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travelband
1,000+ Views

규슈여행 후쿠오카

근디
후쿠오카는 왜
심심 ㅠ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원래 도심 여행이 랜드마크랑 맛집 찍는거 빼면 좀 심심하긴 하죠 ㅎㅎ 시골 여행이 짱
쇼핑을 한후 맛집을 찾아가보시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제주 감귤의 모든것! 서귀포 감귤박물관
제주 최대의 감귤관련 박물관인 감귤박물관은 제주감귤의 역사, 문화, 산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박물관이예요 제주감귤 뿐만 아니라 세계의 독특한 감귤들도 볼 수 있어요! 이곳은 공립박물관인 만큼 입장료가 정말로 저렴했어요! 성인기준 1,500원, 어린이는 800원 그리고 만6세이하아동과 65세 이상 경로고객은 무료입장이라서 부담없이 즐길 수 있었답니다!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쿠키머핀체험장, 족욕체험장, 과즐체험장, 감귤따기 체험장등 여러 체험시설도 있었는데, 현재는 코로나 때문에 대부분 중지된 상태라고 하네요 실내 전시관은 1, 2층으로 이루어져 있었어요! 감귤의 역사부터 시작해서 감귤의 종류, 감귤을 이용한 여러 가지 공산품들을 볼 수 있었는데요, 예전 조선시대에는 감귤이 정말 귀했다고 하네요~! 세계 감귤 전시관에 가면, 정말 다양한 종류의 감귤을 볼 수 있어요! 평소 내가 알던 감귤이 정말 적은 종류였구나! 라는걸 다시한번 깨닫게 되었답니다! 감귤의 모양이나 색이 정말 다양하다는걸 알 수 있었어요! 부담없는 가격으로 귤빛추억을 만들 수 있는 서귀포 감귤박물관, 여행코스로 짜도 좋을 것 같아요! *[위치] : 제주 서귀포시 효돈순환로 441 *[문의] : 064-767-3010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7
정처없이 떠도는 골목 기행 첫 날부터 이어진 뚜벅이 여행은 초심을 잃지 않고 마지막날까지 이어졌다. 사람들 사이에서도 사진 많이 찍으러 가고, 설현도 왔다 갔었다고 하는 스테레오 카페로 모닝 커피를 즐기러 갔다. 이 카페를 찾아가는 길도 골목골목을 누벼야 찾을 수 있었다 건물 밖에 파란색으로 된 stereo coffee 간판 아래 깔 맞춤을 한듯 파란색의 나무 의자가 놓여져 있다. 의자에 앉아 인증샷을 찍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 따사로운 햇살이 강렬해질 때라 사진 타이밍을 보다가 그냥 포기하고 다시 골목길로 발걸음을 옮겼다. 뙤양볕 아래 버스를 탈 만도 했었는데 나도 친구놈도 묘한 아날로그적인 감성에 골목길을 조용히 걸으면서 주변을 구경하는 것을 좋아한다. 한 참 동안 미로와 같은 골목을 뚫고 지나가다 보니 일부 부서진 벽돌벽과 자판기가 함께 있는 모습이 지극히 평범하면서, 빛바랜듯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실제로 분위기가 우와한 것은 아니고 사람들이 둘셋 모여서 담배를 태울만한 장소인것 같지만 카메라눈으로 보이는 모습이 좋았다. 원래는 갈비 냉우동을 먹기 위해 부지런히 걸어가며 살을 태웠지만 당일 아침에 급하게 메뉴만 정하고 간 매장은 대기 하는 사람들이 있는 것을 보니 제대로 왔나 보다. 앞에 3팀이 들어가고 종업원의 모습을 제대로 시야에 잡힐때 쯤 그와 함께 보이는 문구 한 줄.. '현금 결제만 가능합니다' 단 한 줄의 문구에 최첨단 문물인 카드만 가지고 있던 우리는 순간 쓸모없게 된 최첨단 문물을 가지고 태양 아래로 돌아갈 수 밖에 없었다 그나라의 전통적인 모습에는 전통의상이 바로 옆에 신사가 하나 있어서 들어가 보니 규모가 꽤나 크다. 일본 전통의상을 입고 사진을 찍는 모습이 마치 경복궁에서 한복을 입고 찍는 우리나라의 모습이 떠오르지만 한복이 아름답게 수놓아진 모습과는 달리 한 두명만이 입고 돌아다니고 있을 뿐이었다. 대신 사람이 많이 없는 고즈넉한 신사에 전통의상을 입은 두 명의 모습이 참 잘어울린다. 역시 그나라의 전통적인 모습이나 장소에는 전통의상이 참 잘 어울리는 것 같다. 손을 씻기 위한 곳도 물 흐르는 소리만 잔잔하게 들린다. 공원처럼 큰 신사를 한 바퀴 산책하며 돌고나서, 실패한 갈비 냉우동을 대신하여 늦은 점심을 먹으러 간다. 하카타역 푸드코트를 돌아다니다 연어덮밥을 보자마자 고민없이 들어갔다. 정갈하게 한 상으로 나오는 연어 덮밥과 반찬들은 더위만 먹은 우리에게 말없이 음식에만 집중하여 퐈이팅있게 먹을 수 있게 해주었다. 부드러운 연어와 탱글한 연어알에 톡쏘는 매력의 와사비가 더해져서 젓가락질을 멈추지 않게 해주었다 폭우였다가 화창하다 못해 뜨거운 날씨까지, 날씨가 가장 바빴던 후쿠오카 보고 싶었던 하카타역의 포켓몬 센터가 말도 안되는 허탈한 규모와 수준에 사진의욕마저 저버렸을 때, 밖으로 나온 우리를 반겨준 건 초점을 잃게 만드는 깊고 높은 파란 하늘이었다. 숙소로 돌아가 마지막 짐을 챙겨 공항으로 가야하는 스케쥴만을 남겨놓았다. 숙소로 향하는 길 신기했던 코카콜라 clear 와 함께 했다. 사이다랑 뭐가 다른지 잘 모르겠다. 처음 후쿠오카에 발을 내밀었을 때, 몰아치던 폭풍우를 지나 바늘 같은 햇살이 내리쬐는 날씨까지. 한번에 다양한 모습의 후쿠오카를 보고 간다. 오히려 그 날씨 속에 조용히 커피와 맥주 한 잔을 즐기며 여유롭게 보낸 나를 대신하여 날씨가 가장 바쁘게 움직였던 것 같다 친구와는 다른 스케쥴에 후쿠오카에 왔을 때처럼 다시 혼자 비행기를 타고 돌아간다. 그래서 그런지 친구와 떨어져 혼자 있는 공항에서 갑작스럽게 공허함과 아쉬움이 몰려온다. 괜히 공허함과 아쉬움을 핑계로 탑승전 마지막 라멘으로 달래지지 않을 속을 진정시켜본다. 2시간 남짓한 시간동안 후쿠오카의 야경이 인천공항의 야경으로 바뀌고, 다시 버스를 통해 익숙한 야경 속으로 들어왔다. 집 앞에 있는 횡단보도에 멍하니 서 있을 때, 후쿠오카 첫 날에 비에 절어 봉투에 담아 캐리어 구석에 넣어 둔 옷이 생각난다. 다시 일상이 있는 야경 속으로 모든게 돌아왔지만 아직 비에 절어 냄새나는 그 옷은 아직 후쿠오카의 때가 많이 남아있다.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 fin. (2018.06.29~07.01)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 1편: https://www.vingle.net/posts/2616475 2편: https://www.vingle.net/posts/2617062 3편: https://www.vingle.net/posts/2617538 4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084 5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612 6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947
충남 천안 사진찍기 좋은곳
여러분도 애정하는 도시가 있나요? 요즘 여행하기 힘든 시기라, 옛날 사진들을 들추게 되네요. 천안은 제가 몇 년간 산 도시라서 애정하는 도시인데 그중 사진 찍으면 좋은 사진 명소들을 추려봤습니다. 참고로 위 사진은 성불사예요. 성불사에서 보이는 호수는 단대호수랍니다. 버스커 버스커에서 "꽃송이가" 가사에 나온 그 단대호수 맞다고요. 단대호수 걷자고 꼬셔~! 단대호수도 노을 맛집이라 불리는 곳이에요. 게다가 호수 주변에 카페 거리에 하나둘 불이 들어오는 야경도 멋진 곳이죠. 천호지 야경은 천안 제12경에 속해요. 아아, 천호지가 어디냐고요? 단대호수의 진짜 이름이랍니다. 단국대학교 앞에 있는 호수라 해서 단대호수라 불리지만, 진짜 이름은 천호지! 천안하면 독립기념관을 빼놓고 말하기 힘들죠? 그런데 독립기념관을 전망할 수 있는 전망대가 있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여긴 걸어서도 올라올 수 있는 산이지만, 차로도 올라올 수 있는 곳이랍니다. 흑성산 전망대 주차는 KBS 흑성산 중계소에! 벚꽃 필 무렵에 가기 좋은 곳, 단대호수와 북일고, 그리고 원성천. 원성천은 천안역에서 걸어서 갈 수 있는 곳이라 뚜벅이 여행자에게도 엄지 척! 3.5km 이어지는 원성천, 봄이면 타박타박 벚꽃의 낭만을 즐길 수 있는 곳이죠. 4월과 5월쯤, 벚꽃이 지고 나면 천안에는 배꽃이 펴요. 배꽃? 배꽃을 구경해본적 있나요? 저도 천안에 살기 전에는 배꽃을 본 적이 없었어요. 그런데 여기 규모가 어마어마해서 달려도 달려도 배꽃. 드라이브 코스로 딱입니다. 뚜벅이로 성환역에 내려서 걸어서도 가봤는데 가는 데만 한 시간. 버스도 잘 안오고 힘들더라고요. 그래도 왕복 두 세 시간 정도 걷는 거니깐 그 정도 걸을 수 있다, 하는 분에겐 추천! 천안에는 전국 최대 빵집이 있어요. 마치 호빗 마을처럼 꾸며진 이곳은 뚜쥬루 빵돌가마점이랍니다. 물론 빵도 맛있으니 간 김에 늘 주렁주렁 빵도 사온답니다. 여긴 황금빛 금계국이 피어오르면 아름다운 천흥지. 금계국은 여름에 피는 꽃이에요. 벚꽃 지고 겹벚꽃도 지고 이꽃저꽃 다 지고 난 뒤에 피는 꽃이라 더 반갑죠. 그 외에도 천안에 사진 찍기 좋은 곳이 넘치고 넘쳤답니다. 곧 봄꽃 소식이 온다는데 빨리 상황이 좋아지길! https://www.youtube.com/watch?v=o4LMzviLSDM&t=34s
국회의사록의 철학자들
닛케이에 재미나는 기사가 올라왔다. 국회 의사록에서 제일 많이 등장하는 철학자의 이름 순위다. 国会論戦登場の思想家(2021년 2월 12일): https://www.nikkei.com/article/DGKKZO69043300S1A210C2EAC000/ 양서로 유명한 이와나미 출판사(岩波書店)에서 나온 구마노 스미히코(熊野純彦) 동경대 교수의 "서양철학사" 목차에 실린 52명의 철학자 이름대로 국회 의사록을 검색한 결과인데, 1위는 970번이나 인용된 카를 마르크스, 역시 일본 국회는 빨갱이....가 아니고, 서로서로 이 "맑스주의자야!"하면서 비난할 때가 많아서였다고 한다. 2등은 칸트(80회), 세계연맹이나 군대 폐지 관련 발언이 많아서였고, 3위는 루소(75회), 공동 4위는 아리스토텔레스(60회) 및 헤겔(60회)이었다. 이 통계가 정당별로 나오지는 않았고(이게 좀 아쉽다), 최고 순위 5명 중 동양 철학자는 단 1명도 안 나왔다는 점이 특징이라면 특징이랄 수 있겠다. 다만 헤겔? 이건 이시바 시게루(石破茂)가 검찰총장 임기연장 관련하여 최근에 헤겔의 지양(aufheben)을 인용해서 더 유명해지지 않았나 싶기도 하다. 検察庁法改正など(2020년 5월 15일): http://ishiba-shigeru.cocolog-nifty.com/blog/2020/05/post-dedb00.html 여담으로 2017년, 영국 국회에서 제일 많이 인용된 철학자 순위가 나온 적 있다. 1803년부터 2005년 사이를 비교한 것으로서, 1등은 존 스튜어트 밀, 2등은 에드먼드 버크, 카를 마르크스는 아쉽게도(응?) 3위였다. 누군가 미국과 독일(!!), 프랑스, 한국 국회도 연구를 해보면 재밌을 것 같다. WHICH POLITICAL PHILOSOPHERS HAVE BEEN CITED MOST IN PARLIAMENT?(2017년 10월 17일): https://socialproblemsarelikemaths.wordpress.com/2017/10/17/which-political-philosophers-have-been-cited-most-in-parliament/
2019 일본 벚꽃 개화 시기 및 명소
길고 길었던 겨울이 지나고, 봄이 찾아오고 있는 3월! 곧 있으면 다가올 벚꽃 축제에 벌써 마음이 두근두근 설레오는데요 :) 4월 초-중순부터 꽃을 피우기 시작할 벚꽃을 기다리지 못하고, 우리나라보다 조금 일찍 벚꽃이 개화하는 가까운 일본으로 떠나시는 분들이 많을 것 같아요~ 그래서 오늘은 2019년 일본 벚꽃 개화 시기와 명소에 대해 함께 알아보려 합니다 :D 3월부터 4월까지 일본 곳곳에 만개할 벚꽃을 보러 함께 떠나볼까요? * 출처 : https://sakura.weathermap.jp/ 2019 일본 벚꽃 개화 시기 및 명소 #도쿄 * 개화 시기 : 3월 21일 * 만개 시기 : 3월 29일 * 도쿄 벚꽃 명소 - 우에노 공원 - 나카메구로 - 스미다 공원 - 지도리가후치 - 시바공원 (도쿄 타워) - 하리마자카 #오사카 * 개화 시기 : 3월 25일 * 만개 시기 : 4월 3일 * 오사카 벚꽃 명소 - 오사카 조폐국 (벚꽃 축제 기간 동안에만 개방되는 곳!) - 오사카 성 - 오사카 성 니시노마루 정원 - 반파쿠 기념공원 - 케마 사쿠라노미야 공원 - 후지타테이아토 공원 #교토 * 개화 시기 : 3월 23일 * 만개 시기 : 4월 3일 * 교토 벚꽃 명소 - 기요미즈데라 - 다이고지 - 도게츠교 - 긴카쿠지(은각사) - 기온 거리 - 게아게 인클라인 - 철학의 길 - 마루야마 공원 #후쿠오카 * 개화 시기 : 3월 19일 * 만개 시기 : 3월 31일 * 후쿠오카 벚꽃 명소 - 후쿠오카 성 - 오호리 공원 - 니시 공원 - 마이즈루 공원 - 도초지 - 텐진 중앙 공원 - 나카스 강변 #니가타 * 개화 시기 : 4월 8일 * 만개 시기 : 4월 13일 * 니가타 벚꽃 명소 - 다카다 성(야간 벚꽃이 유명함!) - 유자와추오 공원 #하코다테 * 개화 시기 : 4월 28일 * 만개 시기 : 5월 2일 * 하코다테 벚꽃 명소 - 고료카쿠 공원 - 고료카쿠 타워 - 오니우시 공원 - 아오바가오카 공원 #나고야 * 개화 시기 : 3월 20일 * 만개 시기 : 3월 30일 * 나고야 벚꽃 명소 - 나고야 성 - 야마자키가와 - 츠루마 공원 - 아라코가와 공원 #삿포로 * 개화 시기 : 4월 29일 * 만개 시기 : 5월 3일 * 삿포로 벚꽃 명소 - 마루야마 공원 - 모에레누마 공원 - 히라오카 공원 - 나카지마 공원 지금까지 2019년 일본 벚꽃 개화 예상 시기와 명소에 대해 함께 알아보았습니다! 3월부터 4월까지 일본 여행을 계획 중이라면, 반드시 체크하고 떠나시는 게 좋을 것 같죠-? 겹벚꽃, 수양벚꽃, 왕벚꽃 등 갖가지 벚꽃이 만개할 일본에서 남들보다 조금 빠른 벚꽃 축제를 즐기고, 예쁜 인생 사진도 찍는 여행을 하시기 바랄게요 :D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