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natrip
6 months ago1,000+ Views
두바이의 수많은 매력 중 쇼핑!
두바이 몰, 에미레이트 몰, 시티 워크 등... 두바이 뉴시티(new city)의 세련되고 현대적인 대형 쇼핑몰들은 이미 너무나 유명하고, 올드 두바이의 전통시장 골드 수크와 스파이시 수크도 연일 관광객들로 붐빈다. 그리고... 조금 색다른 두바이 쇼핑명소가 있다.

수크 마디낫 주메이라(Souk Madinat Jumeirah)!
올드 두바이가 아닌 뉴시티에도 아랍식 전통시장인 마디낫 주메이라 수크가 있어, 아라비아의 고전적 분위기를 느끼고 싶은 사람들에게 또 하나의 좋은 쇼핑 스팟이 된다. 뉴시티 중에서도 중심부라고 할 수 있는 주메이라 퍼블릭 비치 근방, 차로 5분 정도 걸리는 곳에... 우리나라로 치자면 강남 번화가에 전통시장이 있는 풍경이라고 상상하면 이해가 쉬울 것 같다.


사람들의 발음에 따라 '숙 메디나트 쥬메이라'라고도 하는데수크는 아랍어로 '시장'이라는 뜻으로, 직역을 하자면 '마디낫 주메이라 시장'이 된다. 애초에 전통시장이라고 소개하기도 했고, 이름에도 '수크'가 들어 있긴 하지만 사실 이 곳은 단정하고 깔끔한 쇼핑몰이라고 하는 편이 더 맞을지도 모른다. 마디낫 수크의 건물들 역시 두바이 전통 건축기법과 외관을 살려 전통시장의 느낌을 재현을 하긴 했지만 이 곳은 아랍 전통시장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구성한 현대의 장소이기 때문이다.   

마디낫 주메이라 수크 메인 입구에는 방문 차량들이 줄지어 들어선다. 입구 한켠에는 택시들이 줄지어 대기를 하고 있어서 수크를 방문하고 돌아갈 때도 교통편을 따로 알아볼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입구를 지나 건물 안으로 들어서면 긴 복도식 아케이드가 여럿 나타난다. 벽면은 밝은 모래색이고, 기둥이나 아치의 뼈대를 이루는 골조는 목재로 지어졌다. 아랍식 전통양식이다.

지붕이 덮인 실내 공간이지만, 바깥쪽으로 난 높은 창과 아치를 받치고 있는 목재 뼈대들 사이로 드러난 빈 공간을 비집고 햇빛이 들어온다. 덕분에 실내는 낮동안 인공조명이 필요 없어 보였다. 자연광이 퍼진 회랑의 풍경은 온화하고 부드러웠다.

마디낫 수크의 중간중간마다 수크의 전체 지도가 그려진 위치 안내판을 만날 수 있다. 실내공간과 실외 공간까지... 꽤 넓은 곳이고 수크의 생김새가 반듯한 정사각형이 아니어서 자칫 길을 잃을 수 있는데, 입구에서 안내도를 핸드폰 카메라로 찍어두면 길 찾기에 요긴하다.

아랍 전통시장을 현대식으로 재현하여 아랍 전통 의상, 카펫, 시샤(물담배), 액세서리, 향수, 기념품 가게들을 수크 건물 안에 들여놓아 사람들의 눈을 즐겁게 한다.

좀 이름 있는 쇼핑지역이다 싶으면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카멜 컴퍼니(CAMEL COMPANY)'도 있다. 주황색 바탕에 낙타 그림이 그려져 있는 족자 같은 간판이 카멜 컴퍼니의 상징이다.
간판 이름처럼 참 다양한 종류의 낙타 인형이 귀엽고, 그 외에도 퀄리티가 좋은 기념품들이 많다.
물건을 살 수 있는 가게들 외에도 분위기와 맛을 동시에 만족시켜 주는 레스토랑과 카페도 40곳이 넘는다. 

레스토랑과 카페는 건물 내부와 외부에 다양하게 자리를 마련하고 있는데, 어디든 무척이나 아름답고 기분 좋은 시간을 보내기에 안성맞춤이라는 생각이 들 만큼 근사해 보인다. 특히 'TIME OF ARABIA'라는 레스토랑은 TV 예능 런닝맨에도 소개된 곳이어서 한국인들에게는 친근하게 느껴지는 곳이며, 야외 테이블이 마련된 곳에서는 두바이 전통양식의 건물이 주변에 둘러져 있어서 이국적인 느낌이 물씬 풍긴다.


야외의 한 향수 가게는 가게 앞에 향료를 불태워 향기를 피우고 있었는데, 그 향기가 무척 향기로워 여행자의 충동구매를 유도하는 듯했다.

엄밀히 말하면, 숙 메디나트 주메이라는'마디낫 주메이라 리조트'에 속해 있는 부속 건물이다. 다른 도시에서도 고급진 유명한 호텔이 쇼핑몰이나 쇼핑 아케이드를 연결해서 한 장소에 모아 짓는 경우가 많은데, 이 곳 역시 그런 개념이다. 다만, 그 쇼핑센터를 전통시장처럼 꾸며 놓은 것이다. 마디낫 주메이라 리조트가 럭셔리한 아라비안 양식을 그대로 살려서 만든 호텔이기에 그와 분위기를 맞춰 지은 것이다.


마디낫 수크에는운하가 있는데, 물론 인공으로 만든 곳이지만 진짜 바닷물을 끌어다 만들었다고 하며, 마디낫 수크를 방문한 여행자들이 사진을 찍는 주요 배경이 되기도 한다.

두바이 크릭에서 처럼 배를 타고 운하를 건널 수도 있다. 
'아브라'라고 하는 두바이 전통 배를 선착장에서 타면 되고 유료 투어다.


마디낫 주메이라 수크는 주메이라 비치와 매우 가까워서 버즈 알 아랍 호텔의 꼭대기 부분을 어디서든 볼 수가 있는데, 보다 잘 보이는 위치는 멋진 사진을 남길 수 있는 명당으로포토 스팟의 명성을 누리기도 한다.


가장 핫한 포토 장소는 코스타(COSTA) 커피숍 옆, 계단 바로 앞의 난간!
사진에서도 이미 한 남자가 사진 찍을 준비를 하고 있다.


두바이의 가장 유명한 랜드마크 중 하나인 버즈 알 아랍을 배경으로 잘 나온 사진 한 장 정도는 마디낫 수크에 방문한다면 반드시 남겨야 하는 건 너무나 당연하다.

아름다운 운하와 두바이식 전통 건물과 세련되고 근사한 상점들이 사람들을 맞는 이 곳 마디나 주메이라 수크는 특유의 분위기로 인해 두바이의 연인들이 즐겨 찾는 데이트 장소이기도 하고, 웨딩촬영 단골 장소이기도 하다. 날이 저물어 분위기 있는 조명을 밝히는 시간이 되면 운하에 비치는 불빛들로 분위기는 더욱 로맨틱해진다. 

즐거운 쇼핑과 맛있는 식사 그리고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예쁜 사진들을 모두 득템 할 수 있는, 두바이 여행에 사실상의 필수코스라 하겠다.

무궁무진한 매력을 가진 도시 두바이, 야나트립에서 두바이 여행을 계획하세요.

신나는 여행을 찾아보세요! 야나트립과 함께
▶ 궁금한 사항은 이메일 service@yanatrip.com 
※ (주)야나 는 현지와의 직계약을 통해 정직하고 안전한 서비스만을 엄선하여 공급합니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4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