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oc
5,000+ Views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최저가정수기
100만원대 정수기를 65000원으로.. 여러분~~ 짠돌 짠순이네 집 필살기 보믄은 참~~ 좋은 꿀정보들이 한번씩 나오지요~~ 요번엔 정수기 이야기 좀 해볼까요.. 여러분들이 쓰고 계시는 정수기는 예를 들어 청호니 웅진이니..기타등등등등요... 100만원대를 오가며 매년 몇십만원씩 필터값 내가며 사용하시자나요.. 사실은 이렇게 십만원도 안되는 필터값이랍니다. 사실 이것도 소매값으로 필터만 산것이니 도매로 한다면 더 싸겠죠.. 다 필터 뚜껑값이예요...뚜껑이 90만원대....억울하시다구요...^^ 저도 결혼때 100만원대의 모회사 정수기 사들고 시집갔죠.. 그땐 다 그런거 사야되는 줄 알고.. 결혼후 필터값도 장난 아니더라구요... 결혼한지 약 4~5년 지났을때 어떤 모임에서 알게된 부부가 저희집에 놀러왔어요... 그때 정수기 이야기가 나왔어요.. 그분이 정수기 필터회사에 연구원으로 계셨더라구요.. 그분이 저희에게 팀을 가르쳐 주셨어요.. "모든 회사들이 같은 필터를 쓰면서 거기에 자기 상호만 붙여서 팔아 먹는다.. 각 자기회사의 고유 사이즈를 만들어서 다른 회사거와 호환되지 않게 만들고 물맛을 다르게 내는 필터가 따로 있어서 그것으로 아~~ 이 회사거는 물맛이 다르다라는 광고로 판매되고 있다.." 그분들 가시고 바로 검색 신공 들어갔죠... 이미 아시는 분들은 필터만 사가지고 연결시켜서 사용하고 계시더라구요.. 저희도 1년에 필터값만 몇십만원하는 100만원 넘게 주고 산 정수기를 미련없이 버려버리고 필터만 사서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여행마치고 돌아와서 지금은 독립해서 살려니 필요한게 한두개가 아니네요... 그중 정수기도 빠질 수 없죠.. 남편은 그때 사이트를 통해 샀던 필터만 사가지고 이렇게 훌륭하게 DIY정수기가 완성 되었습니다.. 신통방통한 검색신공으로 DRY정수기를 만들어 보세요... #직접만든정수기
[나신다] 직장생활이 처음인 신입사원이 쓰면 짤리는 말말말 3가지
나신다 = 나는 신입사원이다. 빙글 눈팅족에서 '나신다' 카드 작성을 시작한 지나가던 사람1 입니다. 우리가 직장에 입사하고 나면 다양한 언어들과 마주하게 되죠. 이제 막 취업을 코앞에 두고있는 취린이(취업 어린이)들을 위해 이 글을 바칩니다.(글은 글일뿐 오해하지 말자.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말긔) 첫번째 단어! 두둥- " 대리님 해주세요 " 자, 이 말에서 잘못된 부분. 해.주.세.요. 뭘 해주냐에 따라 다르지만 무.족.권 해달라는 신입 사원들이 있죠 이 말이 대리에게 어떻게 들렸을까요? 대리야 난 아직 사회생활 어린이라 너가 다 가르쳐줘야햄ㅇ_ㅇ 으로 들립니다. 사회생활은 실전입니다. 스스로하는 학습을 제빠르게 기르시길 두번째 단어! 두둥- " 대리님 못하겠어효 " 모르는 것을 물어볼 수 있는 것 또한 신입사원의 특권이긴 합니다. 하.지.만 무조건적으로 못하겠다는 말은 제발 노노 묻기전에 본인의 생각을 정리하고 물어봐야하는 것이 뽀인트! 취린이들 안그런 사람 많을 거라 생각하는데 상당히 많습니다. 나는 노력쿠를했는데 왜 내 상사는 내 노력쿠를 알아주지 않는것이햐!! 도저히 못하게쪄 징징댈꼬햐 로만 들릴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하는 것 이죠 ㅇㅋ? '무조건적으로 못한다고 표현할게아니라, 내가 해볼만큼 했는데 답이 안내려진다, 나는 너의 업무를 방해할 생각이 없으며 방해하지 않는 선에서 최대한 알려주면 감사드린다' 요정도의 넉임적인 넉임(느낌) 으로다가 전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세번째 단어! 두둥- " 대리님 ~~~~해서 ~~~때문에 못했어요..죄송합니다" 저게 무슨말이더냐, 핑계를 자주 되는 신입 사원들이 있습니다. 사회생활 언어가 따로 있다는게 상당히 우습지만.. 그래도 사회는 사회이니 서로 언어적인 부분은 조심해야하는게 맞는거죠. 실패는 즉각 인정하고 핑계대지 말기! 가장 중요합니다. 물.론 핑계가 아닌 진짜 그 어떠한 이유 때문에 일이 잘못 된 걸수도 있다는건 당신의 상사들도 압니다. 그 부분을 어필하고 싶다면, 우리 언어를 조금더 매끄럽게 해보도록 연습합시다! 여기까쥐! 제가 시.간.이.없.어.서.요. (쉘리ver.) 다음엔 어떻게 매끄럽게 메일을 보내야 하는가에 대해 들고오도록 할게요 !😉😉 신입사원들이 무시안당하는 그날 까쥐!!
6
Comment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