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ma
10,000+ Views

왜 그렇게
버틴걸까?

그 시간을
잃고 싶지 않았던 걸까?

그 관계를
잃고 싶지 않았던 걸까?
Comment
Suggested
Recent
그 시간을 잃고 싶지 않았던 거 아닐까요? 다시 돌아가수있다면 다른 선택을 했다면.... 다시 행복할 수 있을거야 지금은 그냥 추억으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러 나라 버전으로 그린 Lo-fi girl
유튜브에 Lo-fi 음악을 24시간 내내 스트리밍해주는 유명계정이 있었음. 만 삼천시간 이상을 스트리밍해서 세계적으로 매우 유명해짐. 그 계정의 썸네일은 항상 공부하는 소녀였는데, 사람들은 그 소녀를 'lo-fi girl' 이라고 불렀음 ▲ 이 사진 아마 익숙한 덬들도 많을듯 ㅋㅋㅋㅋ  근데 얼마전에 유튜브 실수로 로파이 스트리밍 계정이 중지됨.  사람들은 몹시 아쉬워하고 있었는데, 다행히도 유튭이 계정 복구 해줘서 다시 로파이 스트리밍을 들을 수 있게 됐음. 그 기념으로 세계의 로파이 음악 스트리밍을 듣는 사람들이 각자 나라 버전으로 로파이 소녀를 그려서 계정주한테 보내줬음. 각자 나라의 특징도 잘 드러나고 이쁜 그림들이 많아서 소개하려고 함. 루마니아 불가리아 그리스 모로코 브라질 핀란드 호그와트 (...) 스코틀랜드 아이슬란드 프랑스 (파리) 북 핀란드 크로아티아 보스니아 핀란드 일본 도쿄 (..?!)  + 그린 사람 말 보니까 '2050년의 로파이걸 도쿄버전'을 그린 것이라고 함 미국 샌디애고주 노르웨이 우크라이나 나라마다 특징적인게 느껴지는게 신기한듯ㅋㅋ (한국은 찾으려고 했는데 찾아도 없어서 못 넣음 ㅠㅠ) 출처 : 더쿠 https://www.youtube.com/watch?v=5qap5aO4i9A 바로 이 계정입니다 *_* 저도 일할때 가끔 듣는 편인데 이렇게 다양한 나라 사람들도 함께 듣는줄 몰랐어요 ! 각 나라별 특징이 보이는 것 같아서 너무 재밌는 것 같네용 :) 개인적으로 그리스는 창밖으로 저런 풍경이 보이면 너무 뛰쳐나가고 싶을 것 같은데 헤헤 우리나라 금손님들도 어서 한국버전을 그려주셨으면 . .
[연애의참견] ㄹㅇ 보는 내가 홧병날 것 같은 어제자 연애의참견
이 에이스가 바로 고민녀 ㅇㅇ 이 고민녀는 사내비밀연애 중이었음 진행 중이던 프로젝트 성공해서 신난 분위기에 갑자기 새로운 직원이 들어옴 방금 막 들어온 직원한테 공들였던 프로젝트를 넘기라는 팀장..;; 말도 안된다고 얘기했지만 팀장은 하늘의 뜻을 거스를 수 없다나 ;;;;; 결국 고민녀는 퇴사를 결정함 이직해보려 하지만 다 티오가 없는 상태 ㅠㅠ 그냥 여유를 즐기기로 하고 남친이랑 오랜만에 데이트하는 중이었음 요즘 회사에서 일 못하는 낙하산이랑 일하려니까 힘들다는 남친 그런 남친한테 고민녀는 필요할 때 얘기하라며 도와준다고 함 며칠 뒤 고민녀는 취업소식을 듣게 되었음 친구랑 통화중이었는데 갑자기 남친한테 전화 옴 그러더니 자기 좀 도와달라는 남친 여친은 또 그걸 진짜로 도와줌......하........ 코피까지 흘려가면서 남친 프로젝트 도와주는 중;; 근데 남친은 자네............ 남친 프로젝트 성공 소식에 홈파티 하자면서 밥 차려놓고 남친 기다리는 중인데 남친이 안옴 ... 남친한테 차를 빌려줬는데 갑자기 차 빼달라면서 전화가 옴 일단 달려가긴 했는데 회식하는 것 같아서 못 들어가고 망설이는 고민녀... 근데 하필 그 낙하산을 만나버림 ;; 이미 사내 연애 하는 거 다 알고 있었던 직원.. 그러더니 갑자기 내조 어쩌구 하면서 덕분에 도움 많이 됐다고 함..;; 남친 쟤한테 프로젝트 뺏겼냐고.. 그러더니 당연히 당신들은 자길 도와야한대 ;; 그러더니 이 바닥에서 아웃 시킨다면서 협박함 ; 해명할 기회를 줬더니 미안하다고 하는 남친 참내...;;;;; 그 여자 빽으로 자기도 같이 올라가고 싶다는 남친 ;;; 그 와중에 이직하기로 했던 회사에서 이상한 소문이 나서 이직할 수 없게 됐음.. 그 낙하산이 소문낸 것 같아서 알아보러 회사 찾아감 ?????????????????????? 알고 보니 남친이 그 소문 내달라고 한 거였음 ;;; 진짜 이거 보고 홧병 올 뻔 했음 하.. 진짜 욕이 입 밖으로 나오려는거 겨우 참았다
Burn out
지금보다 훨씬 더 젊었을 때 저는 늘 목말랐던 것 같아요. 내가 좋아하는 일만은 나를 꽉 채워줄 거라고 믿었어요. 근데 잘못 생각했어요. 채워도 채워도 그런걸로는 갈증이 가시지 않더라구요. 목이 말라서 꾸는 꿈은 행복이 아니예요. 저요, 사는게 뭔지 진짜 궁금해졌어요. 그 안에 영화도 있어요.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 중에서 🎬 YouTube 5번째 영상 업로드 했습니다. 이번 영상에서는 번아웃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무기력한 분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https://bit.ly/3dxmSA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