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epet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짱아가 그립네여 ㅠㅠ 저세상 간지 9개월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졸린 척 하는 강아지 해운이
유기견 임시보호 해주는 방송 <우리집에 해피가 왔다> 번식장에서 구조되서 이 전엔 사람이랑 교류가 전혀 없었던 강아지 해운이 애기가 밥을 잘 안먹어서 수미쌤이 동물병원에 데려갔는데 애기가 긴장해서 장운동이 느려져서 예전에 먹은게 아직 소화가 안됐다고 그리고 사람 손이 익숙하지않은건 맞지만 거부감 있는건 아닌거같다고 하심 수미쌤 들어가시니까 잘 먹음 ㅠㅠㅠ 수미쌤 자는거 확인하더니 그제서야 집안 탐색도 하고 열심히 돌아다님 ㅠㅠㅠ 수미쌤 나오니까 다시 자는 척 ㅠㅠㅠㅠㅠ 강아지들이 진짜 자는게 아닌데 자는척 하는거 두려워서 그러는거라 하네요ㅠㅠㅠㅠ 이 순간을 피하고 싶어서 .. 사람 손길이 낯선 애기다보니까 ㅠㅠㅠㅠ 그래서 사람있을 땐 계속 쇼파에서 졸기만 하다가 수미쌤 자러가면 움직임 ㅠㅠ 혼자 있을 때 보면 엄청 활발하고 배변패드에 똥 오줌도 잘 싸 똑똑함 해운이 맘 좀 열게 해달고 애기 옆에 십자가 놓고 기도하다가 현타오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참고로 애기 귀찮게 하거나 그러지는 않으심 “우리가 신경을 쓰지 말자. 해운이가 사람을 무서워하는데, 카메라도 더 설치하지 말고 이대로 그냥 있어 봐요” “이럴 때 안정될 수 있는 음악을 틀어주면 좋은데… 해운아 나 너한테 가까이 안 갈게. 그냥 편하게 있어” 뒤쪽에서 사람들 밥먹으면서 대화하고 있는데 자꾸 눈치보면서 졸린척 ㅠㅠㅠㅠ 애기가 수미샘 팔 잡고 있음 ㅠㅠㅠ 말 못하는 짐승이라고 상처를 받지 않는 것은 아닌데.. 다침 마음이 아물때쯤 좋은 주인을 만나 평생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네요! 해운아 꼭 행복해!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매력적인 고양이들 모음ㅋㅋㅋㅋㅋㅋㅋㅋ
01. 이상한 거울 집사님. 집사님? 제 말 들려요? 거울이 이상해요. 도와주세요. 집사님. 02. 퀘스트를 주겠당 고양이한테 말을 걸면 퀘스트를 줄 것 같아요. 음. 이번에도 미션은 참치캔을 까는 것인가요? 03. 적색경보 적색경보! 적색경보! 비상! 집사아아! 둔한 집사가 반응이 없어요. 어휴 답답해! 04. 친절한 이웃 방금 이웃에게 전화가 왔어요. 자기네 집 현관문 사이에서 고양이가 몇 시간째 놀고 있다고요. 이제 슬슬 데려가래요. 05. 숨긴 츄르는 어딨냥 목숨보다 소중한 건 없어요. 어서 츄르의 위치를 말하세요. 설마 츄르가 더 소중한 거예요? 06. 정신 차려라 집사 눈을 뜨니 고양이가 노려보고 있어요. 그렇군요. 아침밥을 줄 시간이 지났군요. 미안해요. 07. 싫어! 수의사가 너무 싫어요. 도대체 이 끔찍한 곳엔 왜 자꾸 데려오는 거예요ᅮᅮ 08. 악마 소환술 고양이가 지옥에서 악마를 소환하고 있어요! 그만둬! 09. 운전 연습 중 비켜비켜. 빵빵. 비켜. 껴들지 마. 으아아! 저 고양이는 운전 시키면 안 되겠어요. 10. 내 밥그릇이 비어있네요? 음. 집사님은 말로 해서 잘 못 알아듣나 봐요? 저번처럼 컴퓨터 플러그 뽑아야 정신 차리겠어요? (스윽) 11. 인질범 멈춰요! 원하는 대로 츄르 3봉지 개봉해서 5분 내로 장롱 위로 배달할게요! 12. 디즈니랜드 크오... 감동이구나 집사야... 13. 낯선 사람의 스킨십 얘 뭔데 날 만지지. 의도가 뭐지. 왜 이렇게 무례하지. 언제 봤다고 이러지. 라고 생각하지 않을까요? 14. 훌륭한 고양이 엄마가 그랬어요. 성실하게 낮잠 자서 훌륭한 고양이가 되라고. 크오. 그럼 있다 봐요. 15. 숨바꼭질 고양이가 어딨는지 정말 못 찾겠어요! 하지만 전 중간 서랍에 있는 눈코입 달린 고양이 모양 수건이 마음에 드는군요. 16. 찐빵 같은 엉덩이를 앙 아프다! 도움! 귀엽다고 깨물고, 통통하다고 깨물고, 그러면 안 돼요. 17. 생존기술을 배워야 할 때 베어그릴스 아저씨가 그랬어요. 상어는 코가 약점이라고. 코에 냥냥펀치를 날리세요! 18. 겨울잠 제가 뚱뚱한 이유는 앞으로 긴긴 겨울을 보내기 위해 에너지를 비축해두기 위해서예요. 겨울잠은 하루 3번, 식사는 깨어있을 때마다 먹는 게 최고죠. 참고로 여름엔 여름 잠도 있어요. P.S 더보기로 트래픽을 유도하다할까 하다가 그냥 솔직하게 살기로 했어요. 흑. 신뢰가 더 중요하니까... 재밌게 보신 분들만 꼬리스토리 홈페이지로 놀러와주세요. 감사합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4마리를 돌보던 임보자 '750마리'의 아빠되다
고양이를 '몰래' 반입한 승객에 분노한 항공사
얼마 전, 미하일 씨는 반려묘 빅토르와 함께 고향인 블라디보스토크로 돌아갈 항공편을 알아보다 깊은 고민에 빠졌습니다. 비행기에 동반 탑승하기엔 빅토르가 너무 뚱뚱한 고양이라는 것입니다. 항공사마다 반려동물 동반 탑승 규정이 있는데, 뚱뚱한 빅토르의 몸무게가 모든 항공사의 제한 무게를 초과한다는 것이었죠. 항공사의 규정 무게를 초과할 경우, 빅토르는 철창에 갇혀 비행기 화물칸으로 이동해야 합니다. 미하일 씨는 뚱뚱한 빅토르와 동반 탑승하기 위해 치밀한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빅토르와 똑같이 생겼지만 좀 더 날씬한 고양이를 찾아다녔고, 그 고양이의 보호자에게 연락해 자신의 사정을 설명한 후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즉, 빅토르 대신 빅토르와 닮은 고양이로 반려동물 입국 심사와 체크인을 받는 것이었죠. 미하일 씨는 출국 당일, 계획대로 빅토르와 닮은 고양이를 이용해 반려동물 탑승 체크인 절차를 밟았습니다. 그리고 체크인이 끝나자마자 빅토르와 닮은 고양이를 원래 보호자에게 다시 돌려주고, 빅토르를 넘겨받았습니다. 그의 고양이 바꿔치기 수법을 통해 빅토르는 항공사의 반려동물 규정 무게를 초과하고도 기내에 탑승할 수 있었고, 항공사는 이들이 블라디보스토크까지 도착한 후에도 이 사실을 전혀 알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그 모습을 눈여겨보던 직원이 항공사에 보고했고, 조사에 착수한 항공사는 공항에 찍힌 영상을 통해 미하일 씨가 고양이를 바꿔치기했다는 사실을 뒤늦게 파악했습니다. 항공사는 즉시 미하일 씨가 쌓은 항공사 마일리지 중 40,000마일(약 643,000km)을 차감하며, 그에게 다시는 같은 일을 벌이지 않을 것을 경고했습니다. 바꿔치기를 통해 항공사 규정을 어기고 자신의 반려동물을 기내 안으로 몰래 반입한 남자와 그 남성의 마일리지를 차감한 항공사의 사건이 알려지자, 인터넷은 격렬한 논쟁으로 번졌습니다. '무게를 초과하면 추가 요금을 받아야지 왜 화물칸으로 보내나' '높은 고도에서 반려동물을 홀로 두는 건 반려인들을 고려하지 못한 규정' '마일리지 차감은 치졸하다' 등의 항공사를 비판하는 사람들과 '규정은 지키라고 있는 것' '규정을 무시한 미개한 행동' 등 미하일 씨를 비판하는 사람들로 나뉘어 논쟁을 벌이고 있는데요. 음. 꼬리스토리는 '그래도 규정은 지켰어야 했다'고 생각하는데요.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부산IN신문] 전포동 놀이마루에서 펼쳐지는 2019 한·아세안 푸드 스트리트
전포동 놀이마루에서 펼쳐지는 2019 한·아세안 푸드 스트리트, 부산에서 아시아 미식여행을 하다. 부산 전포동에 위치한 놀이마루는 2016년에 개관한 부산의 청소년복합문화공간이다. 폐교를 활용한 공간으로 '최고'라는 뜻의 순우리말인 '마루'와 즐거운 '놀이'의 합성어로 이루어진 '놀이마루' 이 놀이마루 운동장에서 2019년 11월 15일 금요일부터 27일 수요일까지, 13일간 2019 한·아세안 푸드 스트리트가 펼쳐진다.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기념하여 개최되는 행사로, 아세안 10개국 현지 맛집의 대표 메뉴를 현지 그대로 재현하여 소개해주는 기획으로 그동안의 푸드 축제와는 차별화된다. 2019 한·아세안 푸드 스트리트 참여 국가와 음식은 △라오스의 레몬그라스 육포 튀김 △말레이시아의 나시르막, 사태 △미얀마의 샨누들, 비빔샨누들 △베트남의 쌀국수와 월남쌈 △브루나이의 나시카톡 △싱가포르의 바쿠테 △인도네시아의 나시고랭과 미고랭 △캄보디아의 아목과 록락 △태국의 팟타이와 팟카파오무쌈 △필리핀의 레촌이 푸드 팝업스토어로 준비되어있다. 일일 수량 한정으로 메뉴당 평일 100인분, 주말 200인분으로 알려져있는데, 온라인 구매와 현장발권으로 반드시 구매 후 쿠폰으로만 이 메뉴들을 구매해서 드실 수 있다. 축제가 운영되는 시간은 평일 오후 4시부터 9시까지, 주말은 오후 1시부터 9시까지이고 마지막 주문시간은 오후 8시 30분으로 공지되어있다. 축제 기간에 부산을 방문하시는 분들이시라면 반드시 가야할 축제가 아닌가 한다.   아세안의 10개국 메뉴뿐만 아니라, 한국관과 푸드트럭으로 이루어진 코너는 티켓을 구매하지 못하신 분들이 우연히 놀이마루에 방문하시더라도 음식을 구매해 드실 수 있다. △허니망고 닭강정 △인도네시야 닭꼬치로 사떼 아얌 △인도네시아 전통 볶음국수인 미고랭과 불고기가 만난 불고기 미고랭 △아세안 지역의 안남미와 막창과 매콥한 특제 양념의 안남미 막창덮밥 △피쉬소스가 어우러진 공심채 소불고기 김밥 △태국식 전통 볶음 쌀국수와 불고기가 만나 불고기 팟타이 △코리아 불고기 핫도그 △김치프라이즈까지 다양한 메뉴 또한 즐기실 수 있으니, 쿠폰이 없어도 슬퍼하거나 노여워하실 필요가 없다.   아세안 슈퍼마켓이라는 박스 공간 안에는 여행에서 현지에서 사오지 못한 품목을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는 공간이다. 인도미와 쌀국수, 코코넛 밀크, 카야잼, 캐슈넛, 건망고, 바나나칩, 똠양꿍라면, 밀크티 등이 준비되어 있는데, 필자가 방문한 주말에는 솔드아웃이 되고 있는 상품들이 많았다. 물론 평일에 다시 입고되는 상품도 있다고 하니, 푸드 축제를 즐기시지 못하더라도 마켓을 둘러보는 것만으로도 매력적인 공간이 될 것이다.   역시나 티켓 구매와 별개로 부산의 수제맥주 테트라포트 브루잉과 갈매기 브루잉을 함께 할 수 있고, 아세안의 음료코너도 마련되어있어 신속하게 준비해주시는 음료들을 맛볼 수 있다.   참고로 주말에는 마켓공상 플리마켓이 놀이마루 외관을 감싸고 줄지어져 있다. 매일 저녁 7시부터 8시 30분까지 아세안의 음식이야기와 여행공감 토크가 이루어지니 홈페이지를 통해 날짜와 주제, 출연진을 확인하실 수가 있다. 그리고 무대공연 프로그램은 부산지역 뮤지션 및 아세안국가 출신의 공연팀이 참여하는 공연과 버스킹이 이루어진다고 하니, 먹을거리와 즐길거리, 쇼핑거리까지 완벽한 부산 전포동 놀이마루에서 아세안 여행을 해보자. 로컬에디터(LE) 이다감, 편집 강승희, 디자인 제명옥 / busaninnews@naver.com #전포동 #놀이마루 #한아세안푸드스트리트 #아시아 #미식여행 #청소년복합문화공간 #현지맛집 #푸드축제 #푸드트럭 #부산수제맥주 #플리마켓 #음식이야기 #버스킹 #11월부산축제 #부산가볼만한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