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 Views

마블 배우들의 어린 시절 사진

어제 찍은것 처럼 그대로 큰 배우가 몇 보이네요ㅋㅋㅋㅋ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13 Comments
Suggested
Recent
피터가 스타크 인턴쉽에서 탈락했다고 하자 메이 숙모가 난 토니 스타크 그 사람 별로였다고 말한다. 그 이유인즉슨 메이 숙모는 사실 헤이스라는 이름을 가진 여성이었다. 어렸을 때 점쟁이에게 데이먼 브래들리라는 남자와 결혼하게 될 거라는 말을 운명처럼 믿었던 헤이스는 어느날 갑자기 데이먼 브래들리를 자처하는 남자를 만나 사랑에 빠지게 됐다. 그러나 사실 데이먼 브래들리는 19세기 영국의 셜록 홈즈이며, 20세기 초의 찰리 채플린이었던 토니 스타크였다. 메이 숙모가 토니를 싫어하는덴 그런 이유가 있었던 것이다.
와 로버트다우니 주니어 어린시절 너무 잘생겼는데?ㅋㅋ
로다주 젊을적에 뛰어난 비주얼과 영화감독이었던 아버지를 따라 아역부터 시작한 어엿한 미남 배우였지요. 다만 성장을 하면서 마약에 손을 대버려서... 지금은 잘 극복해내고 전화위복이 되었지만요. 그가 주연으로 나온 채플린이나 라스트 파티를 포함한 90년대 영화에서 보면 그의 리즈시절을 볼 수 있습니다. ㅋ
마약을 손대게된 이유 때문에 더 사랑받는거죠
@kimman58 무슨 이유 인가요?
이번 마블 영화 가 세계에서 번도이 2조5천이라는데 아
역시 로다주
첫번째 사진 저 배우 (이름 순간 까묵 ㅜ).. 아역배우때 영화 본 기억이... 그때 참 어린 것이 연기를 야물딱지게 잘 한다 싶었는데 더 야물딱지게 자랐네요 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CGV아트하우스,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전 개최
CGV 아트하우스에서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전’을 개최함 데뷔작인 ‘저수지의 개들’부터 ‘펄프픽션’, ‘재키 브라운’, ‘킬 빌 1부’, ‘장고’, ‘헤이트풀8’ 을 상영한다고 함 ㅇㅇ 아 물론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도 포함 26일부터 CGV홈페이지, 앱에서 순차적 예매 가능 영화만 상영하는게 아니고 뭐 이것저것 많이 함 11월 9일 / 오후 2:00 / 압구정 ‘킬 빌 1부’ 상영 후 영화 평론가 이동진이 영화와 타란티노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시네마 톡’ 진행 11월 16일 / 명동 씨네라이브러리 ‘펄프 픽션’ 상영 후 맥주 시음하면서 ‘영맥담화’ 진행 11월 18일 / 오후 7:00 / 명동 ‘저수지의 개들’ 상영 후 영화 평론가 정성일과 ‘시네마 톡’ 진행 뿐만 아니라 CGV 미친놈들 타란티노 덕후들 골수 뽑아먹으려고 고맙게 한정판 굿즈 이벤트도 함 ‘펄프 픽션’, ‘킬 빌 1부’ 배지 2종 + 아트하우스 전용 관람권 5매 = 40,000원 (600세트 한정) 29일부터 CGV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구매 가능함 명동 씨네라이브러리 11월 14일 오후 3:20 15일 오후 6:30 서면 11월 20일 오후 4:10 이렇게 두 곳에서 ‘펄프 픽션’ 관람하면 오리지널 포스터 증정함 진짜 ㅡㅡ 뭐 존나 많이 하네 시바 진심으로 고맙다 CGV 돈 많이 벌어라. 진짜 고맙다.
로다주, '아이언 맨4가 내 마지막 작품이 될 것'
아이언 맨 3의 폭발적인 성공 이후, 제작사도 팬들도 4편을 애타게 기다렸을 것 입니다. 하지만 어쩌면 아이언 맨 4편이 반가우면서도 아쉬운 작품이 될 소식이 들려 왔습니다. 최근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홍보로 인터뷰를 가진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아이언 맨 4는 내 마지막 작품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고 하네요. 이 인터뷰에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시빌 워'에 대해 '이 영화는 캡틴 아메리카 3지만 나에게는 아이언 맨 4처럼 느껴졌다'고 언급합니다. 그리고는 진짜 '아이언 맨4'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는데요, 그는 '우리가 만약에 그 단계까지 가게 된다면, 난 아이언 맨4를 내 은퇴작으로 남겨두고 싶다. 난 계속해서 보통 관객들을 내 팬으로 두고 싶고, 그들의 선호를 얻고 싶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물론 나이를 점점 먹어가는 로다주가 평생 아이언 맨을 할 수는 없고, 언젠가 다른 배우가 아이언 맨을 하게 되겠지만, 아이언 맨 다음편이 로다주의 은퇴작이 될거라 생각하니 아쉬움이 더욱 크게 다가오네요. 아이언 맨 시리즈에 대한 로다주의 애정도 매우 컸나봅니다. 하지만 어제 한 말도 그 다음날 뒤집어지는 곳이 할리우드이니 저 말이 꼭 지켜지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스크린에서 로다주를 오래오래 보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