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완벽한 혼종의 등장, ‘뉴발렌시아가’

이보다 더 찰떡일 순 없다.
세상 완벽한 혼종이 등장했다. 바로, 뉴발란스(New Balance)의 990v4과 발렌시아가(Balenciaga)의 트리플 S를 혼합시킨 ‘뉴발렌시아가’가 그것. 이 두 조합을 탄생시킨 주인공은 슈즈 커스텀 아티스트 제이크 댄클렙스(Jake Danklefs)로, 그는 이전에도 여러 차례 혼종 스니커즈를 선보이며 이목을 끈 바 있다. 이질감 없이 완벽한 자태를 뽐내는 ‘뉴발렌시아가’는 댄클렙스가 자신의 고객들을 위한 특별 이벤트의 일환으로 제작했다고. 찰떡궁합을 이루는 ‘뉴발렌시아가’의 상세 사진은 위 슬라이드에서 제이크 댄클렙스의 더 다양한 작품은 인스타그램 계정(@jwdanklefs)을 통해 확인해보길.
Comment
Suggested
Recent
신박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