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isgame
8 months ago5,000+ Views

두 명의 겜알못, 세상에 없던 게임을 만들다

"말도 안 되는 소리하지마. 우린 게임 어떻게 만드는지 모르잖아." 이 게임은 출시 후 세계에서 손꼽히는 어느 게임 회사의 러브콜을 받는다.


1 comment
Suggested
Recent
제 생각에는 아이디어를 밀어붙인 사람보다도 그 두 명에게 4년이나 협조했던 개발자 둘이 주목받아야 하는 게 아닌가 싶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포켓몬 GO' 제작사의 해리포터 AR 게임, 올해 출시된다
<포켓몬 GO>로 모바일 AR 게임 열풍을 일으킨 나이언틱이 '해리 포터' IP를 배경으로 하는 AR 게임  <해리 포터: 위저드 유나이트>(Harry Potter: Wizard Unite)의 플레이 모습을 최초로 공개했다. 제작진이 트위터를 공개한 짧은 게임 영상을 확인해보자. <해리 포터: 위저드 유나이티드> 플레이 모습 (1). '증강현실'에서 나타난 몬스터를 잡는다는 콘셉트는 <포켓몬 GO>와 같다. <해리 포터: 위저드 유나이티드> 플레이 모습 (2). 스크린에 그림을 그려 마법을 사용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플레이어는 '해리 포터'에서 강력한 마법 중 하나인 '익스펙토 패트로눔'을 사용한다. 모바일 AR 게임 <해리 포터: 위저드 유나이트>는 마법사 세계와 현실 세계가 이어져 있던 원작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우리 주변의 마법'을 경험하는 콘셉트의 모바일 AR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비밀 법령 대책 위원회라는 특별 조직의 마법사가 되어 실제 지역과 도시를 탐험하며 여러 마법을 배우게 된다.  또 플레이어는 탐험 중 신비한 유물이나 동물, 상징적인 인물을 만나게 되며 어떤 오브젝트에는 마법을 걸어서 새로운 효과를 만들어낼 수도 있다. 공개된 정보에 따르면 게임은 소설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 이후 시점으로 한다. <해리 포터: 위자드 유나이트>의 제작에는 나이언틱과 워너브라더스 산하의 '포트키 게임즈'가 공동 참가 중이다. 포트키 게임즈는 '해리 포터' IP 게임을 전문적으로 개발하는 워너브라더스의 새로운 레이블로, 향후 '해리 포터' IP를 이용한 콘솔 게임도 발표할 계획이다. <해리 포터: 위자드 유나이트>는 2019년 중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서비스될 예정이다. 
갤럭시S10 LTE→S10 5G 모델 전환 프로그램
10명중 3명 신청...5G 관심 뜨겁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3사가 갤럭시S10 LTE 모델 구매 대상자를 대상으로 갤럭시S10 5G 모델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인데, 구매 고객 중 약 30%가 이를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일부터 사전 예약자를 대상으로 개통이 시작된 갤럭시S10 시리즈 LTE 모델의 경우, 약 6만원만 추가하면 5G 모델로 바꿀 때 LTE 모델 구매가 전액을 보상받을 수 있다. 아직 5G 요금제가 나오지 않았고, 갤럭시S10 5G 모델의 출고가 역시 확정된 상태가 아닌 것을 감안하면 높은 신청률이다. 5G 폰과 5G 서비스에 대해 많은 이들의 관심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이통사 입장에서 역시 중고 제품의 출고가를 이통사만 전액 보상하는 것은 손해지만 5G 초기, 가입자를 선점하기 위해서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내놓은 것으로 분석된다. KT와 LG유플러스는 23일까지, SK텔레콤은 22일까지 KT가 지난달 25일, 이동통신3사 중 가장 먼저 선보인 교체 프로그램 슈퍼찬스는 갤럭시S10 시리즈 LTE 모델을 구매한 고객이 갤럭시S10 5G 모델로 교체할 경우 기존 폰을 반납하면, 갤럭시S10 LTE 모델 출고가 전액을 보상받는 프로그램이다. 가입 금액은 3만원으로 멤버십 포인트로 결제가 가능하다. 갤럭시S10 5G 모델 출시 후 10일 내에 구입하면 가입금액 외에 본인 부담금 3만원을 추가로 내면 된다. SK텔레콤도 지난 4일 비슷한 프로그램인 마이(MY) 5G 클럽을 선보였다. 가입 금액은 3만원으로 T멤버십 할인이 가능하다. 월 5만원대 이상 요금제 이용자는 3만원 가입비 전액을 할인받고, 월 3만원 이상~5만원 이하 요금제 고객은 1만5000원, 월 1만원 이상~3만원 이하 요금제 고객은 3000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갤럭시S10 5G 모델을 출시일 이후 10일 내에 구매하면 본인 부담금 3만원을 추가로 내고, 갤럭시S10 LTE 단말 출고가 전액을 보상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 역시 SK텔레콤과 같은 날 갤럭시S10 5G 모델 출시 후 10일 내에 기기를 변경해주는 ‘S10 더 슈퍼찬스’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3만원으로 가입 가능하며, 멤버십 포인트 전액 차감, 반납 시 최대 2만원 차감이 가능하다. 5만원 이상 포인트를 보유하고 있는 고객이 실제로 부담하는 금액이 1만원이다. 한편, 갤럭시S10 5G 모델은 이르면 4월 초인 다음 달 9일 경에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LG V50 씽큐은 삼성전자의 칩셋이 아닌 퀄컴의 제품을 사용하기 때문에 4월 중·하순이다. 갤럭시S10 5G는 150만원대, V50 씽큐는 120만원대 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통사 고위 관계자는 “갤럭시S10 5G 모델이 9일에 나올 가능성은 50%다. 변동 가능성 역시 50%다”라고 설명했다.
드뎌 25일에 만나다.
애플 '에어팟2' 공개...방수방진 IP등급 및 시리 상시 작동 애플이 오는 25일(현지시간) 언론 행사를 통해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인 에어팟2를 공개할 예정이다. 에어팟2는 귀가 음악을 더 잘 들을 수 있도록 더 밝은 재질로 코팅돼 있고 방수·방진을 위한 IP등급이 제공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애플의 인공지능(AI) 음성 인식 비서인 시리가 상시 작동할 것으로 보인다. 무선 충전 지원, 업그레이드된 오디오 기능 및 새로운 블랙 색상 옵션이 더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애플의 에어팟은 아이폰7 때 같이 공개된 모델로 처음으로 아이폰의 3.5mm 헤드폰 잭을 없앤 대신 출시된 제품이다. 에어팟 출시 이후 애플 마니아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으며 삼성전자 등 경쟁사들은 에어팟과 비슷한 제품을 출시하기고 했다. 최초의 에어팟이 지난 2016년 공개된 이후 약 3년이 지난 현재 2세대 제품이 선보여지는 것이다. 에어팟2 가격의 경우 비츠 브랜드 헤드폰의 현재 제품 라인업보다 더 높게 형성될 것이 유력하다. 다시 말해, 450달러(한화 약 50만7000원) 또는 더 높은 가격으로 정해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애플은 10.2인치 대형 스크린을 갖춘 새로운 저가형 애플 아이패드를 공개할 것이라고 폰아레나는 전했다. 새로운 아이패드는 여전히 터치 아이디, 라이트닝 포트, 3.5mm 헤드폰 잭을 갖출 전망이다. 애플사는 또한 새로운 아이패드 미니 5를 공개할 수 있다. 폰아레나에 따르면 애플은 기본적으로 아이패드 미니 4의 A8 칩셋을 최신형 칩으로 교체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2020년까지 서비스 매출 500억 달러를 달성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고 밝힌 적 있다. 이는 2016년 250억 달러의 두 배가 될 것이다. 회계연도 2019년 1분기(2018년 4분기) 서비스 수입이 사상 최고치인 102억5000만 달러에 달했기 때문에 애플은 목표를 달성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 이를 돕기 위해 애플은 월 10달러를 지불하는 가입자들이 모든 뉴스를 읽을 수 있도록 하는 구독 뉴스 서비스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애플은 아이폰과 아이패드 사용자에게 당분간 오리지널 프로그래밍을 무료로 제공하는 새로운 스트리밍 TV 서비스도 선보일 것으로 관측된다.
8
1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