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10,000+ Views

혹시 당신도 '노오더족'?

자세히보기 >> https://goo.gl/JAuEqi
플라이북 앱 무료다운로드 >> https://goo.gl/JAuEqi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상상도 못해본 일을 하는 사람이 있다니 정말 진상들도 발전하네요ㄷㄷㄷ 이런식이라면 입구에서 오더하고 출입하는걸로 출입 자체를 통제시키는게 나을듯...
이런 군상들 볼때마다 양심불량을 느낌. 기본적인 가정교육마저 개차반이지 않는이상 공과 사,영업장과 사유지의 개념마저 지나가던 개한테 던져준꼴이지. 저런경우는 본인이 알아서 조심하지 않거나 업자에게 양해를 안구하거나 못구하고 행한 행위에 대해서는 그에 상응하는 불명예와 불이익이 가는것이 정당하다 생각한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펌] 혐) 냉혹한 개미의 생존능력
약간 섬뜩할 수도 있는 이야기 2013년에 폴란드에서 우연히 버려진 소련 핵벙커가 발견됨. 핵무기를 보관하던 벙커였는데, 무기는 사라져서 텅 빈 상태였음. 벙커란 이름 그대로 완벽하게 밖이랑 격리된 상태였고 당연히 아무도 안에 없어야 했는데, 벙커를 열어본 사람들은 기겁함. 가로 3m, 높이 2m의 벙커가 빈틈없이 바글거리는 개미로 가득 차 있었음 숫자를 세보니 100만 마리도 넘는 숫자였다. 빈집에 개미 들어가는 거야 흔한 일 아니냐는 생각이 들지도 모르지만 존나 이상한 일이었음. 핵벙커란 말이야 존나 두껍단 말이야 콘크리트 두께만 1m가 넘었는데 이걸 개미가 뚫고 들어온다는 건 말이 안 됨. 게다가 지하 벙커라 온도도 개미가 활동하기엔 지나치게 낮아서 일부러 들어올 이유도 없음. 근데도 아무도 열어본 적이 없는, 최소 수년에서 수십년 동안 격리된 공간에서 개미 수백만 마리가 살아있던 거임 뭔가 이상했지 좀 더 조사해보니까 더더욱 이상한게 발견됐는데, 벙커 안의 개미들은 모조리 불임인 일개미들이었음 즉 여왕개미는 커녕 애벌레 한 마리 없었다는 거지 근데도 벙커 안의 개미들 숫자는 자꾸 늘어나는 거임 전부 고자년들인데 말이지 가장 이상한건 벙커 안에는 개미 밖에 없다는 거임. 달리 말하면, 개미가 먹을 것도 하나도 없는 상황이었음 즉 개미들은 빛 하나 없이 어둡고, 외부랑 완전히 격리된 추운 곳에서, 수 년동안을 고립된 상태로 멀쩡하게 살아서 수백만 마리가 되었다는 건데 뭔가 이상했다 연구가 이뤄진 끝에 개미들이 어디로 들어왔는지는 밝혀졌음 길이 5m짜리 환풍용 파이프가 천장에 있었는데, 공교롭게도 개미집이 바로 이 파이프 위에 지어졌던 거지. 그래서 운 없는 개미들이 자주 이 파이프를 통해 벙커 안으로 떨어졌던 거임. 이러면 여왕개미도 없는데 숫자가 늘어나는 것 자체는 가능하다. 그럼 밀폐된게 아닌거 아니냐?라는 생각이 들텐데 개미가 벽을 탈 수 있다곤 해도 5m를 기어올라가는 건 말도 안 되는 일임. 결국 벙커 안으로 떨어질 순 있어도 올라갈 순 없으니 격리된 건 마찬가지다. 그런데 개미가 어떻게 들어왔는진 밝혀졌어도 도대체 어떻게 살아남았는지는 여전히 미스터리였음. 이 의문이 풀린건 개미들이 벙커 한 쪽에 몰아넣은 개미 시체 숫자들을 세어봤을 때 풀린다 벙커 안에 살아있는 개미는 백만 마리, 그리고 죽은 개미는 200만 마리였음. 그리고 모든 죽은 개미들에게는 같은 개미 주둥이에 뚫려서 생긴 치명상과 내부를 빨아먹은 흔적이 남아있었음. 벙커 안에는 개미들 자신을 빼면 먹을 건 하나도 없었음. 달리 말하면 개미들 자신은 먹을 수 있었던 거다 벙커 안에 떨어진 개미 300만 마리가 서로 내전을 벌여서 3분의 2를 죽이고 잡아먹으면서 수십년을 살아왔던 거임 그리고 위에서는 계속 둥지에서 떨어진 신선한 먹이들이 내려오고 도대체 언제부터 이런 개미들의 동족살육이 이어졌는진 모르지만 아무튼 최소 년단위임. 근데 사람으로 생각해보면 존나 섬뜩하지 않음? 도시 지하 밑에 식인귀들의 던전이 생긴 거잖어 환풍기를 통해서 나무 막대를 꼽아서 지금은 위쪽의 둥지랑 연결통로가 생긴 상태임 갇힌 개미들이 완전히 동족식에 맛을 들였을까봐 일단 100마리만 선발대로 둥지로 귀환시켜봤는데, 다행히 별 일은 없었다고 함 앞이 하나도 안 보이는 추운 장소에서 수년동안 고립되서 식인만 한다고 생각하니 좀 오싹하네 
<Writing Club> 일기/에세이 글 쓰기 모임 #4
어김없이 찾아온~ 일기/에세이 글 쓰기 모임 네 번째 시간! 다들 월요일 잘 보내고 계신가요~? 월요일인데 춥기까지 하니까 사람이 굼떠지는 것 같아요. 이제 정말 누가봐도 겨울인 느낌이 드네요. 항상 습관처럼 목도리를 챙기게 되었습니다. 언제든 새롭게 참여하시는 분도 **환영 환영**입니다! 이 카드를 처음 보신다거나 글쓰기 톡방에 포함이 안되어있으신 분들도 댓글이나 새로운 카드로 하루를 정리하는 일기 글을 써보세요! 제가 던진 주제도 좋고, 특정 주제를 떠나 하루의 감상을 표현하는 글도 좋습니다. 한번 시작하기 어려울 수 있지만 댓글 창이나 카드에 단 한문장만이라도 써봅시다~! 기록의 힘을 믿어봐요! 네 번째 시간을 함께 하기에 앞서서, 모임의 간단한 방향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노트북으로 글을 작성하실 분들은 빙글에 어플리케이션 뿐 아니라, 컴퓨터로 접속이 가능한 웹 버전이 있기 때문에 웹버전 빙글을 켜서 글 작성을 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그래서 이번 네 번째 주제는 <내가 아는 어떤 사람에 대해> 입니다. 가끔 아니 사실은 자주 타인에 대해 쓰게 되곤 합니다. 글을 쓰고 싶은 사람이 가족일 수도, 친구일수도 또는 연인일 수도 있겠죠. 아니면 동경하는 사람? 좋아하는 가수? 연예인? 선생님? 아예 다른 사람이 될 수도 있을것이고요! 저와 함께 글을 쓰는 많은 사람들은 나름 자신만의 뮤즈가 있더라고요! 여러분도 뭔가 뮤즈라고 할만한 분이 계신가요? 오늘은 그냥 나 말고 어떤 사람에 대한 얘기나 어떤 사람이 얽힌 글을 써보고 싶어서 이런 주제를 선택하게 되었어요 :) 오늘 가져와본 글은 가수이자 현재는 작가로, 또 책 관련 팟캐스트를 운영 중인 요조의 글을 가져왔습니다. 동생에 대한 글이에요. 글이 길이가 좀 있는데 다 가져와야하는 글입니다! 쓴 글은 이 곳의 댓글로 작성해주셔도 되고, 아니면 또 다른 카드로 작성해주셔도 됩니다! + 다른 주제여도 좋습니다! @ccstar81 @Mmark @RedNADA @jessie0905 @qudtls0628 @ckoh3142 @sekir @leejs307 @allkcklow106 @moonlitsalon @syp2 @impereal12 @h162101 @syhee1973 @card2 @virgincoke @supia3587 @toystore @item84 @greentea6905 @hheeyo @chj4254 @ebbal @su0su @ct7809 @tan0123 @angksdbdp @alone81 @kooew @AloneTalk @petaterra @fabrics @applecolor @beartank4444 @serengeti73 @lovablewolf @sweet848 @hhyy9004 @jmano @doTTob @foxkkykhk @yejin3039 @silkway @okjokj19 자! 지금부터 같이 써봅시다! 다른 주제로 쓰고 싶으시면 쓰셔도 되고, 시간이 맞지 않으셨다면 더 후에 쓰셔서 올려주셔도 됩니다! ----------------------------------- 일기/에세이/글쓰기 모임에 참여는 언제나 환영입니다~!~!~! 들어오셔서 메시지를 간단하게 남겨주셔야 톡방이 나의 톡방으로 설정됩니다! https://vin.gl/t/t:5b88052jx4?wsrc=link
메뉴판엔 없는 스타벅스 비밀메뉴 주문하는 법
스타벅스가 인기있는 이유 중에 하나는 기존의 메뉴를 본인의 취향대로 마음껏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다는 점이다. 그러다보니 메뉴판엔 없는 특별한 메뉴들이 유행처럼 번지기도 하는데... 특히 어마어마하게 높은 칼로리때문에 "악마의 레시피"라는 별칭으로 불리우는, 마약같은 중독성의 메뉴들만 엄선해서 소개하려고 함ㅋㅋㅋ 그런데 이 복잡한 레시피들을 대체 어떻게 주문해야 하냐구?? 예전엔 주문대앞에 서서 레시피를 일일히 불러줘야 했지만 이젠 스타벅스 어플을 받고 '사이렌 오더 - 나만의 메뉴'를 이용하면 1초만에 주문 가능ㅋㅋㅋ 그래도 어플 받는게 귀찮은 사람들은.. 아래에 각 메뉴 이름을 누르면 에디터가 등록해 놓은 '나만의 메뉴'로 바로 연결 가능함! 그 화면을 보여주고 바로 주문해도 되고 자주 주문해 먹고 싶은 메뉴는 스타벅스 어플로 연결해서 자신의 '나만의 메뉴'로 등록해 놓으면 된다는거ㅋㅋ *모든 메뉴는 톨사이즈 기준* (이미지 출처 : 인스타그램 @suesue1207) 1. 페레로로쉐 프라푸치노 - 나만의 메뉴로 연결 자바칩 프라푸치노 (6100원) + 모카시럽 1 + 헤이즐넛시럽 1 = 6700원 (이미지 출처 : 인스타그램 @jjamsso) 2. 트윅스 프라푸치노 - 나만의 메뉴로 연결 카라멜 프라푸치노 (5600원) + 헤이즐넛 시럽 1 + 자바칩과 토핑(반반) 1 +초콜릿 드리즐 = 7400원 (이미지 출처 : 인스타그램 @he_2ja) 3. 돼지바 프라푸치노 - 나만의 메뉴로 연결 딸기크림 프라푸치노 (5600원) + 프라푸치노 자바칩 1 + 초콜릿 드리즐 = 6800원 (이미지 출처 : 인스타그램 @yalllu_) 4. 슈렉 프라푸치노 - 나만의 메뉴로 연결 그린티 프라푸치노 (6300원) + 에스프레소 샷 1 + 자바칩과 토핑(반반) 1 + 초콜릿 드리즐 = 8100원 본문 출처 : '메뉴판엔 없는 스타벅스 비밀메뉴 6가지 주문하는 법' 中에서 http://goo.gl/4lDwL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