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jk4817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포구 공덕동 초신축급 2020년 준공 아파트에 20년 동안 5억대에 거주할 수 있다고?-sh공사 특별공급 장기전세
안녕하세요^^ 서울주택입주전문가/공인중개사/투자자산운용사 황진경입니다. 요즘 정말 여름날씨죠? 저는 개인적으로 여름날씨를 좋아하는데 더위를 많이 타시는 분들은 요즘같은 날씨도 굉장히 무덥게 느껴지실 것 같습니다. 아침 저녁으로 아직까지는 기온차이가 있으니 옷차림에 유의하셔야 할것 같구요.^^ 오늘 하루만 보내면 불금이 다가오네요! 모두들 힘내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5호선, 6호선, 경의중앙선, 공항철도 쿼드러플 역세권을 갖춘 공덕역에 위치한 공덕 sk리더스뷰!! 20년 특별공급 장기전세에 5억대로 거주하실 수 있는 방법 알려드리겠습니다.!!! 모두들 살고싶어하는 아파트!! 그것도 역세권! 초신축급!! 서울의 중심 마포구에 위치!! 이런 아파트에 20년동안 장기전세(시프트) 제도를 활용해서 5억대 보증금으로 입주하실 수 있습니다. 장기전세로 입주 할 수 있는 방법은 일반 공급과 특별공급 두가지입니다. 저희가 진행하는 특별공급 장기 전세는 소득, 차량, 자산, 납입횟수 등 까다로운 조건 없이 50~60%저렴한 가격으로 경쟁없이 명품 브랜드의 동일 품질 아파트에 입주하시는 방법입니다. 이제 40차 일반 공급 입주자 모집 공고가 원래 떳었어야 했는데 이번에 뜨고 있진 않네요. 하지만, 원하는 지역에 원하는 아파트에 모집 공고 뜨기만을 하염없이 기다리실 껀가요? 매매가와 전세가가 천정부지로 치솟다 보니 이렇게 분양 물량 자체가 뜨면 강남/서초/송파 등 주요 지역은 경쟁률 수백대 1은 우습게 몰립니다. 이렇게 되면 아무리 청약 1순위라도 원하는 시기에 입주는 점점 불투명해집니다. 마포구 공덕동 초신축급 아파트에 20년 안심 거주 하고 싶으신 분들 아래 링크 참고하시고, 서울 주요 지역에서 내집 마련 성공하시기 바랍니다.!!! https://blog.naver.com/wlsruddl06/222392772699
CEO는 뭘 마실까? 양주는 발렌타인, 맥주는 테라, 소주는… [친절한 랭킹씨]
세상은 넓고 술의 종류는 많습니다. 주종별 브랜드 또한 다양한데요. 그만큼 술에 대한 취향도 제각각일 터. 기업을 경영하는 CEO들은 주종별로 어떤 브랜드의 술을 선호할까요? 월간현대경영이 조사·발표한 자료*를 통해 살펴봤습니다. * ‘2021년 제19회 CEO 명품 조사보고서’(500대 기업 CEO 중 91명 참여). CEO명품선정위원회·월간현대경영 우선 선호하는 양주입니다. CEO, 하면 어쩐지 양주가 어울릴 것도 같은데요. 1위는 91표 중 32표를 얻은 발렌타인 위스키의 차지. 무려 18년 연속 1위라고 합니다. 명품 위스키의 대표주자다운 결과인데요. 그 다음 글렌피딕과 로얄살루트가 각각 15표씩을 획득해 공동 2위에 선정됐습니다. 지금 같은 계절에는 일과 후 마시는 맥주만큼 시원한 게 또 없을 터. 맥주 브랜드 선호도는 어떨까요? 맥주는 하이트진로의 테라가 34표를 받아 클라우드(27표)와 카스(13표)를 제치고 CEO 선호 맥주 1위를 차지했습니다. 지난해에는 47표로 카스가 압도적 1위에 올랐는데요. 올해는 순위가 꽤 떨어졌습니다. 마성의 쓴맛, 소주 브랜드 1위 자리에는 응답 CEO들의 절반 이상이 선택한 참이슬(48표)이 올랐습니다. 처음처럼이 15표를 얻어 체면치레를 했지요. ---------- 대기업 CEO들이 선호하는 주종별 브랜드를 살펴봤는데요. 여러분이 좋아하는 주종, 그리고 브랜드는 무엇인가요? 지긋지긋한 코로나 시대의 종식이 이제는 조금씩 보일 것도 같습니다. 좋은 사람들과 감염병 걱정 없이 즐거운 한 잔, 머지않아 그 일상을 다시 맛볼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강남구에서 3억대에 20년 동안 살 수 있다고?특별공급 장기전세 어디까지 아시나요?
오늘은 요즘 뜨고 있는 강남구 율현동에 위치한 강남 한신휴플러스에 20년동안 특별공급 장기전세로 거주하실 수 있는 방법 소개해 드릴려고 합니다! 8학군 강남에서 20년 동안 전세 보증금 3억대로 안정적으로 거주하실 수 있는 방법입니다. 미성년 자녀가 있다면 잦은 이사도 굉장히 힘든 일이고, 직장이나 여러가지 이유로 강남에 거주해야 하는 경우가 있는데요. 강남구에는 아시다시피 현재 전세 시세가 30평대 같은 경우는 매물도 구하기 힘든데다가, 낡고 오래된 아파트 같은 경우도 최소 10억이상은 할껍니다. 그렇게 어렵게 전세에 들어가셔도 재계약과정에서 집주인이 보증금 인상을 요구하면 울며겨자 먹기로 이사를 가거나 아니면 보증금을 올려주는 수밖에 없죠. 하지만, 장기전세(시프트)제도는 20년을 안심거주 하실 수 있고 집주인이 sh공사이기 때문에, 보증금 인상은 5%이내로 엄격히 제한하고 있으며, 현재 시세보다 80%가까이 저렴한 보증금이 가장 특장점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특별공급 장기전세는 특히나 청약통장도 필요없고 경쟁없이, 소득/자산/차량 기준 없이 최우선 물량으로 입주하시는 방식이기 때문에, 입주 후에 거주하실 때도 재계약 없이 특별히 소득, 자산, 차량 기준 없이 편하게 거주하실 수 있습니다. 서울에서 현재 시세대로 거주하시기 힘드신 분들 내 집 마련이 막막하신 분들에게는 단비와 같은 특별공급 장기전세!! 여러분들도 20년동안 내집처럼 안정적으로 거주하실 수 있습니다. 자, 강남구 율현동 강남한신휴플러스 가장 저렴하게 입주하는 법! 전세가 25평형 -> 6억 8천 33평형 -> 8억 하지만, 장기전세 특별공급 물량으로 입주시, 전세가 25평형(59m2) -> 3억 3천 (약 3억 5천 저렴!!!) 전세가 33평형(84m2) -> 4억 2천 (약 3억 8천 저렴!!!) * 청약 경쟁 X!!! * 단독 세대주 신청 가능!!! * 소득 제한 X!!! * 차량 제한 X!!! * 자산 제한 X!!! * 2년마다 재계약시 연장의사 확인 심사 X!!! - 20년 동안 안심 거주 가능!!! * 일반 분양 아파트와 동일 품질!!! - GS, 포스코, 삼성물산 등 https://blog.naver.com/wlsruddl06/222389526596
카카오페이 서비스 3달 '완판 행진'
#지난해 11월 20일, 카카오페이가 투자 서비스를 시작했다. 각종 잡음이 많았던 P2P 대출 방식이다. 내 돈 들어가는 투자인데 플랫폼인 카카오만 믿고 할 순 없었다. 몇달간 계속되는 완판 행진에 '나도 한번 해볼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나 투자 상품이 오픈되는 11시는 마치 대학 시절 '수강신청'을 떠올리게 할 정도였다. 11시 정각 투자 페이지에 들어가자마자 '투자하기'를 눌러도, "투자 모집이 마감된 상품입니다"가 뜨곤 했다. 며칠간의 시도 끝에 1만원을 투자하는 데 성공했다. 투자기간 6개월의 연이율 7.5%가 예상되는 개인신용 분산투자 상품이었다. 이틀 뒤, 첫번째 상환금 198원이 들어왔다. 카카오페이가 3달째 투자 서비스 완판 행진을 이어나가고 있다. P2P 투자가 금융업으로 인정될 조짐이 보이는 가운데, 사기와 먹튀 논란으로 다소 침체됐던 P2P 업계에 순풍이 불고 있다. P2P 대출은 은행 등 전통적인 금융중개기관을 통하지 않고 온라인 플랫폼을 투자자가 차입자에게 직접적으로 대출을 제공하는 영업형태를 말한다. 플랫폼 영업 특성상 전통적인 대출취급기관에 비해 설립 및 운영 비용이 저렴하기 때문에, 절감된 비용으로 차입자에게는 더 낮은 금리를, 투자자에게는 더 나은 수익률을 제공할 수 있다. 지난해 11월 20일 시작한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는 ▲투자 최소 금액 1만원 ▲카카오페이가 엄선한 10% 전후의 수익률 ▲별도 가입 없이 카카오톡 내에서 세금을 뗀 수익금 및 투자 현황까지 한눈에 볼 수 있는 편의성 등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현재 카카오페이는 피플펀드와 함께 투자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3달이 지난 지금, 카카오페이 투자 상품은 빠르면 몇 초만에도 매진되며 호응을 얻고 있다. 한 상품에 투자할 수 있는 금액이 최소 1만원에서 100만원으로 한정됐다는 점에서, 투자자 수도 상당할 것으로 추정된다. P2P 시장 또한 빠르게 성장 중이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P2P 누적 대출액은 2016년말 0.6조원에서 지난해 말 4.8조원으로 크게 늘었다. 이에 정부는 P2P금융을 핀테크 산업으로 건전하게 육성하고자 법제화에 나선 상태다. 이미 공시 강화 및 투자금 분리보관 등의 가이드라인을 통해 대응하고 있다. 아울러 온라인대출중개업법(’17.7월 민병두의원), 온라인대출거래업법(’18.2월 김수민의원),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18.4월 이진복의원), 대부업법(‘18.2월 박광온의원), 자본시장법(’18.8월 박선숙의원) 등 5개 제·개정 법안이 발의된 상황이다. 다만 지난 11일,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금융연구원 등의 주최로 진행된 공청회에서 윤민섭 한국소비자원 연구위원은 "최근 토스, 카카오 등 타 플랫폼을 통해 청약을 받는 것은 P2P 본연업무를 위탁하는 것으로 제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발언해, 플랫폼 사업자들은 추이를 지켜보고 있다. 간편 송금 서비스로 시작한 '토스'는 2017년부터 부동산 P2P 금융회사 테라펀딩 등과 제휴해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10만원부터 투자가 가능하며, 토스에 따르면 이미 작년 1월 월 투자액 100억원을 넘어섰다. 토스는 지난해 560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으며 P2P 대출은 토스의 수익 상품 중 하나다. 토스 측은 법제화에 대해선 말을 아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