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dream80
5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현직 약사가 알려주는 영양제 - 4. 운동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3)
운동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 그 3탄! 오늘은 활성산소와 간영양제에 대해 알아보려해요. 활성산소는 에너지를 만드는 과정에서 필수적으로 생기는 노폐물같은 느낌이라 보시면 됩니다. 그런데 운동을 하다보면 더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겠죠?! 문제는 이 활성산소가 세포 내에서 다양한 손상을 일으킨다는 점입니다. 물론 세포 내에서도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기전이 있지만 그 한계를 넘어가게 된다면? 그러면 이 반응성 높은 활성산소가 세포 여기저기를 공격하고 다녀요. 그래서 의학계에서는 이 활성산소가 노화를 일으키는 한가지 원인으로 생각하고 있어요. 그리고 고단백 식이를 할 경우 그 잉여 아미노산을 분해하는 과정에서 여러 질소 노폐물이 생긴다는 이야기는 전편에서 언급했었죠! 그래서 이번편은 그러한 손상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를 알아보려해요! 한번 들어가볼까요? 지금까지는 항산화제에 대해 알아보았어요. 프랑스해안송 껍질 추출물은 태양에 의해 활성산소가 많이 생기는 지중해 기후에 특화되어있는 애들이라 항산화효과가 특히 더 효과가 좋다고해요. 이 외에도 항산화 효과를 가진 영양제는 많긴하지만 다 다루기는 힘드니... 주로 영양제에 들어가있는 성분으로 다루어보았어요. 다음으로는 간 회복 및 독성 제거에 관한 영양제에 대해 알아보아요. 베타인은 약국에서도 단회성으로 먹는 술약에 많이 들어가있기도해요. 보통 세트메뉴로 파는걸 본적이 있으실거에요. 그중 하나가 저 성분이 들어가있어요. 실리마린의 경우는 병원에서도 많이 처방을 해주긴해요. 우리 모두 건강하게 운동해보아요!
내 돈 주고 영양제 사먹어 본 후 3주일 경과 (개인적인 변화이니 참고만 부탁드려용)
내 돈 주고 영양제 사먹어 본 후 3주일 경과 (개인적인 변화이니 참고만 부탁드려용) 처음 해본 회사 생활에 몸이 힘든 걸 못 느끼다가 갑자기? 정말 갑자기 코피가 휴지 몇 장을 적실 정도로 나서 병원 갔다 온 후 영양제를 사보았습니다.. 공유하면 좋을 것 같아 3주일동안 먹어본 후기 남겨용 1. 피로회복 – 알티지 트리플맥스 산 것 중 가장 비쌌던 티리플맥스.. 근데 그럴만 한게 비타민 A B C D E 엽산, 구리, 아연 등등 모두 함유하고 있다고 해서 사봤습니다.. 코피 엄청 흘린 후로 이거 하루에 두번씩 의식해서 먹고 있는데 아침에 눈떠서 일어나지는 속도가 빨라졌다는 거? 덜 피곤하고 좀 개운한 느낌ㅎㅎ정말 힘들고 피곤했는데 그걸 이 영양제가 채워주는 기분 ㅋㅋㅋ 괜히 힘이 나고 당당해지네요 2. 눈 – 굿아이 직장생활 & 렌즈를 함께 하다보니 정말 눈이 침침해지고 뻑뻑해지고 이러다 내 눈 큰일나는거 아닌가 싶어서 처음으로 먹어봤어요…ㅜ 찾아보니 이 굿아이가 가장 인기가 많은 것 같더라구요 다 품절 ㅎㅎㅎㅎ 괜히 사야할 것 같은 마음 뿜뿜 ㅎㅎㅎ 저는 점심 식사 후 1알씩 먹었어요 사무실에서.. 근데 정말 신기하게도 그 뻑뻑함이 정말 덜하고 인공눈물을 찾아 헤매는 횟수가 반으로 줄 은 것같네요 렌즈를 포기할 수 없 었던 저에게 신의 한 수였던 제품 ㅎㅎㅎㅎ 추천합니다
'혈액 한방울로'
치매 진행 정도 예측 알츠하이머병 유발물질 ‘타우’를 혈액검사로 예측하는 기술이 개발됐다. 조기진단을 통해 치매 예방 및 진행억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대학교 묵인희·이동영교수 연구진이 알츠하이머병 유발물질로 최근 관심을 받고 있는 타우(tau, τ) 단백질의 뇌 축적을 혈액검사로 예측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뇌과학 분야 국제적 학술지인 브레인(Brain)의 표지논문으로 1월 21일 게재됐다. 논문명은 plasma tau/Aβ ratio predicts brain tau deposition and neurogeneration in alzheimer’s disease lookup/doi/10.1093/brain/awy347이다. 알츠하이머병은 치매의 약 70%를 차지하는 대표적인 치매 질환으로, 뇌세포 손상이 진행된 이후 발견되면 근본적 치료가 어려우므로 조기에 진단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조기 진단을 위해서는 알츠하이머병의 발생 원인 중 하나인 타우 단백질의 뇌 축적 여부를 검사해야 한다. 하지만 검사를 위해서는 고가의 양전자 단층촬영(PET) 장비를 사용해야 해, 많은 환자들을 진단하기 위한 저렴하면서도 정확한 축적 예측기술의 개발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연구진은 혈중에 존재하는 타우 단백질 농도가 높을수록 뇌에 타우 단백질이 많이 축적돼 있다는 연관성을 발견했다. 이번 연구가 실용화되면 치매의 진행정도를 보다 정확히 예측할 수 있으므로 치매의 예방 및 진행억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본 연구진이 선행 연구에서 발굴한 베타-아밀로이드 예측 기술을 함께 사용할 경우 보다 정확한 조기 진단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연구진은 후속 연구를 통해 치매와 관련된 추가적인 지표를 발굴하여 치매 예측의 정확도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한편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뇌과학원천기술개발사업 지원으로 수행됐다.
양치질할 때 혓바닥을 닦지 않으면 나타나는 현상 6가지
식사 후 양치질의 중요성은 모두가 알고 있을 것이다. 그중 혓바닥을 깨끗하게 닦는 것은 치아를 닦는 것만큼이나 중요하며 제대로 하지 않을시 여러 가지 건강 문제를 초래하기도 한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건강 전문 매체 ‘myhealthyreason’은 ‘양치질할 때 반드시 혓바닥을 닦아야 하는 이유 6가지’를 공개했다. 그럼 아래 공개된 6가지 이유를 살펴보고 혓바닥을 꼼꼼히 닦아 건강을 유지하도록 하자. 1. 바이러스성 질환 혓바닥에는 수많은 세균이 서식하는데 이를 잘 닦아내지 않으면 기관지염, 감기 등 바이러스성 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커진다. 2. 충치 혓바닥에 있는 세균이 잇몸이나 치아 사이사이에 침입해 충치나 잇몸병을 유발한다. 3. 입 냄새 하얗게 낀 설태는 지독한 입 냄새를 유발한다. 4. 위암 너무 많은 세균이 체내로 침입하면 위질환이 생기고 이는 곧 위암으로 연결된다. 칫솔이나 전용 클리너를 이용해 혓바닥만 잘 닦아도 위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5. 미각 음식의 맛을 느끼게 해주는 미뢰 사이사이에 끼어있는 이물질들을 제거하면 맛을 더 잘 느끼게 된다. 6. 구강암 혓바닥에 있는 이물질을 장기간 방치하면 혀 위에서 부패하게 된다. 부패한 이물질은 악취를 풍길 뿐 아니라 구강암을 초래할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