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way
10,000+ Views

초보자를 위한 ‘주식 수익률 올리기’ 노하우

만만치 않은 주식 투자. 알려드린 노하우들을 통해 작지만 보다 안정적으로 수익을 챙기시기 바랍니다.

기획 : 박정아 기자 / 그래픽 : 홍연택 기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동산 중계수수료...팁(펌)
※이사갈때 복비 싸게 내는 법※(펌) 이사를 갈때 복비를 많이 내는 경우는.. 구청 지적과에 복비 영수증을 첨부해서 가져가시면 더 많이 낸 복비를 지적과에서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자신의 계좌를 알려주고오면 1주일내로 계좌 이체 됩니다. 굳이 부동산에서 싸울 필요없습니다. 이걸 몰라서 많은 사람들이 이사할때 복비를 적게는 10만원에서 몇십만원까지 더 내고 있습니다. 참고로 월세는 복비가 전세보다 훨씬 쌉니다. ex) 1000/60 으로 1년 계약했다면, 1000+ (60*100)) 으로 전세가 7000만원에 대한 복비를 지급하면됩니다. 5천만원이상 1억원 이하 법정수수료율이 0.4%이므로 280,000원복비만 주면 됩니다. 대부분의 복덕방은 월세를 전세가로 처리합니다만...... 전부 다 사기입니다. 지적과에 문의해보시면 차액 다돌려받습니다. - 5천만원미만 / 수수료율(0.5%) / 최대(20만원) - 5천만원이상 1억원미만 / 수수료율(0.4%) / 최대(30만원) - 1억원이상 3억원미만 / 수수료율(0.3%) / 최대한도액 없음 단, 상가의 경우는 다릅니다. 이사 다니실때, 복비 더 내시는 분들은 구청 지적과를 활용하세요. 지적과에 신고하면 그 해당 부동산은 6개월간 영업정지 먹습니다. 엄청난 페널티죠. 하지만 사람들이 제가 쓴 내용을 잘 모른다고 생각하고, 그 위험을 감수하고 더 비싸게 받습니다. 일반인들은 모르니깐 괜찮다라는 아주 못된 심보이죠. 저는 복비를 절대 먼저 물어보지 않습니다. (중요함) 복비 계산할때 해당 계약에 맞는 금액 드리고 갑니다. 그러면 이거 모자르는데요 어쩌구 하면서 지랄크리 합니다. 여기서 우리의 행동 수칙. 맘에 드는거 골라서 하세요. 1. 제동생이 어디 구청 지적과 근무합니다. 2. 지적과에 문의전화 한번 해봐도 될까요? 3. 저번 이사할때 지적과에서 돈 돌려받았었는데... (혼잣말로) 4. 그냥 다 주고 영수증을 꼭 받습니다. (또는 현금으로 주지 마시고- "중요" 계좌 이체한뒤 이체 증거를 챙깁니다.) 그리고 지적과에 갑니다. 그리고 전화 한통화.."사장님 여기 지적과인데요.. 여기서 받을까요.. 계좌불러드릴테니 차액 돌려주실래요?".........끝!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절대 해지하면 안되는 보험 BEST5
KBS <무엇이든 물어보세요>에 나온 재무상담사가 알려준 보험 정보 1. 2009년 10월 이전에 가입한 실손 의료비 보험 예를 들어서 현재는 내가 병원에 갔을 때 만원으로 내고 나머지는 돌려받는다 치면 2009년 이전에 가입한 실비보험 같은 경우는 5천원만 내가 내면 돼요. 나머진 다 돌려받기 때문에 이런 자기부담금이라는게 현재보다 굉장히 작습니다. 2. 2003년 이전에 가입한 생명보험 2대 질병 2대 질병이라고 하면은 뇌랑 심장에 관한 보장으로 뇌졸중, 급성 심근경색을 얘기하는데 현재 생명보험에서는요 2대 질병이라고 하면 뇌출혈이라는 것밖에 보장을 안합니다. 뇌출혈이라는 것은 작구요 뇌졸중이라는 보장은 크거든요. 2003년 이전에 가입한 2대 질병 특약은 뇌졸중으로 보장을 하기 때문에 꼭 가지고 계셔야 합니다. 3. 2004년 이전에 가입한 생명보험 수술특약 예전에는 이게 3종 특약으로 되있어서 1종 2종 3종 이렇게 세가지로만 구분이 되있었습니다. 이렇게 3종으로 가입된 수술이 좋은 이유는 바로 임플란트 때문입니다. 2004년 이전에 가입했던 수술 특약에서는 2종에서 임플란트까지 보장을 하기 때문에 정확히 말하면 치조골 이식수술 보장을 하거든요. 4. 2008년 이전에 가입한 암 보험, 질병 보험 2008년 이전에 내가 보험 가입을 했다, 이런 암 보험들은요 내가 갑상선 암에 걸린다 하더라도 천만원에서 삼천만원 백퍼센트를 다 지급을 해줍니다. 5. 고정금리형 연금보험, 저축보험 요즘은 굉장히 저금리 시대잖아요. 그런데 2000년대 초반 1900년대 후반에 가입하신 연금보험 중에서는요. 금리가 이렇게 점점점 떨어지거나 혹은 조금 올라가거나 아니면 변액으로 운용되거나 이런게 아니라 고정금리 7퍼센트, 혹은 6.5퍼센트 이런식으로 금리가 고정이 되어있습니다. 이런 연금보험이나 저축보험을 가지고 계신 분들중에서 목돈이 필요하다거나 아니면 보험회사에서 전화가 와가지고 다른 보험으로 변경을 하라거나 이래서 해지하시는 경우들이 있는데 이런 보험들은요 정말 보물같은 보험이기 때문에 절대 해지하시면 안됩니다.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3억으로 30억 건물주 되기’ 테라펀딩 설명회 다녀왔어요~
지금 살고 있는 마곡동 아파트가 재개발 되면~여기저기 흩어져 있는 자산들을 정리하여 지방에 내려가서 조그만 건물을 지어 건물주가 되는 소박한 꿈이 있어~테라펀딩의 ‘3억으로 30억 건물주 되기’ 설명회를 다녀왔습니다..^^ 수익형 주택 개발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함께 2018년 소형 주택시장 전망까지~매우 유익하고 알찬 시간이었습니다..!! 수익형 주택 개발 사업의 핵심은 토지 매입에 있다고 하네요~건축비는 특별한 공법이나 자재를 쓰지 않는 한 비슷하고, 내가 살집이 아니라 분양해서 수익을 내는게 목적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하는게 가장 좋다고~그래서 토지에 대해서 많이 강조를 하네요..!! 수익형 주택 개발 사업, 흔히 말하는 집 장사는 자기 자본을 최소 요건인 10%정도만 가지고~나머지는 ‘캐피탈 콜’ 방식으로 단기 차입을 해서 6개월 이내에 분양까지 마무리해서~최대 수익을 올리는게 또 한 가지 중요한 핵심 포인트라고 하네요..!! 건축하기 좋은 땅 찾는 방법부터 공실 없는 임대 노하우까지 알려준다는 테라펀딩의 ‘수익형 주택 개발 A to Z’ 건축교육 과정은 한번 들어보면 좋을 것 같은데~요즘 재정 상태로 볼 때 수강료가 좀 부담스럽네요..따라서 건축교육은 다음 기회에 도전..ㅎㅎ
성공하는 토큰이코노미의 조건
사용자가 원하는 새로운 가치 정의 새로운 가치를 구현할 수있는 기술 토큰 세일로 개발과 마케팅 자금 확보 생태계 플랫폼을 개발 및 런칭 토큰 사용자에 대한 보상과 혜택 제공 대부분의 토큰 생태계는 여기까지였다. 얼핏보면 계획대로 개발에 성공만하면 생태계가 순조롭게 돌아갈 것 처럼 보인다. 잘돌아가면 토큰가치도 상승 할것 처럼 보인다. 그런데 함정이 많다. 새로운 가치는 어느정도의 가치인가? 성장 단계별 그 가치의 합을 생태계의 가치라고 한다면 발행토큰의 시가총액과 비교하여 괴리가 어떠한가? 이 생태계의 지속성은 어떠한가? 토큰세일한 돈이 소진되면 누가 어떤 재원으로 플랫폼을 유지할 것인가? 사용자가 원하는 그 가치에 대한 수요는 어느정도 생명주기를 가진 것인가? 이에 대한 해답이 제시되어야한다. 반드시 필요한 것 중 첫째는 본질적 수익모델이다. 생태계 참여자를 통하여 추가적인 수익을 창출하고 이를 이용하여 플랫폼의 지속성과 확장성에 투자가 가능하여야 한다. 둘째는 더 새로운 가치 또는 훔치거나 뺏어온 가치가 추가되어야 한다. 이것이 생태계의 가치를 급성장 시키는 핵심이다. 이러한 이유로 결국 모든 토큰들의 궁극적 목표는 지불결제로 귀결될 수 밖에 없다. 그 과정에서 추가되는 새로운 가치 서비스들이 있겠으나 토큰화 내지는 토큰 종속적 서비스를 추가하는 데에 한계가 있을 수 밖에 없다. 반면에 시장가치가 형성된 토큰이라면 지불수단으로 사용되는 순간 매우 크고 지속적인 가치와 지배력의 성장을 기대해볼 수있다. 대부분의 메인넷 코인과 토큰들이 막연하게 자기 토큰으로 지불결제를 하게될것이라고 말한다. 신용카드보다 훨씬 저렴한 수수료 때문에 금방 온오프라인 상점에서 사용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지금 잘 안되는 것은 속도,가치변동성,규제 때문이라고 한다. 과연 그러한가? 아니다. 막연하게 저절로 될것처럼 환상에 빠져있는 것이 바로 근본적인 문제이다. 문제 인식이 없으면 운제가 해결될 수없다. 문제 중 하나는 지갑이다. 소비자가 사용할 수없는 지갑을 강요하고있다. 또하나는 상점을 가맹시킬 수단이멊다. VAN이나 PG, POS와 연동하기가 쉽지 않다. 아니 그들이 싫어한다. 싫어하는 자와 콜라보는 불가능하다. 그럼 독자적으로 만들어야 한다. 그 방법을 가지고 있는 토큰이코노미를 본적이 없다. 몇몇 시도가 있으나 확산이 불가능한 테스트베드에 불과하다. 이들 두가지 문제를 해결하고 토큰이코노미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겠다. 막연하게 우리토큰으로 김밥을 사먹게 될것이라고 말하면 그것은 사기 스캠이다. #토큰이코노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