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up
5,000+ Views

놀토에서 왕자님제복입고 비주얼에 물오른 샤이니 키

tvN<놀라운 토요일>에서 왕자님 제복을 입고, 머리가 좀 길고, 머리색 이쁨으로 인해
레알 왕자님미 뿜뿜하고 있는 기범이♡


아따 잘생겼다♡
제복이랑 머리색이랑 피부색이 넘나 찰떡이지 않나요?ㅠㅠ
하지만 매주 왕댜님처럼 나온는건 아니고..


꼬랑지 머리와
가위손으로 에쵸티처럼 나오기도 하지만...


꼬랑지 머리와 가위손을 빼고나니 여전히 존잘 존귀♡

존잘★
반지 빼는것도 존잘..!

음식 못먹어서 예민하지만 잘생긴 귀범이ㅋㅋㅋㅋ

하지만 역시 놀토 착장은 단짠단짠ㅠㅠ
민식이냐~?

허옇고 반들반들하고 잘생겼는데 문제도 잘 맞추는
놀라운 토요일 하드캐리멤버 샤이니 키가 좋다면

하트뿅뿅♥x1000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염색해서 넘 좋음
아따 까리하다
눈썹까지 까리한 기범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재주는 '송가인'이 부리고 돈은 '미스터트롯'이 번다?
[노컷 딥이슈] '미스터트롯' 상금 '미스트롯' 3배 넘어 차별 논란 시즌 1 성공하면 시즌 2 상금 늘어나지만…여→남 순서 고착화 "위험 시장 개척에서는 여자 '총알받이'…과실은 남자가 수확" '미스트롯' 우승자인 가수 송가인.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우승상금 1억, 프리미엄 대형 SUV, 입체 체형인식 안마의자, 조영수 작곡가 신곡, 의류이용권. 모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 우승자가 누릴 수 있는 혜택이다. 그런데 이를 두고 '미스트롯'과의 형평성 논쟁이 불거졌다. '미스트롯' 성공으로 '미스터트롯' 제작이 가능했음에도 상금과 부상 격차가 상당해 '미스트롯'에는 그 공이 제대로 돌아가지 못했다는 비판이었다. 지난해 '미스트롯' 방송 당시 우승자 상금은 3천만원, 조영수 작곡가 신곡 데뷔에 안마의자가 부상으로 주어졌다. '100억 트롯걸'이라는 홍보 문구도 있었지만 뚜껑을 열어보면 '100억을 위한 행사 100회 보장'에 그쳤다. 주 보상인 우승 상금만 비교해봐도 '미스터트롯'이 '미스트롯'보다 3배 많은 액수이다. '미스트롯'과 '미스터트롯'의 상금 및 부상 차이가 '차별'이라고 지적하는 시청자들의 주장은 다음과 같다. '미스트롯' 성공에 대한 보상이 종영 후라도 '미스트롯'에 돌아가거나 여성 트로트 가수들이 주인공인 '미스트롯' 시즌2로 이관됐어야 했다는 것이다. 한 네티즌(아이디: kk****)은 "'미스트롯'이 잘 돼서 이득을 취했으면 '미스트롯2'를 해야지 왜 '미스터트롯' 우승상금에 쓰느냐. 죽어가는 프로그램에 여자 꽂아서 책임지게 한 후에 새 예능프로그램은 남자를 기용한다"라고 꼬집었다. 또 다른 네티즌(아이디: oh****)은 "다른 방송사들은 파일럿 방송 흥해서 정규편성하면 단점들을 보완해서 내보내는데 왜 '미스터트롯'은 '미스트롯'에 상금만 보완한 건지 모르겠다. 3배 이상 차이 나는 건 치사하지 않느냐"라고 문제 제기했다. 사실 오디션 프로그램의 특성상 시즌 1이 성공하면 제작비, 협찬 등에 여유가 생겨 시즌 2는 상금과 부상이 더 좋아질 수밖에 없다. 그런데 여기에 고착화된 공식이 있다. 프로그램 성패 여부가 불확실한 첫 시즌에는 여성 출연자들이 투입되고, 이 위험한 '도전'이 성공을 거두면 남성 출연자 버전이 만들어진다. 지난 2016년 엠넷 '프로듀스 101' 제작발표회에 101명의 연습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조작 논란에 휩싸였지만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신드롬을 일으켰던 엠넷 '프로듀스 101' 시리즈가 그랬고, 여자 아이돌 그룹들이 경연을 벌인 '퀸덤' 역시 성공할 경우 '킹덤' 제작을 예고한 바 있다. 그렇다면 왜 방송 제작자들은 첫 프로그램에 남성보다 여성 출연자를 선호하는 것일까. 충성도 높은 '팬덤'(팬집단) 모으기에는 남성 출연자들이 좋지만 일단 대중 인지도를 높이려면 여성 출연자들이 필요하다. 물론, 화제성 보장을 위해서는 '미스트롯' 초반 미스코리아 콘셉트 논란처럼 여성 출연자들에 대한 성상품화나 전시가 이뤄진다. 한 방송계 관계자는 22일 CBS노컷뉴스에 "여자가 나오는 프로그램은 성별 관계 없이 시청자들이 붙지만 남자가 출연하면 남자 시청자들은 빠지고 여자 시청자들만 남는다. 첫 시즌에는 프로그램 이름을 알려야 하는데 여자 출연자들이 훨씬 대중성이 높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렇게 대중성을 확보한 후에는 고정 시청자층을 쌓아야 하니까 남자 출연자들로 강력한 '팬덤' 현상을 만든다. 특히 여자 출연자들은 성상품화, 외모 평가, 대상화 등이 훨씬 수월하게 이뤄져 가십이나 논쟁 등을 통해 초반 프로그램 화제성을 높이기 좋다"라고 덧붙였다. 결국 방송계 '유리절벽'이 사라지지 않는 한, 실패 위험성은 여성 출연자들이 떠안고 그 과실이 남성 출연자들에게 돌아가는 '순서'는 바뀌지 않는다. '유리절벽'은 기업이나 조직이 실패 가능성이 높은 상황에서 여성을 파격 발탁한 뒤 일이 실패하면 책임을 묻는 현상을 뜻한다. 즉, 험지에 여성이 먼저 내몰린다는 이야기다. 황진미 대중문화평론가는 "좋게 말하면 실험적이고 나쁘게 말하면 위험한 시장 개척 상황에서는 여성을 먼저 총알받이식으로 소비한다는 것이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시장이 안정화되고, 유리한 조건이 되면 그 과실은 남자가 수확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미스트롯'은 결국 송가인의 성취였던 부분인데 그 과실이 송가인이나 여성 트로트 가수 발굴 프로그램으로 돌아가지 않았다. '퀸덤'도 마찬가지다. 한정적인 여성 뮤지션 무대를 확장하려는 취지와 맞지 않게 유리한 조건이 되면 '킹덤'으로 팬덤을 확보하겠다는 것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요즘 대세는 오버올 패션 !
일명 ‘멜빵바지’로 불리는 오버올이 화려하게 귀환했다. 꾸러기 패션을 연출하기에 안성맞춤인 오버올은 캐주얼해보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을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옛날 노동자들의 작업복에서 유래한 '오버올(Overall)'은 올여름 핫 키워드 ‘놈코어룩’ 열기에 힘입어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오버올 하나만으로 편안하지만 센스 있는 스타일링이 가능하기 때문이다.공항패션으로 오버올을 선택한 샤이니 키와 방탄소년단 랩몬스터의 룩을 참고해 오버올룩 스타일링에 도전해보자. 샤이니 '키' 평소 수려한 입담으로 넘치는 끼를 발산하는 샤이니 키의 공항패션 또한 멋스러웠다. 다소 밋밋할 수 있는 화이트 티셔츠에 박시한 청 오버올을 매치해 유니크한 룩을 뽐낸 것.소화하기 힘들 수 있는 박시한 오버올의 밑단을 살짝 롤업하여 ‘키’만의 스타일로 풀어냈다. 이에 화이트 컬러의 스니커즈로 발끝 마무리를 깔끔하게 해냈으며 손에 든 알록달록한 스티커가 붙은 캐리어는 룩의 포인트를 더했다. 방탄소년단 '랩몬스터' 현재 가요계에서 가장 실력 있는 ‘힙합돌’로 꼽히는 방탄소년단의 랩몬스터는 독특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그는 옐로우와 네이비의 컬러배색이 돋보이는 티셔츠에 청 오버올을 매치했다.평소 독특한 스타일의 패션을 선보이는 랩몬스터는 청 오버올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에 손목밴드와 헤어밴드로 패션지수를 높였다. EDITOR PICK 요즘 같은 더운 날씨에 청량한 스타일링을 연출하고 싶다면 스트라이프 패턴에 주목해보자. 시원해 보이면서도 경쾌한 느낌이 가든한 스트라이프 패턴은 선의 굵기와 방향, 컬러 등예 따라 다양한 느낌을 자아낸다.이에 트렌디하면서 복고스러운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 ‘핫’ 아이템 청 오버올을 매치하자. 이에 수납이 가능해 실용적인 손목 밴드는 패션 센스를 더할 수 있다.더 늦기 전에 오버올 스타일링에 도전해보자. 또한 어떠한 스타일링에도 매치하기 쉬운 화이트 스니커즈는 머스트 헤브 아이템. 이때 실버 컬러의 배색이 포인트가 된 스니커즈는 발끝 스타일링을 더욱 멋스럽게 마무리해준다.(사진출처 : bnt 뉴스의 자료를 사용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