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onkwonkwon
10,000+ Views

게임 맹그는 삶! '세컨드 세컨드' 개발기 마지막!



드디어 게임이 출시되었고 현재 출시 기념 10% 할인을 진행 중입니다!
계속 보완해나갈 것인데, 아직은 갈 길이 머네요ㅜ
응원해주시면 멋진 결과로 보답 하겠슴니다

다음 주부터는 저희 게임 말고 다시 다른 게임들 소개하러 가볼게요!
종종 세컨드 세컨드 소식도 전하겠습니당

7 Comments
Suggested
Recent
구매했는데 스탠다드 어렵네요 자주보이는 버그도 있고 힘내세요
스탠다드 엄청 어렵죠 ㅋㅋㅋㅋㅋㅋ 일단 스토리모드 부터 깨시는게 ㅋㅋㅋ
이번에 연습모드랑 스탠다드 난이도를 세분화하는 업데이트를 진행했슴니다!! 좀 더 쉽게 플레이하실 수 있으실거에요
세컨드세컨드.....겁나 어려운 게임인 듯!! 참 그러고 보니 게임 만드는 편에서는 메밀님이 안나오시네~~게임 모니터링 할때는 나오시려나 은근 기대했는데^^;;;;
메밀님 팬인걸 이렇게 드러내시면 권규님 서운하시겠는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규님의 게임하는 삶을 보다보니 자주 등장하는 메밀님이 이 편에는 한번도 안나와서 궁금했을 뿐!! 규님 저 규님 팬이 거 아시죠? ㅋㅋㅋㅋㅋ
ㅋㅋㅋ조만간 또 등장할 예정입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정말 15살이니?" PSN 부사장, 15세 소년과 성관계 시도하다 해고
유튜버의 현장고발 콘텐츠에 적발된 조지 카시오포 플레이스테이션 네트워크(PlayStation Network, 이하 PSN) 부사장이 미성년자와 성관계를 시도하다 해고됐다. 소니(SIE)가 5일 PSN 부사장 조지 카시오포(George Cacioppo)를 해고했다. 조지 카시오포는 2013년 소니에 합류해 현재까지 PSN 부사장직을 역임 중인 인물이다. 소니는 해외 매체 씨넷(Cnet)에 전달한 보도자료를 통해 "우리는 현 상황을 인지하고 있으며, 해당 직원은 해고(Terminated for employment)됐다"라고 전했다. 미성년자와의 성관계를 시도한 조지 카시오포 (출처: 링크드인, People v.Preds 유튜브) 사건의 전말은 이렇다. 미성년자와 성관계를 시도하는 사람을 현장에서 적발하는 유튜버 'People v.preds'(이하 피플)은 지난 3일 데이팅 앱 그라인더(Grindr)를 통해 제프(Jeff)라는 가명을 쓴 조지 카시오포를 만났다. 이후 피플은 현장에서 조지 카시오포를 강하게 추궁했고, 당황한 그는 집 안으로 사라졌다. "경찰을 부르겠다"라며 소리치는 피플의 목소리를 끝으로 영상은 마무리된다. 함께 공개된 대화 로그 역시 충격적이다. 조지 카시오포가 그라인더를 통해 피플에게 "정말 15살이 맞냐"라며 거듭 나이를 묻는가 하면 "언제 처음으로 남자와 놀아봤냐"(How old were you the first time you played with guy)와 같은 외설적 질문을 계속해서 던지는 장면이 담겨있었기 때문이다. 오늘(6일) 오전 기준, 해당 영상의 조회수는 5만 회를 돌파한 상황이다. 5천에서 2만 회를 오가던 피플의 평균 조회수에 비하면 상당한 수치다. 게다가 해당 이슈는 SNS 등지에서도 빠르게 퍼져나가고 있다. 일각에서는 2018년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게임을 검열한다던 소니가 정작 내부 단속은 제대로 하지 못했다"라고 비판하는 이도 적지 않다. 소니가 비교적 빠르게 조지 카시오포 해고를 결심한 이유다. 조지 카시오포는 "정말 15살이냐"라고 묻는가 하면 (출처: 피플) 남자와 처음 놀아본 게 언제냐는 질문을 던지기도 했다 (출처: 피플) 해당 영상을 유포한 피플 관계자는 해외 매체 코타쿠에 "경찰 당국은 우리와 같은 사이버 그룹(Cyber group)과는 일하지 않는다"라며 "그때야말로 인터넷이 나설 차례(That's when the internet takes over)"라고 전했다.  (출처: 피플)