 되었습니다. ​ 그러던 어느 날, 어린 시절 살다 떠나온 고향 생각이 간절했던 부자는 고향으로 내려갔습니다. 그리고 친하게 지냈던 친구들을 모두 불러 잔치를 준비했습니다. ​ 친구들은 모두 기쁜 마음으로 초대에 응했고, 좋은 자리를 마련해준 부자에게 고마움의 의미로 정성껏 선물을 준비해왔습니다. ​ 그런데 한 친구가 조금 늦게 도착했는데 한 손에 술병을 가지고 왔습니다. ​ “미안들 하네, 내가 좀 늦었군.” ​ 미안해하며 자리에 앉는 그 친구를 다른 친구들이 반갑게 맞아주었습니다. 그런데 이 친구는 지금 사업이 실패해서 어렵게 살고 있었습니다. ​ 부자 친구는 몸을 일으켜 그 친구가 가져온 술병을 들고는 다른 친구들의 잔에 따라주면서 말했습니다. ​ “자, 술맛이 어떤가?” ​ 그런데 잔치에 참석한 친구들은 모두 서로의 얼굴만 빤히 바라보면서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 술병을 가지고 온 친구는 얼굴이 빨개졌고 고개를 푹 숙였습니다. ​ 다른 친구들과 마찬가지로 부자 친구도 잠시 말이 없다가 말했습니다. ​ “내가 그간 여러 곳을 돌아다니고 각양각색의 비싼 술을 먹어봤지만, 오늘 이 술처럼 맛있고, 나를 감동하게 한 것은 정말 없었네.” ​ 이 말을 한 부자 친구는 눈물을 흘렸고 술병을 가져온 친구도 감정을 억제하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습니다. ​ 사실 술병에 담긴 것은 물이었습니다. 그 친구는 너무 형편이 어려워서 술을 살 돈이 없었고, 빈손으로 올 수도 없어 빈 술병에 물을 담아 왔던 것이었습니다. ​ 부자 친구의 말에 다른 친구들도 미소를 지으며 술병을 가지고 온 친구에게 다가가 따뜻하게 안아 주었습니다. ​ 이후, 친구들은 술병을 가지고 온 친구를 위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았고, 그는 친구들의 우정에 힘입어, 작은 사업을 시작해 재기할 수 있었습니다. 삶에서 피할 수 없는 역경을 만났을 때 무너지고 꺾이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비슷한 경험을 하고서도 다시 일어서는 사람이 있습니다. 둘의 차이는 회복 탄성력, 즉 유연성입니다. ​ 회복 탄성력이 있는 사람들의 특징은 주위에 자신을 진심으로 걱정해주고, 지지해주는 내 편이 있다는 것입니다. ​ 내가 깊은 좌절을 딛고 일어 서주길 간절히 바라는 마음, 내가 재기할 것을 진심으로 믿어주는 그 마음이, 삶을 회복시킵니다. ​ ​ # 오늘의 명언 고난과 불행이 찾아올 때 비로소 친구가 친구임을 안다. – 이태백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고난#불행#좌절#우정#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