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푸마 x 스탬피디 ’88-18’ 스웨이드 출시

투톤 컬러 블록을 매력 포인트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와 로스앤젤레스 기반 스트릿 브랜드 스탬피디(STAMPD)가 만나 협업 컬렉션을 선보인다. 제품군은 스탬피디의 모던 스트릿 감성을 담은 협업 스웨이드 ’88-18’. 푸마 스웨이드 50주년을 기념하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탄생돼 이제껏 보지 못했던 푸마 스웨이드의 색다른 감각을 엿볼 수 있다. 깔끔한 자태를 자랑하는 슈즈의 메인 포인트는 블랙과 그레이로 이뤄진 투톤 컬러 블록. 한 켤레의 스니커즈에 대비되는 두 가지 성격을 구현하기 위해 상단은 부드럽게, 하단은 투박하게 마감 처리해 반전 매력을 더했다. 고급스러운 스웨이드 소재를 바탕으로 매끄러운 슈 레이스, 뒤꿈치에 더해진 타이포 그래픽으로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적절히 배합했으며 군더더기 없이 간결한 디자인으로 세련된 비주얼을 완성했다. 본 컬렉션은 8월 4일 정식 발매를 확정지었으며, 온라인 스토어(kr.puma.com)와 일부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13만 9천 원대로, 구매에 앞서 자세한 디테일은 아래의 슬라이드에서 참고해보자.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푸마 x 아더 에러 두 번째 협업 ‘포에버 유스’ 캠페인 & 전시
전 제품 바로 구매 가능. 푸마(PUMA)가 아더에러(ADER ERROR)와 두 번째 협업 캠페인 ‘포에버 유스(FOREVER YOUTH)’를 공개했다. 푸마의 슬로건인 포에버 패스터와 아더 에러만의 젊은 감성이 깃든 이번 캠페인은 FUTRO(Future + Retro)란 테마를 근간에 두고 ‘청춘’의 이면적 모습을 조명했다. 슈즈를 중심으로 22종의 의류, 6종의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제품군으로 구성되었으며 푸마 고유의 사이드 라인인 ‘폼 스트라이프’와 시그니처 컬러 ‘푸마 레드’를 재구성한 상징적 요소들을 제품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다. 특히 푸마 아이코닉 모델의 특성을 유지하면서 색감과 소재, 자수 디테일 등을 다양하게 변형된 점이 특징. 대표적인 스니커즈는 셀 베놈(CELL Venom)을 비롯한 RS-1, 플랫폼 트레이스(Platform Trace), 캘리포니아(California) 등이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화이트 계열 컬러를 바탕으로 레드, 블루, 오렌지 등 비비드 컬러를 조합해 발랄하면서도 유쾌한 분위기를 자아내는가 하면, 좌측 슈레이스에 지퍼탭 디테일을 더하는 등 아더에러 특유의 위트 있는 디자인을 드러내기도.  이를 기념해 푸마와 아더 에러는 캠페인 메시지를 고스란히 담은 전시도 개최했다. 지난 2월 22일부터 24일까지 성수동에 인파를 모은 해당 전시는 다양한 오브제를 활용해 ‘젊음’을 표현해 불완전함 속에서 끊임없이 도전하는 청춘을 담아냈다. 그들이 생각하는 성장과 실패를 통한 청춘은 마침내 우리에게 ‘영원한 젊음’이라는 메시지를 던지고 있으며, 과거의 도전은 현재와 미래에도 끊임없이 재생되고 새로운 영감을 부여했다. 위 슬라이드 속 모든 아이템은 현재 푸마 온라인 스토어(puma.com)와 압구정점 등 일부 매장 및 아더 에러 스토어, 일부 편집숍에서 바로 구매 가능하다. https://youtu.be/LOu03do_8tI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푸마 ‘셀 엔듀라’ 20주년 기념 새로운 컬러웨이 공개
현대적 감성을 더한 복각판 유구한 역사를 가진 시리즈를 보유한다는 건 브랜드의 확고한 아이덴티티를 좌우하는 방증. 푸마(PUMA)가 20주년을 기록한 ‘셀 엔듀라(CELL ENDURA)’ 시리즈를 선보인다. ‘셀 엔듀라’는 푸마 고유의 셀 테크놀로지를 적용해 뛰어난 기능성을 자랑하는 러닝화로 1998년 첫 등장을 알렸다. 육상 선수 및 소비자들에게 혁신적인 착용감을 제공하기 위해 출시한 러닝화 라인으로 뛰어난 충격 흡수 능력과 쿠셔닝을 겸비했으며 벌집을 연상케하는 육각형 구조의 셀 패턴으로 발을 안정적으로 잡아주는 기능까지 갖췄다. 과거부터 장거리 러너들에게 안정화로 큰 사랑을 받아온 셀 시리즈가 기술적으로 진화한 소재와 생산 기술, 현대적인 실루엣을 접목시켜 새롭게 부활했다. 오리지널 라인을 새롭게 복각한 컬렉션을 선보이는 푸마의 이색 행보는 이미 예견된 바. 과거의 업적을 회상하고 현재의 시점에서 미래를 그려낸RS-0, 50주년을 맞은스웨이드를 꾸준히 새로운 협업으로 변주해 재 출시하는 스웨이드 컬렉션 등이 그 증거다. 이제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일맥상통하는 시점으로 바라보는 푸마 만의 색다른 관점에 눈을 돌려야 할 때. 이러한 시각을 담아 한층 더 색다른 디자인으로 돌아온 ‘셀 엔듀라’는 OG 모델을 기반으로 기능성은 보강하고, 세련된 감각을 가미했다. 메쉬 소재 어퍼와 미드솔에 쿠션 블록으로 스포티함을, 화이트 베이스에 대조적인 컬러웨이로 어퍼, 미드솔 등을 구성해 매력 포인트를 선사한 것. 양옆에 덧데진 스웨이드, 가죽 소재의 혼합이 유니크한 무드를 연출해 뻔한 데일리룩을 그럴싸하게 만들어줄 만한 가치를 지녔다. 선택지는 지난 10월 출시된 전작그린에 이어 블루, 핑크 두 가지가 추가됐다. 컬러 포인트 요소가 덧대어져 90년대 레트로 무드가 인상적인 제품군은 내년 1월 18일부터 푸마 온라인 스토어 및 일부 편집숍에서 본격 출시를 앞두고 있다. 이와 관련된 소식은 <아이즈매거진> 채널에서 꾸준히 업데이트 될 예정이니 참고 바란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