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nh8179
100+ Views

가치 / 김인숙

가치 / 김인숙 볼품없이 깨어진 항아리 속에 싱싱한 들꽃들이 피어났다 깨진 항아리가 아닌 꽃 화분이 되었다 속에 무엇을 담느냐에 따라 가치가 달라지는 이 평범한 진리가 아무리 생각해도 참 신기하다 외면의 화려함과 겉치레보다 내면의 진실함이 그 소박함이 한없이 귀하게 느껴진다 삶의 현장에서 나오는 뜨거운 땀방울, 성실한 땀 냄새를 그 어느 향기보다 가치 있게 여기는 오늘이 나는 참 행복이라 생각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