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줌 플라이 SP 신작 유출?

선택지는 두 가지.
오프 화이트(Off-White™)와 나이키(Nike) 줌 플라이 SP 신작으로 추정되는 모델이 유출됐다. 발 빠르게 스니커즈 출시 소식을 전하는 인스타그램 계정 @DIRTYMONEY823을 통해 새로운 두 가지 모델이 포착된 것. 공개된 비주얼은 리액트를 연상케 하는 반투명 어퍼에 볼드한 스티치 디테일로 스우시를 완성한 모습이며, 슈 레이스와 안쪽 어퍼에 오프 화이트의 시그니처 텍스트를 새겼다. 선택지는 선명한 핑크와 블랙 두 가지. 본 컬렉션은 10월 13일 가격은한화 약  22만 원대로 출시될 예정으로 밝혀졌지만, 아직 공식 일정은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과연, 루머가 실현될지 앞으로 업데이트되는 소식을 기다려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리스트 선정, 2019년 마지막을 장식한 인기 브랜드는?
1위 오프 화이트, 2위 구찌 글로벌 패션 플랫폼 리스트(Lyst)가 2019년 대미를 장식한 최고의 브랜드를 발표했다. 지난해 4분기, 인기 브랜드 1위는 버질 아블로(Virgil Abloh)의 오프 화이트(Off-White™). 이어 구찌(Gucci)와 발렌시아가(Balenciaga)가 그 뒤를 이었으며, 리스트는 새로운 로고와 함께 마이애미 매장을 공개하고,저스틴 비버 & 헤일리 비버결혼식 웨딩드레스로 그 이유를 명시했다. 또한 오프 화이트 티셔츠, 후디, 스니커 및 액세서리는 여전히 패션계에서 수요가 높은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버질은스트릿웨어의 종말을 예측했지만, 현재로서는 가장 강력한 힘으로 여전히 그의 저력을 입증하는 바. 또한 전분기 매출 9.8%가 증가하고, 올해의 브랜드를 포함한 패션어워드에서 4개의 상을 수상한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순위도 눈길을 끈다. 한편, 구찌 GG 로고 벨트와 몽클레르 재킷이 성별 최고의 제품으로 채택되기도 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이곳에서 확인 가능하며, 앞서 아래에서 전체 리스트를 확인해보자. <2019년 4분기 인기 브랜드> 1. 오프 화이트 2. 구찌 3. 발렌시아가 4. 몽클레르 5. 베르사체 6. 펜디 7. 프라다 8. 발렌티노 9. 생 로랑 10. 버버리 11. 스톤 아일랜드 12. 나이키 13. 지방시 14. 보테가 베네타 15. 베트멍 16. 이지 17. 아크네 스튜디오 18. 캐나다 구스 19. 닥터마틴 20. 로에베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모델들에게 고통을 안겨준 프라다와 랑방, 지방시의 하이힐
패션계에서 유명디자이너들의 모델들을 향한 갑질아닌 갑질 사례들을 써봄 09 s/s 프라다 시즌 09 s/s 시즌 프라다는 원시 시대로 돌아간 컨셉으로(It's primitive) 일부러 구겨진 텍스쳐로 만든 옷 원단들에 살짝 관능미를 준듯한 컨셉들이었음 그러나 보그의 에디터 수지 멘키스는 이 시즌 런웨이를 보고 이렇게 말함 "콘크리트 바닥으로 넘어질 때, 담배 파이프 청소도구처럼 구겨지던 모델의 몸처럼  분명한 흔들림이었다. 그 모습은 가장 잘 단련된 패셔니스타의 얼굴도 찡그리게 했다." 왜냐면 이 런웨이에서 워킹하다 흔들리고 넘어진 모델들이 매우 많았기 때문에....ㅠㅠ 율리아 칼라포노바는 휘청휘청거리다 결국 넘어지고 제시카 스탐도 균형을 잡지못하고 휘청거림 그중 제일 심하게 다칠뻔했던건 케이티 포카티였음ㅠㅠ 모델에겐 생명이나 다름없는 발목이 저렇게나...ㅠㅠ 결국 힐을 벗고 걷는 케이티.. 다른 모델들도 평소완 달리 마치 살얼음판 위를 걷듯이 걸음ㅠㅠㅠㅠㅠ 저렇게 프로모델들마저 당황한 이유는 토오픈 킬힐에 덧버선까지 신겨서......덧버선의 영향이 컸던듯함ㅠㅠㅠㅠ 율리아의 사진만봐도 덧버선을 신은 발과 힐이 완전히 미끌어져서 어긋나있는걸 볼수있음.. 2011 s/s 랑방의 슈즈 거의 90도 각도인 킬힐임에도 불구하고 아주 얇은 힐과  그것을 가보시와 연결하는 지지대 하나로 모델들은 런웨이를 걸어야했음 어떤 모델들은 얇은 가죽끈 하나만 믿고 워킹을 해야했음.. 거기다 가보시는 매우 짧았음  가보시라도 넓어서 밑받침 역할을 잘해줬으면 좋았을텐데 가보시마저 엄청 짧음; 결국 리허설중 어떤 모델은 신발을 벗기도했으며 애비 리란 모델은 리허설 워킹도중 울음을 터트림.... 이걸보고 디자이너는 왜 제대로 걷지못하냐며 질책을 하고 결국 애비 리는 총 3벌의 의상을 입기로 했지만 이 일로 인해 한벌만 입고 랑방의 런웨이에 서게됨.... 한마디로 디자이너의 눈밖에 벗어나 런웨이에 설 기회가 줄어듬...유명 브랜드 디자이너에게 밉보였다는건  모델로서 큰 손해인건 당연함 참고로 애비 리는 베테랑 유명 모델인데도 이런 대우를 받았는데  소위 말하는 대중 인지도나 빽이없는 모델은 그대로 도태될수도있음... 2016 지방시 s/s 작년 지방시의 힐 또한 문제를 불러일으킴 앞에있던 킬힐들에비해 힐이 낮아서 걷기쉽지않나? 할수도있지만 저 나풀대는 긴 끈과 슬리퍼같은 형식의 디자인으로인해 바닥에 질질 끌리는 끈을 밟고 넘어지는 모델도 생기고 슬리퍼처럼 자꾸만 벗겨지려는 신발로인해 엉거주춤하며 걷는 모델들도 많았음.. 결국 푸자 모르라는 모델이 계단 두개를 거의 무릎으로 내려오는 사태가 벌어지고...ㅠㅠ (저 모델이 신은 힐의 가죽끈...바닥에 엄청끌림...)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모델은 넘어지자마자 벌떡 일어나서 워킹을함.... 이 모습에 프로페셔널하다며 칭찬의 목소리가 컸지만 앞서 애비 리의 대우를 생각하면 넘어져도 의연하게 대처해야 밥줄이 안끊기는게 모델들의 현실임....ㅠㅠ 무릎에 피를 흘리면서 의연하게 워킹을 하는 모델... 빅시에서 킬힐을 신고도 당당하게 걷던 캔디스조차 이날 크게 넘어짐...ㅠㅠ 본인이 원하는 디자인을 선보이겠답시고 모델들에게 폭력아닌 폭력을 행사하는 디자이너들은 패션계에서 추방되면 좋겠음....전문 모델들도 신기 어려워하는 슈즈를... 여성 모델들에게 패션이란 이름으로 현대판 전족을 신기는게 아닌가싶음 출처 디자이너 본인이 신고 걸을 수 있으면 인정
나이키 2020 포럼에서 공개된 새로운 이노베이션
지속 가능성(Sustainability)의 가치를 살린 나이키(Nike)가 미국 뉴욕 현지시간 5일과 6일에 개최된 <나이키 2020 포럼(Nike 2020 Forum)>에서 풋 웨어부터 우먼스와 스포츠 웨어까지 지속 가능성(Sustainability)의 가치를 접목한 새로운 이노베이션을 대거 소개했다. 그중 4가지 실루엣으로 구성된 풋 웨어 컬렉션, ‘스페이스 히피(Space Hippie)’는 자원 순환성을 중요한 키워드로 삼아 제품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자재를 혁신적인 디자인 요소로 발전시킨 모습. 소재 선택에서 제조, 포장까지 탄소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이는 것을 목표로 제작된 것이라고. 한편, 올해 도쿄 올림픽 메달 시상대에 올라가게 되는 미국 대표팀은 나이키 에어 베이퍼맥스 2020(Nike Air Vapormax 2020)을 신게 된다. 해당 신발의 75%는 재활용된 제조 폐기물로 이루어졌으며, 다양한 질감과 색상이 돋보이는 외관은 폐기물 무더기를 원거리에서 바라본 모습에 착안한 것. 이외에도, 100% 재생 폴리에스터로 제작된 윈드러너 재킷과 100% 재생 나일론과 고무를 기반으로 나이키 그라인드(Nike Grind) 트림이 들어간 팬츠 또한 미국 대표팀의 착장으로 선보일 전망이다. 지구의 미래뿐만 아니라 스포츠의 미래를 보호하고자 하는 브랜드의 신념을 담아낸 지속 가능성 혁신 제품을 위, 아래 슬라이드에서 감상해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운동 시간에 따라 효율이 다르다
"운동을 언제 할까" 아침 운동이 좋을까? 저녁 운동이 좋을까? 고민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오늘은 언제 운동을 하면 효율적으로 운동할 수 있을지에 대하여 이야기해보겠습니다. 가장 먼저 생각해봐야 할 문제는 자신의 생활 패턴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신이 아침에 활동하는지, 저녁에 활동하는지, 매주 바뀌는지(ex:교대근무자)를 생각해야 합니다, 그래서 저는 아침 운동, 저녁 운동이 아니라 기상 후 운동을 할 것인지, 취침 전(학교/직장 일 끝난 후)에 운동할 것인지 대하여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기상 후 운동 긴 잠을 자고 일어난 우리의 몸은 근육과 간에 저장되어있던 글리코겐의 양이 거의 바닥난 상태입니다. 글리코겐이 거의 바닥난 상태에서는 근력운동 보다 추천하는 운동으로는 유산소 운동이 될 수 있겠습니다. 흔히 말해 공복 유산소 운동이라고도 말을 합니다. 이 상태에서 운동할 경우 지방을 에너지로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체지방 감량에 효과적입니다. 그리고, 기상 후 운동을 하게 되면 심박 수가 살짝 올라간 상태에서 하루를 보내기 때문에 기초대사율이 올라간 상태로 오후까지 시간을 보내게 되어서 다이어트에 효과적입니다. 하지만, 공복 유산소 운동을 하게 되면 지방을 많이 태울 수 있겠지만, 근육에 있는 단백질도 에너지로 변환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근육의 손실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아침 운동을 진행하실 때에는 사과나 바나나 등 간단하게 섭취하고 잠깐 휴식 후 운동은 하는 것이 좋습니다. 취침 전 운동 하루 일과를 보내는 동안 우리는 한 끼에서 세 끼 사이로 식사하였다면 충분히 글리코겐을 저장해 두었을 것입니다.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보통 이 상태에는 신진대사가 왕성하게 활동하는 상태입니다. 이때는 근력운동과 유산소운동 둘 다 추천합니다. 하루의 활동이 적으셨던 분들은 근력운동을 통해 체력을 증진할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근력운동을 통해 체력을 증진하면 더 좋은 몸매을 가질 수 있고 기초대사량이 올라가 몸매 관리하기가 쉬워질 것입니다. 하루의 활동이 많으셨던 분들은 오히려 근력운동보다는 유산소운동으로 하루를 마무리한다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취침 전에 운동하게 되면 주의사항이 있습니다. 식후 소화가 되지 않은 상태에서 운동하게 되면 소화에 사용될 에너지가 근육으로 가게 되고 소화를 더디게 할 수 있으므로 취침에 방해를 줄 수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상 후 운동과 취침 전 운동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결론은 자기 생활 패턴에 따라서 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것은 정답이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왜냐하면, 운동에는 정답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네이버에서 다이어트의 맛을 검색 해보세요^^ 건강 & 다이어트 정보 더 알아보기 ^^ http://damat.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